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테슬라, 급발진 결함 반박..탄원서에서는 ‘완전거짓’ 주장

데일리카 조회 수749 등록일 2020.01.21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테슬라, 모델 S P100D


[데일리카 임상현 기자] 테슬라가 미국 도로교통안전국(NHTSA)에 제기된 급발진 관련 탄원서 내용에 대해 정면 반박에 나섰다.

20일(현지시각) 테슬라는 공식 성명을 통해 “소비자들이 미국 도로교통안전국(NHTSA)에 보낸 탄원서 내용은 완전한 거짓이다”며 “탄원서에 제기된 모든 사례들을 검토한 결과 차량에는 이상이 없음을 밝힌다”고 말했다.

테슬라는 의도치 않은 가속이 빈번히 일어나 안전운전에 지장을 초래한다는 소비자들의 주장이외 탄원서에 제기된 여러 문제점들을 검토한 결과 차량 자체에는 전혀 문제가 없다는 주장을 강하게 펼치고 있다.

테슬라, 모델 X(출처 오토블로그)


테슬라에 따르면 “탄원서 내용에 명시된 모델 S, 모델 X, 모델 3에는 급발진을 제어하기 위한 여러단계의 안전 장치가 이미 탑재돼 있기 때문에 운전자의 의도와 다르게 차량이 급발진을 일으킬 수 없으며 이는 완전한 거짓이다”는 설명이다.

그러나 테슬라의 강력한 반박에도 불구하고 관련 사항 조사를 진행 중인 조사국에서는 테슬라의 차량에서 결함을 의심하고 있다. 미국 도로교통안전국(NHTSA)에 제출된 내용에는 110건의 충돌사고와 52건의 탑승자 상해사건이 포함되어 있으며, 지난 2012~2019년 생산된 모델 S와 2016~2019년 생산된 모델 X, 2018~2019년 생산된 모델 3가 조사대상이다.

2016년식 모델 X를 소유하고 있는 브라이언 스파크스(Brian Sparks)씨는 “테슬라의 차량은 전국 평균 30배 이상의 급발진 관련 문제를 일으키고 있다. 테슬라는 운전자와 시민의 안전을 담보할 수 없는 구조적 결함이 있다고 생각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특히 그는 CNBC와의 인터뷰를 통해 “보유하고 있는 테슬라의 주식을 모두 처분하고 있다”며 이와 함께 고소장을 제출한 상태다.

테슬라, 모델 3


미국 도로교통안전국(NHTSA)은 향후 몇주 안으로 초기 조사 결과를 발표하고 관련 내용에 따라 추가적인 조사를 실시할 지에 대한 결정을 판단할 것으로 알려졌다. 만약 탄원서의 내용대로 해당 문제가 안전운행에 지장을 초래한다고 판단될 시 NHTSA는 약 50만대의 테슬라 차량에 대한 전면 리콜명령을 내릴 수 있다는 전망이 흘러나온다.

추가조사 결과 발표 후 리콜명령이 내려진다면 테슬라는 상당한 자금 손실과 회사 경영에 큰 타격을 입게 된다. 특히 안전에 관해 소비자들의 신뢰를 잃게된다면 회복할 수 없는 위기에 봉착할 것이란 전망도 흘러나오는 만큼 테슬라는 급발진 관련 문제에 관해 강력한 반박을 준비 중이다.

