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현대모비스, 카메라 모니터 시스템 국내 최초 개발!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수229 등록일 2019.07.22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좁은 주차공간에서 주차에 지장을 주던 사이드미러가 자동차 실내로 들어온다. 기존 보다 훨씬 넓어진 시야를 제공하고, 사이드미러가 있던 공간을 활용해 더욱 혁신적인 차량 디자인이 가능해 지는 것은 덤이다.

미래자동차용 핵심부품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현대모비스가 안정성, 효율성, 디자인이라는 3마리 토끼를 동시에 확보할 수 있는 미래형 사이드미러인 카메라 모니터 시스템(CMS, Camera Monitor System)을 국내 최초로 개발했다고 21일 밝혔다.

카메라 모니터 시스템은 기존 사이드미러가 있던 위치에 대신 카메라 센서를 장착해 후측방 차량들의 주행상황을 파악하고, 이를 차량 내부에 위치한 모니터에 표시하는 장치다. 이 기술은 보다 넓은 화각을 확보해 사각지대를 대폭 줄여 주행 안전성을 높여주는 것은 물론, 다양한 형태의 카메라 적용을 통해 차량 외관 디자인의 혁신적인 변경을 가능하게 한다.

카메라 센서의 화각은 35˚내외로 17˚안팎인 일반 사이드미러 화각의 두 배 이상이다. 때문에 운전자가 굳이 고개를 돌려가며 사각지대를 확인하지 않아도 안전한 주행이 가능해진다.

카메라 모니터 시스템은 표시장치인 모니터가 자동차 안에 장착되기 때문에 차량 외부로 돌출된 부분이 거의 없다. 이에 기존 사이드미러로 인해 발생했던 풍절음 등의 외부 소음을 해소할 수 있는 것은 물론, 공기 저항이 줄어 연비개선도 가능해진다.

차량 주변 360˚ 상황을 정확하게 파악해야 하는 자율주행시대에 거울 대신 200만 화소 이상의 고성능 카메라를 2개 이상 장착하는 카메라 모니터 시스템의 적용은 더욱 확대될 것으로 전망된다.

이러한 장점 때문에 글로벌 각국은 카메라 모니터 시스템과 관련한 법규를 앞다투어 제정하고 있으며, 글로벌 자동차 업체들도 기술 개발 경쟁을 벌이고 있다. 현재 글로벌 일부 업체들이 관련 기술을 보유한 가운데, 현대모비스가 이번에 뛰어난 성능의 제품 개발에 국내 최초로 성공하면서 앞으로 글로벌 수주에 본격 나설 방침이다. 글로벌 시장조사업체인 IHS Markit은 카메라 모니터 시스템 수요가 2023년에 20만대 수준으로 비약적으로 확대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현대모비스가 개발한 카메라 모니터 시스템은 양 옆의 사이드미러와 함께 룸미러까지 대체할 수 있도록 해 제품 경쟁력을 높였다. 차량 좌우측면과 후방 샤크 안테나 밑에 위치한 카메라 센서가 후방과 후측방 주행환경을 인식하고, 실시간으로 차량 실내에 위치한 모니터에 표시해주는 방식이다.

모니터는 운전자의 시야 범위에서 최대한 벗어나지 않도록 운전대 옆과 동승석 오른쪽 송풍구 위, 그리고 기존 룸미러 위치에 장착했다. 양 옆의 모니터는 기존 사이드미러 대비 큰 화면으로 왜곡 없는 직관적이고 선명한 영상을 제공한다. 또한 후방 주행 환경은 기존 룸미러와 같은 모양의 모니터를 통해 나타내며, 필요 시엔 거울로의 전환도 가능하다.

현대모비스는 이 시스템이 후측방 주행환경을 파악하는 중요한 안전기술인 만큼 악천후 등 가혹조건에서도 정상적으로 기능할 수 있도록 신뢰성 검증에 특히 공을 쏟았다. 이를 통해 폭우나 폭설 등 악천후 속에서 육안으로 보는 것 이상으로 선명하게 주행상황을 확인할 정도의 신뢰성을 확보했다. 또한 공식 인증기관의 시험을 통해 관련 법규 기준도 모두 만족했다.

