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내일부터 "딱 소주 한 잔 전날 음주" 걸리면 100% 면허정지

오토헤럴드 조회 수1,521 등록일 2019.06.24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음주운전 단속 기준이 강화되면서 "소주 한 잔만 마셨다거나 어제 마신 술"도 예외 없이 면허정지 처분을 받게 됐다. 경찰청은 오는 25일부터 음주운전 단속 기준이 혈중알코올농도 0.05%에서 0.03%로 강화된 도로교통법이 시행된다고 밝혔다.

몸무게 65kg의 성인을 기준으로 소주 한 잔(50mL.20도), 맥주 1캔(355mL.4도), 와인 1잔(50mL.13도)을 마셔도 혈중알코올농도가 단속 기준인 0.03%를 초과할 수 있다. 면허 취소 기준도 0.1% 이상에서 0.08%로 강화된다.

전날 과음을 했거나 새벽 늦게까지 음주를 하고 운전을 하는 것도 삼가야 한다. 음주운전 단속 기준과 함께 처벌도 크게 강화된다. 면허정지 수준의 음주 운전에 적발됐을 경우 기존에는 징역 6개월 이하 또는 벌금 300만원 처분을 받는 데 그쳤지만, 내일부터는 징역 1년 이하, 벌금 500만원 이하의 처벌을 받는다.

면허 취소 처분 기준을 초과해 적발됐을 경우에는 최대 징역 5년, 벌금 2000만원의 선고를 받을 수 있다. 삼진아웃제의 기준도 강화된다. 그동안은 혈중알코올농도가 0.05%에서 0.1% 미만 음주운전이 세 번 단속됐을 때 면허가 취소됐지만, 앞으로는 0.03%에서 0.08% 미만 음주운전이 두 번만 걸려도 면허취소 대상이 된다.

음주운전으로 취소된 면허를 재취득할 수 있는 기간도 2회 적발 시 2년을 기다려야 하고 음주 교통사고 1회 시 2년, 2회시 3년, 사망 사고를 냈다면 5년을 기다려야 한다. 검찰은 특히 음주운전으로 사망 사고 또는 중상해를 입혔다면 최대 무기 징역형을 구형하고 상습 음주 운전자도 법정 최고형을 구형한다는 방침이다.

경찰은 음주운전 처벌법 강화에 맞춰, 25일부터 두 달간 전국에서 대대적인 음주운전 특별 단속을 벌일 예정이다. 특별 단속은 음주운전 사고가 잦은 오후 10시부터 오전 4시 사이, 유흥가와 유원지를 중심으로 펼쳐질 예정이다. 

또 자동차 전용도로 진출입로 등에서는 20∼30분 단위로 장소를 수시로 옮겨 단속하고 음주 사고가 잦은 토요일, 아파트 단지 내 주차장 등 도로 외 구역 등에서도 단속을 실시하고 지방경찰청별 자체 단속도 벌일 계획이다.


김흥식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facebook 2019.06.24
    한국은 그래도 약함.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6.24
    한 잔이 아니라 반에 반 잔이라도 무조건 살인혐의로 극형에 처해야 한다고 봅니다~!
    음주운전 하시는 분들~!
    차가 본인 마음대로 움직이니깐 장난감으로 생각되시죠~?
    그 차가 1톤이 넘는 쇳덩어리고,
    조금만 잘못 운전해도 피해자는 1톤이 넘는 쇳덩어리에
    짖이겨지는 거라는 점을 아셨으면 좋겠습니다.
    본인 발등에 1kg짜리 아령, 덤벨 하나 떨어뜨려 보십시요~!
    상상만 해도 끔찍하죠~?
    그거의 1000배인 1톤입니다~!
    이런 점을 생각한다면 충분히 살인죄로 다스려야 마땅하다고 봅니다~!
    1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스테이션 왜건 - 유럽은 실리적인 소형, 미국은 크고 안락형으로 판가름
*1948년 시트로엥 2CV 스테이션 왜건이 일반화되기 시작한 것은 미국이 1930년대, 유럽은 1940년대 후반부터였다. 유럽의 스테이션왜건은 경제적인 중소형
조회수 37 16:25
글로벌오토뉴스
메르세데스-벤츠, 신형 AMG C63에 4기통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 탑재
전동화의 흐름에 대응하기 위해 메르세데스-AMG는 향후 출시될 예정인 3세대 AMG C63에 오랫동안 사용했던 V8 엔진 대신 최신 4기통 가솔린 엔진과 전기모
조회수 62 16:25
글로벌오토뉴스
국토부, 향후 5년간 800억 투입 국도변 졸음쉼터 50개 신설
정부가 국도변에 화장실과 대형차 주차공간, CCTV, 여성안심벨 등 방범시설도 갖춘 졸음쉼터를 향후 5년간 50개소 신설될 예정이다.국토교통부는 향후 5년간 일
조회수 42 16:25
오토헤럴드
아우디, A6 55 TFSI e 콰트로 공개..전동화 라인업 강화
아우디의 중형세단 A6 라인업에 새로운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이 추가됐다. 21일(현지시간) 아우디는 A6 55 TFSI e Quattro를 공개하며, Q5
조회수 83 11:04
데일리카
정부, 수소 인프라 구축에 노력
산업부, 국토부, 환경부 등 정부 관계부처는 수소경제 활성화 로드맵 및 미래자동차 산업 발전 전략의 후속조치로 '수소 인프라 및 충전소 구축 방안'
조회수 75 11:03
오토헤럴드
현대차, 수소전용 대형트럭 콘셉트
현대자동차가 ‘2019 북미 상용 전시회(North American Commercial Vehicle Show)’를 앞두고 현대자동차의 미래 상용차의 새로운 비
조회수 79 11:02
글로벌오토뉴스
볼보, 영국에서 S60 · V60 · XC60 폴스타 엔지니어드 출시
볼보자동차가 영국에서 S60 V60 그리고 XC60의 '폴스타 엔지니어드(Polestar Engineered)'버전을 공개하고 공식 판매에 돌입했
조회수 85 11:01
오토헤럴드
현대차, 그랜저 페이스리프트 티저 공개
내달 초 현대자동차 준대형 세단 '그랜저'의 페이스리프트모델이 출시될 예정인 가운데 현대차는 공식 소셜미디어 채널을 통해 신차의 주요 디자인 변화
조회수 154 11:00
오토헤럴드
[시승기] ‘승승장구’ 하는 가솔린 SUV..르노삼성 QM6 GDe
SUV 강세 속에서 눈에띄는 모델이 있다. SUV는 디젤이다는 공식을 깨트리고 가솔린 엔진을 탑재하고 승승장구 중인 QM6 이야기다. 소형 SUV는 가솔린
조회수 332 2019-10-21
데일리카
메르세데스-벤츠,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메르세데스-벤츠의 전기차와 관련 기술 브랜드 EQ의 첫 번째 순수 전기차,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EQC(The new Mercede
조회수 358 2019-10-21
글로벌오토뉴스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