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2019LA오토쇼- 미니 쿠퍼/JCW클럽맨&컨트리맨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수443 등록일 2019.11.19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프리미엄 소형차 브랜드 MINI는 오는 11월 22일부터 12월 1일까지 개최되는 ‘2019 LA 모터쇼’에서 배출가스 없는 미래 이동성을 보여주는 순수 전기차 ‘뉴 MINI 쿠퍼 SE’와 레이싱 DNA를 물려받아 역동적인 주행성능을 자랑하는 ‘뉴 MINI JCW 클럽맨’ 및 ‘뉴 MINI JCW 컨트리맨’을 쇼 프리미어로 공개한다.

MINI 주요 출품차량

- 뉴 MINI 쿠퍼 SE (쇼 프리미어)

- 뉴 MINI JCW 클럽맨 (쇼 프리미어)

- 뉴 MINI JCW 컨트리맨 (쇼 프리미어)

뉴 MINI 쿠퍼 SE

뉴 MINI 쿠퍼 SE는 순수 전기 구동 시스템을 갖춘 MINI 최초의 순수 전기차로 배출가스 없는 지속 가능한 도심 운전의 경험을 제공한다. 또한 MINI 특유의 디자인과 개성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친환경 파워트레인을 적용해 새로운 운전의 재미를 더했다.

전기 파워트레인이 갖는 강력한 힘을 바탕으로 고카트 필링과 역동적인 주행감각을 구현하는 뉴 MINI 쿠퍼 SE는 184마력의 힘을 발휘하며, 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 도달하는 데 걸리는 시간은 단 6.9초에 불과하다.

또한 최신 배터리 셀 기술의 적용으로 효율성을 극대화했으며, 1회 충전 시 최대 주행 가능한 거리는 235~270km에 달한다. 여기에 차량 하단에 위치한 고전압 배터리를 통한 낮은 무게중심과 향상된 섀시 기술은 민첩성을 높이고 역동적인 코너링을 가능하게 한다.

뉴 MINI 쿠퍼 SE는 폐쇄형 라디에이터 그릴과 옐로우 컬러의 MINI 일렉트릭 로고, 그리고 전용 경합금 휠 등 특유의 디자인을 통해 배출가스 없는 순수 전기차의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다. 한편, 영국 옥스포드 공장에서 생산되는 뉴 MINI 쿠퍼 SE는 2020년 3월에 미국에서 출시될 예정이다.

뉴 MINI JCW 클럽맨

뉴 MINI JCW 클럽맨은 MINI의 정통 레이싱 DNA를 고스란히 물려받은 모델로 역동적인 주행성능과 공간 편의성을 극대화한 것이 특징이다.

신형 4기통 JCW 트윈파워 터보 엔진을 탑재해 기존 MINI JCW 클럽맨 대비 73마력 상승된 최고출력 301마력의 강력한 힘을 발휘하며, 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 4.6초 밖에 걸리지 않는다.

또한 8단 스텝트로닉 스포츠 변속기가 기본 장착돼 스포티한 가속감을 선사하며, 모터스포츠 노하우로 개발된 섀시 기술 및 MINI 고유의 사륜구동 시스템인 ALL가 적용돼 뛰어난 민첩성과 추진력은 물론 안정적인 핸들링을 자랑한다.



뉴 MINI JCW 컨트리맨

뉴 MINI JCW 컨트리맨은 큰 차체를 기반으로 넉넉한 실내공간과 다양한 활용성, 여기에 강력한 성능까지 갖춘 모델이다.

신형 4기통 JCW 트윈파원 터보 엔진을 탑재한 뉴 MINI JCW 컨트리맨은 301마력의 최고출력을 자랑하며, 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 4.9초만에 도달한다.

