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재활용과 디자이너의 딜레마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수796 등록일 2019.12.03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재활용(再活用; recycling)이라는 말은 요즈음 가장 ‘트렌디(trendy)’한 단어들 중의 하나일 것이다. 제품의 종류를 막론하고 재활용의 개념이 들어가 있지 않은 것이 없는데, 작게는 우유팩에서부터 크게는 냉장고나 TV, 심지어는 자동차까지도 이 개념이 들어가게 된다. 그것은 모든 제품들이 다양한 재료로 만들어지고, 제품의 종류나 생산량이 늘어날수록 재료의 소비와 동시에 폐기되는 제품도 늘어나기 때문일 것이다. 특히 합성수지(合成樹脂)로 대표되는 플라스틱의 재활용은 점차로 소비와 재활용에서 그 심각성을 더해간다.



제품의 형태가 다양화되고 고급화됨에 따라, 각 부품의 기능이나 구조에 따라 여러 가지 합성수지 재료가 사용되는 것과 동시에, 표면 처리도 다양한 질감의 적용이 요구되고 있는 것이 사실이다. 실제로 과거에는 금속만이 가질 수 있었던 차가운 은백색의 질감은 이제 더 이상 금속 고유의 전유물이 아니다. 경량화와 원가절감을 위해 금속 질감으로 표면처리를 한 합성수지의 사용이 늘어나고 있기 때문이다. 인스트루먼트 패널에 사용되는 나뭇결 역시 마찬가지이다.



경량화와 생산성 등의 이유 이외에도 합성수지는 폭넓은 가공성과 강성 등 물리적 성질이 높아짐에 따라 거의 모든 제품에 사용되고 있다. 이것은 또한 합성수지의 활용을 더욱 더 늘리는 이유가 되고 있다. 이처럼 합성수지는 쉽게 쓸 수 있지만 반대로 ‘버리기’는 상당히 까다롭다.



이제는 어느 정도 보편적인 지식이 되어버렸지만, 합성수지는 자연분해가 상당히 곤란하다는 단점이 있다. 즉 ‘썩지 않는다’는 것이다. 물론 합성수지가 영구불변인 것은 아니지만, 그 분해 속도가 인간의 시간 척도에서 볼 때 상당히 길고 느리다. 종류별로 조금씩 다르지만, 완전분해가 되려면 50~100년 내외의 시간이 요구된다. 이것은 폐 부품들을 ‘그냥’ 땅속에 묻었을 때의 이야기이고, 하천을 통해 바다로 흘러 들어가 어류 등의 체내에 축적되는 미세 플라스틱은 생태계 파괴는 물론이고 결국 우리들 사람의 생명까지도 위협하게 된다.



만약 이들 폐 부품들 녹여서 다시 쓴다면, 얼마든지 쓸 수 있다. 그런데 녹여 쓸 때 여러 종류의 수지들을 함께 섞어서 쓸 수는 없다. 수지의 종류별 물리적 특성이 달라서 함께 가공이 곤란하기 때문이다. 그런데 합성수지를 종류별로 구분해서 나눈다는 것이 간단한 문제가 아니다.



또한 합성수지는 아니지만, 차량용 타이어 역시 재활용이 불가능한 부품 중 하나이다. 차량의 숫자가 많아질수록 점점 더 타이어의 소비와 폐기가 늘어난다. 또한 소각시키면 타이어 제조과정에서 고무를 강화시키기 위하여 첨가한 각종 화학성분들 때문에 유독가스가 발생하게 되므로 대체 연료로 쓰는 것에는 또 다른 공해를 유발하는 문제가 있다.



한편 현재는 거의 쓰이지 않는 재질 중 하나인 림(RIM; Reaction Injection Molding) 재질 역시 재활용이 불가능한 재료이다. 1990년대까지는 높은 유연성 때문에 림 수지가 미국에서 승용차의 범퍼 커버로 널리 사용되기도 하였으나, 이제는 전혀 쓰이지 않는다. 림 재질은 성형 시 두 종류의 액상의 합성수지가 금형 내부에서 혼합되면서 경화되는 제조 공법을 쓰는 것으로 알려져 있는데, 성형성을 좋게 하기 위해 액체의 흐름을 원활하게 하려는 목적으로 제품의 형상에 줄무늬(groove)가 많은 형태로 디자인 되는데, 특히 림 재질의 범퍼 커버에서 줄무늬가 많은 특징을 볼 수 있었다.



