본문내용 바로가기

토요타 GR 수프라의 한국 상륙 작전..3가지 키워드 살펴보니...

데일리카 조회 수1,994 등록일 2020.01.22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토요타 수프라


[데일리카 김경수 기자] 토요타 코리아가 GR 수프라(이하 ‘수프라’)를 1월 21일 공식출시했다. 지난 해 하반기부터 시작한 일본 불매운동으로 큰 타격을 입은 토요타 코리아가 오랜만에 내놓는 신차다. 불매운동의 기운이 사그라들지 않은 현재 토요타코리아는 어떤 방식으로 이 난관을 헤쳐나가려는 것인지 전략 3가지를 짚어본다.

■ 30대 한정판매의 희소가치

토요타코리아가 가장 먼저 내세운 수프라 판매전략을 보면 ‘30대 한정판매’라는 점이다. 스포츠카라는 판매량이 높지 않은 카테고리 그리고 불매운동의 여파가 남아있는 현 시점에서 30대를 판매목표로 세움으로서 희소가치와 함께 ‘완판’의 마케팅 언어를 획득해 내겠다는 심산으로 읽혀진다.

토요타 GR 수프라


아울러 눈여겨 볼 것은 토요타코리아가 내세운 수프라 30대 한정판매는 ‘스페셜 에디션’에 한정된 것일 뿐이다. 실제 매장을 방문해 보면 사전계약은 이미 마친 상태로 차기 계약자들에겐 스페셜 에디션 이후 모델에 대한 추가 주문을 당부하고 있는 상황이다.

토요타코리아 관계자들은 기지회견을 통해 ‘소비자들에게 선택받는다’라는 다소 소극적이며 조심스러운 자세를 취하고 있다. 이는 불매운동 등 국민적 감정을 자극시키지 않기 위함일 뿐 아니라 한국내 판매를 그대로 가져가겠다는 계획의 일환이다.

■ 모터스포츠 부문 공략

토요타 GR 수프라


수프라가 올해 CJ슈퍼레이스 챔피언십 6000클래스 바디로 채택됐다는 것도 주목을 끈다. 내용을 살펴보면 양사는 협약에 따라 슈퍼 6000 클래스는 올 시즌부터 새로운 바디를 사용한다. 4년 만에 슈퍼 6000 클래스의 외형이 새로운 모습으로 바뀌게 됐다. 슈퍼 6000 클래스의 레이스 머신에는 양산차량의 외관 디자인을 적용해 강화 플라스틱 등 가벼운 소재로 제작한 카울(Cowl)을 입힌다.

모터스포츠 부문에서 토요타 수프라의 브랜드 파워는 막강하다. 이미 GR 수프라의 ‘GR’은 토요타 자동차의 모터스포츠 팀 ‘토요타 가주레이싱(GAZOO Racing)’을 뜻한다. 따라서 상대적으로 불매운동의 여파가 덜한 모터스포츠 부문에서 토요타의 접근을 시작하겠다는 의미로 풀이할 수 있다.

수년 전 토요타 86을 내놓았을 무렵에는 전혀 접근하지 않았던 모터스포츠 부문에 수프라를 적극적으로 적용하는 방식은 이런 불매운동의 빈틈을 노리겠다는 심산으로 보인다.

토요타 GR 수프라


■ BMW Z4 대비 가격 경쟁력

17년만에 부활한 토요타 수프라는 엔진과 섀시 등 BMW와 상당히 많은 부품을 공유하고 있다. 형제차로 볼 수 있는 증거다. BMW와 토요타는 공동개발을 통해 지난해 Z4(G29)와 수프라를 내놓았다. 기자회견장에 모습을 드러낸 수프라 치프 엔지니어 타다 테츠야 역시 “2012년 5월부터 BMW와 협업했다”고 이야기했다. 그만큼 두 차의 기본 제원을 그야말로 ‘대동소이’하다.

다만 BMW Z4에 수프라가 가진 옵션사항을 모두 적용하면 가격차이는 2천만원 이상 벌어진다. 더구나 독일 프리미엄 브랜드로 평가받는 BMW와의 판매경쟁에서 밀릴 수 밖에 없는 구조라면 가격적인 혜택을 강조할 터. 수프라로선 궁여지책을 선택한 셈이다.

