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재활용과 디자이너의 딜레마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수810 등록일 2019.12.03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재활용(再活用; recycling)이라는 말은 요즈음 가장 ‘트렌디(trendy)’한 단어들 중의 하나일 것이다. 제품의 종류를 막론하고 재활용의 개념이 들어가 있지 않은 것이 없는데, 작게는 우유팩에서부터 크게는 냉장고나 TV, 심지어는 자동차까지도 이 개념이 들어가게 된다. 그것은 모든 제품들이 다양한 재료로 만들어지고, 제품의 종류나 생산량이 늘어날수록 재료의 소비와 동시에 폐기되는 제품도 늘어나기 때문일 것이다. 특히 합성수지(合成樹脂)로 대표되는 플라스틱의 재활용은 점차로 소비와 재활용에서 그 심각성을 더해간다.



제품의 형태가 다양화되고 고급화됨에 따라, 각 부품의 기능이나 구조에 따라 여러 가지 합성수지 재료가 사용되는 것과 동시에, 표면 처리도 다양한 질감의 적용이 요구되고 있는 것이 사실이다. 실제로 과거에는 금속만이 가질 수 있었던 차가운 은백색의 질감은 이제 더 이상 금속 고유의 전유물이 아니다. 경량화와 원가절감을 위해 금속 질감으로 표면처리를 한 합성수지의 사용이 늘어나고 있기 때문이다. 인스트루먼트 패널에 사용되는 나뭇결 역시 마찬가지이다.



경량화와 생산성 등의 이유 이외에도 합성수지는 폭넓은 가공성과 강성 등 물리적 성질이 높아짐에 따라 거의 모든 제품에 사용되고 있다. 이것은 또한 합성수지의 활용을 더욱 더 늘리는 이유가 되고 있다. 이처럼 합성수지는 쉽게 쓸 수 있지만 반대로 ‘버리기’는 상당히 까다롭다.



이제는 어느 정도 보편적인 지식이 되어버렸지만, 합성수지는 자연분해가 상당히 곤란하다는 단점이 있다. 즉 ‘썩지 않는다’는 것이다. 물론 합성수지가 영구불변인 것은 아니지만, 그 분해 속도가 인간의 시간 척도에서 볼 때 상당히 길고 느리다. 종류별로 조금씩 다르지만, 완전분해가 되려면 50~100년 내외의 시간이 요구된다. 이것은 폐 부품들을 ‘그냥’ 땅속에 묻었을 때의 이야기이고, 하천을 통해 바다로 흘러 들어가 어류 등의 체내에 축적되는 미세 플라스틱은 생태계 파괴는 물론이고 결국 우리들 사람의 생명까지도 위협하게 된다.



만약 이들 폐 부품들 녹여서 다시 쓴다면, 얼마든지 쓸 수 있다. 그런데 녹여 쓸 때 여러 종류의 수지들을 함께 섞어서 쓸 수는 없다. 수지의 종류별 물리적 특성이 달라서 함께 가공이 곤란하기 때문이다. 그런데 합성수지를 종류별로 구분해서 나눈다는 것이 간단한 문제가 아니다.



또한 합성수지는 아니지만, 차량용 타이어 역시 재활용이 불가능한 부품 중 하나이다. 차량의 숫자가 많아질수록 점점 더 타이어의 소비와 폐기가 늘어난다. 또한 소각시키면 타이어 제조과정에서 고무를 강화시키기 위하여 첨가한 각종 화학성분들 때문에 유독가스가 발생하게 되므로 대체 연료로 쓰는 것에는 또 다른 공해를 유발하는 문제가 있다.



한편 현재는 거의 쓰이지 않는 재질 중 하나인 림(RIM; Reaction Injection Molding) 재질 역시 재활용이 불가능한 재료이다. 1990년대까지는 높은 유연성 때문에 림 수지가 미국에서 승용차의 범퍼 커버로 널리 사용되기도 하였으나, 이제는 전혀 쓰이지 않는다. 림 재질은 성형 시 두 종류의 액상의 합성수지가 금형 내부에서 혼합되면서 경화되는 제조 공법을 쓰는 것으로 알려져 있는데, 성형성을 좋게 하기 위해 액체의 흐름을 원활하게 하려는 목적으로 제품의 형상에 줄무늬(groove)가 많은 형태로 디자인 되는데, 특히 림 재질의 범퍼 커버에서 줄무늬가 많은 특징을 볼 수 있었다.



림 범퍼 커버의 사용이 절정이었던 1980년 초에서 1990년대 중반까지 특히 GM 브랜드의 차량들에서 ‘줄무늬’ 범퍼 커버의 디자인을 많이 볼 수 있었다. 이와 같이 재질의 고유한 특성에 의하여 재활용이 불가능한 재료는 이제는 설계 단계부터 배제되기도 한다. 그러므로 재 성형이 가능한 소재를 쓰거나, 폐기 이후 체계적으로 분류될 수만 있다면 재활용 비율을 높일 수 있다.

그러나 사용된 재료가 재활용이 가능한 재료라고 하더라도, 제품 표면에 우드 그레인(wood grain) 전사 코팅처리를 하거나, 금속 질감을 내기 위해 알루미늄 진공 증착(眞空 蒸着) 공법, 혹은 다양한 색상의 페인트 칠을 할 경우에는 재활용을 위해서 이러한 표면 처리한 것을 벗겨내야 하므로 추가 비용이 소요된다. 표면 처리된 합성수지를 재활용하면 수지의 순도가 낮아져 물리적 성질이 나빠진다.