림 범퍼 커버의 사용이 절정이었던 1980년 초에서 1990년대 중반까지 특히 GM 브랜드의 차량들에서 ‘줄무늬’ 범퍼 커버의 디자인을 많이 볼 수 있었다. 이와 같이 재질의 고유한 특성에 의하여 재활용이 불가능한 재료는 이제는 설계 단계부터 배제되기도 한다. 그러므로 재 성형이 가능한 소재를 쓰거나, 폐기 이후 체계적으로 분류될 수만 있다면 재활용 비율을 높일 수 있다.

그러나 사용된 재료가 재활용이 가능한 재료라고 하더라도, 제품 표면에 우드 그레인(wood grain) 전사 코팅처리를 하거나, 금속 질감을 내기 위해 알루미늄 진공 증착(眞空 蒸着) 공법, 혹은 다양한 색상의 페인트 칠을 할 경우에는 재활용을 위해서 이러한 표면 처리한 것을 벗겨내야 하므로 추가 비용이 소요된다. 표면 처리된 합성수지를 재활용하면 수지의 순도가 낮아져 물리적 성질이 나빠진다.

한편 수지 역시 다양한 색채를 띠는데, 이런 다양한 색의 수지들을 재활용하면 결국 여러 가지 색채가 혼합되는 것이므로 제품의 색채는 탁해질 수 밖에 없다. 따라서 재활용된 수지로는 채도 높은, 소위 예쁜 색상의 제품을 만드는 것은 거의 불가능하다. 실제로 패스트푸드 점에서 널리 사용되고 있는 플라스틱 쟁반 대부분이 재활용 수지로 만들어지는데, 이런 이유에서 그 쟁반들이 어둡고 채도 낮은 색을 띠게 되는 것이다.

엄격히 따진다면 플라스틱 범퍼 커버에 차체 색으로 페인트를 칠하거나, 합성수지로 만들어진 내/외장 부품에 우드 그레인 전사 코팅 처리, 혹은 금속 재질의 증착 처리 등은 가능한 한 채택하지 않는 것이 재활용 비율을 높이기 위해 바람직하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차량의 상품성을 높이고 외관의 차별성 확보를 위해 다양한 표면처리 기법은 불가피하게 사용되고 있다.

감각적 만족감 향상과 재활용률 향상 사이에서 디자이너들의 딜레마는 더 커질 수 밖에 없다. 무엇이 진정으로 훌륭한 디자인인가에 대한 고민을 하지 않을 수 없는 것이다. 과연 디자이너들은 감각적 만족감을 높이기 위한 표면처리를 사용한 디자인을 해야 할까, 아니면 재활용이 용이한 검소한 디자인을 해야 할까?

글 / 구상 (자동차 디자이너, 교수)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핫클릭

[단독] 르노삼성, 쿠페형 SUV XM3 내달 출시 계획..주목
최근 소비자들의 라이프 스타일 변화로 SUV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르노삼성이 쿠페형 SUV ‘XM3’를 내달 출시한다. 르노삼성은 당초 1분
조회수 6,371 2020-01-16
데일리카
5G보다 빠른 초 스피드, GV80 계약 시작 1시간 만에 1만대 신기록
제네시스 브랜드의 첫 SUV GV80이 세계 최초로 공개된 15일, 본 계약 접수를 시작한 지 한 시간 만에 1만 대라는 기록을 세운 것으로 확인됐다. 현대차
조회수 1,210 2020-01-16
오토헤럴드
제네시스, 럭셔리 플래그십 SUV GV80 출시, 기본 가격 6580만원부터
제네시스 브랜드가 15일 럭셔리 플래그십 SUV GV80의 공식 출시 행사를 갖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 GV80는 제네시스가 처음 선보이는 후륜구동 기반의
조회수 2,746 2020-01-15
오토헤럴드
벤츠, 신형 E클래스 4년만에 부분변경 예고..변화의 핵심은?
벤츠가 출시 4년만인 올해 부분변경 E클래스를 출시한다. 새로운 디자인과 최신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상품성 개선 등을 통해 성공적인 판매를 이어나갈 E클래…
조회수 1,523 2020-01-14
데일리카

