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현대기아차 지능형 공기청정 시스템 개발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수1,118 등록일 2019.05.16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현대자동차와 기아자동차는 16일(목) 차량 내부의 미세먼지 상태를 실시간 모니터링 해서 정화해주는 지능형 공기청정 시스템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지능형 공기청정 시스템은 실내 미세먼지 수치에 따라 차량이 스스로 공기청정 기능을 작동함으로써 열악한 외부 대기환경에서도 최대한 탑승자에게 쾌적한 공기를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이는 최근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는 미세먼지 방지 대책을 자동차에 적용시킨 것으로, 대기오염이 심한 운행 조건에서 실내 공기를 쾌적하게 유지하는 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일반적으로 자동차에 적용된 공기청정 기능은 탑승자가 수동으로 작동시켜야 하며, 실내 미세먼지 농도에 대한 정보 없이 일정 시간 동안만 청정 기능이 작동하는 단순한 기능으로 충분한 공기정화가 미흡했다. 이번에 현대차·기아차가 개발한 지능형 공기청정 시스템은 차량 내부의 공기 상태를 실시간 모니터링 하여 실내의 미세먼지 수치가 ‘나쁨’ 단계로 떨어지면 ‘좋음’ 단계가 될 때까지 공기청정 기능을 작동시키는 것이 특징이다. 이로 인하여 탑승객은 수시로 변하는 외부 미세먼지 농도나 공기청정기 작동에 신경을 쓸 필요 없이 항상 깨끗한 실내 공기 속에서 이동을 할 수 있다.

미세먼지 농도는 한국환경공단에서 설정한 미세먼지 표현방식에 따라 ▲매우나쁨 ▲나쁨 ▲보통 ▲좋음 4단계를 기본으로, 각 단계를 다시 4분할해서 탑승자에게 현재 실내 미세먼지 농도를 총 16단계로 AVN (AudioVideoNavigation)화면 또는 공조콘트롤 패널을 통해 알려준다. 또한 공기청정 기능이 작동될 때 창문이 열려있으면 자동으로 닫아주는 연동제어도 함께 실행되어 보다 빠르게 실내 공기를 정화시키도록 돕는다.


미세먼지 농도 측정은 현대차·기아차가 차량용으로 개발한 레이저 기반의 미세먼지 센서를 통해 이루어진다. 실외를 주행하는 차량 특성상 대부분의 가정용 공기청정기에 적용되는 미세먼지 센서 방식을 자동차에 적용할 경우 미세먼지가 센서 렌즈부에 부착되는 등 오염에 취약하고 이에 따라 신뢰성 확보에 어려움이 있게 된다.

이를 보완하기 위해 레이저 센싱 기술을 활용했고, 렌즈 부분의 공기 유속을 높여 미세먼지가 쌓이지 않도록 하는 신기술을 적용함으로써 운전자가 별도의 청소를 하지 않아도 반영구적인 사용이 가능하도록 했다. 뿐만 아니라 가혹한 자동차의 주행환경을 고려하여 영하 또는 고온의 환경에서도 작동에 문제없도록 개발되었다.

이와 함께 외부 미세먼지 차단 효율을 높이기 위하여 집진층을 증대한 고성능 콤비필터도 개발해 초미세먼지 포집율을 기존94%에서 99%까지 높이는 데 성공했다. 이는 헤파필터 등급 기준 E10에 준하는 성능으로 차량에 적용되는 필터류 중에서는 최상위 수준이다.

외부 공기의 초미세먼지 농도가 ‘매우 나쁨’ 단계인 PM2.5 수치 130㎍/㎥의 외기 조건에서 평가를 진행한 결과 자동차들에 일반적으로 적용되어 있는 기존 필터로 측정 시 실내 공기의 초미세먼지 농도를 외기모드 기준 80㎍/㎥, 내기모드 기준 17㎍/㎥로 낮춰주는 반면, 새롭게 개발한 고성능 콤비필터를 적용하고 평가한 결과 외기모드 기준 8㎍/㎥, 내기모드 기준 2㎍/㎥까지 농도를 감소시켜 준다. 이는 차량 내부의 초미세먼지 농도를 기존 대비 88%에서 90% 정도까지 감소시킨 수치로, 이와 같이 초미세먼지 차단효율을 향상한 것이 고성능 콤비필터의 특징이다. 콤비필터에는 활성탄 성분도 함유돼 공기정화는 물론 악취와 매연 제거에도 효과적인 성능을 발휘한다.

