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포르쉐, LA 오토쇼에서 타이칸 4S · 마칸 터보 공개 예정

오토헤럴드 조회 수474 등록일 2019.11.19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독일 스포츠카 브랜드 포르쉐가 현지시각으로 20일 프레스데이를 시작으로 개막하는 '2019 LA 오토쇼'를 톻해 자사 최초의 순수 전기 스포츠카 포르쉐 타이칸과 콤팩트 SUV 신형 마칸 터보를 미국 시장에 선보인다. 특히 이번 모터쇼에서는 타이칸 터보 S와 타이칸 터보에 이은 엔트리 모델 타이칸 4S가 메인 무대를 장식할 예정으로 타이칸 4S는 총 용량 79.2kWh의 싱글 덱(single-deck) 퍼포먼스 배터리가 기본 사양으로 장착되며, 터보 S 및 터보 모델과 마찬가지로 총 용량 93.4kWh의 퍼포먼스 배터리 플러스가 옵션으로 제공된다.

타이칸 4S는 퍼포먼스 배터리로 최대 530마력(530PS, 390kW), 퍼포먼스 배터리 플러스로는 최대 571마력(571PS, 420kW)의 오버부스트 출력을 발생시킨다. 두 모델 모두 정지상태에서 100km/h까지 가속하는데 4초가 소요되며, 최고속도는 250km/h에 이른다. WLTP 기준 주행가능 거리는 퍼포먼스 배터리가 407km, 퍼포먼스 배터리 플러스가 463km다. 최대 충전 용량은 각각 225kW과 270kW로 알려졌다.

함께 선보일 신형 마칸 터보는 2.9리터 6기통 바이터보 엔진을 탑재하고 이전 모델 대비 배기량이 20% 감소되었음에도 최고출력은 10% 더 높아진 440마력(PS)을 발휘한다. 옵션 사양의 스포츠 크로노 패키지 장착 시 정지상태에서 100km/h까지 가속하는데 0.3초 빨라진 단 4.3초가 소요되며 최고속도가 4km/h 증가해 270km/h에 달한다. 업그레이드된 섀시의 가장 큰 특징은 기본 사양으로 장착되는 고성능 포르쉐 서페이스 코티트 브레이크(PSCB) 시스템이다. 얇은 텅스텐 카바이드 코팅 덕분에 기존 주철 브레이크에 비해 브레이크 분진의 양을 최대 90%까지 줄여준다.

외관은 최신 마칸 모델 스타일 트렌드를 기반으로 마칸 터보 모델 특유의 프런트 엔드와 더블 윙 디자인의 고정식 루프 스포일러를 통해 차별적 디자인을 완성했다. 운전자와 탑승자 모두 어댑티브 18 방향 스포츠 시트와 BOSE® 서라운드 사운드 시스템 등 개선된 인테리어의 다양한 혜택을 누릴 수 있다.

포르쉐 AG 이사회 회장 올리버 블루메는 "1년 전 바로 이 곳, 포르쉐 제 2의 고향과도 같은 캘리포니아에서 신형 911을 공개한 바 있는데, 이번에는 포르쉐 최초의 순수 전기차 타이칸을 새롭게 선보이게 되었다"라며, "포르쉐의 과거와 미래를 연결시키는 타이칸을 통해 앞으로도 브랜드의 성공적인 역사를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포르쉐는 이번 모터쇼를 통해 오는 11월 22-23일 포뮬러 E 챔피언십 첫 출전을 앞둔 자사 최초의 포뮬러 E 머신 포르쉐 99X 일렉트릭(Porsche 99X Electric)도 함께 선보일 예정이다. 포르쉐 99X 일렉트릭은 미래 순수 전기 양산 모델을 위한 개발 플랫폼으로서의 역할도 담당하게 될 것으로 알려졌다.


김훈기 기자/hoon149@gmail.com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김필수 칼럼] 자동차 튜닝시장을 활성화 하려면..과연 해법은?
자동차 튜닝은 나만의 차, 개성이 강한 차 등을 목적으로 일반 양산차를 개조하는 작업을 지칭한다. 자동차 자체가 일반 생활용품을 넘어 신체의 일부분이라 할…
조회수 713 2019-04-15
데일리카
[브리핑] 한국형 레몬법에 소극적인 자동차 업계..왜?
지난 한 주간 자동차 업계는 각종 사건사고와 다양한 이슈로 연일 화제를 불러 일으켰다. 자동차 뉴스 채널 데일리카는 매주 토요일, 한 주간 있었던 자동차 업…
조회수 385 2019-04-15
데일리카
초보운전자에게 필요한 마인드 컨트롤! 레드썬!!
초보운전 참 힘들다. 누군가는 ‘좋은 차, 좋은 옵션이 무슨 의미냐’, ‘그럴 바엔 막 타게 오래된 중고차를 사지 그랬냐’라고 말하기도 한다. 내가 내 돈 쓰는
조회수 458 2019-04-12
카룻
[김필수 칼럼] 차량용 공기청정기 소비자 인기..선택 기준은?
최근 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리며 운전자들 사이에 차량용 공기청정기에 대한 관심과 수요가 크게 늘고 있다. 밀폐된 차량 실내는 시간이 지나면서 이산화탄소 농…
조회수 485 2019-04-11
데일리카
운전은 내가 할게, 내차 고삐는 누가 풀어줄래?(멱살 잡힌 최고속도)
요즘 자동차 계기판을 보면 최고속력이 200km/h가 훌쩍 넘는다. 차량의 성능도 하루가 멀다 하고 발전하고 있고 이제는 비포장도로를 찾기 어려울 정도로 도로상
조회수 602 2019-04-09
카룻
[영상칼럼] 자동차 얼굴이 비슷비슷해지는 이유는?
요즘 자동차들을 보면서 “왜 이렇게 다들 비슷해 보이지?”라는 생각 해보신 적 없나요? 제조사가 다르면 당연히 크게 차이가 나지만, 같은 회사에서 출시되는 차량
조회수 403 2019-04-08
글로벌오토뉴스
[구상 칼럼] 북유럽 감각의 디자인..볼보 XC40
확실히 SUV의 전성시대임이 틀림 없는 것 같다. 전통적으로 안전한 승용차라는 브랜드 아이덴티티를 가진 볼보에서도 SUV 모델의 다양화를 시도하고 있기 때문…
조회수 1,906 2019-04-08
데일리카
[김필수 칼럼] 네거티브 정책 요구되는..퍼스널 모빌리티 관리법
최근 자동차 산업 및 문화가 급변하게 변하고 있다. 워낙 빠르게 변하다보니 적응하기 힘들 정도로 변신이 어려울 정도가 되었다. 과거의 10년보다 앞으로의 1…
조회수 619 2019-04-08
데일리카
[김필수 칼럼] 급변하는 자동차 산업의 패러다임..대응책은?
지난 120여년의 자동차 역사는 메이커 중심의 대량 공급 체계였다. 엔진과 변속기라는 큰 무기를 중심으로 선진국의 전유물로 수직 하청구조라는 특성을 동일하…
조회수 487 2019-04-05
데일리카
스마트카 시대 자동차의 새로운 가치사슬
자동차의 통신 및 컴퓨팅 기능이 강화되면서 자동차는 스마트폰을 잇는 새로운 모바일 플랫폼으로 인식되고 있는데요 이에 따라 커넥티드카 기술로 많은 파생사업이 발생
조회수 1,144 2019-04-04
맨즈랩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