현대모비스 자율주행기술개발센터장인 그레고리 바라토프 상무는 “미래차로의 패러다임 전환은 그 동안 당연하게 생각했던 모든 핵심부품들의 기능과 디자인 업그레이드를 요구하고 있다”며 “센서와 같은 요소기술과 이를 바탕으로 한 솔루션 개발뿐만 아니라 기존에 확보하고 있는 핵심부품 포트폴리오를미래차 시대에 맞춰 융합해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핫클릭

기아차, 2020년형 스포티지 출시..가격은 2342만원~2965만원
기아차가 상품성을 더욱 높인 스포티지를 내놨다. 기아자동차는 디자인 고급감 강화와 고객 선호 편의사양의 신규 확대 적용으로 상품성을 더욱 강화한 ‘20…
조회수 549 10:44
데일리카
폭스바겐, 투아렉 판매 재개 임박..V6 디젤 투입(?)
폭스바겐 투아렉의 국내 출시가 임박한 것으로 관측된다. 19일 업계에 따르면, 폭스바겐코리아는 지난 6일 투아렉 3.0 TDI 모델에 대한 환경부의 배출가스
조회수 264 10:45
데일리카
BMW, 6시리즈 GT에 4기통 라인업 추가..가격 경쟁력 강화
BMW가 GT 라인업을 보강하고 소비자 선택권을 높인다. 16일 업계에 따르면, BMW코리아는 최근 620d xDrive, 630i xDrive에 대한 인증
조회수 1,814 2019-08-16
데일리카

최신소식 모아보기 - 국내

전조등ㆍ도색 불량 셀토스, 인수 거부했더니
“헤드라이트가 덜덜 떨리고 범퍼와 차체 색이 달라 사고차나 다름없는 모습이었습니다. 도저히 그냥 탈 수 없어 인수를 거부했더니 대기순번이 맨 뒤로 밀려 두 달을
조회수 381 10:41
오토헤럴드
기아차, 셀토스 인기 속 신형 스포티지 출시..‘시장간섭’ 극복할까?
셀토스가 가파른 인기를 모으고 있는 가운데, 기아차가 19일 2020년형 스포티지를 출시해 주목을 받는다. 셀토스(Seltos)는 하이클래스를 지향하는 소형 S
조회수 143 15:34
데일리카
마세라티, 신세계백화점 대구점에 ‘마세라티X불가리 모바일 쇼룸’ 오픈
럭셔리카 브랜드 마세라티는 오는 22일까지 신세계백화점 대구점에서 ‘마세라티X불가리(MaseratiXBulgari) 모바일 쇼룸’을 운영한다고 16일 밝혔다.
조회수 435 2019-08-16
데일리카
기아차, 대형 SUV ‘모하비’ 내달 출시..웅장한 디자인 ‘눈길’
기아차가 모하비 콘셉트카 기반의 양산형 모델을 공개하고 내달 출시한다는 계획이다. 기아자동차는 올해 3월 ′2019 서울모터쇼′에서 선보인 쇼카 ‘모하비 …
조회수 2,175 2019-08-14
데일리카
기아차, 그랜저 누른 신형 K7 인기에 오히려 고심..왜?
K7 프리미어가 출시 첫 달 이례적인 흥행을 보이고 있지만, 기아차는 기존 K7의 재고차 처리로 고심에 빠진 것으로 전해졌다. 13일 국내 자동차 업계에 따르
조회수 3,370 2019-08-14
데일리카
팰리세이드 저격수로 떠오른 ‘모하비’..변화의 핵심은?
기아차가 다음 달 출시를 예고한 ‘모하비 더 마스터’는 기존 모하비의 강점은 유지하면서도 첨단 신기술을 대거 집약한 모델로 선보여질 예정이다. 기아차 모하…
조회수 1,665 2019-08-14
데일리카
벤츠, G63 ·EQC·GLE 등 신차 7종 투입 계획..“멈추지 않는 공세!”
벤츠가 하반기 최소 5종의 신차를 국내 시장에 투입하는 등 공세에 집중한다. 14일 국내 수입차업계에 따르면,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는 최근 G클래스를 비…
조회수 564 2019-08-14
데일리카

