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출시 전 리콜부터 시작, 포드 6세대 신형 익스플로러 '품질 논란'

오토헤럴드 조회 수1,278 등록일 2019.11.08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포드의 간판급 대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익스플로러'의 6세대 완전변경모델이 지난 5일 국내 시장에 드디어 출시됐다. 북미 시장에 이어 두 번째, 아시아에선 처음으로 한국 시장에 발을 디딘 신차는 9년 만에 선보이는 완전변경모델인 만큼 플랫폼 변경과 다양한 첨단 사양이 탑재되며 업그레이드된 성능을 자랑한다. 다만 국내 출시에 앞서 다양한 원인을 이유로 국내외에서 리콜이 실시되어 안전 및 품질 문제가 제기되고 있다.

8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포드의 신형 익스플로러는 국내 출시 행사를 이틀 앞둔 지난 3일, 2열 바깥쪽 좌석 등받이가 안전기준에 부적합 부분이 발견되어 국토교통부로부터 자발적 리콜 명령이 내려졌다. 리콜 대상은 2019년 5월 7일에서 같은 해 9월 15일 사이 제작된 미판매분 50대다.

신형 익스플로러의 품질 논란은 국내뿐 아니라 북미에서 총 3차례 걸친 리콜이 실시되며 이미 불거져 왔다. 가장 먼저 지난 8월경 미국과 캐나다 일부에서 판매된 신형 익스플로러와 링컨 내비게이터 1만4000여 대의 경우 수동 주차 해제 레버 덮개가 없을 수 있는 것으로 확인되어 리콜이 실시됐다. 또한 일부 모델들의 경우 제조 과정에서 사용되는 '팩토리 모드(factory mode)'가 해제되지 않고 출고되어 변속기 및 경고 메시지 표시가 전혀 작동하지 않을 가능성이 확인됐다.

당시 포드는 "연방 자동차 안전기준에 따라 수동 주차 레버 덮개의 경우 반듯이 설치되어야 했지만 그러지 못했고 이 경우 실수로 수동 주차 레버가 작동되어 운전자가 의도하지 않은 상황에 차량이 움직일 수 있다"라고 밝혔다. 해당 리콜은 미국에서 1만3896대의 익스플로러, 내비게이터에 캐나다의 경우는 239대가 포함됐다.

이어 8월 말에는 신형 익스플로러 6만7000여 대에서 시트 리클라이너 부품이 부적절하게 조립되어 승객을 제대로 지지하지 못하는 결함이 발견되며 또 한 번 리콜이 실시됐다. 미국 도로교통안전국은 해당 차량들이 연방 자동차안전기준에 적합하지 않다고 밝혔다.

지난달에는 국내 도입 모델과 동일한 신형 익스플로러 4기통 2.3리터 터보차저 모델을 포함 6기통 3.3리터 모델에서 잘못된 배선으로 인해 화재 가능성이 발견되며 또다시 리콜이 실시됐다. 이들 리콜 대상의 경우는 일부 배선이 에어컨 풀리에 닿아 손상되거나 에어컨 구동 벨트의 고장을 야기할 수 있으며 앞선 케이스의 경우 배선의 피복이 벗겨져 합선 및 화재의 원인이 될 수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포드는 해당 사항으로 사고 및 부상, 화재 보고는 없었다고 밝혔으며 리콜 대상은 2019년 5월 28일부터 7월 18일 사이 시카고 조립공장 제작되고 미국에서 판매된 1만655대로 대부분의 차량이 딜러사에 있어 고객에게 배송되기 이전 수리가 완료될 것으로 덧붙였다. 한편 포드 신형 익스플로러는 국내 출시에 앞서 실시된 약 한 달 반 기간의 사전계약을 통해 당초 알려진 1500여 대를 넘어 2000대에 달하는 계약이 이뤄진 것으로 알려졌다.


김훈기 기자/hoon149@gmail.com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팅크웨이, AI와 새로운 아이나비 지도 플랫폼 탑재 ‘아이나비 i5 큐브
팅크웨어(대표 이흥복, www.thinkware.co.kr)가 AI와 새로운 아이나비 지도 플랫폼을 탑재한 셋톱박스형 내비게이션 ‘아이나비 i5 큐브(Cube)
조회수 101 2019-11-18
다나와
쌍용차, 전기 SUV ‘코란도’ 도심서 포착..주행거리는 420km
쌍용차가 최초로 선보일 코란도 전기차가 서울 모처에서 목격돼 주목된다. 데일리카는 최근 쌍용차 코란도 EV의 테스트 모델을 서울 북악스카이웨이 인근 …
조회수 202 2019-11-18
데일리카
전기차 누적 판매 2만대 시대..전기차 회의론 배경은?
배기가스를 배출하는 내연기관 차량 대신 전기차를 선택하는 소비자가 증가하면서 차량이 배출하는 총온실가스의 양이 줄어들 수 있다는 기대가 나오고 있다. …
조회수 111 2019-11-18
데일리카
이 것이 볼보
시장 점유율 20%를 넘봤던 수입차의 기세가 꺾였다. 2015년 15.5%(승용기준)를 고점으로 폭스바겐 디젤 게이트, BMW 화재, 일본산 불매운동이 연이어
조회수 136 2019-11-18
오토헤럴드
[LA 특급 EP.01] 자동차 근대화의 시작점, 111년 현장 탐구
1903년 헨리 포드에 의해 설립된 포드 자동차는 1908년 9월 세계 최초로 대량 생산 체제에서 조립된 '모델T'를 내놓으며 당시로는 유례없는
조회수 83 2019-11-18
오토헤럴드
포드 올 뉴 익스플로러의 디자인
요즈음은 그야말로 대형 SUV가 물밀듯이 등장한다는 표현이 맞을 것 같다. 미국 본토에서 온 또 하나의 차량이 등장했다. 그것은 포드의 중형 SUV 익스플로러(
조회수 159 2019-11-18
글로벌오토뉴스
[영상시승] BMW 8시리즈 그란쿠페, 우아한 4도어 쿠페의 정석
BMW 코리아의 럭셔리 스포츠카 뉴 8시리즈 그란쿠페를 시승했습니다. 20년 만에 부활한 BMW 뉴 8시리즈는 럭셔리 세그먼트에서 가장 다이내믹한 모델이자,
조회수 124 2019-11-18
글로벌오토뉴스
아우디 e트론이 추구하는 전기차의 미래
폭스바겐그룹은 디젤 스캔들의 당사자로 그만큼 큰 지탄을 받았고 타격도 컸다. 동시에 자동차의 파워트레인을 급격히 전동화로 전환하게 한 장본인이기도 하다. 지금은
조회수 82 2019-11-18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아우디 Q5 F/L
일찍 시작된 북유럽의 겨울과 함께 자동차회사들의 동계 테스트 프로그램도 시작됐다. 그 중 카파라치의 카메라에 아우디 Q5의 부분 변경 모델 프로토타입이 포착됐다
조회수 78 2019-11-18
글로벌오토뉴스
친환경 경제운전, 에코드라이브는 이제 잊었는가?
김 필 수 (김필수 자동차연구소 소장, 대림대 교수) 에코드라이브, 즉 친환경 경제운전을 뜻한다. 자동차 운전을 효율적으로 여유 있는 안전운전을 하면서 에
조회수 94 2019-11-18
글로벌오토뉴스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