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시승기] 우아함 속에 숨은 야성적 성능..레인지로버 벨라 P380

데일리카 조회 수660 등록일 2019.04.17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레인지로버, 벨라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레인지로버가 좋은 차야? 랜드로버가 좋은 차야?”

소위 ‘차알못’ 이라고 하는 친구들에게 가장 많이 받는 질문이다. “레인지로버가 랜드로버야” 라고 애매하게 답한지 얼마 후의 술자리. 이 녀석이 ‘벨라’를 찍어왔다. 자신이 아는 레인지로버와 다르단다.

결국 또 다시 설명을 이어갔다. 기자가 설명에 재주가 없는지 모르겠지만, 이렇듯 레인지로버를 알려주기엔 조금 복잡하다. 그리고, 레인지로버는 단 한 편의 드라마로 강한 인상을 남기는 데에 성공했다. 최소한 내 친구에게는 말이다.

■ 레인지로버에서 ‘우아함’을 말할 줄이야...

레인지로버, 벨라


지난 1969년 최초로 선보여진 벨라는 레인지로버 브랜드의 시작을 알린 모델. 그 어떤 예고도 없이 뜬금없이 시장에 데뷔했지만, 그 의미가 각별한 이유다.

외관 디자인은 ‘역사상 가장 우아한 레인지로버’를 지향한다. 딱 맞아 떨어지는 절도감 있던, 그런 디자인과는 다소 괴리가 있다는 뜻이다. 아름답다 느껴지지만, 그래서인지 은근히 어색하다.

소위 ‘근육돼지’ 같아 보인다고 해야 할까. 단단함과 견고함을 주는 근육이 지방에 파묻혀 다소 밋밋해보이는, 그리고 비대해보이기 까지 하는 인상을 준다. 그래서 조금 아쉽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벨라의 디자인은 누가 봐도 레인지로버다. 플로팅 타입의 루프와 클램쉘 타입의 입체적 보닛, 점차 솟아오르는 형상의 웨이스트 라인은 누가 봐도 레인지로버다.

레인지로버, 벨라


레이저와 LED를 광원으로 하는 헤드램프, 독특한 형상의 그릴 패턴 등 전면부에서 강인한 인상을 남기는 그래픽은 시선을 끌기에도 충분하다.

전개 플러쉬형 도어 핸들은 차체가 매끈하게 보이게 한다. 이는 공기저항계수에도 일조한다. 벨라의 공기저항계수는 0.32Cd. 역사상 가장 유연한 레인지로버이자 랜드로버다.

한층 치켜 올라간 뒷범퍼와 깔끔하게 처리된 후면부 디자인은 레인지로버의 새로운 디자인 언어를 암시하는 대목이다. 툭 튀어나와서 투박한 모습을 보이던, 어쩌면 아주 단순한 구성을 보이던 스타일과 달리, 테일램프부터 범퍼 라인을 따라 그어진 리피터까지, 디테일함과 섬세한 구성이 돋보인다.

■ 직관성 높은 터치스크린

레인지로버, 벨라


운전자의 입장에서 바라본 벨라의 인테리어는 심플함과 세련된 감각 그 자체다. 센터페시아의 절반 이상을 감싸는 디스플레이는 단연 시선을 끈다.

중앙에 위치한 10인치 터치스크린 두 대는 사실상 비상등과 공조 다이얼을 제외하면 모든 물리 버튼을 대체한다. 이를 통해 전지형 주행 반응 시스템, 미디어 및 내비게이션, 차량 설정 등을 조작할 수 있다.

짧은 시승 기간 내에 완벽히 적응하는데엔 무리가 있었지만, 인컨트롤 시스템의 기본적인 인터페이스는 마치 스마트폰을 조작하는 듯 직관적이고 심플한 구성에 초점을 맞췄다.

여기에 애플 카플레이, 안드로이드 오토 등 첨단 커넥티드 기술을 더해 운전자의 편의성에도 초점을 맞췄다. 아직까지 관련 기능을 지원하지 않는 브랜드가 적잖다는 점을 감안한다면, 이는 분명한 강점이다.

레인지로버, 벨라


벨라의 휠베이스는 2874mm. 중형급 SUV지만 결코 짧지 않다. 포드 익스플로러의 2860mm 보다도 길다. 이는 결국 넓은 실내 공간을 영위할 수 있다는 뜻으로도 해석된다.

때문에 1열은 물론 2열에서도 충분한 거주성이 발휘된다. 1열 탑승자가 충분한 시트포지션을 맞추더라도 2열에 탑승자가 앉을 경우 일정 수준의 레그룸은 확보된다. 2열 시트도 전동식 리클라이닝이 지원되는 탓에, 넉넉한 공간을 영위할 수 있다.

