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 다나와 앱
  • 다나와 홈

전기차 테슬라 모델 3 총 보유비용, 5년 지나면 캠리 추월

오토헤럴드 조회 수2,672 등록일 2019.08.26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순수 전기차의 수요가 늘고는 있지만 내연기관차의 선호도가 여전히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벤처캐피털사 루프 벤처스(Loup Ventures)가 3년 이내 신차 구매 계획이 있는 500명을 대상으로 '전기차 구매 및 인식'에 대한 조사를 벌인 결과, 응답자의 78%가 내연기관차를 사겠다고 답했다.

현재의 수요와 비교했을 때 낮은 수치는 아니지만 여러 시장 조사 전문기관이 예측하고 있는 것처럼 연간 30%대 이상의 고성장 전망과는 차이가 있다. 루프 벤처스는 전기차가 자동차 시장의 주류가 되기에는 아직 많은 시간이 필요하다며 사람들은 여전히 전기차의 주행범위와 충전 불편에 대해 우려하고 있으며 특히 비싼 가격에 고민하는 것으로 분석했다.

이번 조사에서는 장기 보유시 전기차의 총 보유 비용(TCO)이 내연기관차에 비해 낮다는 것도 입증이 됐다. 루프 벤처스가 테슬라 모델 3, 캠리 LE, 아우디 A5 각각의 총 보유비용을 계산한 결과에 따르면 격차를 줄이는데 상당한 시간이 걸리기는 했지만 전기차의 경제성이 만만치 않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루프 벤처스(Loup Ventures)

테슬라 모델 3의 최저 트림(주행범위 151마일/243km)을 기준으로 했을 때 신차 가격은 3만8900달러, 캠리 LE는 2만4600달러(미국 기준), 아우디 A5는 4만4200달러다. 이를 기준으로 했을 때 모델 3의 5년간 총 보유비용은 5만3780달러, 토요타 캠리는 4만5336달러, 아우디 A5는 7만8775달러로 조사됐다.

이 가운데 모델 3와 캠리는 신차 가격에서 1만4300달러의 차이가 났지만 5년후 총 보유비용 격차는 8444달러로 좁혀졌다. 총 보유비용은 구매 가격에 금융비용, 제세공과금, 보험료, 유류비, 일반 수리비 등을 합친 것이다. 재미있는 것은 5년 보유시 중고차 평균 잔존가치를 따져봤을 때 상황이 역전된다는 것이다. 5년 후 캠리의 잔존가치는 구매 가격 대비 36%에 불과하지만 모델 3는 48%나 됐다.

이를 기준으로 했을 때 모델 3의 5년 후 중고차 평균 가격은 1만8988달러, 캠리는 8905달러다. 따라서 잔존가치를 계산한 모델 3의 5년 총 보유비용은 3만4792달러(4240만원), 토요타 캠리는 3만6431달러(4440만원), 아우디 A5는 6만211달러(7338만원)가 된다.

마일당 유지 비용을 따져보면 모델 3는 0.46달러, 캠리 0.49달러, A5는 0.80달러가 된다. 중고차 잔존가치를 따져 5년간 총 보유비용을 계산하면 신차 가격이 3만8900달러나 되는 모델 3가 2만 3400달러의 캠리보다 1만 5500달러나 비싼데도 유지비가 더 낮아질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루프 벤처스는 테슬라가 모델 3의 충전 비용을 낮추고 유지 보수 비용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을 도입할 경우 더 빠른 기간에 구매 비용을 상쇄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최근 전기차의 주행거리가 획기적으로 늘고 있고 가격도 낮아지는 추세여서 아우디 A5와 같은 프리미엄 동급 세단은 물론 대중 모델과 동급 내연기관차와 비교해도 총 보유비용에서 경쟁력을 갖고 있다는 것을 보여준다.


김흥식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19. 기후 변화  성장이냐 생존이냐
지금 인류는 지금까지 해 오던 데로 성장과 부의 창출을 추가할 것인가, 아니면 지구에 인류가 생존할 수 있도록 대 전환을 할 것인가를 선택해야 하도록 강요받고
조회수 58 2020-07-06
글로벌오토뉴스
[시승기] 완성도 높은 패밀리 SUV..현대차 ‘더 뉴 싼타페’
이토록 빠른 변화를 시도하는 브랜드가 또 있을까? 평균 7년 주기의 풀모델 체인지 공식을 무용지물로 만든 현대차가 이번에는 페이스리프트 공식마저 무너뜨렸…
조회수 190 2020-07-06
데일리카
지프, 브랜드 최초 PHEV 레니게이드와 콤파스에 설정
FCA그룹의 지프 브랜드가 레니게이드와 콤파스의 PHEV 버전 4xe를 설정해 유럽시장에 출시한다고 발표했다. 지프 브랜드는 2022년까지 5개년 중기 계획으로
조회수 61 2020-07-06
글로벌오토뉴스
혼다코리아, 월드 베스트셀링 SUV
혼다코리아가 6일부터 월드 베스트셀링 SUV ‘뉴CR-V 터보(New CR-V Turbo)’의 사전계약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뉴 CR-V 터보’는 2017년
조회수 296 2020-07-06
글로벌오토뉴스
BMW 코리아, 뉴 3시리즈 투어링 공식 출시
BMW 코리아가 뛰어난 운전 재미와 폭 넓은 활용성을 동시에 제공하는 뉴 3시리즈 투어링을 국내에 공식 출시한다. BMW 3시리즈 투어링은 지난 32년 동안 전
조회수 487 2020-07-06
글로벌오토뉴스
BMW 5, 6 시리즈의 디자인
지난 2017년에 처음으로 등장했던 BMW 5시리즈(G30)의 페이스 리프트 모델과, 2017년에 5시리즈 그란 투리스모 (G32)라는 이름으로 나왔던 모델이
조회수 164 2020-07-06
글로벌오토뉴스
한국자동차기자협회, 7월의 차에 더 뉴 아우디 A4 선정
사단법인 한국자동차기자협회는 2020년 7월의 차에 더 뉴 아우디 A4를 선정했다고 6일 밝혔다. 한국자동차기자협회 산하 올해의 차 선정위원회는 매월 1일부터
조회수 128 2020-07-06
글로벌오토뉴스
[편파시승 #5] 기아차 2021 K3, 중형 세단 부럽지 않은 엔진 질감
대한민국 힘내라고, 좋은 차 많이 팔리라고, 편파 시승 다섯 번째 모델은 지난 4월 팔기 시작한 2021년형 K3다. K3가 속한 차급, 준중형은 한때 우리나라
조회수 145 2020-07-06
오토헤럴드
경영 정상화 고군분투하는 쌍용차..경쟁력 강화 방안은?
경영 정상화를 위해 고군분투하고 있는 쌍용자동차가 돌파구를 찾지 못하고 있다. 지분 매각은 지지부진하고 차량 판매는 부진하다. 이를 두고 쌍용차가 경쟁력…
조회수 123 2020-07-06
데일리카
[스파이샷] 포르쉐 터보 덕테일
포르쉐 911의 한 변형이 독일 뉘르부르크링에서 주행 테스트 중 카메라에 포착됐다. 덕 테일(Duck Tail)은 911이지만 이전 샷과는 달리, 프로토 타입은
조회수 50 2020-07-06
글로벌오토뉴스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