최신소식 모아보기 - 국내

국내 자동차 등록대수 2360만대 돌파, 2명 중 1명 자동차 소유
우리나라 국민 2명 중 한 명이 자동차 1대를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친환경차 비중은 지속적으로 증가한 가운데 자동차 등록대수는 2360만 대를 돌파했
조회수 358 2020-01-17
오토헤럴드
익스플로러 전동시트 프레임 등 수입차 7700여대 제작결함으로 리콜
국토교통부가 포드코리아, BMW코리아, 한국토요타, 만트럭버스코리아, 모토로싸 등에서 수입 판매한 9개 차종 7773대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돼 리콜을 실시한다고
조회수 302 2020-01-17
오토헤럴드
수입차 수난 시대, 폭스바겐ㆍ아우디ㆍ토요타 잇단 제동 울상
연초부터 수입차 브랜드의 수난이 시작됐다. 폭스바겐은 디젤 게이트 관련 소송에서 피해 배상 판결이 나왔고 아우디는 안전 기준을 충족하지 못해 주력 모델의 판매가
조회수 560 2020-01-17
오토헤럴드
[오토포토] 제네시스 GV80, 출시 현장에서 실제로 보면 이런 느낌
제네시스 브랜드는 15일 경기도 고양시에 위치한 킨텍스에서 럭셔리 플래그십 SUV 'GV80'의 공식 출시 행사를 갖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
조회수 334 2020-01-16
오토헤럴드
볼보 XC90, 럭셔리 SUV 시장에 도전장..과연 매력 포인트는?
최근 국내 소비자들의 라이프 스타일이 변하면서 여행이나 캠핑 등 다목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스포츠유틸리티차(SUV)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특히 이런 …
조회수 777 2020-01-16
데일리카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 공식 출시
글로벌 브랜드 쉐보레(Chevrolet)가 1월 16일, 인천 파라다이스시티 호텔에서 쉐보레의 새로운 글로벌 SUV ‘트레일블레이저(Trailblazer)’를
조회수 3,307 2020-01-16
글로벌오토뉴스

최신소식 모아보기 - 해외

현대차 쏘나타·코나 일렉트릭, 워즈오토 최고 10대 엔진 수상
현대자동차가 16일(현지시간) 미국 디트로이트에서 ‘워즈오토(WardsAuto)’가 선정한 ‘2020 워즈오토 10대 엔진 & 동력시스템(2020 Wards 1
조회수 314 2020-01-17
오토헤럴드
독일, 정부차원 자동차 노동자 지원책 준비
독일은 앙겔라 메르켈 총리가 자동차 노동자들을 지원하기 위한 조치를 준비하고 있다고 블룸버그 통신이 보도했다. 이 신문은 자동차산업의 침체가 지속될 경우 일자리
조회수 315 2020-01-17
글로벌오토뉴스
기아 텔루라이드의 새로운 버전, 휠베이스 늘어날까?
기아자동차 북미 전용모델 텔루라이드가 2020 북미 올해의 차 SUV 부문 최고의 차로 선정되며 꾸준한 인기를 발휘하는 가운데 새로운 X-라인 버전이 추가될 것
조회수 577 2020-01-17
오토헤럴드
BMW, 마일드 하이브리드 모델 추가한다.
BMW가 배기가스 규제 기준을 충족하기 위한 전동화 모델 확대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BMW는 2020년 봄부터 배터리 전기차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전기차에 더
조회수 526 2020-01-16
글로벌오토뉴스
재규어, 플래그십 세단 XJ도 전기차로 변신..특징은?
15일(현지시각) 재규어가 2020년 말에 출시 예정인 새로운 순수 전기 XJ의 모습이 처음으로 포착돼 주목된다. 재규어가 출시하는 두번째 전기차인 XJ는 S
조회수 566 2020-01-16
데일리카
포르쉐 AG, 신형 718 GTS 4.0 공개
포르쉐 AG(Dr. Ing. h.c. F. Porsche AG)가 더 스포티하고 강력한 성능의 신형 718 GTS 4.0을 새롭게 선보이며, 미드 엔진 스포츠카
조회수 453 2020-01-16
글로벌오토뉴스

