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그랜저, 아반떼 등 국산 및 수입차 29개 차종 2만4287대 리콜

오토헤럴드 조회 수1,219 등록일 2019.11.14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14일 국토교통부는 현대자동차, 볼보자동차코리아, 한국토요타자동차,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 한불모터스에서 제작 또는 수입 판매한 총 29개 차종 2만4287대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되어 리콜한다고 밝혔다.

먼저 현대차에서 제작, 판매한 그랜저(IG) 8873대는 교통안전공단 자동차안전연구원에서 자기인증적합조사를 실시한 결과, 내장재 연소성 안전기준 부적합으로 확인되어 우선 리콜을 진행하고, 추후 시정률 등을 감안하여 과징금을 부과할 계획이다. 또한 아반떼(AD) 2509대는 커넥팅 로드 공정상의 제조 불량으로 주행 중 커넥팅 로드 손상 시 시동꺼짐 등이 발생할 가능성이 있어 함께 리콜이 실시된다.

볼보자동차코리아에서 수입, 판매한 XC90 등 12개 차종 8232대는 배출가스재순환장치(EGR)로 유입되는 배기가스의 과도한 냉각으로 발생된 다량의 그을음이 흡기밸브에 쌓여 틈을 발생시키고, 발생된 틈으로 엔진 연소실로부터 고온의 연소가스가 누출되어 화재가 발생할 가능성이 있어 리콜에 들어간다.

해당 차량은 오는 15일부터 전국 볼보자동차코리아에서 무상으로 수리(냉각수 호스 라인 교체, 온도 및 압력센서 등 세척, 그을음 저감 소프트웨어 설치)를 받을 수 있다. 다만, 이번 리콜에서 그을음 저감 소프트웨어 설치는 개발이 완료된 S90, V90CC, XC90에 대해 우선 실시하고 나머지 모델에 대해서는 개발이 완료되는 대로 단계적으로 실시할 예정이다.

이 밖에 한국토요타자동차에서 수입, 판매한 렉서스 CT200h 42대는 차량 뒷문(트렁크 도어) 지지대의 결함으로 차량 뒷문이 열림 상태를 유지할 수 없어 사용자에게 상해를 입힐 가능성이 확인되어 리콜이 실시된다.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에서 수입, 판매한 람보르기니 아벤타도르 S 쿠페 등 2개 차종 19대는 엔진제어 소프트웨어 오류로 특정 조건(RPM 1200미만, 속도 5km/h 이하)에서 시동이 꺼질 가능성이 확인됐다. 또한 A3 40 TFSI 등 5개 차종 3308대는 동승자석 승객 감지 장치 연결부 결함으로 사고 발생 시 에어백이 전개되지 않아 탑승자에게 상해를 입힐 가능성이 확인되며 리콜에 들어갔다.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가 수입, 판매한 GLE 300d 4메틱 등 4개 차종 741대도 이번 리콜에 포한됐다. GLE 300d 4메틱 등 2개 차종 515대는 뒷문 창틀(후방 도어 트림 바) 부품 결함으로 해당 부품이 차량으로부터 이탈될 경우 뒤따라오는 차량의 사고 가능성이 확인됐다.

순수전기차 EQC 400 4메틱 219대(미판매)는 앞축 차동형 전동장치 내 유성기어 축의 내구성 부족으로 파손될 가능성, SL 400(2018년식) 5대는 제작 공정 상 불량으로 동승자석 에어백 제대로 전개되지 않을 가능성, SL 400(2019년식) 2대는 뒤 차체 하부 볼트 체결부의 제작공정상 불량으로 파손될 가능성 등이 확인되어 리콜을 실시한다.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에서 수입, 판매한 익스플로러 등 2개 차종 511대(미판매)는 2열 바깥쪽 좌석 등받이의 안전기준 부적합으로 지난 8일부터 실시한 리콜 대상에 추가로 확인되어 추가 리콜에 들어간다. 끝으로 한불모터스에서 수입, 판매한 DS3 크로스백 1.5 BlueHDi 52대(미판매)는 뒤쪽 브레이크 호스의 고정 불량으로 뒷바퀴와의 간섭이 발생하고 이로 인해 브레이크 호스가 파손되어 안전운행에 지장을 줄 가능성이 확인되어 리콜이 실시된다.


