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SUV 차종 하반기 세단 추월, 셀토스 추가하는 기아차 최다

오토헤럴드 조회 수3,442 등록일 2019.07.15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SUV의 시장 장악력이 드세지고 있지만 국내에서 생산되는 순수 국산차를 차종으로 구분했을 때 세단 비중이 여전히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쏘나타와 쏘나타 하이브리드, 카니발과 카니발 아웃도어, 티볼리와 티볼리 에어와 같이 베이스 모델을 기반으로 한 파생 차종을 하나로 보고 SUV에 CDV와 같은 RV, 픽업 트럭 등을 모두 포함했을 때 순수 국산차는 세단 24종, SUV 21종으로 집계됐다.

싼타페와 투싼, 넥쏘로 버텼던 현대차는 2017년 코나, 2018년 팰리세이드, 그리고 가장 최근 베뉴를 연속 투입하며 SUV 차종을 6개로 늘렸다. MPV 카니발을 시작으로 모하비와 쏘렌토, 스포티지, 니로, 쏘울 부스터 기존 라인업에 스토닉이 추가된 기아차는 국내 완성차 가운데 가장 많은 7종을 보유하고 있다.

7월 셀토스가 가세하면 기아차 SUV 모델은 총 8종으로 나머지 쌍용차와 르노삼성차, 한국지엠을 모두 합친 것보다 많게 된다. 쌍용차는 티볼리와 코란도, G4 렉스턴, 렉스턴 스포츠 4종, 르노삼성차는 QM3와 QM6 2종, 한국지엠은 트랙스 1종의 SUV 모델을 각각 판매하고 있다.

같은 기준으로 국산 세단은 24종이다. 현대차가 7종, 기아차가 8종, 르노삼성 4종, 한국지엠이 2종 여기에 현대차 제네시스 브랜드도 세단만 3종을 팔고 있다. 완성차로 수입돼 국산차처럼 팔리고 있는 한국지엠 쉐보레 브랜드의 임팔라(세단)와 이쿼녹스(SUV)를 포함하면 세단은 25종, SUV는 22종이 된다.

하반기 구도와 판세는 역전될 전망이다. 하반기 출시가 됐거나 출격을 기다리는 신차 가운데 기존 모델을 대체하지 않고 새로운 라인업으로 선 보이는 모델은 현대차 베뉴, 기아차 셀토스, 제네시스 GV80과 같은 100% SUV로 여기에 쉐보레 콜로라도와 트래버스가 출시되면 26종으로 세단을 앞지르게 된다.

올해 하반기 출시 일정이 잡혀있는 신차는 현대차 베뉴에 이어 파생 모델인 현대차 쏘나타 터보와 하이브리드, 부분변경 그랜저완전변경 기아차 K5와 부분변경 모하비, 수입 완성차 쉐보레 콜로라도와 트래버스다. 완성차가 SUV에 집중하는 이유는 빠른 증가세, 그리고 앞으로의 시장 성장 전망을 낙관적으로 보기 때문이다.

SUV 차종의 국내 판매량은 상반기 30만대를 돌파하며 젼체 실적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지난해 같은 기반보다 3%p 증가한 48%대를 기록했다. 그러나 SUV 시장이 지속해서 성장하기 어렵고 따라서 여기에 집중하는 것이 위험할 수 있다는 경고의 목소리도 나오고 있다. 

현대차 상품 본부장 토마스 쉬미에라(Thomas Schemera) 부사장은 "SUV 인기를 이유로 세단 생산을 중단하는 건 큰 실수"라며 "세단형 자동차는 공간과 활용성 관점에서 매우 탁월하다"고 말했다. SUV 집중력을 높이고 있는 현대차 내부에서 나온 얘기지만 이를 경고하는 목소리가 나온 것은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닛산이 전 세계 젊은층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에서는 75%의 응답자가 앞으로 세단을 구매하고 답했으며 장 필립 임파라토 푸조 CEO는 최근 한국을 방문한 자리에서 "이산화탄소 배출 기준에 대응하기 쉽고 운전의 즐거움, 디자인,시장의 니즈로 봤을 때 세단의 시대가 다시 시작됐다"라고 말했다. 

자동차 구매를 50~60대가 주도하고 있으며 이 때문에 SUV 판매가 증가하는 것이라는 분석도 나와있다. 자동차전문 리서치 회사인 컨슈머인사이트에 따르면 더 크고 안전한 차를 원하는 50~60대의 구매 특성이 SUV 수요 증가를 이끌고 있다고 분석했다. 밀레니얼 세대, 혼라이프 등을 컨셉으로 소형 차급을 중심으로 SUV 차종을 늘리고 여기에 마케팅을 집중하고 있는 브랜드의 전략이 헛다리를 짚은 것일 수도 있다는 지적이다.