최신소식 모아보기 - 해외

[스파이샷] 포르쉐 파나메라 820마력
포르쉐 파나마레의 고성능 모델이 준비중인 것으로 보인다. 독일 뉘르부르크링에서 주행 테스트 중 카메라에 포착된 파나메라를 일부에서는 포르쉐 전문 튜너 겜발라(G
조회수 75 10:43
글로벌오토뉴스
한국차가 더 팔리는데..러시아인, 일본차가 한국차보다 ′믿음직′
러시아 사람들이 일본차보다 한국차를 더 많이 구입하면서도, 일본차를 한국차보다 더 신뢰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차의 브랜드 이미지가 러시아에서 일본차…
조회수 266 10:44
데일리카
맥 빠진 중국 자동차 시장, 판매 급락하는 이유는?
중국 자동차 시장의 판매 감소세가 두드러지고 있다. 세계 시장에서 SUV와 친환경차 판매가 강세를 보이고 있지만, 이 마저도 하락세로 돌아섰다. 19일 중국…
조회수 56 15:34
데일리카
기아차, 유럽형 크로스오버 ‘엑씨드’ 공개 계획..판매 가격은?
기아차가 오는 2019 프랑크푸르트모터쇼를 통해 공개할 크로스오버 엑씨드(XCeed)의 주요 사양과 파워트레인, 가격을 공개했다. 19일(현지시간) 공개된 기
조회수 59 15:37
데일리카
폭스바겐, 소형 SUV 티록 카브리올레 공개..이보크 컨버터블과 경쟁
폭스바겐이 오는 9월 열리는 2019 프랑크푸르트모터쇼를 통해 소형 SUV 티록(T-Roc) 카브리올레를 공개한다. 14일(현지시간) 모터쇼에 앞서 공식 이미
조회수 205 2019-08-16
데일리카
캐딜락, 고성능 CT4-V, CT5-V 블랙윙 출시 계획..M3·M5 ‘정조준’
캐딜락이 BMW의 M3, M5 등과 경쟁하는 고성능 세단을 개발 중이다. 14일(현지시간) 독일 AMS에 따르면 GM은 지난 5월 공개한 CT4-V 및 CT5
조회수 149 2019-08-16
데일리카
공격적인 라인업, 2년 내 5개 신차 공개하는 재규어랜드로버
재규어랜드로버(이하 JLR)는 향후 2년 내에 5대의 신차를 출시할 계획을 발표했다. 뿐만 아니라 연구개발 분야의 투자 볼륨도 더욱 커진다. 이를 기반으로 수익
조회수 252 2019-08-16
글로벌오토뉴스

최신 시승기

[시승기] 슈트가 더 어울리는 SUV..랜드로버 디스커버리 SD4
랜드로버에는 실용성과 오프로드 성능을 강조한 ‘디스커버리’ 라인업과 온로드 및 고급감을 강조하는 ‘레인지로버’ 라인업, 전통 오프로더 자리를 고수하는 ‘디…
조회수 322 2019-08-16
데일리카
[시승기] 선입견을 깬, 운전의 즐거움 더하는 전기차..재규어 I-페이스
현재 자동차 업계의 화두는 친환경 자동차 시장 확대와 내연기관의 지속성 여부다. 과거에는 석유의 고갈로 인해 전기차가 하나의 대안으로 떠올랐지만 작금의 …
조회수 1,322 2019-08-12
데일리카
르노삼성 SM6 프리미에르
군더더기 없는 깔끔한 디자인에 품질과 사양을 업그레이드한 '프리미에르(PREMIERE)' 등급을 통해 상품성이 향상됐다. 다양한 편의사양이 추가되
조회수 765 2019-08-12
오토헤럴드

