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광고 촬영 중 실루엣 드러낸 제네시스 GV80 '디지털 계기판 추가 유출'

오토헤럴드 조회 수2,625 등록일 2019.11.14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제네시스의 첫 번째 SUV 'GV80'가 오는 28일 국내 시장에 출시될 예정인 가운데 광고 촬영 현장에서 대략적인 실루엣을 드러낸 사진이 국내 한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공개됐다. 또한 GV80의 디지털 계기판으로 짐작되는 이미지 역시 추가로 유출됐다.

13일 관련 업계 및 일부 외신에 따르면 최근 GV80의 광고 촬영 현장을 담은 사진이 국내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오며 신차의 대략적 실루엣을 짐작해 볼 수 있게 되었다. 또한 신차에 탑재될 디지털 계기판을 촬영한 사진 역시 온라인을 통해 공개되며 GV80 출시를 앞두고 다양한 정보가 쏟아지고 있다.

이번 광고 촬영 현장에서 포착된 GV80 사진은 해상도가 낮아 신차의 대략적 실루엣 만을 살펴 볼 수 있으며 디지털 계기판 사진 역시 이와 비슷한 품질을 띠고 있다. 다만 외신들은 해당 사진을 빠르게 보도하며 앞서 유출된 실내 사진들과 함께 GV80의 디자인과 짐작 가능한 신기술에 대해 언급했다.

최근 실내 디자인 일부가 스파이샷을 통해 공개된 GV80은 앞서 출시된 현대차 대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 '팰리세이드'를 연상시키는 구조 속 제네시스만의 고급스러움과 세련됨이 추가된 부분이 주요 특징이다. GV80 실내 전반적인 소재는 블랙 패널에 고급 가죽으로 감싸고 곳곳에 크롬 엑센트를 추가하며 고급감을 강조했다. 또한 대시보드 상단에는 가로배치된 14.5인치 대형 디스플레이가 자리를 잡았는데 이를 통해 현대차 최초로 증강현실(AR)로 길안내를 돕는 내비게이션과 차량 내 간편결제 기능 등을 탑재한 첨단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이 탑재될 것으로 파악된다.

제네시스 GV80에 탑재될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은 6세대로 커넥티드 카 서비스 구현에 최적화된 현대차그룹 독자 차량용 운영체제(OS)인 'ccOS(Connected Car Operating System)'를 기반으로 개발됐다. 증강현실 내비게이션, 차량 내 결제 시스템, 필기인식 등 탑승자와 자동차의 연결성을 강화시키는 혁신적 기술들이 대거 적용된 것으로 알려졌다.

GV80의 센터콘솔에는 다이얼 방식 전자식 기어 노브와 앞서 언급한 ccOS 기반 필기인식 입력패드 등이 새롭게 탑재됐다. 이는 향후 출시될 제네시스 SUV 라인업에 공통적으로 사용될 것으로 예상되며 특히 다이얼 방식 전자식 기어는 중앙 버튼으로 작동되는 P 모드와 다이얼을 돌려 R, N, D로 구동되는 형태로 자동주차 모드 또한 제공한다. 이 밖에 GV80은 노면 상황에 따라 서스펜션 감도를 미리 조절하는 프리뷰 전자제어 서스펜션을 비롯 운전자 선택에 따른 다양한 주행 모드 또한 사용 가능하다.

한편 5인승과 7인승 등 2가지 시트 구조로 판매될 GV80의 파워트레인은 2.5리터 4기통 터보와 3.5리터 6기통 터보 등 2종의 가솔린 엔진과 3.0리터 6기통 디젤 등 3종으로 구성될 전망이다. 이들 중 3.5리터 6기통 가솔린 터보의 경우 최고 출력 380마력, 최대 토크 54.0kg.m을 발휘하며 다이내믹한 주행성능을 발휘할 것으로 기대되며 디젤 엔진은 278마력의 최대 출력과 60.0kg.m의 최대 토크를 발휘한다. 제네시스 브랜드는 GV80 3종의 엔진 라인업 중 올해 디젤 엔진을 시작으로 내년 가솔린 엔진을 추가로 선보일 계획으로 대형 SUV 세그먼트에서 여전히 디젤차 판매 비중이 높은 부분이 주요하게 작용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훈기 기자/hoon149@gmail.com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회사명
    제네시스
    모기업
    현대자동차그룹
    창립일
    2015년
    슬로건
    인간 중심의 진보(Human-centered Luxury)
  • 제네시스 제네시스 GV80 종합정보
    2019.12 출시 대형SUV
    미정 미정 복합연비 인증中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인간의 삶을 혁신 시킨 명차들 (29)
가솔린엔진 우편자동차 시대 개막1906년 늦게 미국 메릴랜드주 볼티모어시에서 편지 수합과 배송에 가솔린 차량의 공식 사용이 세계 최초로 시작되었다. 시운전에는
조회수 1,365 2019-01-22
글로벌오토뉴스
황색점멸등, 적색 점멸등 뭐가 다를까?
낮에는 분명 일반 신호등이었는데, 저녁엔 황색 또는 적색 점멸등으로 바뀌어 있는 신호등. 평소처럼 통과하긴 했는데 뭔지를 모를 찜찜함은 무엇! 룸미러로 뒤따라
조회수 1,804 2019-01-17
카룻
그린하우스의 디자인과 유리창
‘그린하우스(greenhouse)’라는 영어 단어는 ‘온실’을 의미하는 명사이지만, 자동차 디자인에서는 벨트라인(belt line), 즉 차체의 측면에서 유리창
조회수 1,556 2019-01-17
글로벌오토뉴스
로터리? 2019년에 모두 회전교차로로 다시 태어나라!
행정안전부는 2019년, 그동안 형태가 유사하지만 통행방법이 서로 달라 구분하기 어려웠던 로터리를 회전교차로로 일원화한다고 밝혔다. 2018년 5월 기준 전국에
조회수 2,244 2019-01-17
카룻
브랜드 역사의 시작 #12 유럽 최초의 완성차
제1차 세계대전이 끝난 뒤, 프랑스에서 자동차를 만드는 곳은 수 백 개에 이르렀다. 그러나 그들의 만드는 차들은 대부분 여전히 산업의 산물이라기보다는 공방에서
조회수 1,229 2019-01-17
오토헤럴드
[임기상 칼럼] 시속 100km에서 사고 피할 수 있는 주행 안전거리는?
우리나라 전체 교통사고 통계(e-나라지표)를 분석한 자료를 보면 사망자 1위는 안전운전 의무 위반이다. 지난 2014년에는 70.8%, 2015년 68.5%,
조회수 1,982 2019-01-16
데일리카
[2019년 신년기획] 상반기 쏘나타 하반기 GV80
2019년 국내 완성차 업체에서 출시 예정인 신차 목록 중 가장 기대되는 모델을 고르자면 현대차 완전변경 '쏘나타'와 제네시스 라인업에 새롭게 투
조회수 3,403 2019-01-15
오토헤럴드
브랜드의 역사의 시작 #9 영국 로버
지금은 사라졌지만, 영국 자동차 역사에서 오랫동안 큰 비중을 차지했던 브랜드 중 하나로 로버(Rover)를 빼놓을 수 없다. 로버는 자전거, 모터사이클, 자동차
조회수 1,029 2019-01-14
오토헤럴드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