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힘 빠진 캐딜락 V, 실망은 이르다 “더 강력한 V 개발중”

오토헤럴드 조회 수1,546 등록일 2019.06.10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GM의 프리미엄 브랜드 캐딜락이 얼마 전 새로운 퍼포먼스 세단 CT4-V와 CT5-V를 공개했지만, 미국을 비롯한 전 세계 캐딜락 팬들의 원성만 샀다. 그도 그럴 것이 각각 동급 최강의 퍼포먼스 세단을 자처하던 ATS-V와 CTS-V의 후속임에도, 오히려 기존 대비 성능이 크게 떨어졌기 때문이다.

하지만 아직 실망할 필요가 없다는 것이 캐딜락의 전언이다. 기존에는 최상급 퍼포먼스 모델에만 붙여지던 고성능 브랜드 ‘V’의 스펙트럼을 넓히는 작업을 진행 중이라는 것. 이 소식통에 따르면 마니아들을 다시 열광케 할 강력한 퍼포먼스의 V를 조만간 만날 수 있을 전망이다.

캐딜락은 지난 6월 1일 개최된 인디카 디트로이트 그랑프리에서 기존의 ATS-V와 CTS-V를 계승할 고성능 V 시리즈의 테스트 카를 공개했다. 이들은 위장 패턴으로 둘러싸여 정확한 형태를 파악하기는 어렵지만, 앞서 공개된 CT4-V와 CT5-V보다는 훨씬 공격적인 스타일을 갖춘 것으로 보인다.

가장 눈에 띄는 건 과격해진 전면 디자인이다. 앞서 공개된 V 시리즈 모델들보다 훨씬 큰 공기 흡입구를 갖춰 한결 공격적인 분위기를 연출한다. 사다리꼴 형태의 위장막으로 전면부를 둘러쌌지만, 그 안쪽에는 캐딜락 특유의 쐐기형 전면부 디자인이 적용된 걸 확인할 수 있다.

CT4-V의 경우 고성능 버전에는 다운포스를 강화하기 위한 대형 립 스포일러가 장착된 점도 눈여겨 볼 만하다. 그 밖에 휠이나 리어 디퓨저 등 곳곳의 디자인 요소에서 가벼운 V와 본격적인V의 차이를 확인할 수 있다.

확연히 다른 디자인만큼이나 성능의 차이도 클 전망이다. 먼저 공개된 CT4-V는 실버라도 트럭에 쓰이던 2.7L 직렬 4기통 터보 엔진을 얹고 320마력의 최고출력을 낸다. CT5-V는 CT6에 탑재되던 3.0L V6 트윈터보 엔진을 탑재하고 355마력의 최고출력을 낸다. 둘 다 결코 낮은 성능은 아니지만, 각각 464마력, 640마력을 내던 ATS-V와CTS-V에 비하자면 초라한 수준이었다.

하지만 상위 버전의 V 시리즈는 기존과 같거나 더 강력한 성능을 갖춘 엔진을 탑재할 예정이다. CT4-V 상위 버전은 기존의 3.6L 트윈터보 엔진을 좀 더 다듬어 500마력대에 육박하는 최고출력을 낼 것으로 기대된다. CT5-V 상위 버전 역시 CT6-V에 탑재된 4.2L V8 트윈터보 엔진을 똑같이 얹고 550마력 안팎의 최고출력을 발휘한다. 혹은 기존 CTS-V와 마찬가지로 6.2L V8 슈퍼차저 엔진을 탑재할 수도 있다.

캐딜락이 이처럼 V 시리즈를 두 단계로 확장하는 것은 늘어나는 고성능 모델에 대한 수요를 충족시키기 위해서다. BMW M, 메르세데스-AMG등 선진국 시장에서 고성능 모델에 대한 요구는 갈수록 증가 추세다. 특히 극한의 퍼포먼스를 내는 하드코어 고성능 모델이 아니더라도, 일상 주행에서 운전 재미와 여유로운 출력을 누릴 수 있는 로우엔드(low-end) 고성능차를 요구하는 소비자들이 늘고 있다. BMW가 일반 모델에도 M 퍼포먼스 라인업을 확대하고, 메르세데스-AMG가 AMG35, AMG53 등 로우엔드 AMG를 확충하는 것도 이러한 까닭이다.

