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세단 중심 일본차, SUV로 공세 전환..토요타·혼다·닛산 ‘격돌’

데일리카 조회 수2,638 등록일 2019.05.21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중형 세단 중심의 전선을 형성하고 있던 일본 자동차 브랜드들이 SUV를 앞세워 수입차 시장에서 새로운 경쟁구도에 돌입한다.

21일 한국토요타자동차는 서울 용산구에 위치한 토요타 용산 전시장에서 신형 라브4 출시회를 갖고, 이날부터 본격적인 시판에 돌입했다.

라브4는 지난 3월 ‘2019 서울모터쇼’를 통해 선보여진 토요타의 콤팩트 SUV로, 수입차 시장에서는 혼다 CR-V, 닛산 엑스트레일과 직접적인 경쟁을 펼칠 전망이다.

토요타 코리아 뉴 제너레이션 RAV4


■ 토요타 라브4, 동급 최고 수준 연비 갖춰

이날 선보여진 라브4는 지난 3월 ‘2019 서울모터쇼’를 통해 선보여진 토요타의 콤팩트 SUV로, 저중심 설계 기조의 보다 넓은 실내 공간을 갖춘 것은 물론, 새로운 파워트레인 적용으로 주행 성능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트림은 가솔린 2륜구동, 하이브리드 2륜구동, 하이브리드 4륜구동 등 총 세 종류로 구성된다. 178마력의 시스템 출력을 발휘하는 하이브리드는 2.5리터 엔진과 e-CVT 구성으로 조합되며, 하이브리드 2WD 기준 복합연비 15.9km/l를 달성, 동급 최고 수준의 연료 효율성을 갖췄다. 여기에 전자식 4륜구동 시스템(E-Four)은 후륜의 구동력 배분을 증대시켜 주행성능과 안정성도 높였다.

토요타 코리아 뉴 제너레이션 RAV4


여기에 긴급제동 보조 시스템, 다이내믹 레이더 크루즈 컨트롤, 차선 추적 어시스트, 오토매틱 하이빔 등 토요타 세이프티 센스(TSS)와, 사각지대 감지 모니터, 전자식 주차 브레이크 및 오토홀드 기능도 기본 적용됐다.

가격은 가솔린 2WD 모델이 3540만원이며, 하이브리드 2WD는 3930만원, 하이브리드 AWD 트림은 4580만원으로 책정됐다.

■ 혼다 CR-V, 혼다센싱 적용해 안전성 강화

혼다, 올 뉴 CR-V 터보


혼다는 지난 2월 2019년형 CR-V 터보를 국내 시장에 출시했다. 신형 CR-V는 레이더와 카메라를 통해 외부 상황을 인지하고, 사고 예방을 돕는 혼다의 차세대 주행 보조 시스템 ‘혼다 센싱’이 전 트림에 기본 적용된 것이 특징이다.

혼다 센싱은 자동 감응식 정속 주행 장치(ACC)와 저속 추종 장치(LSF), 차선 유지 보조 시스템(LKAS), 추돌 경감 제동 시스템(CMBS), 차선 이탈 경감 시스템(RDM), 오토 하이빔 등으로 구성되며, 이를 통해 고속 주행 시 ‘반 자율주행’을 구현할 수 있는 것이 강점이다.

혼다, 올 뉴 CR-V 터보


파워트레인은 1.5리터 가솔린 VTEC 터보 엔진이 적용돼 최고출력 193마력, 24.8kg.m의 최대토크를 발휘한다. 복합연비는 2WD 기준 12.8km/l로, 토요타 라브4 가솔린 대비 높다. 출력도 동급 경쟁 차종과 동일한 수준이지만, 배기량은 1000cc가량 낮아 약 20만원 가량의 연간 자동차세를 절약할 수 있다는 점도 강점이다.

트림은 2WD EX-L, 4WD EX-L, 투어링 등 세 종류로 구성됐으며, 가격은 2WD EX-L이 3690만원, 4WD EX-L이 3930만원, 투어링이 4300만원으로 책정됐다. CR-V 2WD EX-L의 가격은 라브4 가솔린 2WD 대비 150만원 비싼 가격이다.