최신 시승기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 RS, 기본에 충실 · 매력적인 가격
지난해 선보인 '트래버스'와 '콜로라도'의 합리적 가격 책정이 신차에도 이어졌다. 기본 트림부터 첨단 안전사양은 물론 다양한 편의장
조회수 284 2020-01-17
오토헤럴드
제네시스 GV80, 프리미엄 SUV의 조건을 충족하다
제네시스의 첫 번째 SUV GV80이 출시됐다. 2015년 브랜드 런칭 후 4년이 지난 시점에서 등장한 GV80은 현대자동차의 역량이 어느 수준에 있는지를 가늠
조회수 2,614 2020-01-16
글로벌오토뉴스
뷰티 밸런스, 아우디 4세대 A8L 55 TFSI 시승기
아우디의 4세대 A8을 시승했다. 아우디의 신세대 디자인 언어를 채용하고 아우디 파일럿 드라이빙이라고 하는 레벨3 주행 기술을 가장 먼저 채용한 것이 포인트다.
조회수 238 2020-01-14
글로벌오토뉴스

이런저런 생각, 자동차 칼럼

[김필수 칼럼] 초소형 전기차 보조금 삭감..정부 오판(誤判) 말라!
올해는 더욱 전기차 활성화가 기대가 된다. 작년에 이어 올해는 약 7만대 정도의 전기승용차 보급을 예상하고 있다. 물론 전기트럭이나 전기이륜차 등을 모두 …
조회수 188 2020-01-17
데일리카
[하영선 칼럼] ‘2020 올해의 차’에 선정된 K5..그 배경과 시장 전망은?
기아차가 내놓은 중형세단 3세대 K5가 사단법인 한국자동차전문기자협회가 선정한 ‘2020 대한민국 올해의 차(COTY. Car Of The Year)에 뽑혔다.
조회수 609 2020-01-13
데일리카

전기차 소식

충전식 전기 차량 테슬라 모델 3
미래의 자동차는 다양한 동력원을 사용하게 될 것이다. 전기 모터 동력 차량은 그 중의 하나가 될 것이 확실하다. 그리고 그런 전기차량 제조 기업 중 가장 주목되
조회수 439 2020-01-14
글로벌오토뉴스
국내에서 팔지도 않는 초소형 전기차 충돌안전성 공개한 국토부
국토교통부가 최근 발표한 '초소형 전기차 충돌 안전성' 평가 결과와 관련, 해당 협회가 반발하고 나섰다. 한국스마트이모빌리티협회는 13일, 국토교
조회수 395 2020-01-14
오토헤럴드
올해의 친환경차에 선정된..재규어 I-PACE는 어떤 차?
사단법인 한국자동차전문기자협회는 ‘2020 올해의 친환경차’ 부문에서 재규어의 순수 전기 SUV 모델인 ‘I-PACE’가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재규어
조회수 367 2020-01-13
데일리카
국산 초소형 전기차 충돌 안전성, 짐작은 했지만 충격적인 결과
국토교통부 산하 한국교통안전공단이 국내 판매되는 4종의 초소형 전기차 충돌안전성을 공개했다. 테스트에 사용된 대부분의 초소형 전기차는 정면충돌과 측면충돌 상황에
조회수 907 2020-01-13
오토헤럴드

테크/팁 소식

자동차를 더 안전하게 또는 편리하게 해줄 혁신적인 기술
자동차의 진화 속도가 빨라지고 있다. 전동화, 자율주행, 커넥티드 등 첨단 기술로 무장한 똑똑한 전자제품으로 변신하고 있다. 완성차 메이커의 스마트카 개발 경쟁
조회수 131 2020-01-15
오토헤럴드
제네시스 GV80에 탑재되는 세계 최초 신기술
올해 초 현대자동차 프리미엄 브랜드 제네시스의 첫 번째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GV80'의 내외관 디자인이 정식 공개된 데 이어 오는 15일
조회수 685 2020-01-14
오토헤럴드
자동차 번호판 여백에 EU 국기 스티커를 붙여도 괜찮을까?
도로에서 차주의 개성을 담아 자동차 번호판을 꾸민 차량을 종종 볼 수 있다. 자동차 번호판 옆 면을 유니언잭 등 국기 모양으로 꾸민다거나 하얀색 등록번호판…
조회수 1,272 2020-01-13
데일리카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