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BMW, 고성능 1시리즈 M135i..전기차 i3S 기술 적용 ‘변신’

데일리카 조회 수893 등록일 2019.05.13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BMW, 2019년형 1시리즈 스파이샷 (출처 BMW)


[데일리카 임상현 기자] BMW의 엔트리 모델인 1시리즈가 올해 전륜 구동으로의 변신을 앞두고 있다. BMW는 구동방식 변경에 따른 우려를 고성능 전기차 i3S를 통해 해결한다는 계획이다.

올해 출시를 예고한 1시리즈는 풀모델체인지 특징 이외 후륜구동에서 전륜구동으로의 전환이 이루어진다. 그동안은 경쟁 모델들과의 차별점으로 후륜구동 방식을 고집해 왔지만 실내 거주 공간의 희생과 새로운 모듈화 플랫폼의 활용 등을 이유로 전륜구동 방식으로 전환이 이루어 진다는 분석이다.

BMW 118d LCI


하지만, BMW는 고성능 전기차 i3S에 적용된 기술 등을 통해 기존모 델보다 뛰어난 성능을 갖춰 구동방식 변경에 대한 우려를 잠재울 전망이다.

그 주인공으로 선택된 M135i는 4기통 2.0리터 터보엔진을 얹어 최고출력 306마력의 강력한 성능을 발휘할 전망이다. 여기에 기본사양으로 4륜구동 시스템인 xDrive와 8단 자동변속기, 가변식 배기 시스템 등을 활용해 현재 판매중인 M140i를 대체한다.

BMW, 2019년형 1시리즈 스파이샷 (출처 BMW)


특히, i3S에서 가져온 ARB 기술을 통해 BMW는 높은 트랙션을 제공한다 밝혔다. APR 시스템은 빠른 신호전달 체계를 바탕으로 출력등을 제어해 전륜구동 특성인 언더스티어를 최대한 억제하는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차체 자세제어장치인 ESP와는 별도로 엔진에 직접적인 컨트롤 유닛을 장착해 기존대비 3배 빠른 반응성을 보인다는 설명도 더했다.

BMW, 2019년형 1시리즈 스파이샷 (출처 BMW)


BMW는 이같은 신기술로 시장에서 직접적인 경쟁상대로 손꼽히는 메르세데스-벤츠의 A35 및 45 AMG와 아우디의 S3 등을 상대로 확실한 우위를 가져간다는 계획이다.

BMW의 야심찬 계획의 결과는 늦어도 올해말 출시될 M135i를 통해 확인할 수 있을 전망이다. 업계에서는 새로운 M135i의 판매가격을 약 4만 8000유로(한화 6370만원)으로 예상했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잘 나가는 현대차..그러나 예상 밖 안팔리는 차는?
통계로 증명된 한국 자동차 산업 트렌드..특징은?
랜드로버, ′레인지로버 애스트로넛(astronaut) 에디션′ 공개..특징은?
벤틀리, 英 최대 규모 태양광 패널 설치..年 3300톤 CO2 감소
출시 앞둔 BMW M8..과연 뉘르부르크링 서킷서 달성한 기록은?
시트로엥, 전담 영업인력 배치..브랜드 이미지 ‘강화’ 전략
[단독] 기아차 엠블럼 교체 계획..전기차·하이브리드차에 순차 적용
  • 회사명
    BMW
    모기업
    BMW AG
    창립일
    1915년
    슬로건
    Sheer Driving Pleasure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시승기] ‘승승장구’ 하는 가솔린 SUV..르노삼성 QM6 GDe
SUV 강세 속에서 눈에띄는 모델이 있다. SUV는 디젤이다는 공식을 깨트리고 가솔린 엔진을 탑재하고 승승장구 중인 QM6 이야기다. 소형 SUV는 가솔린
조회수 198 2019-10-21
데일리카
메르세데스-벤츠,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메르세데스-벤츠의 전기차와 관련 기술 브랜드 EQ의 첫 번째 순수 전기차,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EQC(The new Mercede
조회수 149 2019-10-21
글로벌오토뉴스
‘터보랙’을 해결하기 위한 솔루션..전자식 터보 시스템
최근 배기가스와 연료효율을 높이기 위한 방법으로 각 제조사들은 전동화 파워트레인 전략과 함께 다운사이징 엔진을 탑재하고 있다. 그러나 줄어든 배기량의 …
조회수 157 2019-10-21
데일리카
2리터 터보 엔진의 전성 시대
전동화가 대세로 굳어가는 분위기 속에서 내연기관에 대한 관심은 상대적으로 줄어 든 것처럼 보인다. 하지만 그것은 어디까지나 소비자의 입장에서이고 자동차회사들은
조회수 169 2019-10-21
글로벌오토뉴스
영국 남자, 테슬라와 같은 무게로 4300km 달리는 배터리 발명
누군가 특히 아마추어의 발명품은 믿는다 못 믿는다 또는 실현 가능성이 있다 없다는 논란으로 시작한다. 그러나 최근 영국의 한 남자가 발표한 전기차 배터리는 발명
조회수 185 2019-10-21
오토헤럴드
아우디 A5 시리즈의 디자인
아우디의 아이덴티티는 콰트로(Quattro)라고 불리는 상시4륜구동방식에 의한 전천후 주행성능이 가장 큰 역할을 하고 있다고 할 수 있지만, 다른 한편으로는 바
조회수 210 2019-10-21
글로벌오토뉴스
DS3 크로스백, 11월 국내 출시..프리미엄 소형차 시장 공략
올해 국내 시장에 진출한 PSA의 프리미엄 브랜드 DS가 라인업을 확대한다. 21일 수입차업계에 따르면, DS의 공식 수입원인 한불모터스는 오는 11월 소형차
조회수 296 2019-10-21
데일리카
뉴 미니 클럽맨 출시..가격은 3640만~4980만원
미니가 플래그십 모델인 ‘클럽맨’의 부분변경 모델을 선보혔다. 미니는 21일 서울 합정동에 위치한 카페 ‘포비 베이직’에서 출시회를 열고, 이날부터 ‘뉴 미…
조회수 804 2019-10-21
데일리카
르노, 소형 SUV 캡처(QM3) 유럽 판매 가격 공개..‘주목’
국내에선 QM3로 불리는 르노의 소형 SUV, 2세대 캡처가 현지 판매 가격을 공개하고 올해 말부터 본격 인도에 나선다. 지난 7월 르노는 커진 차체와 강화된
조회수 222 2019-10-21
데일리카
스팅어에 물들다, 인제 스피디움 그리고 한계령의 가을꽃
제대로 가는 길을 두고 에둘러 갔다. 인제 원대리 자작나무 숲을 지나고 내린천을 따라가느라 19일 인제 스피디움에서 오전 9시에 시작하는 스팅어 서킷 챌린지는
조회수 170 2019-10-21
오토헤럴드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