특히, MINI의 사륜구동 시스템인 ALL4 및 기계식 디퍼렌셜 잠금장치가 적용돼 안정적인 주행을 가능하게 한다. 또한 세심하게 설계된 섀시 기술은 물론 8단 스텝트로닉 스포츠 변속기 등 고성능 모델에 걸맞은 다양한 옵션을 기본으로 갖춰 다이내믹한 주행 감성을 선사한다.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르노 ZOE, 영국 올해의 전기차 수상...내년 한국 투입
르노의 순수 전기차 조에(ZOE)가 영국 전기차 전문지 드라이빙일렉트릭(DrivingElectric)이 선정하는 '2019 올해의 차'로 선정됐다
조회수 148 2019-12-13
오토헤럴드
그게 뭔데? 테슬라 사이버트럭에 관한 미국인의 솔직한 반응
세계적 전기차 업체 테슬라의 '사이버트럭'이 현지시간으로 지난달 21일 미국 로스앤젤레스 호손의 테슬라 스튜디오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된 이후 충격
조회수 165 2019-12-13
오토헤럴드
기아차 엠블럼 교체에 이어 북미 판매 모델 옵티마 K5로
기아차가 신형 모델 출시를 계기로 북미 지역에서 사용하고 있는 K5의 수출명 '옵티마(OPTIMA)'를 한국과 같은 'K5'로 교체
조회수 185 2019-12-13
오토헤럴드
폭스바겐, SUV 아틀라스 부분변경 예고..국내 출시 가능성은?
폭스바겐이 북미시장에서 판매 중인 SUV 아틀라스(Atlas)가 부분변경을 예고했다. 12일(현지시각) 폭스바겐은 아틀라스의 부분변경을 암시하는 3장의 티저
조회수 149 2019-12-13
데일리카
101. 파워트레인의 미래  28. 여전히 내연기관이 중심이다
세상사 모든 일이 그렇듯이 이상과 현실의 균형을 잡는 것이 중요하다. 시장에는 배터리 전기차가 뉴스의 중심에 서서 무공해, 친환경의 미래에 대한 이상을 주창하지
조회수 109 2019-12-13
글로벌오토뉴스
[김필수 칼럼] 한 발 늦은 현대차의 동남아시장 진출 계획..성공 요인은?
최근 부산 한-아세안 특별정상 회의에서 현대차 그룹은 인도네시아에 약 25만대 규모의 자동차 공장을 짓기로 협약을 채결하였다. 동남아시아 최초의 공장으로 …
조회수 117 2019-12-13
데일리카
엄격해지는 자동차 안전 등급, IIHS 2020년 기준 발표
자동차 안전 등급 기준이 크게 강화된다. 미국 안전보험협회(IIHS)는 11일(현지시각), 우리나라에도 잘 알려져 있고 자동차 안전성 여부를 판단하는 중요한 자
조회수 134 2019-12-13
오토헤럴드
GM, 2030년까지 캐딜락 브랜드 전동화 추진
GM은 자사의 프리미엄 브랜드인 '캐딜락'의 거의 모든 차량을 2030년까지 전동 파워트레인을 탑재한 차량으로 대체한다고 발표했다. 또한, 글로벌 자동차 판매가
조회수 87 2019-12-13
글로벌오토뉴스
작심하고 만든 기아차 3세대 K5, 쏘나타 보다 10살은 젊은 느낌
현대자동차와 동일한 엔진과 플랫폼을 사용하지만 언제나 그렇듯 길게는 반년 가까이 뒤늦게 신차를 내놓아야 할 운명에 빠진 기아자동차의 생존 전략은 디자인이었다.
조회수 392 2019-12-13
오토헤럴드
기아차, 더욱 선명해지는 엠블럼 교체 계획..적용시기는?
기아차가 교체를 고심하고 있는 엠블럼 계획이 더욱 선명해지고 있다. 12일(현지시각) 아우토빌트를 비롯한 외신들은 기아자동차가 특허청에 새로운 이미지…
조회수 527 2019-12-13
데일리카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