캐딜락 역시 이러한 트렌드에 맞춰 고성능 모델을 두 단계로 나누겠다는 전략이다. 특히 앞으로 출시될 상위 모델들에게는 독자적인 서브네임을 부여하고 이를 통해 구분할 가능성이 높다. 앞서 캐딜락이 상표권 등록을 마친 블랙윙(Blackwing)이 유력한 서브네임 중 하나로 거론된다.

그러나 이 같은 캐딜락의 라인업 정책에 대한 비판의 목소리도 적지 않다. 장기적 비전 없이 매 순간 시장 트렌드에 따라 부화뇌동하는 탓에 일반 고객들의 혼란만 가중시킨다는 것. 특히 최근 GM의 공장 감축과도 맞물려 있어 새로 출시되는 V 시리즈도 얼마 가지않아 단종되는 것 아니냐는 자조섞인 목소리도 나오고 있다.


김주영 기자/DH@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푸조, 6년만에 변신한 소형 SUV 뉴 2008..전기차 등 라인업 강화
푸조는 6년만에 완전 변신한 소형 SUV 뉴 2008을 19일(현지시간) 공개했다. 뉴 2008은 플랫폼과 파워트레인, 디자인에 이르기까지 모두 바뀌었다.
조회수 133 15:59
데일리카
Beast Out The Box, 팰리세이드 2.2 디젤 시승기
현대 팰리세이드를 시승하였다. 기존 현대의 SUV 라인업을 완성하는 제품으로서, 현재 내수시장에서 큰 인기를 구가하고 있다. 최근 트랜드인 SUV 중에서도 독보
조회수 200 15:58
글로벌오토뉴스
청춘을 위하여, 취향별로 강력 추천하는 소형 SUV 3종
자동차 시장의 가장 큰 손은 50대다. 지난해 신차를 구매한 신규 등록자를 연령대별로 살펴보면 50대 비율이 26%로 가장 높았다. 그러나 30대 이하의 젊은
조회수 265 15:56
오토헤럴드
현대차, ‘베뉴(VENUE)’ 24일부터 사전계약
다음달 출시되는 현대차의 하반기 첫 신차, 베뉴의 사전계약이 시작된다. 현대자동차(주)는 엔트리 SUV ‘베뉴(VENUE)’의 주요 사양 및 가격대를 공개하고
조회수 126 15:55
글로벌오토뉴스
페라리, 르망 24시 GTE-Pro 클래스 우승...통산 36승 기록
페라리가 르망 24시간 내구 레이스에서 통산 36번째 우승을 거머쥐었다. 지난 16일, 프랑스 르망 지역에서 열린 세계적인 내구 레이스 경기 ‘르망 24시간 내
조회수 93 15:55
오토헤럴드
포터, 스타렉스, 경차, 이베코, 카운티등 각양각색 다양한 모터홈들을 만나보자 / 2019 코리아 캠핑카쇼
2019 코리아 캠핑카쇼에는 국내외 다양한 모터홈들이 전시되었습니다. 스타렉스, 포터, 카운티를 개조한 모델부터 외국제품들 까지 다양합니다. 한번에 가볍게돌아볼
조회수 89 13:51
Motorgraph
벤츠 신형 GLC 300과 63 AMG 독일 현지 시승기...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메르세데스-벤츠 더 뉴 GLC를 시승했습니다. GLC는 어느새 메르세데스-벤츠를 대표하는 인기 SUV로 자리매김했습니다. 더 뉴 GLC는
조회수 102 13:50
Motorgraph
푸조, 신형 208 유럽판매 시작..가격은 2040만원부터
푸조의 소형 해치백 208이 본격 판매에 돌입한다는 소식이다. 17일(현지시간) 푸조는 지난 2019 제네바모터쇼를 통해 공개한 신형 208의 주문을 시작했다
조회수 258 11:31
데일리카
현대차, 혼라이프 최적의 SUV ‘베뉴’ 24일부터 사전계약
현대차가 엔트리 SUV ‘베뉴(VENUE)’의 주요 사양 및 가격대를 공개하고 24일부터 전국 영업점을 통해 사전계약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베뉴는 스마트스트림
조회수 1,661 11:31
오토헤럴드
EU, 전기차 음향장치 의무화..7월 1일부터 본격 시행
EU(유럽연합)가 오는 7월 1일부터 보행자와 자전거 이용자 보호를 위해 전기차와 하이브리드 차량에 인공적인 소리를 발생시키는 시스템을 탑재해야 한다고 발…
조회수 126 11:31
데일리카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