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현대차 고성능 콘셉트카 'RM19' 통해 예상 가능한 변화

오토헤럴드 조회 수1,335 등록일 2019.12.05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현대자동차는 지난 '2019 LA 오토쇼'를 통해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SUV 콘셉트 '비전 T(Vision T)'와 함께 고성능 콘셉트카 'RM19'를 세계 최초로 선보였다. 당시 언론의 스포트라이트는 내년 상반기 출시될 투싼의 미리 보기격 모델로 알려진 비전 T 콘셉트로 집중됐다. 그리고 지난 1일 LA 오토쇼가 최종 마무리되고 RM19와 관련된 이야기가 후일담처럼 외신을 통해 전해졌다.   

최근 해외 자동차 전문지 모토오솔리티는 현대차 연구개발본부장 알버트 비어만과 인터뷰를 인용해 RM19 이후 이어질 현대차 고성능 모델들에 관한 소식을 다뤘다. 해당 보도에 따르면 비어만 본부장은 "우리는 벨로스터 N과 함께 지난 1년간 미국 시장에 진출했다. 그 동안 더 많은 기반을 다졌고 팬과 애호가를 늘려왔다. 그리고 어느 시점에선 그들이 원하는 차량을 준비할 수 있어야 한다. 그리고 그 기반을 다지는데 몇 년이 더 걸릴 수 있다고 본다"라고 말했다. 

그는 또한 이번 모터쇼를 통해 선보인 RM19와 관련해 요점은 벨로스터 N TCR을 시작으로 미드십 엔진을 장착할 수 있는 고유의 리어 서브프레임과 새로운 더블 위시본 후륜 서스펜션의 섀시를 개발하는 것이라 밝히고 해당 시스템이 양산차에 적용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또 비어만 본부장은 "RM19는 2.0리터 GDI 터보와 다이렉트 시프트 변속기 등 TCR 경주차의 것과 동일한 엔진을 공유하지만 미래 양산차에는 해당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쏘나타 2.3, 2.5리터 버전에 새로운 터보 엔진이 탑재되고 이는 건식이 아닌 습식 듀얼클러치 변속기가 맞물리게 될 것"이라고 예를 들었다.

이 밖에도 비어만 본부장은 "RM 차량은 다양한 파워트레인과 성능수준을 시험해 볼 수 있는 다목적 기술 시험차량"이라며 "현대차는 이른바 '움직이는 연구소(rolling lab)'라고 불리는 RM 시리즈를 통해 고성능 기술 개발에서 지속적인 발전을 이루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또 그는 미래 파워트레인에 대해서도 암시하며 내년 전기차 버전의 RM을 선보이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다만 하이브리드,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순수전기차 등 구체적 사양은 밝히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현대차가 지난 LA 오토쇼를 통해 세계 최초로 공개한 RM19는 일반도로는 물론 서킷에서도 민첩한 핸들링을 구현해 낸 고성능 콘셉트카로 앞서 현대차는 2012년부터 프로젝트 RM(Racing Midship)이라는 이름으로 고성능 모델 개발을 시작해 왔다. 그리고 지속적인 고성능 연구개발 과정을 고객들과 소통하기 위해 RM14, RM15, RM16 등 RM시리즈 차량을 모터쇼에서 선보이고 있다. 이번 선보인 RM19는 전장 4319mm, 전폭 1945mm, 전고 1354mm의 차체에, 현대모터스포츠의 고성능 TCR 차량에 장착된 2.0 터보 GDI 엔진을 공유하며 최고출력 390마력(hp)의 주행성능을 자랑한다.


김훈기 기자/hoon149@gmail.com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현대차, 2020 WRC 몬테카를로 랠리 개막전서 우승..‘순항’
현대차 월드랠리팀이 WRC 개막전에서 우승했다. 현대자동차는 23일부터 26일(현지시각)까지 모나코에서 열린 2020 월드랠리챔피언십(World Rally
조회수 39 2020-01-28
데일리카
고민스러운 제네시스 GV80의 디자인
제네시스 브랜드 최초의 SUV GV80에 많은 사람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우선은 최근의 자동차 시장 동향이 SUV 중심인 것이 큰 이유 중 하나일 것이고,
조회수 178 2020-01-28
글로벌오토뉴스
현대차그룹
현대차 그룹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로 비상이 걸린 중국에서 주재원 가족을 한국으로 철수 시키고 중국 입국을 보류하는 등 긴급 조치를 내렸다. 현대차 그룹은 28
조회수 57 2020-01-28
오토헤럴드
이왕이면 무쏘 전기차, 포니 해치백 그리고 봉고 픽업 트럭은 어떨까
자동차의 레트로 열풍이 작년 한 해 뜨거웠다. 세계 여러 모터쇼에서 한 시대를 풍미했던 과거의 모델을 기반으로 하는 복고풍 콘셉트카가 연이어 공개됐다. 현대차는
조회수 76 2020-01-28
오토헤럴드
GM 美 햄트랙 공장, 100% 전기차 조립공장으로 변신..왜?
제너럴모터스(GM)의 미국 대표 공장 가운데 하나인 디트로이트 햄트랙(Detroit-Hamtramck) 공장이 GM 최초의 완전 전기자동차 조립공장으로 재탄생한
조회수 45 2020-01-28
데일리카
GM, 미 햄트랙 공장 전기차 전용 생산기지로 전환한다.
GM이 2010년 1월 27일, 배터리 전기차의 생산 확대를 위해 30억 달러를 투자한다고 발표했다. 2021년에는 전동 픽업 트럭도 생산한다고 밝혔다. GM은
조회수 44 2020-01-28
글로벌오토뉴스
폭스바겐, 탄소 펀드로 CO2 17만톤 줄였다.
폭스바겐그룹은 자체 탄소 펀드를 설립해 매년 2,500만 유로가 그룹 내 12개 브랜드에 제공하고 있다. 폭스바겐의 탄소 펀드는 2019년 2월 출범했으며 이산
조회수 46 2020-01-28
글로벌오토뉴스
볼보, XC90 순수 전기차 개발 계획..라인업 강화
오는 2022년 완전변경을 앞두고 있는 볼보의 플래그십 SUV, XC90 라인업에 순수 전기차 모델이 추가될 계획이다. 27일(현지시각) 볼보의 하칸 사무엘손
조회수 101 2020-01-28
데일리카
토요타, 농업 IT관리 툴 ‘농작계획’ 쇄신
토요타자동차가 농업 IT관리툴 농작계획을 쇄신하고 4월부터 제공한다고 발표했다. 2019년 10월부터 에이지현의 농업생산법인 3개사와 실증실험을 개시했다. 토요
조회수 48 2020-01-28
글로벌오토뉴스
볼보, 배터리 전기차 XC40 리차지 사전 주문 시작
볼보가 배터리 전기차 전용 모델로 전환하는 차세대 XC40 P8 AWD의 사전 주문을 시작했다고 발표했다. 이미 수천건의 사전 주문을 받은 XC40리차지 P8의
조회수 154 2020-01-28
글로벌오토뉴스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