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현대기아차, 센터 사이드 에어백 개발..신차에 적용 계획

데일리카 조회 수489 등록일 2019.09.18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현대기아차, 센터사이드 에어백


[데일리카 하영선 기자] 현대기아차는 센터 사이드 에어백(Center Side Airbag)을 자체 개발해 향후 출시되는 신차에 적용하기로 했다고 18일 밝혔다.

센터 사이드 에어백은 사고 시 운전석과 조수석 사이에 펼쳐져 승객 사이의 신체 충돌로 인한 부상을 막아준다. 또 운전자 혼자 탑승한 경우에도 작동해 보조석 쪽의 측면 충격이나 유리 조각 등 충돌 파편으로부터 운전자를 보호한다.

센터 사이드 에어백은 운전석 시트 오른쪽 내부에 장착돼 있는데, 충격이 감지되면 0.03초만에 부풀어 오른다는 게 현대기아차 측의 설명이다.

유럽 자동차 제조사 협회(ACEA)에 따르면 차량 측면 충돌 사고 시 탑승자끼리의 충돌이나 내장재 또는 파편의 충격으로 인한 2차 피해 비율은 약 45%에 달한다. 탑승자의 머리끼리 충돌하는 경우 심각한 손상을 입는다.

현대기아차가 이번에 개발한 센터 사이드 에어백은 승객간 충돌 사고로 인한 머리 상해를 약 80% 감소시킬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현대기아차, 센터사이드 에어백


현대기아차는 센터 사이드 에어백에 독자적인 기술을 접목해 안전성을 유지하면서도 세계에서 가장 작고 가벼운 형태를 완성했다. 이미 관련 기술에 대해 국내외 특허를 획득했다.

센터 사이드 에어백에는 에어백이 힘없이 펄럭거리지 않고 탑승자의 하중을 지지해줄 수 있도록 ‘테더(Tether)’라는 끈 모양의 부품이 에어백을 감싸며 잡아준다.

현대기아차는 테더와 에어백의 형태를 간결화하는 기술을 개발해 1kg이 넘는 타사 제품 대비 약 50%의 중량 절감을 이뤄냈다. 이를 통해 상대적으로 얇은 시트를 비롯해 다양한 차종에도 장착이 가능하다.

또 시트 배열을 자유롭게 바꿀 수 있는 미래 자율주행차에는 에어백이 시트에 장착되는 방식이 일반화될 것으로 예상되는데, 현대기아차의 에어백 소형·경량화 기술은 미래 첨단 모빌리티 시대에 에어백의 활용성을 한 단계 높였다는 점에서 의미가 적잖다는 평가도 나온다.

현대기아차는 이번 센터 사이드 에어백을 앞으로 출시될 신차에 순차적으로 탑재함으로써 국내외 안전평가를 선제적으로 대응할 예정이다.

현대기아차, 센터사이드 에어백


특히 유럽의 신차 안전성 평가 프로그램인 ‘유로 NCAP’에서는 2020년부터 측면 충돌에서의 안전성이 새로운 평가 항목으로 포함될 예정인데, 현대기아차는 센터 사이드 에어백을 적용함으로써 강화되는 기준에서도 지금과 같은 최고 수준의 안전등급 획득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국내 KNCAP에서도 2022년 이 같은 평가 항목을 도입할 전망이어서 현대기아차는 이번 센터 사이드 에어백 적용을 통해 국내의 안전성 평가에도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게 됐다.

