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토요타, 과장광고 제재 문제에 “안전 차별 없다”..동문서답

데일리카 조회 수908 등록일 2019.05.21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토요타, 라브4 IIHS 충돌테스트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토요타가 최근 과장광고 혐의로 공정거래위원회의 제재를 받은 것과 관련해 원론적 입장만을 견지했다. 이날 이와 관련된 기자들에 질문에는 즉답을 피했다.

사에키 요시카즈 토요타 치프 엔지니어는 21일 토요타 용산 전시장에서 진행된 신형 라브4 출시회를 통해, 한국토요타자동차가 공정위의 과징금 부과 결정을 받은 것과 관련, 토요타는 각 국가의 법규를 준수하고 있다는 입장만을 밝혔다.

그는 “중요한 것은 토요타는 한국의 법규를 준수하고 있다는 것”이라며 “차량의 구조와 골격은 전 세계적으로 동일하며 에어백 센서와 안전벨트의 장력 조절 능력 등은 각 법규에 맞게 차이를 두고 있다”고 설명했다.

토요타 코리아 뉴 제너레이션 RAV4


해당 질문은 당초 이날 배석한 타케무라 노부유키 사장이 답변할 것으로 예상됐지만, 토요타 본사의 수석 엔지니어가 이를 답변했다는 점에서 의구심을 낳았다. 공정위의 제재 사유는 안전 사양의 차별이 아닌 ‘과장광고’ 혐의에서 비롯됐기 때문이다.

한국토요타자동차의 마케팅과 세일즈를 총괄하고 있는 강대환 상무 또한 “아직 공정위 측과 조정하고 있는 사안인 탓에 구체적인 입장을 밝히기는 어렵다”며 조심스러운 입장을 견지했다. 그 또한 사에키 엔지니어가 설명한 원론적 입장만을 고수했다.

토요타는 지난 1월 공정위로부터 라브4가 미국 고속도로안전보험협회(IIHS)의 ‘최고안전차량’ 선정 사실을 부당 광고한 행위로 광고중지명령 및 8억1700만원의 과징금 부과를 결정받은 바 있다.

토요타, 2018 라브4


이는 국내 출시 차량과 북미형 라브4의 안전보강 설계의 차이에서 비롯된 것으로, 당초 보강 설계가 거쳐지지 않은 모델의 경우, 최고 등급(TSP)이 아닌 ‘Poor' 등급을 받았다는 점에서 오인의 우려가 있다는 게 공정위 측의 설명이다.

토요타는 카탈로그를 통해 실제 사양과 차이가 있을 수 있다는 입장을 명시했다는 입장이지만, 이는 광고의 내용과 직접적인 관련성이 없는데다, 소비자들이 정확한 의미를 파악하기 어렵다는 점이 지적됐다.

공정위는 국내 출시차량과 해외 판매차량 간 안전사양 차이가 있음에도, 해외 평가기관의 안전도 평가결과를 국내 출시차량 광고에 무분별하게 활용하는 행위를 최초로 적발했다는 데에 의미가 있다는 점도 덧붙였다.