김흥식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7.16
    반대로 말한거 아닌가..SUV가 공간과 활용성이 탁월한데??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7.17
    주차공간 말하나봄 ㅋㅋ
    1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7.17
    그래도 난 세단이 좋음.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7.17
    현기차 임금이 세계 최고수준이라서 더 이상 소형 세단은 못만드는 거 같음. 그거 만들어 이익 낼 수 없으니. 고급차나 하다못해 동일 차대인데 디자인을 suv로 만들어 가격을 높여야 이익창출 가능. 아니면 모닝처럼 하청업체에서 만들던가.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쉐보레 ‘콜로라도’ 공식 출시
쉐보레(Chevrolet)가 8월 26일, 강원도 웰리힐리 파크에서 쉐보레 브랜드의 100년이 넘는 헤리티지를 담은 대표 모델, ‘콜로라도(Colorado)’의
조회수 0 12:22
글로벌오토뉴스
아우디, ‘더 뉴 A5 45 TFSI 콰트로’ 출시..가격은 6737만~7268만원
아우디가 Q7에 이어 A5를 통해 국내 판매를 본격 재개한다. 아우디코리아는 26일 스포티한 디자인과 첨단 편의사양을 지닌 ‘더 뉴 A5 45 TFSI 콰트로
조회수 3 12:21
데일리카
[김필수 칼럼] 정책도 없고·제도 전무하지만..클래식카 활성화 ‘절실’
자동차의 역사는 160년이 넘는다고 할 수 있다. 내연기관차의 역사가 약 130여년이지만 그 보다 앞서서 전기차가 운행되었다고 할 수 있다. 당시의 기술적인 한
조회수 5 12:20
데일리카
심각한 파업 후유증, 르노삼성 생산 인력 20% 감축 추진
닛산 로그 위탁생산이 급격하게 줄어든 데다 최근 국내 판매량까지 감소한 르노삼성차가 부산공장 인력 감축에 나섰다. 르노삼성차는 지난 21일, 노조 간부 대상 설
조회수 8 12:16
오토헤럴드
경찰, 깜박이 미점등 포함
경찰이 난폭·보복·음주운전과 깜박이 미점등과 같이 교통사고를 유발하는 불법 운전 행위에 대한 집중 단속을 벌인다. 이번 집중 단속은 26일부터 2주간 홍보 및
조회수 7 12:15
오토헤럴드
FTA 줄줄이 타결, 무관세 혜택..자동차 산업 영향은?
최근 한국이 자유무역협정(FTA)을 줄줄이 체결했다. 이로 인해 자동차 산업은 무관세 혜택을 누릴 수 있을 전망이다. 한국 정부는 영국 정부와 자유무역협정…
조회수 32 09:39
데일리카
신형 모하비의 흥행 변수는 ‘공급’..화성공장 여력 충분한가
하반기, 국내 SUV 시장에서 돌풍을 예고한 모하비의 흥행 변수는 ‘생산 능력’이 될 것이란 지적이 나왔다. 26일 업계에 따르면, 기아자동차는 다음 달 5일
조회수 53 09:38
데일리카
12기통 골프(?)..‘말도 안되는’ 오버엔지니어링의 세계
지금 떠올려본다면, 상식적으로 판단하기 어려운 차들이 있다. 이름만 들어도 말도 안되는, 그런 자동차들 말이다. 이른바 ‘오버 엔지니어링’이다. 불필요하…
조회수 31 09:38
데일리카
91. 자율주행차  11. ZF의 전략으로 본 자율주행기술의 현재
자율주행차 관련 뉴스가 넘쳐나는데 비해 실질적인 진보는 그다지 크지 않다. 현재 완성차회사들의 시판차에는 레벨3 수준의 기술이 채용되어 있는 얘가 있지만 한정된
조회수 17 09:37
글로벌오토뉴스
폭스바겐 8세대 골프, 48볼트 mHEV로 효율성 높인다.
이동성에 대한 개념의 변화와 함께 파워트레인의 진화도 다양한 가능성을 추구하고 있다. 당장에 배터리 전기차나 연료전지 전기차로의 빠른 전이가 불가능하기 때문에
조회수 20 09:37
글로벌오토뉴스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