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연비 좋기로 소문난 국산 하이브리드, 수입 경유차 위협

오토헤럴드 조회 수436 등록일 2019.05.24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수입차의 체감 연비와 연비 만족도가 국산차 보다 좋고, 연료 타입별로는 하이브리드, 경유, 휘발유의 순으로 나타났다. 이는 컨슈머 인사이트의 연례 자동차 기획 조사 결과로 하이브리드는 국산차와 수입차 모두 체감 연비와 만족도가 높았고 특히 국산 하이브리드에 괄목할 발전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산 하이브리드는 체감 연비에서 수입과 같은 수준이었고, 만족도는 수입 경유차 보다 높았다. 전반적으로 수입차의 만족도가 높았으나, 특히 경유차와는 차이는 크지 않았다. 연비 논란 후 수입 경유차의 판매는 많이 줄었지만 연비에 대한 만족도는 여전했다.

연비 만족도는 수입 72.7점, 국산 64.5점으로 수입이 국산보다(8.2점) 높았으며, 연료 타입별로는 하이브리드, 경유, 휘발유 순이다. 하이브리드의 연비 만족도는 국산과 수입 모두 80점을 넘었다. 특히 국산 하이브리드의 만족도가 80.8점을 얻어 수입 경유차(78.0점)를 적지 않은 차이(2.8점)로 앞섰다.

하지만 국산 경유차는 수입차와의 차이(11.0점)를 좁히지 못했고 국산 휘발유차는 가장 낮은 평가를 받았다. 소비자가 지각하는 체감 연비(이하 체감 연비)는 수입 12.7km/ℓ, 국산 11.9km/ℓ다. 연료 타입별로는 하이브리드, 경유, 휘발유 순으로 각 종류별로 국산과 수입의 우열이 갈렸다.

휘발유는 국산(11.5km/ℓ)이 수입(10.6km/ℓ)을 앞섰으나, 경유는 수입(13.9km/ℓ)이 국산(12.3km/ℓ)보다 높았다. 하이브리드는 국산과 수입 모두 16.6km/ℓ로 같았다. 국산 하이브리드의 연비가 크게 향상됐다는 것을 의미하며 높은 만족도로 연결됐다.

일반적으로 수입차는 국산차에 비해 배기량이 큰 차가 많다. 연비 측면에서 크게 불리할 것으로 보이지만 소비자 체감 연비는 수입차가 더 좋고 만족도 역시 높았다. 컨슈머 리포트는 차의 크기와 가격을 고려해 같은 차급 또는 같은 가격대의 연비와 연비 만족도를 구하면 더 큰 차이가 나타날 것이라고 분석했다.

따라서 국산의 열세는 분명한 사실이며 하루 빨리 극복해야 할 과제로 지적했다. 연비는 최근 수입차가 약진하는 주요 이유 중 하나로, 단기간에 극복하기 어려울 것이라는 전망이 지배적이다. 그러나 국산 하이브리드의 괄목할 향상은 새로운 돌파구가 될 수 있다는 가능성을 보여줬다.

국산 하이브리드는 수입 하이브리드와 동일한 수준의 연비를 보였을 뿐 아니라, 넘보기 어려웠던 수입 경유차 보다 더 높은 만족도를 과시했다. 국산 하이브리드가 수입 경유차를 저격하는 한편, 수입 하이브리드의 대항마가 될 가능성이 충분하다는 의미다.

이번 결과는 컨슈머인사이트의 ‘연례 자동차 기획조사(2018년, 제 18차)’의 일부로, 최근 3년내 새차 구입자(2만2989명)에게 자기 차의 시내와 고속도로 각각의 체감 연비를 묻고, 체감 연비에 대해 얼마나 만족하는지를 10점 만점으로 평가하게 했다. 체감 연비는 1ℓ당 주행 거리(km), 만족도는 100점 만점으로 환산했다.


김흥식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푸조, 6년만에 변신한 소형 SUV 뉴 2008..전기차 등 라인업 강화
푸조는 6년만에 완전 변신한 소형 SUV 뉴 2008을 19일(현지시간) 공개했다. 뉴 2008은 플랫폼과 파워트레인, 디자인에 이르기까지 모두 바뀌었다.
조회수 47 15:59
데일리카
Beast Out The Box, 팰리세이드 2.2 디젤 시승기
현대 팰리세이드를 시승하였다. 기존 현대의 SUV 라인업을 완성하는 제품으로서, 현재 내수시장에서 큰 인기를 구가하고 있다. 최근 트랜드인 SUV 중에서도 독보
조회수 79 15:58
글로벌오토뉴스
청춘을 위하여, 취향별로 강력 추천하는 소형 SUV 3종
자동차 시장의 가장 큰 손은 50대다. 지난해 신차를 구매한 신규 등록자를 연령대별로 살펴보면 50대 비율이 26%로 가장 높았다. 그러나 30대 이하의 젊은
조회수 79 15:56
오토헤럴드
현대차, ‘베뉴(VENUE)’ 24일부터 사전계약
다음달 출시되는 현대차의 하반기 첫 신차, 베뉴의 사전계약이 시작된다. 현대자동차(주)는 엔트리 SUV ‘베뉴(VENUE)’의 주요 사양 및 가격대를 공개하고
조회수 60 15:55
글로벌오토뉴스
페라리, 르망 24시 GTE-Pro 클래스 우승...통산 36승 기록
페라리가 르망 24시간 내구 레이스에서 통산 36번째 우승을 거머쥐었다. 지난 16일, 프랑스 르망 지역에서 열린 세계적인 내구 레이스 경기 ‘르망 24시간 내
조회수 34 15:55
오토헤럴드
포터, 스타렉스, 경차, 이베코, 카운티등 각양각색 다양한 모터홈들을 만나보자 / 2019 코리아 캠핑카쇼
2019 코리아 캠핑카쇼에는 국내외 다양한 모터홈들이 전시되었습니다. 스타렉스, 포터, 카운티를 개조한 모델부터 외국제품들 까지 다양합니다. 한번에 가볍게돌아볼
조회수 47 13:51
Motorgraph
벤츠 신형 GLC 300과 63 AMG 독일 현지 시승기...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메르세데스-벤츠 더 뉴 GLC를 시승했습니다. GLC는 어느새 메르세데스-벤츠를 대표하는 인기 SUV로 자리매김했습니다. 더 뉴 GLC는
조회수 52 13:50
Motorgraph
푸조, 신형 208 유럽판매 시작..가격은 2040만원부터
푸조의 소형 해치백 208이 본격 판매에 돌입한다는 소식이다. 17일(현지시간) 푸조는 지난 2019 제네바모터쇼를 통해 공개한 신형 208의 주문을 시작했다
조회수 166 11:31
데일리카
현대차, 혼라이프 최적의 SUV ‘베뉴’ 24일부터 사전계약
현대차가 엔트리 SUV ‘베뉴(VENUE)’의 주요 사양 및 가격대를 공개하고 24일부터 전국 영업점을 통해 사전계약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베뉴는 스마트스트림
조회수 528 11:31
오토헤럴드
EU, 전기차 음향장치 의무화..7월 1일부터 본격 시행
EU(유럽연합)가 오는 7월 1일부터 보행자와 자전거 이용자 보호를 위해 전기차와 하이브리드 차량에 인공적인 소리를 발생시키는 시스템을 탑재해야 한다고 발…
조회수 89 11:31
데일리카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