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벤츠, 미래 모빌리티 안전기술 혁신 제시 ESF 2019 공개

오토헤럴드 조회 수284 등록일 2019.06.11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ESF 2019 

메르세데스-벤츠가 자율주행 시대를 겨냥한 새로운 안전기술을 담은 안전실험 차량 ‘ESF 2019(Experimental Safety Vehicle 2019)’를 6월 10일부터 13일까지 네덜란드 아인트호벤에서 개최되는 제26회 ESV 컨퍼런스에서 공개했다.

1970년대 초부터 메르세데스-벤츠는 안전실험 차량이라고 불리는 ESF 차량 개발을 통해 피할 수 없는 사고로 인한 피해 최소화, 사고 발생 전 단계를 고려한 수동적 안전사양 강화, 사고 발생 후 사고 상황에 알맞은 안전장치 도입을 목표로, 무사고 주행이라는 비전에 한발 다가서고자 설계된 다양한 장치들을 양산 차량에 접목해왔다.

메르세데스-벤츠는 운전자, 보행자 등 모든 도로 이용자들을 사고로부터 보호하기 위해 앞장서왔으며, 실질적인 차량의 안전성을 구현하기 위해 시뮬레이션뿐만 아니라, 충돌 테스트, 법적 요건 및 실험 등급 등의 다양한 조건을 충족시켜왔다. 또한, 실제 사고에서 발생하는 결과에 근거해 법률 규정을 뛰어넘는 한층 엄격한 내부 안전 규율을 수립하고 사고 조사 결과를 분석해 신차 개발에 적용해왔다.

제26회 ESV 컨퍼런스에서 차량 안전 전문가들을 대상으로 공개된 ESF 2019는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GLE를 토대로 개발됐으며, 다양한 상황에서 자율주행을 지원하고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구동 시스템을 적용했다.

1970년대 초에 개발된 초창기 ESF 차량이 당시 대규모 자동차 보급과 이로 인한 교통사고 증가에 대응했다면, ESF 2019는 변화된 미래의 모빌리티 모습을 반영해 자율주행과 관련된 새로운 접근 방식을 보여준다. 

1974년 공개된 ESF 24

ESF 2019는 미래를 겨냥한 메르세데스-벤츠 안전분야의 기술적 혁신을 제시할 뿐만 아니라, 양산 모델에 적용하기 위해 현재 개발 중인 다채로운 기술들을 선보이는 모델이라는 의미를 지닌다.

ESF 2019는 자율주행 모드에서 운전석 스티어링 휠과 가속 페달, 브레이크 페달 등의 사용을 요하지 않을 때 안쪽으로 밀어 넣어 운전자의 안락함을 향상시킨다. 특히, 자율주행 모드에서 운전석 바닥 안쪽 수납공간으로 페달을 밀어 넣음으로써 보다 넓은 레그룸을 확보하는 동시에 충돌 사고 시 페달로 인한 하체 부위의 부상 위험성을 현저히 낮춘다. 

나아가 스티어링 휠을 사용하는 일반 주행 상황에서 에어백 전개될 경우, 스티어링 휠은 10센티미터 들어가고 운전자의 자세에 맞도록 좌석이 한층 안락하고 유연하게 변경되어 안전성을 확보해준다.

또한, 200만 픽셀 이상의 HD 해상도로 전방 시야 확보는 물론, 다양한 신호를 도로 표면에 투사하며 보행자와 운전자에게 사고를 예방하도록 하는 디지털 라이트, 충돌 전 어린이의 무게와 체형을 분석해 안전벨트와 에어백의 강도를 조절하고 카시트의 위치를 수정하는 프리-세이프 차일드, 사각지대에서 갑자기 나오는 보행자나 자전거를 인지해 운전자에게 경고하고 알아서 제동을 걸어 잠재적으로 위험한 교통 상황에서 추가적인 보호를 제공하는 한층 확장된 기능을 갖춘 액티브 브레이크 어시스트 등이 포함되어 있다.

올라 칼레니우스 신임 다임러 AG 이사회 의장 및 메르세데스-벤츠 승용 부문 회장은 “안전은 메르세데스-벤츠의 브랜드 DNA 속에 내재되어 있으며, 메르세데스-벤츠는 ESF 연구를 통해 1970년대부터 안전분야에 대한 아이디어를 지속적으로 고민하고 있음을 입증해왔다”고 말하며 “미래 모빌리티를 반영한 ESF 2019는 현재 메르세데스-벤츠가 연구하고 개발 중인 폭넓은 혁신을 보여주고, 이 중 일부는 머지않은 시일 내에 양산화될 것이다”고 덧붙였다.

ESF 2009

메르세데스-벤츠의 안전실험 차량을 통한 미래 자동차 안전시스템에 대한 연구는 1970년대 초부터 시작됐다. 메르세데스-벤츠의 안전분야 전문가들은 1971년부터 1975년까지 열린 ESV 컨퍼런스를 위해 30종 이상의 연구용 차량을 개발했고, 이후 해당 차량들을 활용해 메르세데스-벤츠만의 선구자적 안전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충돌 시험을 진행했다.

이러한 연구를 통해 1974년 6월 4일 영국 런던에서 개최된 제5회 ESV 컨퍼런스에서 S-클래스(116 시리즈)를 개조한 ESF 24 차량을 선보였다. 해당 모델은 기존 ESV 요건과 양산 모델 간 최상의 타협점을 보여주며 추후 차량 안전 발전에 주요한 토대가 되는 모델로 자리 잡았다. 