라브4 하이브리드


공정위 관계자는 “자동차의 안전은 생명과 직결될 수 있다는 점을 고려해 부당 광고행위를 지속적으로 감시하고 기만적인 광고엔 엄정한 조치를 부과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토요타 라브4 차주 291명이 최근 토요타를 상대로 서울중앙지법에 손해배상 소송을 제기할 계획인 가운데, 향후 토요타 측의 대응 방향에 대한 귀추도 주목된다. 손해배상 청구 금액은 1인당 500만원 선으로 액수는 총 14억여원에 달한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실용성과 공간의 활용성을 넘어선..고성능 왜건 TOP 10 살펴보니
유럽 전역에 350kW 충전 시스템 적용..전기차 충전 이젠 10분이면 ‘OK’
타케무라 토요타 사장, “라브4는 핵심 모델..월 300대 판매 자신”
GM, 미래를 위한 새로운 전략..디지털 플랫폼
벤츠, 픽업트럭 ′X-클래스 엘레먼트 에디션′ 공개..특징은?
토요타, 중형 SUV ‘RAV4’ 출시’..가격은 3540만~4580만원
BMW, 고성능 럭셔리 쿠페 M8..트랙모드 적용 ‘주목’
  • 회사명
    토요타
    모기업
    토요타
    창립일
    1937년
    슬로건
    You are so smart
  • 토요타 토요타 신형 RAV4 종합정보 저공해2종
    2019.05 출시 중형SUV 05월 판매 : 398대
    휘발유 2487cc 복합연비 11.4~15.9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한국여성이 벤츠 E클래스를 가장 선호하는 이유는?
올해 수입차 구매자 중 특정 연령대·성별이 특정 제품을 집중 구매한 것으로 확인됐다. 중앙일보가 올해 1~6월 국내 시장에서 팔린 수입자동차 구매자의 연령과…
조회수 4,324 2018-08-20
데일리카
A6·A4 필두로 비즈니스 정상화 노리는 아우디..과연 통할까?
‘디젤게이트’로 판매가 중단됐던 아우디가 한국시장에서 비즈니스 정상화를 노린다. 아우디는 올해 3월 비즈니스 세단 A6와 A4를 한국시장에 잇따라 투입했…
조회수 2,316 2018-08-20
데일리카
BMW 사태의 시작과 끝, 그리고 우리에게 던진 교훈
2000년대 중반, 독일 BMW본사 엔진 연구소에서 주력 신형모델 중형 520d의 양산형 모델을 제작하면서 다양한 의견이 오간다. 컴팩트하면서 고성능인 미래 지
조회수 460 2018-08-20
오토헤럴드
안전진단 받은 BMW GT, 또 화재 발생..국과수 조사 착수
긴급 안전진단을 받은 BMW 차량에서 다시 화재가 발생한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이 조사에 착수했다. 17일 BMW 공식 서비스센터 관계자들…
조회수 1,447 2018-08-20
데일리카
[브랜드 히스토리] 46년간 변신 거듭해온 아우디 A4..그 역사 살펴보니
아우디 A4는 무려 46년 이라는 역사를 지닌다. 지난 1972년 선보였던 아우디 80이 전신으로 불린다. 아우디 80은 경량 설계나 성능, 민첩성 측면 등에
조회수 3,050 2018-08-17
데일리카
잇따른 화재 발생된 BMW 520d..중고차 시세 14.3% 급락 ‘주목’
BMW 520d가 주행중 잇따른 화재 발생으로 국토부의 운행중지 검토가 발표된 이후, 중고차 시장에서 시세가 급락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헤이딜러
조회수 1,769 2018-08-17
데일리카
[시승기] 신사복 정장이 어울리는 패밀리 SUV..푸조 5008 GT
소비자들의 취향이나 라이프 스타일, 시장의 트렌드가 급변하면서 스포츠유틸리티차(SUV)에 대한 관심이 높다. 유명 자동차 브랜드들은 이 같은 시장 분위…
조회수 3,428 2018-08-17
데일리카
BMW, 신형 3시리즈 프로토타입 공개
BMW 그룹은 신형 3시리즈 세단의 프로토타입 이미지를 공개했다. 현재 판매되고 있는 3시리즈 세단은 2011년 가을에 출시되었다. 곧 출시될 예정인 모델은 7
조회수 1,053 2018-08-17
글로벌오토뉴스
아우디, 불날 수도 있는 A6 결함 무상수리로 어물쩍
명백하고 중대한 결함이 드러났음에도 수개월째 리콜을 미뤄온 아우디가 리콜 무마를 위해 무상수리라는' 땜질' 조처를 내린 것으로 알려져 논란이 일고
조회수 3,607 2018-08-16
오토헤럴드
[르포] 심야(深夜)에도 분주했던 BMW 서비스센터..그 12시간의 기록
지난 13일 오후 8시 6분. 서울 마포구 성산동에 위치한 BMW 코오롱모터스 성산 서비스센터. 이곳은 정상 근무 시간이 2시간을 가까이 초과한 상황에서도 입
조회수 2,379 2018-08-14
데일리카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