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 다나와 앱
  • 다나와 홈

쌍용차, 코란도 기반 전기 SUV 개발 박차..출시 임박(?)

데일리카 조회 수2,071 등록일 2019.08.22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쌍용차, 코란도 가솔린


[데일리카 임상현 기자] 쌍용차가 전기차 출시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내년에는 코란도를 베이스로 한 전기 SUV가 소개될 것으로 전망된다.

22일 쌍용자동차 관계자는 “쌍용차의 전기차 개발 일정은 현재 차질없이 속도를 높이고 있다”며 “내년 초에는 한번 충전으로 약 400km 거리를 주행할 수 있는 전기차를 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쌍용차, 코란도 (2019 서울모터쇼)


쌍용차는 지난 2014년 콘셉트카 코란도C EV-R을 통해 전기차의 가능성을 테스트한 바 있다. 당시 내놓은 콘셉트카는 순수 전기차가 아닌 연료를 사용해 배터리를 충전시켜 활용하는 레인지 익스텐더(Range Extender) 방식이였으며, 배터리만으로 주행 가능한 거리는 150km에 불과했다.

이듬해인 지난 2015년에는 티볼리 EV-R을 선보인 바 있다. 이 역시 코란도C EV-R과 같은 레인저 익스텐더 방식으로 배터리만으로 주행 가능한 거리는 125km였다. 쌍용차는 이 두가지 모델을 기반으로 전기차 제작에 대한 노하우를 획득한 것으로 전해진다.

쌍용차, 코란도 가솔린


업계 관계자는 “현재 국산 전기 SUV는 소형 SUV 위주로 출시돼 C세그먼트급인 코란도 전기차가 나올 경우 상당한 시장 경쟁력을 갖추게 될 것이다”고 내다봤다.

쌍용차 측은 순수 전기차 이외의 하이브리드차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에 대한 개발 계획은 고려하고 있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쌍용차, 코란도 가솔린