실례로 1978년에는 ABS(Anti-lock Braking System), 1980년에는 운전자 에어백(Driver Airbag)∙및 벨트 텐셔너(Belt Tensioner), 1995년에는 벨트 장력 제한(Belt Force Limiter) 및 장치∙사이드 에어백(Sidebag) 등이 양산 모델에 도입됐다.

메르세데스-벤츠는 지속적인 ESF 연구를 통해 무사고 주행이라는 자사의 비전을 시행하기 위한 새로운 기술을 선보이고 양산 차량에 적용하고 있다. 2009년 6월 15일 독일 슈투트가르트에서 열린 제21회 ESV 컨퍼런스에서 공개된 ESF 2009는 능동 및 수동 안전분야의 심층적인 발전을 위해 당시 최신 컨셉과 아이디어가 적용됐다.

향후 ESF 2009에 적용된 다양한 혁신 기술은 이후 양산 모델에 도입됐다. 대표적인 기술로는 S-클래스에 적용된 벨트백, E-클래스, CLS 및 GLE에 도입된 프리-세이프 임펄스 사이드, 다양한 메르세데스-벤츠 차량에서 만나볼 수 있는 액티브 하이빔 어시스트 플러스 등이 있다.

한편, ESF 2019는 오는 9월 독일에서 열리는 프랑크푸르트 모터쇼(IAA) 2019에서 일반인들에게도 공개될 예정이며, ESF 2019의 다채로운 기술들은 메르세데스-벤츠 공식 유튜브 내 Mercedes-Benz Experimental Safety Vehicle (ESF) 2019: A Holistic Safety Concept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정호인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푸조, 6년만에 변신한 소형 SUV 뉴 2008..전기차 등 라인업 강화
푸조는 6년만에 완전 변신한 소형 SUV 뉴 2008을 19일(현지시간) 공개했다. 뉴 2008은 플랫폼과 파워트레인, 디자인에 이르기까지 모두 바뀌었다.
조회수 139 15:59
데일리카
Beast Out The Box, 팰리세이드 2.2 디젤 시승기
현대 팰리세이드를 시승하였다. 기존 현대의 SUV 라인업을 완성하는 제품으로서, 현재 내수시장에서 큰 인기를 구가하고 있다. 최근 트랜드인 SUV 중에서도 독보
조회수 202 15:58
글로벌오토뉴스
청춘을 위하여, 취향별로 강력 추천하는 소형 SUV 3종
자동차 시장의 가장 큰 손은 50대다. 지난해 신차를 구매한 신규 등록자를 연령대별로 살펴보면 50대 비율이 26%로 가장 높았다. 그러나 30대 이하의 젊은
조회수 276 15:56
오토헤럴드
현대차, ‘베뉴(VENUE)’ 24일부터 사전계약
다음달 출시되는 현대차의 하반기 첫 신차, 베뉴의 사전계약이 시작된다. 현대자동차(주)는 엔트리 SUV ‘베뉴(VENUE)’의 주요 사양 및 가격대를 공개하고
조회수 127 15:55
글로벌오토뉴스
페라리, 르망 24시 GTE-Pro 클래스 우승...통산 36승 기록
페라리가 르망 24시간 내구 레이스에서 통산 36번째 우승을 거머쥐었다. 지난 16일, 프랑스 르망 지역에서 열린 세계적인 내구 레이스 경기 ‘르망 24시간 내
조회수 95 15:55
오토헤럴드
포터, 스타렉스, 경차, 이베코, 카운티등 각양각색 다양한 모터홈들을 만나보자 / 2019 코리아 캠핑카쇼
2019 코리아 캠핑카쇼에는 국내외 다양한 모터홈들이 전시되었습니다. 스타렉스, 포터, 카운티를 개조한 모델부터 외국제품들 까지 다양합니다. 한번에 가볍게돌아볼
조회수 89 13:51
Motorgraph
벤츠 신형 GLC 300과 63 AMG 독일 현지 시승기...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메르세데스-벤츠 더 뉴 GLC를 시승했습니다. GLC는 어느새 메르세데스-벤츠를 대표하는 인기 SUV로 자리매김했습니다. 더 뉴 GLC는
조회수 104 13:50
Motorgraph
푸조, 신형 208 유럽판매 시작..가격은 2040만원부터
푸조의 소형 해치백 208이 본격 판매에 돌입한다는 소식이다. 17일(현지시간) 푸조는 지난 2019 제네바모터쇼를 통해 공개한 신형 208의 주문을 시작했다
조회수 262 11:31
데일리카
현대차, 혼라이프 최적의 SUV ‘베뉴’ 24일부터 사전계약
현대차가 엔트리 SUV ‘베뉴(VENUE)’의 주요 사양 및 가격대를 공개하고 24일부터 전국 영업점을 통해 사전계약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베뉴는 스마트스트림
조회수 1,696 11:31
오토헤럴드
EU, 전기차 음향장치 의무화..7월 1일부터 본격 시행
EU(유럽연합)가 오는 7월 1일부터 보행자와 자전거 이용자 보호를 위해 전기차와 하이브리드 차량에 인공적인 소리를 발생시키는 시스템을 탑재해야 한다고 발…
조회수 126 11:31
데일리카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