한편 수지 역시 다양한 색채를 띠는데, 이런 다양한 색의 수지들을 재활용하면 결국 여러 가지 색채가 혼합되는 것이므로 제품의 색채는 탁해질 수 밖에 없다. 따라서 재활용된 수지로는 채도 높은, 소위 예쁜 색상의 제품을 만드는 것은 거의 불가능하다. 실제로 패스트푸드 점에서 널리 사용되고 있는 플라스틱 쟁반 대부분이 재활용 수지로 만들어지는데, 이런 이유에서 그 쟁반들이 어둡고 채도 낮은 색을 띠게 되는 것이다.

엄격히 따진다면 플라스틱 범퍼 커버에 차체 색으로 페인트를 칠하거나, 합성수지로 만들어진 내/외장 부품에 우드 그레인 전사 코팅 처리, 혹은 금속 재질의 증착 처리 등은 가능한 한 채택하지 않는 것이 재활용 비율을 높이기 위해 바람직하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차량의 상품성을 높이고 외관의 차별성 확보를 위해 다양한 표면처리 기법은 불가피하게 사용되고 있다.

감각적 만족감 향상과 재활용률 향상 사이에서 디자이너들의 딜레마는 더 커질 수 밖에 없다. 무엇이 진정으로 훌륭한 디자인인가에 대한 고민을 하지 않을 수 없는 것이다. 과연 디자이너들은 감각적 만족감을 높이기 위한 표면처리를 사용한 디자인을 해야 할까, 아니면 재활용이 용이한 검소한 디자인을 해야 할까?

글 / 구상 (자동차 디자이너, 교수)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2018 미국 상반기 베스트셀링 세단 TOP 20
4도어 세단 만큼 미국 자동차 업계의 트렌드를 잘 설명하는 예는 없다. 자동차 가격정보 사이트 켈리 블루북은 2018년 상반기에 미국에서 가장 많이 팔린 세단의
조회수 9,156 2018-08-22
글로벌오토뉴스
토요타,
한국 토요타 자동차가 후원하는 대한민국 장애인탁구 국가대표 선수단의 입촌식이 20일 대한장애인체육회 이천 훈련원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대한민국 장애인탁구
조회수 2,380 2018-08-22
글로벌오토뉴스
쌍용차 신입사원들, 입사 1주년 맞아 봉사활동 나서
쌍용자동차는 지난해 입사한 신입사원들이 지역사회 소외계층과 사랑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고 22일 밝혔다.쌍용자동차 신입사원들은 지난 16일 평택공장 본사에서 입
조회수 2,364 2018-08-22
글로벌오토뉴스
미국, 자동차 관세 도입 결정 지연 전망
윌버 로스 미국 상무장관은 트럼프 행정부가 검토중인 자동차 관세의 도입 여부를 판단하는 조사 보고서에 대해 당초 예정했던 8월 이후로 제출이 지연될 것이라고 전
조회수 2,407 2018-08-22
글로벌오토뉴스
현대차, 물류 혁신 ‘신호탄’ 대형트럭 자율주행 시연 성공
현대차가 화물 운송용 대형 트레일러 자율주행차량으로 의왕-인천간 약 40km 구간 고속도로 자율주행에 성공하며 또 다시 미래 혁신기술 분야에서 앞선 기술력을 입
조회수 3,426 2018-08-22
오토헤럴드
중국, 새로운 신에너지차 강화 정책 공개 예정
중국이 신에너지차 (배터리전기차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수소 연료전지차 포함)의 경쟁력을 강화를 위한 정책을 발표할 예정이다. 중국 NDRC (National
조회수 2,253 2018-08-22
글로벌오토뉴스
우버·리프트 이용 늘어나자 전체 교통량도 증가..그 이유는?
우버와 리프트의 사용이 늘어남에 따라 교통량이 오히려 증가했다는 연구가 발표돼 주목된다. 22일 미국 시애틀 교통국과 시애틀타임즈 등에 따르면, 작년 …
조회수 2,381 2018-08-22
데일리카
닛산, 中 생산량 확대 위해 9억달러 투자..“판매 톱3 목표”
닛산이 중국에서 생산 규모 확대에 나선다. 닛산은 이를 바탕으로 중국 시장에서 판매 3위권 안에 이름을 올리는 자동차 메이커로 도약하겠다는 전략이다. …
조회수 2,279 2018-08-22
데일리카
[TV 데일리카] 스스로 달리고, 스스로 멈추는..자율주행차 ‘엑시언트’
현대차가 레벨3에 해당하는 수준의 대형트럭 엑시언트 자율주행 테스트에서 성공했다. 22일 현대차에 따르면, 대형트럭 엑시언트 자율주행차는 경기도 의왕~인…
조회수 2,554 2018-08-22
데일리카
투데이 브리핑 - 웨이코스, 게이밍마우스 레이저 맘바엘리트 출시
웨이코스, 게이밍마우스 레이저 맘바엘리트 출시웨이코스가 레이저(RAZER)사의 게이밍 마우스 ‘맘바 엘리트(Mamba Elite)’를 출시했습니다.레이저 ‘맘바
조회수 2,333 2018-08-22
맨즈랩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