쌍용차의 또 다른 관계자는 “쌍용차는 현재는 코란도 베이스의 전기차를 개발 중”이라며 “당장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및 하이브리드 모델에 대한 계획은 없다”고 말했다. 그는 또 “개발 중인 순수 전기차는 국내 시장 뿐아니라 수출까지 염두해 두고 있다”며 “현재 첨단 기술을 적용하는 등 완성도를 높여 개발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환경부 vs. 아우디·폭스바겐, 요소수 놓고 공방..과연 진실은?
한국GM 쉐보레, 수입차협회 회원사 승인..‘수입차’로 변신
벤츠, 48V 마일드 하이브리드 라인업 투입 계획..친환경차 ‘속도’
애스턴마틴, SUV ‘DBX’ 출시 계획..벤테이가·컬리넌에 도전장
쉐보레, “머스탱 팔고 카마로 사면 할인!”..美서 이색 마케팅
[TV 데일리카] 쌍용차, 패밀리 SUV ′코란도 가솔린″ 출시..경쟁력은?
기아차 모하비, 4시간만에 사전계약 2천대 돌파..소비자 ‘인기’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8.22
    왜 다들 주행거리 400키로에 안주하려고 하는지 이해가 안가네요~ ㅡ.ㅡ
    겨울철에 히터 틀고 추워지면 주행거리 100키로 줄어드는건 우스울 정도인데,
    그런 점은 감안 안하나요?
    제가 봤을땐 안정적인 주행거리는 750키로를 넘겨야만
    진짜 전기차 대중화가 시작될 겁니다~
    2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8.23
    안주하는게 아니라 기술적 한계와 경제성 간의 타협점인거지요. 왜 그걸 이해 못하는지가 이해가 안가네요.
    그냥 단순히 배터리 더 늘이면 주행거리 더 길어지죠.
    그런데 차값에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게 배터리인데 그걸 무한정 늘일 수 있나요?
    그리고 늘어난 배터리 무게만큼 배터리 싣고 다니느라 더 소모되는 전력은?
    누가 몰라서 400km를 타겟으로 할까요.
    그냥 서울-부산 편도거리의 상징적인 의미일 뿐이지.
    그리고 주행거리 1000km 되어도 주행거리 덕분에 대중화 될 일은 없어요.
    배터리, 모터 기술이 발달할수록 주행거리는 고정하고 배터리 더 줄여 차 가격을 더 낮추는 것이 대중화에 더 가까워지지.
    주행거리가 중요한 사람은 그냥 2~30km 안에서는 어디서든 5분안에 연료 보충 가능한 내연기관 탑니다. 절대 전기차로 안가요.
    3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8.23
    대중화되려면 충전시간 5분안에 400km 완충 돼야함
    1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320만원 주고 산 중고 해치백 타고 차박 갈 꿈에 부푼 30대 남자
장마가 끝나는 7말 8초, 본격적인 휴가철이 시작된다. 전국 해수욕장, 계곡에는 사람이 넘쳐나고 해외로 떠나는 인파로 공항은 발 디딜 틈 없이 붐빌 것이다. 그
조회수 155 13:21
오토헤럴드
위장막 걷어낸 벤츠의 신형 S클래스..디자인 살펴보니...
위장막을 일부 걷어낸 신형 S클래스가 포착돼 주목을 받는다. 13일(현지 시각) 자동차 매체 모터원에 따르면 메르세데스-벤츠의 플래그십 세단인 신형 S클래…
조회수 142 13:19
데일리카
아우디,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개선한 전기차 ‘e-트론’ 출시..특징은?
아우디는 13일(현지시각) 새로운 버전의 순수전기 SUV 아우디 e-트론을 출시해 주목된다. 아우디는 차량의 트림 레벨을 조정했으며, 새로운 인포테…
조회수 66 13:18
데일리카
메르세데스 벤츠, 올 해 안에 20개 PHEV 모델 출시
메르세데스 벤츠가 2020년 7월 13일 Meet Mercedes DIGITAL #5를 통해 신세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인 EQ파워의 성능을 향상시켰다고 발표했
조회수 53 13:17
글로벌오토뉴스
테슬라 모델3, 범퍼가 기가 막혀. 조악한 조립 품질을 입증한 황당 사고
"운전을 하는데 갑자기 큰 소리가 들리는 거예요. 바로 샛길로 들어가서 차를 세우고 차를 살펴봤는데 범퍼가 떨어져 나가고 차가 푹 꺼져 있었어요". "테슬라 로
조회수 181 13:17
오토헤럴드
한국 AUV의 원조는 경운기
* 1962년 국산 1호 대동공업 경운기 자서전인 기공의 일생(機工의 一生)이 뜻하듯이 기계와 평생을 함께 산 고 김삼만(金三萬 ; 1912~1975)선생이 창
조회수 74 13:16
글로벌오토뉴스
[임기상 칼럼] 장마철 내 차가 침수됐을 때..적절한 대응법은?
평소 자동차를 꾸준히 관리하는 건 주행 안전성 확보 뿐 아니라 자동차 수명 연장 측면에서도 중요하다. 요즘처럼 장마철에는 도로에서의 빗길 수막현상으로…
조회수 81 13:16
데일리카
제네시스 G80, 캐나다 시장 9월부터 판매 돌입..과연 판매 가격은?
현대차가 올해 북미 시장 출사표를 던진 제네시스 G80의 캐나다 판매 가격을 확정했다. 13일(현지시간) 북미 딜러 협회와 현대차 북미 법인에 따르면 오는 9
조회수 77 13:15
데일리카
영국에서는 王, 쌍용차 렉스턴 스포츠 또 2020 최고의 픽업 트럭
쌍용차 렉스턴 스포츠(수출명 무쏘)가 영국에서 픽업 트럭 최고 모델로 선정됐다. 영국 유명 자동차 매거진 디젤카 앤 에코카(DIESELCAR & ECOCAR)는
조회수 94 13:15
오토헤럴드
메르세데스 벤츠, 신세대 PHEV EV모드 항속거리 99km
메르세데스 벤츠가 Meet Mercedes DIGITAL #5를 통해 신세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인 EQ파워의 성능을 향상시켰다고 발표했다. 20개 차종 이상에
조회수 49 13:14
글로벌오토뉴스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