김훈기 기자/hoon149@gmail.com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11.16
    다른건 다 그렇다 쳐도 아반데 엔진 커넥팅 로드 불량은 커넥팅 로드을 교환해주는거야 아님? 엔진을 바꿔주는거야 알수 없내??? 만약 일일이 분해 해서 바꾸면 시간이 많이 들고 구입자들이 납득하기 어러울것 듯 한번 열었는 엔진이라서 제대로 해서 문제 없다 해도 구입자 입장에선 찝집하고 화가날듯 나같으면 환불해버리고 싶겠다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르노 ZOE, 영국 올해의 전기차 수상...내년 한국 투입
르노의 순수 전기차 조에(ZOE)가 영국 전기차 전문지 드라이빙일렉트릭(DrivingElectric)이 선정하는 '2019 올해의 차'로 선정됐다
조회수 19 15:52
오토헤럴드
그게 뭔데? 테슬라 사이버트럭에 관한 미국인의 솔직한 반응
세계적 전기차 업체 테슬라의 '사이버트럭'이 현지시간으로 지난달 21일 미국 로스앤젤레스 호손의 테슬라 스튜디오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된 이후 충격
조회수 21 15:51
오토헤럴드
기아차 엠블럼 교체에 이어 북미 판매 모델 옵티마 K5로
기아차가 신형 모델 출시를 계기로 북미 지역에서 사용하고 있는 K5의 수출명 '옵티마(OPTIMA)'를 한국과 같은 'K5'로 교체
조회수 17 15:51
오토헤럴드
폭스바겐, SUV 아틀라스 부분변경 예고..국내 출시 가능성은?
폭스바겐이 북미시장에서 판매 중인 SUV 아틀라스(Atlas)가 부분변경을 예고했다. 12일(현지시각) 폭스바겐은 아틀라스의 부분변경을 암시하는 3장의 티저
조회수 13 15:51
데일리카
101. 파워트레인의 미래  28. 여전히 내연기관이 중심이다
세상사 모든 일이 그렇듯이 이상과 현실의 균형을 잡는 것이 중요하다. 시장에는 배터리 전기차가 뉴스의 중심에 서서 무공해, 친환경의 미래에 대한 이상을 주창하지
조회수 9 15:49
글로벌오토뉴스
[김필수 칼럼] 한 발 늦은 현대차의 동남아시장 진출 계획..성공 요인은?
최근 부산 한-아세안 특별정상 회의에서 현대차 그룹은 인도네시아에 약 25만대 규모의 자동차 공장을 짓기로 협약을 채결하였다. 동남아시아 최초의 공장으로 …
조회수 13 15:49
데일리카
엄격해지는 자동차 안전 등급, IIHS 2020년 기준 발표
자동차 안전 등급 기준이 크게 강화된다. 미국 안전보험협회(IIHS)는 11일(현지시각), 우리나라에도 잘 알려져 있고 자동차 안전성 여부를 판단하는 중요한 자
조회수 16 15:49
오토헤럴드
GM, 2030년까지 캐딜락 브랜드 전동화 추진
GM은 자사의 프리미엄 브랜드인 '캐딜락'의 거의 모든 차량을 2030년까지 전동 파워트레인을 탑재한 차량으로 대체한다고 발표했다. 또한, 글로벌 자동차 판매가
조회수 10 15:49
글로벌오토뉴스
작심하고 만든 기아차 3세대 K5, 쏘나타 보다 10살은 젊은 느낌
현대자동차와 동일한 엔진과 플랫폼을 사용하지만 언제나 그렇듯 길게는 반년 가까이 뒤늦게 신차를 내놓아야 할 운명에 빠진 기아자동차의 생존 전략은 디자인이었다.
조회수 32 15:48
오토헤럴드
기아차, 더욱 선명해지는 엠블럼 교체 계획..적용시기는?
기아차가 교체를 고심하고 있는 엠블럼 계획이 더욱 선명해지고 있다. 12일(현지시각) 아우토빌트를 비롯한 외신들은 기아자동차가 특허청에 새로운 이미지…
조회수 39 15:45
데일리카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