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프리뷰] BMW 뉴 X1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수1,286 등록일 2019.05.30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BMW 그룹이 5월 29일(현지시간), 프리미엄 컴팩트 SAV(Sports Activity Vehicle) 뉴 X1을 공개했다.

BMW X1은 2009년 첫 출시 이후 전세계적으로 높은 판매고를 기록하며 컴팩트 SUV 시장을 개척한 인기 모델이다. 이번에 공개된 뉴 X1은 2세대 부분 변경 모델로, 대폭 개선된 디자인과 뛰어난 활용성, 효율적인 파워트레인, 다양한 편의 옵션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BMW 뉴 X1은 전면부와 후면부의 디자인을 대폭 수정해 더욱 역동적이고, 스포티한 모습으로 재탄생했다. 전면부 중앙에서 하나로 연결되는 BMW 키드니 그릴은 크기를 더욱 키웠으며, 보다 날렵해진 신형 어댑티브 LED 헤드라이트, LED 안개등, 대형 공기흡입구 등과 어울려 강렬한 존재감을 선사한다. 후면부는 리어 에이프런에 차체 색상과 동일한 디자인 요소를 추가해 세련미를 더했다. 또한, 사이드 미러는 차량 문이 열리면 투톤 컬러의 LED로 ‘X1’ 글자를 비춤으로써 시각적 효과는 물론, 더욱 편리한 승하차를 돕는다.


한편, 뉴 X1은 기본 트림부터 xLine, 스포츠라인, M 스포츠까지 각 모델별 특성을 살린 고유한 디자인을 적용했다. 특히, 뉴 X1 M 스포츠는 주행고가 낮아진 M 스포츠 서스펜션, BMW 인디비주얼 하이그로스 섀도우 라인 트림, M 에어로다이내믹 패키지 등을 적용해 더욱 탄탄하고, 강인한 외관을 완성했다.

또한, 뉴 X1은 주카로 베이지 메탈릭, 미사노 블루 메탈릭, BMW 인디비쥬얼 스톰 베이 메탈릭 등 3개의 컬러와 4개의 휠 디자인을 새롭게 추가해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혔다.

뉴 X1은 강력하고, 효율적인 3기통과 4기통 가솔린 및 디젤 엔진 라인업을 갖추고 있으며, 탑재된 모든 엔진은 새로운 배기가스 배출 기준인 ‘유로 6d(Euro 6d-Temp)’ 규정을 충족한다.


뛰어난 효율성을 갖춘 뉴 X1 sDrive16d는 6단 수동 기어박스 또는 7단 듀얼 클러치 트랜스미션을 선택할 수 있다. 수동 변속 모델의 경우 유럽기준 복합연비가 22.7~24.4km/l, 복합 이산화탄소 배출량은 107~116g/km에 불과하며, 7단 듀얼 클러치 트랜스미션 장착 모델의 복합연비는 22.7~23.8km/l, 복합 이산화탄소 배출량은 109~116g/km이다.

뉴 X1 xDrive25d는 스포츠 성능에 특화된 모델로 최고출력 231마력, 최대토크 45.9kg.m의 힘을 발휘하며,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가속 시간은 6.6초에 불과하다.

뉴 X1 라인업 중 가장 역동적인 성능을 발휘하는 뉴 X1 xDrive25i는 최고출력 231마력의 4기통 가솔린 엔진과 정밀한 8단 스텝트로닉 트랜스미션을 탑재해 강력한 힘을 낸다. 정지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가속 시간은 6.5초에 불과하며, 유럽기준 복합연비는 14.7~15.9km/l, 복합 이산화탄소 배출량은 144~155g/km이다.

뉴 X1의 서스펜션은 차량의 민첩성을 높이고, 정밀한 핸들링을 지원한다. BMW 인텔리전트 사륜구동 시스템인 xDrive는 도로 상황에 맞게 전륜과 후륜의 구동력을 배분, 뛰어난 안정성과 함께 어떠한 도로 조건에서도 역동적인 주행 성능을 제공한다.


