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은밀하게 돈 잘 버는 자동차 모델 순위 '테슬라 혹은 벤츠?'

오토헤럴드 조회 수1,902 등록일 2019.09.16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지난해 글로벌 시장에 출시된 신차 중 수익성이 가장 높았던 자동차 모델은 테슬라 혹은 일부 고가의 하이퍼카가 아닌 포르쉐의 신형 911로 나타났다. 블룸버그 인텔리전스의 최근 보고서에 따르면 신형 911은 포르쉐 전체 판매량에서 11%의 비중을 차지했지만 브랜드 내 수익 구조에서 거의 30%를 기록한 것으로 전해졌다.

해당 비율은 페라리 F8 트리뷰토, 애스턴 마틴 DBX, 메르세데스-벤츠 GLE 및 BMW X5를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 예를 들어 F8 트리뷰토의 판매 이익은 약 50%에 이르지만 페라리 총 차량 판매에서 17%의 비중을 차지한다. 애스턴 마틴은 2020년 DBX를 4500대 판매할 예정이며 이는 영국 스포츠카 브랜드 중에서도 약 21%의 비중을 기록하는 것으로 기대된다.

이를 통해 애스턴 마틴은 수익을 30% 이상 끌어 올리게 될 것으로 기대했다.  SUV의 경우 내년 메르세데스-벤츠의 GLE와 GLS는 브랜드 내 판매 비중이 24%를 차지할 것으로 기대되지만 전체 시장에서 9%대, BMW X5 역시 16%의 판매 비중을 보이지만 전체에서 7%의 비중을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블룸버그 인텔리전스의 분석가 마이클 딘은 "상위급 모델의 판매 비중이 브랜드 전체 수입을 좌우한다"라며 "최근 출시된 신형 911은 폭스바겐그룹 내 포르쉐의 위상을 더욱 향상시킬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또 그는 "매우 간단한 계산으로 911은 매우 수익성인 높은 모델로 변형이 계속된다면 이익은 더욱 향산된다"라고 덧붙였다.

마이클 딘은 자동차 제조업체가 세라믹 브레이크, 터보 차저 변형과 같은 수익성이 높은 옵션들을 기본으로 적용하며 판매 가격을 높이고 있으며 신형 911의 경우 미국에서 이전 모델 보다 높은 가격인 9만7400달러에 판매 가격이 시작된다고 강조했다. 또 그는 "어쨌든 GT3와 터보 S를 포함한 1만대의 터보를 판매한다고 가정하면 911의 터보 변형만으로도 포르쉐는 이익 측면에서 50억 달러를 더 벌 수 있음을 의미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포르쉐는 올 상반기 전년 대비 9% 증가한 134억 유로의 매출과 2% 늘어난 13만3484대의 차량을 판매했다. 차량 별 판매량을 보면 특히 올해부터 전 세계 모든 시장에서 판매 중인 신형 카이엔이 45% 증가한 4만1725대 인도되며 상반기 동안 가장 큰 증가세를 보였다. 마칸은 4만7367대가 판매되며 포르쉐 베스트셀링 모델로서의 입지를 계속 이어갔다.

전 세계 지역 별로는 28% 증가한 중국 시장의 성장세가 가장 두드러졌다. 아시아태평양, 아프리카 및 중동은 전년 동기 대비 20% 증가한 5만7397대가 인도됐다. 또한, 미국에서는 3% 증가한 3만257대를 인도하며 입지를 더욱 강화했다. 포르쉐는 신형 카이엔 쿠페, 718 스파이더, 718 카이맨 GT4와 같은 신차와 더불어, 포르쉐 최초의 순수 전기차 출시로 2019년 회계 연도 실적이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다.


김훈기 기자/hoon149@gmail.com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9.17
    악명높은 옵션질 때문일듯;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2019.09.18
    비싼데도 불구하고 수요가 많아서 그런가보네..
    하긴 포르쉐보고 애기들도 환장하는데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영상시승] 이것이 디자인의 힘. 볼보 3세대 S60 T5
볼보의 3세대 S60은 '스칸디나비안 럭셔리'로 대변되는 볼보의 디자인 철학이 완벽히 녹아들며 브랜드의 정체성을 표현하고 있다. 간결하고, 친근하며, 고급감이
조회수 10 09:33
글로벌오토뉴스
폭스바겐, 슈퍼카 브랜드 람보르기니 매각 또는 상장 고민
벤틀리, 부가티 등 수 많은 계열 브랜드를 거느리고 있는 폭스바겐 그룹이 슈퍼카 람보르기니를 어떻게 처분할지를 놓고 고민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폭스바겐 그룹은
조회수 18 09:33
오토헤럴드
대규모 리콜 현실화된 벤츠..끝나지 않은 배출가스 악몽
우려가 현실이 됐다. 메르세데스-벤츠의 대규모 리콜 사태 우려가 드디어 현실화됐다. 독일 자동차 제조사 다임러는 11일(현지시각) "메르세데스-벤츠
조회수 23 09:32
데일리카
BMW, 수익성 높은 대형차 판매 늘린다.
BMW가 전동화로 인한 비용 증가와 비용절감을 위해 대형차의 판매를 늘릴 계획이다. 올 해 출시된 대형 SUV X7이 글로벌 경기 침체 속에서도 그룹 판매 증가
조회수 6 09:30
글로벌오토뉴스
현대기아차, 쎄타2 GDi 엔진 8개차종 52만대
현대기아차가 국내 쎄타2 GDi 차량 고객들의 만족도 제고를 위해 엔진 평생 보증 프로그램을 제공한다고 11일 오후 밝혔다.현대차와 기아차는 쎄타2 GDi 차량
조회수 23 09:29
오토헤럴드
테슬라, 픽업트럭 ‘모델B’ 공개 계획..출시 일정은?
테슬라가 오는 11월 전기 픽업트럭을 공개한다. 출시 시점은 오는 2020년으로 미국 픽업트럭 시장의 강자 포드 F-150과 쉐보레 실버라도를 직접 겨냥한다.
조회수 17 09:27
데일리카
기아차 텔루라이드 윈드 쉴드 작은 충격에도 균열 논란
북미 지역에서 판매되고 있는 기아차 대형 SUV 텔루라이드가 암초를 만났다. 앞 유리(윈드 쉴드)가 스톤칩으로 불리는 작은 충격에도 너무 쉽게 파손된다는 불만이
조회수 22 09:26
오토헤럴드
[시승기] 다시 돌아온 아우디 선봉장..아우디 A5 스포트백
출시 시점은 3년이 지났다. 그리고 오래된 출시 시점으로 부분변경 모델이 공개됐다. 여기에 국내 시장에서 가장 인기있는 장르인 SUV와 세단도 아니다. 스포트…
조회수 23 09:25
데일리카
[김필수 칼럼] 꿈의 자동차로 불리는 자율주행차..불안불안한 이유는?
지난 130여년의 자동차는 잊어라. 미래의 자동차는 모빌리티라는 개념으로 확대되고 관련 비즈니스 모델도 차원을 달리할 것이다. 즉 자동차의 개념이 완전히 …
조회수 23 09:19
데일리카
아우디 신형 EV Q4 e-tron, 2020년 출시한다
아우디는 최근 공개된 Q4 e-tron 컨셉 (Audi Q4 e-tron Concept)의 양산모델을 2020년 출시한다고 발표했다. Q4 e-tron 컨셉은
조회수 25 09:10
글로벌오토뉴스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