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포드 F 시리즈 또 망신, 1.3톤에 뒤틀린 적재함 '테슬라는 어때?'

오토헤럴드 조회 수1,292 등록일 2019.12.02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테슬라 사이버 트럭에 대한 논란이 쉽게 가라앉지 않고 있다. 포드 F 시리즈와 줄다리기를 한 영상이 특히 논란이다. 북미 시장 최강 픽업트럭 F150이 맥없이 끌려가는 초라한 모습에 포드는 공정하지 못했다며 재대결을 요구하고 있다.

포드는 사이버 트럭 영상에 등장하는 F150이 후륜구동의 가장 낮은 트림이 분명하고 견인력에서 영향을 주는 공차 중량에도 상당한 차이가 있을 것이라며 이번 대결이 매우 부적절한 환경에서 이뤄졌다고 지적했다.

일론 머스크 테슬라 CEO는 이런 논란에도 자신의 트위터에 포드 F150과 사이버 트럭이 줄다리기를 하는 고화질 영상을 최근 다시 올렸다. 조회 수가 1447만 회나 되고 있어 포드의 재대결 요구에 대해 '이걸 보고도 하고 싶어?'라며 조롱하는 듯하다.

이 영상에 존 D라는 트위터가 또 다른 논란에 불을 지피는 영상을 올렸다. 3000파운드(약 1.3t)의 화물을 실은 슈퍼듀티 픽업트럭 포드 F350의 적재함이 휠의 접지 위치가 각각 다른 인공 구조물에서 심하게 뒤틀리는 모습이 등장하는 영상이다.

그는 영상을 올리면서 사이버 트럭은 어떠냐고 물었고 일론 머스크는 즉각 "사이버 트럭이 액티브 서스펜션과 댐핑 컨트롤을 갖추고 있는 이유"라고 말했다. 영상에 등장하는 F350처럼 적재함이 뒤틀릴 염려가 없다는 것이다.

테슬라가 포드의 심기를 계속해서 불편하게 만들고 있지만 전문가들 사이에서는 사이버 트럭이 양산으로 이어지기 힘들다는 회의론이 속속 나오고 있다. 미국에서 트럭을 판매하고 있거나 생산과 개발에 관여하고 있는 전문가들은 더 부정적이다.

"사양은 추측에 불과한 것이며 따라서 20만 명에 달하는 사전 계약자들도 그것을 깨닫게 될 것, 어린이의 장난감 같은 차, 남성보다는 여성스러운 차"라는 등의 역시 추측에 의한 부정적 의견이 많지만 그중에서는 의미 있게 받아들여야 할 것도 있다. 

그중에는 사이버 트럭의 외골격에 사용되는 스테인리스 스틸이 대량 공급되기 힘들다는 지적이 있다. 원자재는 물론 대량 생산을 위한 시설도 부족하기 때문에 사이버 트럭이 세상에 나오기 위해서는 스테인리스 스틸 공급망부터 찾아야 한다는 지적이다.

사이버 트럭을 구성하고 있는 모든 요소의 절반가량이 지금까지 존재하지 않았던 것이며 물리법칙에도 맞지 않는다는 지적도 나왔다. 엉뚱하게도 이번 논란에서는 사이버 트럭보다 포드 F350이 비교적 적은 중량을 싣고도 차체가 심하게 뒤틀리는 것에 더 주목이 쏠리고 있다. 

영상에 등장하는 F350은 엄청난 덩치의 슈퍼듀티로 385마력의 V8 6.2ℓ 파워트레인에 10단 자동변속기가 맞물려 있으며 최대 적재 중량 1492kg의 제원을 갖고 있지만 제원보다 가벼운 화물을 싣고도 형편없이 차체가 뒤틀리는 수모를 당했기 때문이다. 


김흥식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12.04
    이런 거 보면 포터는 정말 ㄷㄷ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르노 ZOE, 영국 올해의 전기차 수상...내년 한국 투입
르노의 순수 전기차 조에(ZOE)가 영국 전기차 전문지 드라이빙일렉트릭(DrivingElectric)이 선정하는 '2019 올해의 차'로 선정됐다
조회수 145 2019-12-13
오토헤럴드
그게 뭔데? 테슬라 사이버트럭에 관한 미국인의 솔직한 반응
세계적 전기차 업체 테슬라의 '사이버트럭'이 현지시간으로 지난달 21일 미국 로스앤젤레스 호손의 테슬라 스튜디오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된 이후 충격
조회수 158 2019-12-13
오토헤럴드
기아차 엠블럼 교체에 이어 북미 판매 모델 옵티마 K5로
기아차가 신형 모델 출시를 계기로 북미 지역에서 사용하고 있는 K5의 수출명 '옵티마(OPTIMA)'를 한국과 같은 'K5'로 교체
조회수 178 2019-12-13
오토헤럴드
폭스바겐, SUV 아틀라스 부분변경 예고..국내 출시 가능성은?
폭스바겐이 북미시장에서 판매 중인 SUV 아틀라스(Atlas)가 부분변경을 예고했다. 12일(현지시각) 폭스바겐은 아틀라스의 부분변경을 암시하는 3장의 티저
조회수 145 2019-12-13
데일리카
101. 파워트레인의 미래  28. 여전히 내연기관이 중심이다
세상사 모든 일이 그렇듯이 이상과 현실의 균형을 잡는 것이 중요하다. 시장에는 배터리 전기차가 뉴스의 중심에 서서 무공해, 친환경의 미래에 대한 이상을 주창하지
조회수 106 2019-12-13
글로벌오토뉴스
[김필수 칼럼] 한 발 늦은 현대차의 동남아시장 진출 계획..성공 요인은?
최근 부산 한-아세안 특별정상 회의에서 현대차 그룹은 인도네시아에 약 25만대 규모의 자동차 공장을 짓기로 협약을 채결하였다. 동남아시아 최초의 공장으로 …
조회수 115 2019-12-13
데일리카
엄격해지는 자동차 안전 등급, IIHS 2020년 기준 발표
자동차 안전 등급 기준이 크게 강화된다. 미국 안전보험협회(IIHS)는 11일(현지시각), 우리나라에도 잘 알려져 있고 자동차 안전성 여부를 판단하는 중요한 자
조회수 130 2019-12-13
오토헤럴드
GM, 2030년까지 캐딜락 브랜드 전동화 추진
GM은 자사의 프리미엄 브랜드인 '캐딜락'의 거의 모든 차량을 2030년까지 전동 파워트레인을 탑재한 차량으로 대체한다고 발표했다. 또한, 글로벌 자동차 판매가
조회수 83 2019-12-13
글로벌오토뉴스
작심하고 만든 기아차 3세대 K5, 쏘나타 보다 10살은 젊은 느낌
현대자동차와 동일한 엔진과 플랫폼을 사용하지만 언제나 그렇듯 길게는 반년 가까이 뒤늦게 신차를 내놓아야 할 운명에 빠진 기아자동차의 생존 전략은 디자인이었다.
조회수 372 2019-12-13
오토헤럴드
기아차, 더욱 선명해지는 엠블럼 교체 계획..적용시기는?
기아차가 교체를 고심하고 있는 엠블럼 계획이 더욱 선명해지고 있다. 12일(현지시각) 아우토빌트를 비롯한 외신들은 기아자동차가 특허청에 새로운 이미지…
조회수 504 2019-12-13
데일리카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