한편, BMW는 뉴 X1와 공개와 함께 새로운 플러그인 하이브리드(PHEV) 모델인 X1 xDrive25e의 출시를 예고했다. 2020년 3월 양산 예정인 X1 xDrive25e는 BMW의 최신 4세대 배터리 기술을 적용해 총 배터리 용량이 9.7kWh에 달하며, 배터리만으로 최대 50km까지 주행 가능하다. (유럽 기준)

BMW 뉴 X1은 뛰어난 주행 성능은 물론, 넉넉한 실내 공간과 다양한 편의 사양을 통해 편안한 드라이빙을 선사한다. 뉴 X1은 6.5인치의 컨트롤 디스플레이를 기본 제공하며, 내비게이션 시스템 옵션에 따라 8.8인치 또는 신형 10.25인치 터치 컨트롤 디스플레이를 제공한다. 터치 컨트롤 디스플레이는 BMW iDrive 컨트롤러 또는 음성제어, 디스플레이 터치 등을 통해 조작 가능하다. 운전자는 BMW 컨트롤 디스플레이를 통해 뉴 X1의 풍부하고, 다양한 인포테인먼트 기능과 BMW 커넥티드드라이브(ConnectedDrive)의 디지털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실내 공간은 운전자의 편의에 따라 다양하게 조정 가능하다. 40:20:40 비율의 분할 접이식 뒷좌석이 기본 적용됐으며, 옵션에 따라 최대 13cm까지 앞으로 당길 수 있다. 이 밖에도 자동 테일게이트와 컴포트 액세스 옵션을 더해 편의성을 강화했다.

BMW 뉴 X1은 올해 4분기 국내 출시 예정이다.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핫클릭

폭스바겐코리아, 상품성 강화한 2021년형 제타 공식 사전계약 실시
폭스바겐코리아는 상품성을 강화한 2021년형 제타의 공식 사전계약을 금일부터 개시한다.폭스바겐의 ‘수입차 대중화’ 전략의 핵심 모델인 7세대 신형 제타는 지난
조회수 1,791 2021-01-15
글로벌오토뉴스
현대차, 더 뉴 코나 2.0 가솔린 모델 출시
현대자동차가 ‘더 뉴 코나’ 2.0 가솔린 엔진 모델을 라인업에 추가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한다고 14일(목) 밝혔다. 더 뉴 코나는 작년 10월 가솔린 1.
조회수 1,178 2021-01-14
글로벌오토뉴스
기아자동차, 첨단 사양 더한 2021 모하비 출시
기아자동차는 11일(월) 상품성을 강화한 프리미엄 대형 SUV ‘2021모하비’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했다. 2021 모하비는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
조회수 4,753 2021-01-11
글로벌오토뉴스
7천 대 530i VS 5천 대 S60 실제로 비교해보니 의외의 결과
제목을 보면 ‘말이 되는 비교인가?’ 생각하는 사람들이 많을 것이다. 그렇다. 공간성, 성능, 브랜드 인지도 등 5시리즈가 앞서는 부분이 많은 것은 누구나 다
조회수 1,300 2021-01-11
다키포스트

최신소식 모아보기 - 국내

[다크호스 #9] 현대차 독기 품은 스타렉스 아닌 스타리아, 승합차 아닌 MPV
우리나라는 승차정원 15인 이하 또는 엔진 위치, 전방 조종형 구조를 갖추고 있으면 승합자동차로 분류한다. 승합차는 사람을 많이 싣는 것이 목적, 따라서 각이
조회수 1,158 2021-01-15
오토헤럴드
혼다 어코드 · 폭스바겐 티구안 등 수입 5개 차종 1만4217대 리콜
국토교통부는 혼다코리아, 폭스바겐코리아, 스카니아코리아그룹, 포드코리아에서 수입 및 판매한 총 5개 차종 1만4217대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되어 리콜을 실시한다고
조회수 298 2021-01-15
오토헤럴드
레몬법 1호, 국토부 메르세데스 벤츠 ISG 시동 결함차 교환 명령
신차에서 같은 하자가 반복되면 교환 또는 환불을 해주도록 하는 일명 레몬법이 적용된 국내 1호차가 나왔다. 국토교통부는 12일, 지난달 말 메르세데스 벤츠 S클
조회수 533 2021-01-14
오토헤럴드
제네시스 GV80, 유해물질 톨루엔 검사 대상 중 유일 기준치 초과
지난해 1월 국내 시장에 출시된 제네시스 브랜드 GV80 실내에서 기준치를 초과하는 톨루엔이 발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톨루엔은 주로 자동차 내부에 사용된 마감
조회수 1,017 2021-01-14
오토헤럴드
현대차, 오리지널 코나 N 티저 공개
현대자동차 고성능 N 브랜드 최초의 크로스오버 모델이 곧 출시될 전망이다. 현대차는 신형 '코나 N' 티저를 처음으로 공개하며 '핫 SUV
조회수 331 2021-01-13
오토헤럴드

