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쏘나타 하이브리드에 탑재될 ‘능동 변속제어 기술’..연비 10%↑

데일리카 조회 수906 등록일 2019.07.19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ASC 기술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전기모터로 변속기를 제어할 수 있는 기술이 세계 최초로 개발됐다. 이는 출시를 앞둔 신형 쏘나타 하이브리드에 첫 적용을 앞두고 있다.

현대자동차그룹은 18일 하이브리드차의 주행 모터를 활용한 능동 변속제어(ASC; Active Shift Control)기술을 선보였다. 이는 주행모터를 활용해 자동변속기를 정밀 제어하는 기술로, 연비와 주행성능은 물론, 변속기 내구성도 높일 수 있다는 설명이다.

하이브리드차를 구동시키는 주행모터는 자동변속기를 초당 500회씩 제어, 이를 통해 기존 대비 변속 속도를 30% 높였다. 쏘나타 하이브리드 기준, 이전 모델 대비 연비는 10% 이상,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의 가속 시간도 0.2초 단축시켰다.

다단 변속기를 사용하는 대부분의 하이브리드차는 연비를 높이기 위해 일반 자동변속기에 들어가는 동력변환 장치인 토크컨버터를 사용하지 않아 변속이 느리거나 변속 충격이 발생할 수 있는 구조적인 한계가 있었다. 이로 인해 변속감 등 운전의 감성이 일반 내연기관차에 비해 다소 떨어졌고, 추월 등 급가속이 필요한 순간에 때때로 변속이 지연돼 운전자가 원하는 만큼 신속한 가속이 이뤄지지 않는 경우도 있었다.

ASC 기술


그러나 ASC기술이 적용되면 별도 추가 장치 없이 하이브리드 제어기(HCU)의 로직만으로 주행 모터가 변속기까지 콘트롤하기 때문에 기존 하이브리드차의 단점을 상당 부분 줄일 수 있는 것이 핵심이다.

자동변속기 자동차가 변속을 할 땐, 엔진과 변속기의 서로 다른 회전 속도를 일치시켜줘야 하는데, ASC제어 로직을 통해 주행 모터에 내장된 센서가 초당 500회씩 회전 속도를 모니터링하면서 변속기의 회전 속도를 엔진의 회전 속도와 신속하게 동기화 시켜주는 원리다.

이를 통해 변속시간을 기존 500ms에서 350ms로 30% 단축해 가속성능과 연비 향상은 물론 변속과정에서 불가피하게 발생하는 변속기 내부의 마찰을 최소화해 내구성까지 높일 수 있다.

현대차그룹은 ASC기술에 대해 현재 미국 6건을 포함하여 EU, 중국 등 주요국가에 20여건의 관련 특허를 등록했다. 장경준 파워트레인제어개발실장(상무)은 “현대차그룹이 세계 최초 개발한 ASC기술은 다단 변속에 모터 정밀 제어를 도입한 획기적인 기술”이라며 “고객에게 실질적인 이득을 주는 것은 물론 글로벌 시장에서 하이브리드차 분야의 경쟁력을 높이는 데 촉매제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중고 SUV 잔존가치, 세단 역전..최고 인기 차종은 ‘쏘렌토’
기아차, ‘하이클래스 소형 SUV’ 셀토스 출시..가격은 1929만원부터
기아차, 신형 K5 11월 출시..3세대 플랫폼·신기술 대거 적용
르노삼성 QM6, 출시 한 달 만에 4493대 계약..‘돌풍’
스코다, SUV 라인업 부분변경 진행..특징은?
넥텔 총괄 지사장, “F8 트리뷰토..가장 강력한 8기통 페라리”
페라리, F8 트리뷰토 출시..리터당 출력은 무려 185마력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7.20
    무슨일이 터질지... 지켜보다가 구입해야겠네요.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7.23
    특허는 개나소나...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애스턴마틴, SUV ‘DBX’ 출시 계획..벤테이가·컬리넌에 도전장
영국의 스포츠카 제조사인 애스턴마틴이 오는 하반기부터 첫 SUV 생산에 돌입한다. 21일(현지시간) 독일 전문매체 AMS에 따르면 지난 2015년 제네바모터쇼
조회수 204 2019-08-22
데일리카
‘카운티 EV’ 공개 앞둔 현대차..마을버스 시장 노린듯
최근 전기버스 시장에 진출한 현대차가 전기차 라인업 확대를 이어가고 있다. 이 같은 전략은 최근 지방자치단체들의 전기버스 도입 움직임과 무관치 않다는 해…
조회수 134 2019-08-22
데일리카
GMC 캐니언 ZRX, 부활가능성 보여
00년대 초, ZRX라고 불리는 소형 GMC 픽업 트럭의 잘 알려지지 않은 튠 버전이 존재하였다. ZRX는 약 500대 정도만 생산이 되었지만, 쉐보레 S-10
조회수 60 2019-08-22
글로벌오토뉴스
쌍용차, 코란도 기반 전기 SUV 개발 박차..출시 임박(?)
쌍용차가 전기차 출시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내년에는 코란도를 베이스로 한 전기 SUV가 소개될 것으로 전망된다. 22일 쌍용자동차 관계자는 “쌍용차…
조회수 188 2019-08-22
데일리카
테슬라 모델 3에 특별한 경계심이 없는 현대차 코나 일렉트릭
7월까지 국내에서 판매된 전기차는 2만 3379대다. 현대차 코나 일렉트릭이 9225대로 가장 많이 팔렸고 기아차 니로 EV(5023대), 쉐보레 볼트 EV(1
조회수 132 2019-08-22
오토헤럴드
벤츠, 48V 마일드 하이브리드 라인업 투입 계획..친환경차 ‘속도’
벤츠가 전동화 모델 투입에 속도를 낸다. 그 범위는 전기차, 플러그인 하이브리드에 이어, 마일드 하이브리드 까지 확대되고 있는 추세다. 22일 환경부에 따…
조회수 64 2019-08-22
데일리카
BMW 뉴 X4 M40d와 함께 체험한, 달리는 귀르가즘
자율주행기술의 발전에 따라 자동차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의 중요성이 더욱 강조되고 있다. 정보(information)와 오락(entertainment)을 총칭하는
조회수 82 2019-08-22
오토헤럴드
현대차,
현대차가 콘셉트카 ‘르 필 루즈’와 신형 쏘나타가 ‘2019 IDEA 디자인상’에서 각각 파이널리스트(Finalist)를 수상했다고 22일 밝혔다. 두 차량은
조회수 112 2019-08-22
오토헤럴드
제네시스, 에센시아 콘셉트 IDEA 금상 수상..디자인 경쟁력 입증
제네시스가 에센시아 콘셉트카로 세계 3대 디자인 상으로 꼽히는 IDEA에서 금상의 영예를 획득했다. 제네시스는 콘셉트카 ‘에센시아 콘셉트(Essentia Co
조회수 88 2019-08-22
데일리카
폭스바겐, 美 시장 겨냥 ‘아틀라스’ 쿠페형 SUV 공개 계획..특징은?
폭스바겐이 미국시장 전용으로 출시한 7인승 SUV 아틀라스(Atlas)의 쿠페형 버전을 선보일 계획이다. 22일 중국의 한 웹사이트를 통해 유출된 폭스바겐의
조회수 112 2019-08-22
데일리카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