■ 닛산 엑스트레일, 가격 경쟁력이 강점

닛산 더 뉴 엑스트레일 (X-Trail)


올해 국내 시장에 최초로 선보여진 엑스트레일은 지난 2016년과 2017년 전 세계에서 가장 많이 판매된 SUV로, 국내 시장에 출시된 모델은 2.5리터 가솔린 엔진과 CVT 무단변속기를 결합하고, 첨단 주행 보조 시스템과 인텔리전트 사륜구동 시스템을 탑재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엑스트레일에 탑재된 인텔리전트 사륜구동 시스템은 도로 상태를 지속적으로 모니터링, 전륜과 후륜간의 동력 균형을 조절하고, 도로 상황에서의 민첩한 반응으로 최적화된 주행 성능을 제공한다. 인텔리전트 모빌리티 기반의 주행 안전 기술도 전 트림에 기본 적용됐다.

닛산, 더 뉴 엑스트레일


파워트레인은 2.5리터 가솔린 엔진과 무단변속기로 구성된다. 최고출력은 172마력, 최대토크는 24.2kg.m이며, 복합 연비는 2WD 모델이 11.1km/l, 4WD가 10.6km/l를 발휘한다. 동급 경쟁 차종에 대비해 연비는 가장 낮게 세팅됐다.

가격은 2.5리터 2WD 모델이 3460만원으로 동급에서는 가장 저렴한 가격대를 갖췄으며, 최상위트림 4WD TECH 트림은 4120만원으로, 혼다 CR-V 투어링 트림 대비 180만원 저렴하게 책정됐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시승기] 럭셔리 세단 시장에 도전장 던진..캐딜락 리본 CT6
링컨, MKC를 대체하는 콤팩트 SUV ‘콜세어’..공개된 가격은?
실용성과 공간의 활용성을 넘어선..고성능 왜건 TOP 10 살펴보니
유럽 전역에 350kW 충전 시스템 적용..전기차 충전 이젠 10분이면 ‘OK’
토요타, 과장광고 제재 문제에 “안전 차별 없다”..동문서답
타케무라 토요타 사장, “라브4는 핵심 모델..월 300대 판매 자신”
GM, 미래를 위한 새로운 전략..디지털 플랫폼
  • 혼다 혼다 CR-V Turbo 종합정보
    2017.03 출시 중형SUV 05월 판매 : 288대
    휘발유 1498cc 복합연비 11.4~12.4 ㎞/ℓ
  • 닛산 닛산 The New X-Trail 종합정보 저공해3종
    2019.01 출시 중형SUV 05월 판매 : 131대
    휘발유 2488cc 복합연비 10.6~11.1 ㎞/ℓ
  • 토요타 토요타 신형 RAV4 종합정보 저공해2종
    2019.05 출시 중형SUV 05월 판매 : 398대
    휘발유 2487cc 복합연비 11.4~15.9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naver 2019.05.22
    디자인 자체는 확실히 투싼, 스포티지가 훨씬 심플하고 예쁨. 연비야 비슷하고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5.22
    일본차 광고좀 그만 처해라 쪽발새키들아
    1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5.27
    이젠 국내 suv들도 잘나오기때문에 딱히 외제탈필요가 없지싶네.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6.02
    한국 차 보단 일본 차 일본 차 보단 독일 차
    돈만 많다면야 물론 차 종류마다 다르지만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핫클릭

BMW, 4도어 세단 ‘8시리즈 그란 쿠페’ 공개..특징은?
BMW가 18일(현지시각) 신형 8시리즈 라인업을 완성하는 ‘그란 쿠페(Gran Coupe)’를 공식 공개했다. 8시리즈 쿠페 및 컨버터블에 이어 추가된 그란
조회수 279 2019-06-19
데일리카
현대차, 혼라이프 최적의 SUV ‘베뉴’ 24일부터 사전계약
현대차가 엔트리 SUV ‘베뉴(VENUE)’의 주요 사양 및 가격대를 공개하고 24일부터 전국 영업점을 통해 사전계약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베뉴는 스마트스트림
조회수 2,115 2019-06-19
오토헤럴드
모두 알지만 기아차, 차세대 소형 SUV 셀토스 티저 공개
기아자동차가 다음달 국내 출시를 확정한 차세대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 '셀토스'의 티저 이미지를 공개하며 본격적인 신차 마케팅에 돌입했다. 앞서
조회수 2,685 2019-06-18
오토헤럴드