■ 보여지는 것보단 다소 아쉬운 파워트레인..온로드 주행성능은 발군

시승 차량은 3.0리터 슈퍼차져 엔진이 적용된 P380 R-다이내믹. 최고출력은 380마력, 토크는 45.9kg.m 수준. 정지 상태에서 100km/h 까지 주파하는 데엔 단 5.7초 만이 소요된다.

레인지로버, 벨라


가솔린 엔진인데다, 넉넉한 출력 탓에, 컴포트 모드에서 주행 시에는 전 구간에서 여유로운 모습을 보인다. 슈퍼차져의 특성상 꾸준하게 과급되는 출력을 오롯이 이용하는 재미도 쏠쏠하다.

특히, 디젤에선 느낄 수 없던 엔진 사운드가 매력적이다. 엔진 회전수가 높아질수록, 그 소리는 더 배가된다. 연비에 좋지 않을걸 뻔히 알지만, 연신 고회전대를 유지하기 위헤 변속을 늦추게 되는 이유다.

380마력이라는 출력이 결코 낮은 수준은 아니지만, 실제 체감하는 정도는 이 보다는 낮게 느껴진다. 시트 속으로 빨려 들어가는 듯한 폭발적인 토크감을 기대했는데, 그보단 다소 절제되고 안정적인 가속 성능을 보인다.

물론, 기존의 디젤 모델 보다는 다이내믹하다. 기존 모델에서 느껴진 꿀렁꿀렁한 움직임보다는 기민하고 안정적인 모습이다. 고속에서 급격한 차선변경과 코너링을 시도해도 제법 자신감 있게 운전할 수 있다.

레인지로버, 벨라


역대 최고 수준의 온로드 주행 성능을 갖췄다고 자평한, 어느 랜드로버 관계자의 말이 조금은 수긍되는 부분이었다.

■ 레인지로버 스포츠와 맞먹는 가격은 아쉬워..

시승 차량인 벨라 P380 R-다이내믹의 가격은 1억1280만원. 레인지로버 스포츠 SDV6가 1억3170만원의 가격을 형성하고 있다는 점이 조금은 밟힌다. 보다 저렴하고 큰 랜드로버 디스커버리를 살 수도 있다.

프리미엄 가솔린 SUV 시장을 노리는 것이라면, 선택지는 넓다. 전통적인 랜드로버 구매층을 노리자니, 아래엔 디스커버리가, 위에는 레인지로버 스포츠라는 터줏대감이 있다.

레인지로버, 벨라


그럼에도 벨라는 분명한 메리트를 지녔다. 온로드 주행 성능에 있어선 지금껏 경험한 레인지로버 모델 중에선 단연 최고 수준이었다. 첨단 신기술들과 편의사양 구성 등은 연식 변경을 거치며 기본 적용돼 상품성도 높아졌다.

앞서 언급한 친구가 또 다시 랜드로버와 레인지로버의 우위를 묻는다면, 또 대답을 하지 못할 것 같다. 다만 이것만은 분명하다. 벨라는 좋은 차다.

레인지로버, 벨라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페라리 경쟁자 람보르기니..한국시장서 올해 150대 판매 자신”
[상하이오토쇼] 폭스바겐의 대형 전기 SUV..ID. 룸즈의 특징은?
GM과 리비안의 ‘줄다리기’..투자 협상 난항
[상하이오토쇼] 인피니티 Qs 인스퍼레이션..4륜구동 전기 스포츠세단
中 국영 브랜드 Zedriv, 전기 스포츠카 GT3 공개 계획
“최고속도 8km 증가 마다 사망률 8% 증가”..‘속도 제한 논란’ 대두
스포티지·쏘렌토·카니발..RV에 승부수 띄운 기아차
  • 회사명
    랜드로버
    모기업
    Tata Motors
    창립일
    1947년
    슬로건
    Go beyond
  • 랜드로버 랜드로버 Range Rover Velar 종합정보
    2017.09 출시 대형SUV 05월 판매 : 61대
    휘발유, 경유 1998~2995cc 복합연비 12.8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핫클릭