테슬라는 최근 중국의 생산공장 완공과 전기 픽업트럭인 사이버 트럭의 발표로 연신 높은 주가를 기록 중이다. 한때 자금문제로 위기설까지 나왔던 테슬라가 어려운 상황을 극복하고 본격궤도에 오른 이 시점에 또 다른 악재를 만나게 될지 주목된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폭스바겐, 고성능 골프 이미지·제원 유출..특징은?
[구상 칼럼] 충전식 전기차 테슬라 ‘모델3’..디자인 평가는?
테슬라, 급발진 결함으로 50만대 리콜 전망..그 배경은?
GMC, 풀사이즈 SUV 신형 ‘유콘 ’공개..타호와 차이점은?
한국시장서 고전하는 일본차, 글로벌 시장서도 인기 하락..왜?
캐딜락, XT6·XT5·XT4·CT5·CT4 등 5개 신차 투입..SUV ‘주력’
람보르기니, 2020 제네바모터쇼 불참 계획..그 이유는?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미국에서
2019년 하반기 국내출시된다는 소문이 돌고있죠. 펠리세이드와 플랫폼을 공유하는 기아의 대형SUV 텔루라이드를 김상영기자가 미국으로 날아가 시승해봤어요. 펠리세
조회수 3,220 2019-04-10
Motorgraph
볼보 V60 크로스컨트리 T5 시승기
볼보의 V60 크로스컨트리를 시승했다. V60을 베이스로 오프로드 성능을 높인 모델이다. 차체와 엔진 플랫폼을 통일시켜 효율성을 높이면서도 각 장르별 세분화를
조회수 1,817 2019-04-10
글로벌오토뉴스
힘 못쓴다는 LPG차, 르노삼성 SM6 LPe로 서킷을 달렸다.
LPG 사용차의 빗장이 풀렸다. 택시 또는 렌터카와 같은 사업용 그리고 장애인용으로 제한했던 LPG차를 누구나 구매해 탈 수 있게 됐다. 기아차 모닝과 레이,
조회수 2,796 2019-04-10
오토헤럴드
리뷰 - 볼보 신형 크로스컨트리(V60)(2019) AWD PRO
전 세계적으로 SUV의 인기가 거세고, 이제 대형 양산차 업체라면 제대로 된 SUV 라인 없이는 향후 시장에서 생존 자체를 기약하기 어려운 분위기까지 맞고 있다
조회수 854 2019-04-10
아크로팬
[시승기] 가솔린 SUV의 매력..볼보 XC60 T6
볼보의 전략은 뚜렷하다. ‘더 이상의 디젤 개발은 하지 않는다’ 거짓말 같던 이 발표는 신형 S60을 시작으로 본격화 되기 시작했다. 2019년 부터 발표될
조회수 2,947 2019-04-08
데일리카
김상영기자가 미국 대형 럭셔리 세단을 대표하는 캐딜락 CT6 페이스리프트 모델을 시승했습니다. 캐딜락에서 브랜드 정통성을 이은모델로 에스칼라 콘셉트로 표현된 캐
조회수 1,082 2019-04-08
Motorgraph
포르쉐 신형 911, 신형 마칸... 영원한 남자들의 로망 911과 포르쉐의 캐시카우 신형 마칸을 살펴봤어요.
2019 서울모터쇼에서 포르쉐 부스에서 포르쉐를 상징하는 911의 신형모델과 포르쉐를 먹여살리는 효자차종 신형마칸을 김상영기자가 살펴봤어요~
조회수 1,519 2019-04-08
Motorgraph
김상영기자와 강병휘 선수가 재규어에서 만든 럭셔리 전기차죠. I-PACE 를 온, 오프로드에서 시승했습니다.
조회수 1,349 2019-04-05
Motorgraph
[시승기] ‘갓 담근 김치’같은..제네시스 G90
고급차 시장의 경쟁은 유독 치열하다. 그것이 브랜드의 기함이라면 더욱 그렇다. 그래서 이 시장의 신입인 제네시스가 직면한 상황은 녹록치 않다. “차는 벤…
조회수 5,836 2019-04-04
데일리카
렉서스 UX250h 하체 세팅 멋지네! 리뷰 2편
렉서스 UX250h의 주행 리뷰 입니다. 시승거리가 너무 짧았고(약 50km) 시승 시간이 촉박했던 탓에 '체험기' 정도로 이해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조회수 1,914 2019-04-04
카랩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