이런저런 생각, 자동차 칼럼

국토부 튜닝 규제 완화, 기득권ㆍ주도권 싸움이 아니길
자동차 튜닝산업은 지난 정부부터 일자리 창출과 미래 먹거리의 하나로 집중 육성하겠다고 약속한 분야다. 그러나 7년이 지난 현재까지 튜닝 분야로 성장한 기업은 전
조회수 60 10:41
오토헤럴드
[구상 칼럼] 다양한 SUV 모델 갖춘 기아차..셀토스 디자인 특징은?
기아자동차의 새로운 소형 SUV 셀토스(SELTOS)가 지난 6월 20일에 인도에서 처음 발표된 것을 이어 국내에도 출시됐다. 물론 인도 시장용 모델과는 몇
조회수 330 2019-08-16
데일리카
승용차의 가지치기 변천사 - 최초의 세단, 살롱, 리무진 카의 역사 - 7
*1922 다임러 리무진 브리티시 조지V ● 황실 전통의 영국 리무진(Royal Limousin of United Kingdom) 런던의 명물 블랙 캡은 영국신
조회수 342 2019-08-14
글로벌오토뉴스
자동차는
자율주행과 전동화 분야에서 우위를 점하기 위한 경쟁은 날로 치열해지고 있다. 국내외 자동차 제조사들이 미래 모빌리티 시장 선점을 위한 치열한 경쟁을 지속하면서,
조회수 254 2019-08-14
글로벌오토뉴스
전기차 보급 활성화를 위해서는 충전기 보조금 관련 제도 개선해야
전기차 보급 활성화를 위하여 다양한 노력이 이루어지고 있다. 아직은 질적 팽창보다는 양적 팽창에 초점이 맞추어져 있으나 조만간 다양한 개선이 이루어질 것으로 판
조회수 995 2019-08-12
글로벌오토뉴스

전기차 소식

테슬라, 집단 소송 직면
세계적 전기차 업체 테슬라가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후 배터리 용량이 감소한다는 의혹과 함께 미국에서 집단 소송에 직면했다.16일 일부 외신에 따르면 지난주 미국
조회수 93 09:54
오토헤럴드
실리콘 밸리에서 탄생한 1200마력 세단, 드라코 GTE
미국 실리콘밸리에 위치한 EV 스타트 업체 드라코 모터스가 몬터레이 카 위크 2019를 통해 1200마력의 출력을 뽐내는 세단을 공개했다. 19일 드라코 모터
조회수 37 15:36
데일리카
시트로엥, 전동화 전략 강화..해치백 C4 전기차 출시 계획
시트로엥 C4가 순수 전기차로 재탄생한다. 이를 통해 닛산 리프는 물론, 향후 출시될 폭스바겐 ID.3와 경쟁하겠다는 입장이다 9일 해외 자동차 전문매체 카…
조회수 399 2019-08-09
데일리카
BMW 530e, 최대 140km/h까지 EV모드 주행 가능
BMW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전기차 530e가 최신 배터리 셀 기술을 채용해 다시 진화했다. EV모드의 주행거리를 61~66km로 늘린 것은 물론이고 연비를 1
조회수 1,027 2019-08-09
글로벌오토뉴스

테크/팁 소식

엄청난 실패로 끝난 태양광 자동차 도로, 와트 웨이
자동차가 오가는 도로에 태양광 전지판을 설치한 프랑스 '와트웨이(Watt Way)가 불과 시범 운행 2년 만에 애물단지로 전락했다. 프랑스 르 몽드지는
조회수 84 10:38
오토헤럴드
편하다고 슬리퍼, 여름휴가 떠나기전 살펴보고 챙겨야 할 것
늦더위가 기승을 부리며 폭염특보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산과 바다를 찾아 휴가길에 오르는 이들이 많다. 이에 도로교통공단은 장거리 운전자를 위한 안전 사항을
조회수 354 2019-08-13
오토헤럴드
현대모비스, 상용차 전방 레이더와 카메라 센서 독자 개발
현대모비스가 자체 기술로 독자 개발한 중거리 전방 레이더와 전방 카메라 센서를 국내 상용차에 오는 9월부터 양산 공급한다고 13일 밝혔다. 트럭 등 국내에서 생
조회수 334 2019-08-13
오토헤럴드
휘발유도 썩는다, 장기 보관 연료 그대로 쓰면 엔진에 치명적
장기 해외 출장을 마치고 귀국하자마자 애지중지하는 자동차를 몰고 여행을 떠난 김 씨. 그러나 얼마 달리지 않은 자동차에서 갑자기 잡음이 나기 시작했다. 오래 세
조회수 1,804 2019-08-13
오토헤럴드
전자 기술의 발달에 따라 열쇠 없이 자동차 문을 열 수 있는 '키리스 엔트리 시스템( keyless entry system)'이 보편화 되는 추세
조회수 575 2019-08-12
오토헤럴드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