3년간 40개 신차 공약한 아우디·폭스바겐..하반기도 개점휴업(?)
2015년 ‘디젤게이트’로 곤욕을 치른 아우디와 폭스바겐이 여전히 ‘개점 휴업’상태다. 24일 수입차 업계에 따르면, 아우디코리아는 지난 3월 A6 40 TF
조회수 1,068 2019-06-24
데일리카
내일부터
음주운전 단속 기준이 강화되면서 "소주 한 잔만 마셨다거나 어제 마신 술"도 예외 없이 면허정지 처분을 받게 됐다. 경찰청은 오는 25일부터 음주운전 단속 기준
조회수 844 2019-06-24
오토헤럴드
기아차, 신차급 탈바꿈 K7 프리미어 5개 엔진 라인업 동시 출시
기아차가 24일 ‘K7 프리미어(PREMIER)’의 가격을 확정하고 정식 출시했다. K7 프리미어는 2016년 1월 출시 이래 3년 만에 선보이는 K7의 상품성
조회수 2,774 2019-06-24
오토헤럴드
제네시스 SUV GV80, 유럽시장 진출 계획..BMW X5와 경쟁
오는 하반기 국내시장에 첫 선을 보일 제네시스 라인업의 첫 SUV GV80에 대해 자동차의 본 고장인 유럽 시장에서도 큰 관심을 보이고 있다. 19일(현지시간
조회수 1,843 2019-06-20
데일리카

최신소식 모아보기 - 국내

기아 K7, 사전계약 8,023대
K7 프리미어는 사전계약을 시작한 지난 12일부터 21일까지 영업일 기준 8일간 총 8,023대의계약대수를 기록했다. 첫날에만 사전계약이 2,500대몰리며 준대
조회수 732 2019-06-24
글로벌오토뉴스
교통사고 감소했지만 고령 운전자 사고는 증가세..‘대책 시급’
교통사고 사망자 수가 지속적인 감소세를 나타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지만, 고령운전자 사망사고는 증가하고 있어 대책이 요구된다. 국토교통부와 경찰청은…
조회수 375 2019-06-21
데일리카
한국지엠, ‘장소’ 놓고 임단협 전부터 갈등..노조는 파업권 확보
임단협 상견례를 시작도 하지 않은 한국지엠 노사가 ‘샅바싸움’으로 분주하다. 업계에 따르면, 한국지엠 사측과 노조는 임단협 장소와 교섭 대표 구성에 이…
조회수 408 2019-06-21
데일리카
기아차 노조, 텔루라이드 국내 생산 요구..사측은 ‘난색’
기아차 노조가 ‘텔루라이드 국내 생산’ 카드를 꺼내들었다. 사측은 사실상 무리한 요구라는 입장이다. 지난 달 31일 금속노조 기아자동차 지부가 내놓은 정…
조회수 2,664 2019-06-21
데일리카
기아차 노조, 현대차 노조에 통합 제안..‘공룡노조’ 출범하나
기아차 노조가 현대차 노조 측에 통합을 제안한 것으로 전해졌다. 통합이 성사될 경우, 8만명의 조합원을 거느린 ‘공룡 노조’가 탄생하게 된다. 21일 업계에…
조회수 540 2019-06-21
데일리카

최신소식 모아보기 - 해외

렉서스, 미국시장용 차량에 ADAS 표준 채용
렉서스가 2019년 6월 19일, 미국시장에서 판매되는 2020년형 모델부터 모든 모델에 ADAS인 렉서스 세이프티 시스템+를 기본으로 채용한다고 발표했다. 렉
조회수 229 2019-06-24
글로벌오토뉴스
르노삼성, 차세대 QM3 훔쳐보기
이르면 올 겨울 르노의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 '캡처(국내명 QM3)'의 2세대 완전변경 모델이 공개될 예정인 가운데 중국의 한 온라인 사이트를
조회수 1,361 2019-06-24
오토헤럴드
국내 도입이 절실한 르노의 7인승 서브 콤팩트 SUV
프랑스 르노그룹이 전장 4미터, 7개 좌석으로 구성된 서브 콤팩트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트리버'를 최근 공개했다. 국내외 SUV 차종의 인
조회수 903 2019-06-24
오토헤럴드
부가티의 뉴 페이스, 시론을 기반으로 한 슈퍼카 8월 데뷔
폭발적인 성능과 ‘억’소리 나는 가격을 자랑하는 프랑스의 슈퍼카 전문 제조사, 부가티가 오는 8월 또 다른 신차를 선보일 예정이다. 구체적으로 어떤 신차인지는
조회수 443 2019-06-24
오토헤럴드
중국시장에서 일본자동차들의 점유율이 높아진 이유
중국의 자동차 판매가 2018년 큰 폭으로 하락하면서, 28년만에 처음으로 마이너스 성장을 기록했다. 중국 자동차 공업 협회가 6월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20
조회수 452 2019-06-21
글로벌오토뉴스