현대기아차 관계자는 “센터 사이드 에어백 기술 개발은 다양한 사고 상황에서 탑승자 안전을 끝까지 책임지겠다는 의지”라며 “고객들의 안전을 위협할 수 있는 사고 상황에 대해 더 깊이 고민함으로써 안전기술을 더욱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AMG가 출시할 GT 4도어 하이브리드..파나메라 ‘정조준’
팰리세이드는 가격·트래버스는 사이즈가 ‘매력’..그럼 옵션은?
BMW, 7시리즈 PHEV 라인업에 M 브랜드 접목 계획..시점은?
12년만에 파업 돌입한 GM..한국GM에 미치는 영향은?
닛산, 일본제품 불매운동 속 ‘뉴 맥시마’ 출시..철수설 ‘일축’
BMW, 신형 M2 하이브리드 출시 계획..전동화 라인업 강화
‘라스트마일’ 시장 급부상..전동 스쿠터 만드는 자동차 업계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9.20
    예전 차에도 에어백을 쉽고, 싸게 추가할 수 있었으면 좋겠네요~
    미국은 10개인데 한국은 6개...
    규제를 못고치겠다면 하다 못해 에어백을 옵션으로 해주던지~
    정부가 한심스러울 뿐입니다~
    2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스파이샷] 아우디 e트론 스포츠백
쿠페라이크한 루프라인이 특징인 BMW X6 이후 많은 브랜드들이 쿠페 형상의 SUV를 출시하고 있다. 아우디는 e트론의 출시 전부터 쿠페 버전을 준비했다. 위장
조회수 17 15:16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지프 랭글러 스톰트루퍼 에디션
지프 랭글러가 새로운 패키지를 채용한 모델이 도로 위에 등장했다. 스톰트루퍼 패키지가 그것으로 2020년 출시가 예고된 모델이다. FCA는 스타워즈의 후원을 계
조회수 15 15:15
글로벌오토뉴스
후이동크 BMW 총괄 디자이너가 전하는..4시리즈 그릴 디자인 특징은?
BMW가 지난 9월 열린 2019 프랑크프루트모터쇼에서 선보인 4시리즈 콘셉트카에 적용된 세로형태의 그릴 디자인에 대해 많은 논란이 일고 있다. 이에 대해 BM
조회수 63 13:59
데일리카
BMW, 5시리즈 부분변경 계획..하이브리드 라인업 강화
BMW의 중심 모델인 5시리즈가 안팎 디자인을 변경하고 48V 마일드 하이브리드 기술을 확대 적용해 오는 2020년 부분변경 모델로 출시된다. 13일(현지시간
조회수 37 13:59
데일리카
스페인 현대차 광고, 배기가스 가득찬 공간을 달리는 올림픽 스타
현대자동차 스페인 사업부에서 수소전지차 '넥쏘'에서 내뿜는 배기가스가 인체에 무해하다는 취지의 영상을 흥미로운 콘셉트로 촬영해 화제다.14일 일부
조회수 115 11:17
오토헤럴드
BMW 그룹 코리아, 가을맞이 카 액세서리 및 라이프스타일 캠페인 실시
BMW 그룹 코리아가 10월 14일부터 12월 1일까지 약 두 달간 가을맞이 오리지널 카 액세서리 및 라이프스타일 캠페인을 실시한다.전국 BMW·MINI 공식
조회수 75 11:16
글로벌오토뉴스
리콜 후 5년간 여전히 잘못된 부품 사용한 카마로 뭇매
쉐보레의 대표적 스포츠카 '카마로'에서 공식 리콜 발표 후 잘못 제작된 것으로 확인된 부품이 약 5년간 여전히 사용된 것으로 현지 소비자 단체를
조회수 120 11:16
오토헤럴드
벤츠의 대형 SUV, 2020년형 GLS
우리나라에서 요즘처럼 대형 SUV에 대한 관심이 높았던 때가 있었을까? 문득 1993년에 쌍용자동차에서 무쏘를 처음 내놓았을 때가 떠오른다. 무쏘는 현재의 싼타
조회수 101 10:46
글로벌오토뉴스
캐딜락, 소비자 인기 높았던 XTS 단종..그 이유는?
미국의 자동차 제조업체 캐딜락은 XTS의 마지막 차량의 양산을 끝내며, 단종을 알렸다. XTS는 전통적인 편안함을 추구하는 캐딜락 고객들을 위한 상품으로 제작…
조회수 129 10:46
데일리카
[영상시승] 이것이 디자인의 힘. 볼보 3세대 S60 T5
볼보의 3세대 S60은 '스칸디나비안 럭셔리'로 대변되는 볼보의 디자인 철학이 완벽히 녹아들며 브랜드의 정체성을 표현하고 있다. 간결하고, 친근하며, 고급감이
조회수 83 09:33
글로벌오토뉴스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