최신소식 모아보기 - 국내

청춘을 위하여, 취향별로 강력 추천하는 소형 SUV 3종
자동차 시장의 가장 큰 손은 50대다. 지난해 신차를 구매한 신규 등록자를 연령대별로 살펴보면 50대 비율이 26%로 가장 높았다. 그러나 30대 이하의 젊은
조회수 364 2019-06-19
오토헤럴드
르노삼성차 2018년 임금 및 단체협약 타결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는 르노삼성자동차노동조합이 14일 조합원 총회를 열고 실시한 2018년 임금 및 단체협약(임단협) 최종 잠정 합의안 찬반투표
조회수 393 2019-06-17
글로벌오토뉴스
현대차, 신형 포터 출시 계획..전기차 더하고 디젤엔 요소수 적용
현대차가 하반기 중 새로운 파워트레인을 적용한 1톤 상용차 ‘포터’의 부분변경 모델을 선보인다. 상품성 강화 모델을 선보이는 건 3년여 만이다. 17일 현대…
조회수 943 2019-06-17
데일리카
르노삼성차 THE NEW QM6 출시, 최상위 프리미에르 첫선
르노삼성차가 한국시장 출시 3년 만에, 간판 중형 SUV QM6의 페이스리프트 모델인 ‘THE NEW QM6’를 17일 공개했다. QM6는 치열한 한국 중형 S
조회수 5,010 2019-06-17
오토헤럴드
삼각떼의 굴욕, 아반떼 신차급 부분변경에도 판매 급감
쏘나타와 더불어 ‘국민차’로 꼽히는 현대자동차 준중형 세단 아반떼가 지난 9월 페이스리프트 이후 고전을 면치 못하고 있다. 부분변경 이후 이렇다 할 신차효과를
조회수 6,706 2019-06-17
오토헤럴드

최신소식 모아보기 - 해외

BMW, “V12 엔진 지속가능성 없다”..환경 규제에 ‘백기투항’
세계적인 배출가스 규제에 12기통 엔진을 가진 제조사들이 잇따라 ‘백기투항’ 하고 있다. 해외 자동차 전문 매체 오토블로그는 17일(현지시간) 마커스 플라…
조회수 1,077 2019-06-18
데일리카
푸조, 신형 208 유럽판매 시작..가격은 2040만원부터
푸조의 소형 해치백 208이 본격 판매에 돌입한다는 소식이다. 17일(현지시간) 푸조는 지난 2019 제네바모터쇼를 통해 공개한 신형 208의 주문을 시작했다
조회수 305 2019-06-19
데일리카
페라리, 르망 24시 GTE-Pro 클래스 우승...통산 36승 기록
페라리가 르망 24시간 내구 레이스에서 통산 36번째 우승을 거머쥐었다. 지난 16일, 프랑스 르망 지역에서 열린 세계적인 내구 레이스 경기 ‘르망 24시간 내
조회수 128 2019-06-19
오토헤럴드
BMW 8시리즈 그란쿠페 디자인 유출
1999년 단종 이후 8시리즈를 부활시킨 BMW는 쿠페, 컨버터블, 그란쿠페 등 3가지 바디 스타일로 신모델을 내놓을 계획이다. 앞서 선보인 쿠페와 컨버터블에
조회수 249 2019-06-18
오토헤럴드
폭스바겐, 8세대 신형 골프 올 연말 글로벌 출격
폭스바겐의 간판급 해치백 '골프'의 완전변경모델이 올 연말께 글로벌 시장에 출시될 전망이다. 8세대 모델로 출시될 신차는 가솔린과 디젤, LPG,
조회수 880 2019-06-18
오토헤럴드