최신소식 모아보기 - 해외

BMW M, 2020년 역대 최대 실적 기록
BMW 그룹의 고성능 브랜드인 'M'의 2020년 신차 판매이 전년 대비 6% 증가한 14만 4218대를 기록했다. 역대 가장 많은 판매 실적이다. BMW의 자
조회수 553 2021-01-15
글로벌오토뉴스
[스파이샷] BMW X4 F/L
BMW X4의 부분 변경 모델이 독일 뮌헨에서 카마라에 포착됐다. 이는 BMW가 중형 크로스오버 쿠페를 위해 준비하고있는 중요한 업데이트다. BMW X4는 전면
조회수 201 2021-01-15
글로벌오토뉴스
르노, 복고풍 디자인
프랑스 르노자동차가 복고풍 디자인의 미래형 전기차 '5 프로토타입'을 최초로 공개했다. 르노는 2025년까지 7종의 신형 순수전기차를 선보일 계획
조회수 221 2021-01-15
오토헤럴드
GM이 공개한 얼티엄 BEV 3종 세트
제너럴모터스(GM)가 2021 CES에서 새로운 순수 전기차 3종을 공개했다. 전기차 전용 모듈형 얼티엄(Ultium) 플랫폼을 기반으로 한 GM 전기차는 대형
조회수 212 2021-01-15
오토헤럴드
기아차 e-니로, 영국 왓 카 어워즈 소형 전기차 부문 본상 수상
기아자동차는 13일(현지시각) 영국의 저명한 자동차 상 ‘2021 왓 카 어워즈(2021 What Car? Car of the Year Awards)’에서 e-
조회수 176 2021-01-14
글로벌오토뉴스
무쏘로 달리는 쌍용차 렉스턴 스포츠, 英 가장 뛰어난 픽업트럭 수상
쌍용자동차 픽업트럭 렉스턴 스포츠가 영국에서 의미 있는 상을 받았다. 영국에서 무쏘(MUSSO)로 팔리고 있는 렉스턴 스포츠는 최근 유럽에서 권위를 인정받는 자
조회수 395 2021-01-14
오토헤럴드

최신 시승기

티구안 다음은 파사트 GT. 폭스바겐의 2021년 수입차 대중화 선봉장
지난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여파 속에도 이른바 'K-방역' 효과로 여느 국가들에 비해 견조한 실적을 기록한 국내 자동차 시장은 수입차에서도
조회수 928 2021-01-08
오토헤럴드
달리는 즐거움. 2021 제네시스 G70 3.3T AWD 시승기
제네시스 G70의 부분 변경 모델을 시승했다. 앞 얼굴의 패밀리룩을 포함해 디테일에 변화를 주고 실내에서는 디지털 기능을 강화했으며 주행 특성에 변화를 준 것이
조회수 3,264 2020-12-30
글로벌오토뉴스
2020 르노삼성 SM6 1.8 터보 Tce300 프리미에르 시승기
르노삼성 SM6 부분 변경 모델을 시승했다. 매트릭스 LED 헤드램프와 디지털 계기판의 채용 등 내외장을 일신하고 리어 서스펜션의 개량을 통해 승차감 향상과 엔
조회수 1,191 2020-12-28
글로벌오토뉴스

전기차 소식

[다크호스 #7] 쌍용차 코란도 e 모션 절박한 위기 끝낼 역사적 사명
어제오늘 일이 아니다. 돌아보면 중국 상하이 기차가 인수를 한 직후부터 고단한 역사가 시작됐다. 단물 쪽 빼먹은 상하이 기차가 뒤도 돌아보지 않고 떠난 후 다시
조회수 253 2021-01-14
오토헤럴드
캐딜락, EV 셀레스틱 티저 공개
캐딜락(Cadillac)이 12일(미국 현지시각), 비대면 온라인으로 진행되고 있는 세계최대 IT, 가전 전시회 ‘CES 2021’에서 자사의 울트라 럭셔리 순
조회수 328 2021-01-13
글로벌오토뉴스
현대차,
현대자동차가 전용 전기차 브랜드 아이오닉의 첫 번째 모델인 ‘아이오닉 5(IONIQ 5, 아이오닉 파이브)’의 외부 티저 이미지를 13일(수) 최초로 공개했다.
조회수 576 2021-01-13
글로벌오토뉴스
[EV 트렌드] 테슬라, 중국 취향 저격할 현지 디자이너 구인 중
미국 전기차 업체 테슬라가 중국 시장 공략을 위한 현지 디자인 디렉터 구인에 나섰다. 약 4개월째 진행 중인 해당 채용에는 최소 20년 이상의 경력자 가운데 미
조회수 291 2021-01-13
오토헤럴드