이러한 기술들을 바탕으로 미세먼지 수치가 ‘매우 나쁨’ 이상 단계의 외부 환경 일지라도 최대 10분 이내에 실내 공기를 ‘좋음’[2]단계로 정화할 정도의 우수한 성능을 확보하였다.

현대차·기아차 관계자는 “지능형 공기청정 시스템으로 언제든 프리미엄한 공기를 탑승객에게 선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고객에게 보다 쾌적한 실내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다각도로 연구개발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현대차·기아차는 앞으로 출시되는 신차에 지능형 공기청정 시스템을 순차적으로 적용할 계획이다.

지능형 공기청정 시스템과 관련된 더 자세한 내용은 HMG 저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명
    현대
    모기업
    현대자동차그룹
    창립일
    1967년
    슬로건
    New Thinking New Possibilities
  • 회사명
    기아
    모기업
    현대자동차그룹
    창립일
    1944년
    슬로건
    The Power to Surprise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폭스바겐, 개소세 인하로 차량 가격 최대 70만원 인하
폭스바겐코리아는 정부의 자동차 개별소비세 인하방침(5%→3.5%)에 따라 현재 판매중인 전 차종의 가격을 최소 552,000원에서 최대 708,000원까지 인하
조회수 4,416 2018-08-01
글로벌오토뉴스
아우디, 개별소비세 인하분 적용한 가격 공개
아우디 코리아는 정부의 개별소비세 인하 정책에 따라 한시적 개별소비세 인하분을 적용한 아우디 차종의 가격을 공개했다.현재 판매중인 ‘아우디 A4 30 TDI’는
조회수 4,467 2018-08-01
글로벌오토뉴스
BMW 고성능 M 라인업, 하이브리드와 전기차로 대체
BMW의 고성능 라인업 M 디비젼이 2030년까지 전기차와 하이브리드 차량으로 채워질 전망이다. 31일 오토블로그는 BMW M 디비젼 CEO 프랑크 판 밀(Fr
조회수 7,994 2018-07-31
오토헤럴드
메르세데스 AMG E63 4매틱+ 시승기
메르세데스 AMG E63 4매틱+를 시승했다. 10세대 E클래스를 베이스로 한 AMG 버전으로 E클래스 사상 최강 성능을 내 세우고 있는 것이 포인트다. 가변식
조회수 6,807 2018-07-31
글로벌오토뉴스
BMW 코리아, 자발적 리콜 차량 24시간 안전 진단 가동, 2주내 완료 노력
BMW 코리아가 최근 자발적 리콜에 대한 후속 조치로 리콜 전담 고객센터 및 전국 서비스센터의 운영시간을 주말 포함 24시간으로 확대하는 방안을 발표했습니다.
조회수 4,904 2018-07-30
다나와자동차
벤틀리, 韓 맞춤형 벤테이가
벤틀리 영국 본사 뮬리너 팀이 한국 고객만을 위해 특별 제작한 한정판 '벤테이가'가 국내에 출시된다. 엄선된 6가지 외장 컬러와 2가지 실내 옵션
조회수 3,952 2018-07-30
오토헤럴드
크랍 폭스바겐코리아 사장이 ‘파사트 TSI’ 인기를 자신하는 이유는?
“한국시장에서 오는 8월 중순쯤 출시할 파사트 GTI는 (수입 중형세단 시장에서) 프리미엄의 민주화를 이루는 모델이 될 것입니다.” 슈테판 크랍(Stefan
조회수 3,309 2018-07-30
데일리카
폭스바겐코리아, 파사트 TSI와 아테온으로 하반기 공략
폭스바겐코리아가 폭염이 한창인 27일 , 폭스바겐 미드 썸머 나이트를 개최하고 올 상반기와 하반기 계획을 설명하는 자리를 가졌다. 지난 4월, 폭스바겐 코리아의
조회수 5,783 2018-07-30
글로벌오토뉴스
[프리뷰] 메르세데스-벤츠 A클래스 세단
메르세데스-벤츠가 A 클래스 세단을 발표했다. A 클래스에 4도어 세단 모델이 도입된 것은 처음이다. 메르세데스-벤츠는 2018년 4월 개최된 베이징 모터쇼에
조회수 1,554 2018-07-27
글로벌오토뉴스
[프리뷰] 아우디 Q3
아우디의 컴팩트 SUV Q3의 2세대 모델이 공개됐다. 시각적인 자신감뿐만 아니라 넓은 공간, 더 큰 유용성을 보인다. 여기에 새로 개발된 서스펜션으로 안락함을
조회수 885 2018-07-27
글로벌오토뉴스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