최신 시승기

Beast Out The Box, 팰리세이드 2.2 디젤 시승기
현대 팰리세이드를 시승하였다. 기존 현대의 SUV 라인업을 완성하는 제품으로서, 현재 내수시장에서 큰 인기를 구가하고 있다. 최근 트랜드인 SUV 중에서도 독보
조회수 262 2019-06-19
글로벌오토뉴스
SM6 LPe 타고 땅끝마을까지
결론부터 말하자면 '가스차' 정확히는 LPG 모델에 대한 일반판매가 지난 3월 이후 가능해짐에 따라 관심도가 수직 상승 중이다. 다만 LPG 차량
조회수 238 2019-06-18
오토헤럴드
QM6 LPe 무난하고 경제적인 SUV를 원한다면 OK
2016년 5월 유럽 르노에서 '꼴레오스'의 2세대 완전변경모델을 공개한 이후 해당 차량이 QM5를 대신해 르노삼성자동차 라인업에 새롭게 투입된다
조회수 503 2019-06-18
오토헤럴드

이런저런 생각, 자동차 칼럼

[오토저널] 자동차와 CO2, CO2 배출량 감축 위해 필요한 것은?
2015년 12월 195개국이 서명한 파리 기후변화 협정(21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협정) 이후 전세계적으로 지구온난화를 완화하기 위해서 온실가스 중 대표
조회수 113 2019-06-19
글로벌오토뉴스
쉐보레와 르노삼성차, 지금 이대로 마이너 탈출은 몽상
쉐보레 브랜드의 5월 국내 판매 대수는 6727대다. 올해 1월부터 6월까지의 누적 판매는 2만 9810대,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9.6% 줄어든 수치다.
조회수 177 2019-06-19
오토헤럴드
중고차 보증을 위한 보증보험 가입 의무화, 당연한 의무이다.
국내 중고차 연간 거래규모는 약 380여 만대이다. 물론 소비자 대상의 중고차 거래인 사업자 거래만을 생각하면 약 270~280만대 정도로 추산된다. 신차 규모
조회수 279 2019-06-17
글로벌오토뉴스
84. 파워트레인의 미래  22. 디젤차의 반격이 시작됐다.
폭스바겐 디젤 스캔들 이후 일부 국가에서는 내연기관 금지법을 시행하겠다고 발표하기도 했다. 하지만 현재 ZEV사용만 인정한다는 법안을 정식으로 검토하는 나라는
조회수 604 2019-06-17
글로벌오토뉴스
[영상칼럼] BMW Z4와 프리미엄 브랜드의 라인업 전략
BMW가 2인승 경량 로드스터의 루프 타입을 전동격납식 하드톱에서 소프트톱으로 바꿨습니다. 1세대에는 쿠페와 컨버터블이 각각 있었으나 2세대에서 유행에 따라 쿠
조회수 212 2019-06-17
글로벌오토뉴스

전기차 소식

EU, 전기차 음향장치 의무화..7월 1일부터 본격 시행
EU(유럽연합)가 오는 7월 1일부터 보행자와 자전거 이용자 보호를 위해 전기차와 하이브리드 차량에 인공적인 소리를 발생시키는 시스템을 탑재해야 한다고 발…
조회수 158 2019-06-19
데일리카
현대차, 인휠모터 전기차 내년부터 상용화 예정
현대자동차가 전기차를 움직일 수 있는 모터가 바퀴안으로 들어가는 '인휠모터(in-wheel motor)' 시스템의 상용화를 내년부터 시작할 것으로
조회수 919 2019-06-17
오토헤럴드

테크/팁 소식

충돌 사고 시 더 치명적, 안전장치 홀대 받는 자동차 뒷좌석
앞 좌석보다 상대적으로 안전한 자리라고 생각해왔던 자동차 뒷좌석이 사고가 났을 때 더 치명적일 수 있다는 주장이 나왔다. 미국 고속도로 안전보험협회(IIHS)가
조회수 117 2019-06-18
오토헤럴드
메르세데스 벤츠, 질소산화물 거의 없는 디젤엔진 입증
메르세데스 벤츠가 자사 디젤 엔진이 질소산화물 배출량이 제로에 가깝다는 것이 입증됐다고 발표했다. 메르세데스 벤츠는 독일의 자동차 전문잡지 AMS(auto mo
조회수 868 2019-06-17
글로벌오토뉴스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