이런저런 생각, 자동차 칼럼

어쩌다가 K3랑 비교를.. 역대 최악의 벤츠, 신형 E 클래스
벤츠 E클래스는 프리미엄 후륜구동 준대형 자동차로 E세그먼트에 위치한 벤츠의 대표 모델 중 하나이다. 국내뿐만 아니라 언제나 글로벌 베스트셀러의 자리를 지키는
조회수 640 2021-01-15
다키포스트
[김흥식 칼럼] 방심한 토요타, 전기차 확전에 자동차 판세 대전환
폭스바겐과 GM 그리고 토요타는 오랜 시간 글로벌 자동차 빅3로 불렸다. 2000년대 들어 연간 판매량 1000만대 경쟁을 벌였고 전 세계 자동차 수요 30%
조회수 186 2021-01-15
오토헤럴드
[다크호스 #8] BMW 2세대 4시리즈 쿠페, 그릴만 보면 역대급 존재감
지난해 국내 시장에서 5만8393대의 차량을 판매해 전년 대비 32% 증가를 기록한 BMW코리아는 올해 다양한 콘셉트의 친환경차를 비롯해 세단과 스포츠유티리티차
조회수 623 2021-01-14
오토헤럴드
컨셉을 잡기는 잡았는데... GV70을 보면 아쉬운 기분이...
작년 12월 8일 제네시스 GV70이 첫 공개가 됐고 곧이어 22일부터 판매를 시작했다. 판매를 시작하자마자 1만 대라는 판매고를 올리면서 화제의 중심이 되기도
조회수 690 2021-01-14
다키포스트
아이오닉 5 디자인 100% 예측, 티저 이미지로 살펴본 예상도
2년전, 2019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첫 공개된 45 EV 컨셉카를 기반으로 한, 아이오닉 5의 티저 이미지가 13일 공개됐다.
조회수 1,090 2021-01-14
다키포스트

테크/팁 소식

2021 CES 7신 - BMW 차세대 i드라이브 공개
BMW는 온라인으로 진행된 2021 CES에서 향후 출시될 차세대 전기차 ‘iX’에 탑재되는 최신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인 i드라이브(iDrive)를 공개했다. B
조회수 294 2021-01-15
글로벌오토뉴스
폭설에 상처만 남은 애차
전국에 기습 폭설이 내리면서 자동차는 혹독한 시간을 보냈다. 특히 수도권을 중심으로 퇴근길 시간대 기습적으로 많은 눈이 내리면서 도로가 마비됨은 물론 차량 사고
조회수 800 2021-01-15
오토헤럴드
2021 CES - 캐딜락, 33인치 차세대 디스플레이 공개
캐딜락은 2021 CES에서 향후 적용될 차세대 디스플레이를 공개했다.이번에 소개된 차량용 디스플레이는 캐딜락의 차세대 EV 크로스오버 모델인 '셀레스틱'에 처
조회수 402 2021-01-14
글로벌오토뉴스
중국, 고속도로 자율주행테스트 허용 계획
중국 자동차회사들의 자율주행차 시험 주행에 대한 요구가 증가하면서 중국 정부가 고속도로에서의 지율주행 테스트를 허용할 계획이라고 차이나 데일리가 2021년 1월
조회수 162 2021-01-14
글로벌오토뉴스
뜬금없이 쏘나타와 스타렉스 수소차 개발중? 이유는 따로있다!
최근 언론을 통해 쏘나타와 스타렉스 수소전기차 (FCEV) 모델 출시가 이루어질 것이라 보도되었다. 이 소식에 갑자기 왜? 라는 물음을 던질 수밖에 없다.
조회수 719 2021-01-14
다키포스트
리스트광고

브랜드 선택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