최신 시승기

[영상] 신형 포르쉐 911과 마칸과의 만남, 2019 포르쉐 월드 로드쇼
포르쉐 코리아는 지난 19일부터 에버랜드 스피드웨이에서 ‘2019 포르쉐 월드 로드쇼(PWRS)'를 개최했다. 포르쉐 월드 로드쇼는 포르쉐 본사에서 전 세계를
조회수 206 2019-06-24
글로벌오토뉴스
2015년 1월 쌍용자동차의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티볼리'가 국내 시장에 첫선을 보인 이후 약 4년 반 만에 부분변경을 거친 신차가
조회수 2,799 2019-06-20
오토헤럴드
Beast Out The Box, 팰리세이드 2.2 디젤 시승기
현대 팰리세이드를 시승하였다. 기존 현대의 SUV 라인업을 완성하는 제품으로서, 현재 내수시장에서 큰 인기를 구가하고 있다. 최근 트랜드인 SUV 중에서도 독보
조회수 1,074 2019-06-19
글로벌오토뉴스

이런저런 생각, 자동차 칼럼

이동수단도 마이너를 배려하는 사회 구조가 필요하다.
김 필 수 (김필수 자동차연구소 소장, 대림대 교수) 우리나라는 어느 국가보다 자동차에 대한 관심이 매우 큰 국가이다. 연간 180만대 정도의 그리 크지
조회수 212 2019-06-24
글로벌오토뉴스
자동차 인터페이스의 변화와 주도권 전쟁의 이면
커넥티비티와 자율주행차, 전동화와 카셰어링 등이 화두로 부상하면서 자동차 자체에 대한 인식의 전환이 이루어지고 있다. 당장에는 커넥티비티와 자율주행차 등을 위한
조회수 213 2019-06-24
글로벌오토뉴스
생각이 다른 밀레니얼 세대
닛산 자동차에 따르면 전세계 18세에서 65세 사이 자동차 소유자와 비소유자를 대상으로 조사를 한 결과 젊은층으로 갈수록 세단형 자동차를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
조회수 445 2019-06-24
오토헤럴드
7월 동시 출격 베뉴와 셀토스, 변별력 제로 이것이 문제로다
현대차 베뉴(VENUE)는 사전 예약을 시작했고 기아차 셀토스(SELTOS)가 인도에서 처음 모습을 드러내면서 초소형 SUV 시장에 전운이 감돌기 시작했다. 베
조회수 2,017 2019-06-24
오토헤럴드

전기차 소식

재규어랜드로버, 플래그십 모델도 배터리 전기차로
재규어 랜드로버의 전동화 전략이 속도를 내고 있다. 재규어는 2018년 배터리 전기차인 i-Pace 출시와 함께 전동화 전략에 대한 계획을 구체화 하고 있다.
조회수 379 2019-06-24
글로벌오토뉴스
푸조, 뉴 2008의 전기차 트림 제공 예정
푸조가 빠르게 성장중인 소형 SUV/크로스오버 부문의 왕좌를 차지하게 위해 뉴 2008의 전기차 버전을 추가할 예정으로 알려졌다. 뉴 2008은 이전 세대보다
조회수 258 2019-06-21
글로벌오토뉴스
GM, EV 픽업트럭 개발 계획 발표
GM이 북미시장을 위한 대형 전기 픽업트럭 개발 계획을 발표했다. 기존의 세단, SUV 모델에 대한 EV 모델 개발 계획과 함께 픽업트럭 라인도 EV 모델을 출
조회수 117 2019-06-20
글로벌오토뉴스
허머, 전기차로 부활(?)..GM은 “가능성 열려있다”
‘허머’가 다시 부활할 수도 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블룸버그는 17일(현지시간) GM이 지난 2010년 전격 폐기를 결정한 브랜드 ‘허머(HUMMER)′를
조회수 981 2019-06-20
데일리카

테크/팁 소식

불쾌한 에어컨 냄새, 전용 탈취제로 속까지 관리하는 것이 중요
본격적인 여름 무더위를 맞아 자동차 에어컨을 사용하는 운전자들이 늘고 있다. 하지만 에어컨의 시원한 바람을 맞기도 전에 퀴퀴한 냄새로 인해 불쾌감을 느끼는 경우
조회수 351 2019-06-24
글로벌오토뉴스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ADAS), 운전자들에게 새로운 골칫거리로 부상
적응형 크루즈 컨트롤을 포함한 운전자 보조 시스템이 점점 더 보편화되고 복잡해지면서 이러한 시스템에서 발생하는 문제점들이 운전자들에게 스트레스를 주고 있는 것으
조회수 365 2019-06-21
글로벌오토뉴스
피스커, 전기 SUV에 솔라 루프 채용
미국의 스포츠카 브랜드 피스커(Fisker)가 2019년 6월 18일, 연말에 공개 예정인 신형 배터리 전기 SUV에 세계 최초로 전면 솔라 루프를 채용한다고
조회수 309 2019-06-21
글로벌오토뉴스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