토요타 GR 수프라


한편, 토요타 수프라는 최대토크 51kg•m(1,600~4,500rpm), 최고출력 340마력(5,000~6,500rpm)의 3.0리터 직렬 6기통 트윈스크롤 터보 엔진을 장착하고 있다. ZF 8단 자동변속기를 통해 4.3초만에 시속 100km에 도달할 정도로 짜릿하다. 듀얼 머플러 배기시스템은 스포츠 모드에서 더욱 강력한 소리를 제공하며, 액티브 사운드 컨트롤(Active Sound Control)도 어우러져 있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김필수 칼럼] 중고차 시장, 대기업이 독식하나..정부의 판단은?
현대차 그랜저, 7만대 계약 ‘돌풍’..수입차 ‘저격수’
스바루, ‘10년안에 내연기관 없앤다!’..전기차 ‘올인’
테슬라, 급발진 결함 반박..탄원서에서는 ‘완전거짓’ 주장
폭스바겐, 고성능 골프 이미지·제원 유출..특징은?
GMC 시에라, 탄소섬유로 제작된 적재함 공개..그 위력은?
NASA의 기술이 녹아든 연료전지 콘셉트카..4월 뉴욕오토쇼서 공개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쉐보레 임팔라, 62년만에 단종
쉐보레의 대형 세단 임팔라가 2020년 2월 27일(현지 시간)부로 단종된다. 임팔라는 1958년 데뷔해 1980년대와 1990년대를 제외하고는 지속적으로 생산
조회수 175 2020-02-27
글로벌오토뉴스
GM 크루즈, 캘리포니아에서 자율주행테스트 허가
GM 크루즈가 미국 캘리포니아주에서 승객을 태운 상태에서의 시험 주행을 할 수 있게 됐다. GM의 자율주행사업부 크루즈는 안전 운전자가 탑승한 상태에서 캘리포니
조회수 98 2020-02-27
글로벌오토뉴스
내일부터 소방차도 캠핑카 튜닝 가능, 승차정원 늘리는 것도 허용
오는 28일부터 승용차, 화물차, 특수차 등 다양한 차종들도 캠핑카로 튜닝이 가능하다. 목적에 따라 다양한 캠핑카로 개발할 수 있도록 규제가 완화됐기 때문이다.
조회수 118 2020-02-27
오토헤럴드
쌍용차 티볼리, 여성들이 가장 선호하는 소형 SUV..그 배경은?
쌍용차의 소형 SUV 티볼리가 국내 여성 자동차 소비자들에게 가장 인기를 모은 것으로 나타났다. 27일 국토교통부와 한국자동차산업협회(KAMA)에 따르면 쌍
조회수 117 2020-02-27
데일리카
[김흥식 칼럼] 소형차 멸종국, 1000만원 아래 승용차 달랑 2개
현대차 소형 세단 엑센트의 최고급형은 20년전인 1999년 785만원에 팔렸다. 1990년대 얘기지만 준중형 아반떼도 2005년까지 최저 트림의 가격을 900만
조회수 158 2020-02-27
오토헤럴드
[자동차 정비용품] 2부 – 전조등과 인버터
자동차 정비용품 구매가이드 1부에서 알아본 배터리와 점프스타터는, 주로 기온저하로 인해 방전이 발생되는 겨울철에 구매 수요가 집중되는 부분이 있었다. 이번 2부
조회수 84 2020-02-27
다나와
페라리, 812 GTS & F8 스파이더 국내 출시
페라리가 새로운 12기통 하드톱 스파이더 모델 ‘812 GTS’와 8기통 하드톱 스파이더 모델 ‘F8 스파이더 (F8 Spider)’를 국내 출시했다. 페라리
조회수 122 2020-02-27
글로벌오토뉴스
디젤차로 재미본 폭스바겐..친환경 하이브리드차 투입할까?
유독 한국시장에서는 디젤차만 선보이고 있는 독일차 폭스바겐 브랜드가 국내 시장에서도 친환경 하이브리드차를 투입할른지 관심을 모은다. 27일 폭스바겐…
조회수 143 2020-02-27
데일리카
현대모비스, 윈드쉴드 HUD 시장 진출...GV80 첫 적용
현대모비스가 자동차 운행 시 쉽게 주행 정보를 확인해 안전하고 편리한 운행을 할 수 있게 돕는 첨단 장치인 윈드쉴드 HUD(Head Up Display) 시장에
조회수 133 2020-02-27
오토헤럴드
벤츠, 소형 SUV GLA 45 AMG 공개, 421마력 파워
AMG가 2세대 GLA 45 AMG를 공개했다. 고성능 GLA 라인업의 마지막 퍼즐로 완성된 45 AMG는 최고출력 387마력의 기본형과 421마력의 S 버전,
조회수 124 2020-02-27
데일리카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