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신형 포르쉐 911의 혁신적인 차체 설계 기술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수2,680 등록일 2019.04.17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포르쉐 AG(Dr. Ing. h.c. F. Porsche AG)가 지난 제네바 모터쇼에서 공개한 신형 911 카레라 카브리올레 적용된 혁신적인 차체 설계 기술을 발표했다. 신형 911 카레라 카브리올레에는 이전보다 더 혁신적인 경량화 부품들이 사용된다. 더 많은 알루미늄과 상대적으로 적은 스틸 구성의 새로운 복합 구조를 통해 더욱 진화된 복합 설계는 안정성, 강성 및 안전 측면에서 어떠한 타협도 없이 다시 한번 911의 차체 무게를 7퍼센트 가까이 줄였다.

포르쉐 엔지니어들은 차량 전복 시 탑승자를 보호하는 A필러에, 하이브리드 설계를 적용한 플라스틱 소재를 사용하는 새로운 접근법을 적용했다. 이 혁신적인 해결법은 기존의 초고강도 스틸로 만든 강화 튜브를 대체하며 새로운 하이브리드 플라스틱 소재 강화재를 사용하여 전체 무게를 2.7 킬로그램까지 줄이고 무게 중심을 낮추는 효과가 있다. 이를 통해 신형 911은 스포츠카의 뛰어난 핸들링 다이내믹을 제공한다.

복합 재료는 오가노 시트(Organo sheet), 다이캐스트 립(Die-cast Ribs), 구조 폼(Structural Foam) 세 가지 요소로 구성된다. 오가노 시트는 사전 조립식으로, 유리 섬유 강화 플라스틱으로 만든 고도로 견고한 반제품이다. 해당 시트들은 911 카브리올레에 사용하기 위한 다단 공정의 일부로 절단되고 개량되며, 다이캐스트 플라스틱으로 만든 리브 패드가 장착된다. 마지막 공정 단계로 추가적인 구조 폼 층에는 하이브리드 요소가 더해진다. 이 층은 도장 공정 중에 열이 가해지면 구조 폼이 팽창되며, A-필러 단면 내 강화재를 단단하게 고정시키는 역할을 한다. A-필러 자체는 붕소강과 같은 초고강도 강판으로 구성되어 있다.

신형 911의 경량화 설계와 진화의 핵심은 바로 알루미늄 사용량의 증가다. 프런트와 리어 에이프런을 제외하고, 전체 차체 표면은 경량 합금으로 제작된다. 알루미늄 시트만으로 제작된 새로운 도어 디자인은 안정성과 품질 저하 없이 차체의 무게를 획기적으로 줄인다. 전체 중량에서 약 12 킬로그램이 감소된 알루미늄으로 제작된 쿠페의 측면 차체는 포르쉐의 수준 높은 기술력을 증명한다. 경량 합금은 시트 제작 시에 강판에 비해 찢어질 위험이 높기 때문에 보다 적합한 도구와 공정을 개발해야 하는 도전 과제가 있었다.

고강도 스틸 이외에도 프런트 및 리어 부분과 내외부 도어 실, 플로어 패널 등의 차체에는 압출 알루미늄 프로파일이 더 많이 사용되었다. 알루미늄 압출재 함량은 3퍼센트에서 25퍼센트로 증가했고, 더 많은 다이캐스트 알루미늄이 프런트 스프링 스트럿 마운트, 리어 터널 하우징, 리어 파트, 쇽업쇼버 마운트 등에 광범위하게 사용되었다. 복잡하고 기하학적인 요소들이 하나의 단일 부품으로 생산될 수 있는 것이 다이캐스팅의 큰 장점이다. 더 이상 보강재 또는 나사 연결부를 개별적으로 제작하고 용접할 필요가 없어, 부품들은 더 가벼워지고 생산 단계가 생략되어 효율도 높아졌다.


지금까지 알루미늄 다이캐스트 부품의 한 가지 단점은 다이캐스팅 작업 이후 필요한 열 처리 과정이었다. 예를 들어, 충돌 성능을 위해 중요한 소재 특성을 제작하기 위한 필수 과정이다. 열 처리는 생산 공정 중 별도의 에너지와 시간 소비가 발생되는 단계이다. 하지만, 신형 911은 도색 공정 동안 발생하는 온도를 이용해 다이캐스트 부품을 마감한다.

재료 및 생산 공정은 용접, 결합, 클린칭, 나사 연결 등 이상적인 접합 기술로 정의되고, 신형 911의 차체 조립에는 적어도 열 가지 이상의 방법이 적용되었다. 그 한 예로, 알루미늄과 스틸 구성의 부품 제작을 위한 접시머리 볼트를 이용한 마찰 용접이 대표적이다. 마찰을 통해 접시머리 볼트가 스틸 부품과 접합되고, 스틸 볼트는 빠르게 알루미늄에 압착되어 강한 연결부가 형성된다.

신형 911의 차체는 다종 소재로 구성되며, 이전 모델에서 시작한 경량화 전략을 발전시켜 지능형 경량 디자인 단계로 더 진화했다. 이와 함께 더욱 견고한 차체를 가진 911 쿠페는 이전 모델에 비해 비틀림 및 굽힘 강성이 향상되어 노면이 다른 도로에서도 흔들림 없는 스포티한 주행을 유지한다.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명
    포르쉐
    모기업
    Volkswagen AG
    창립일
    1930년
    슬로건
    There is no substitute
  • 포르쉐 포르쉐 The New 911 종합정보
    2019.05 출시 스포츠카
    휘발유 2981cc 복합연비 인증中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타타 회장이 직접 밝힌..재규어랜드로버 매각 계획은?
타타가 재규어랜드로버 매각은 없다는 점을 재차 강조했다. 다만, 새로운 파트너십을 모색해야 한다는 점에선 여지를 남겨뒀다. 나타라잔 찬드라세카란 (Nat…
조회수 362 2019-10-18
데일리카
르노삼성, SM6 구매시 500만원 할인 혜택..재도약 이끄나(?)
르노삼성자동차(대표 도미닉시뇨라)가 이달 안에 SM6를 구매하는 경우 500만원을 할인하고, 풍성한 혜택을 받을 수 있는 ‘르노삼성 세일즈 페스타(Sales F
조회수 440 2019-10-18
데일리카
전기차 폴스타2, 테슬라 모델3 직접 겨냥..막바지 개발 과정!
볼보의 고성능 브랜드 폴스타는 오는 2020년 6월 출시할 폴스타2 순수 전기차 개발 막바지에 들어섰다고 밝혔다. 이달 초 판매 가격까지 공개한 폴스타2는 …
조회수 288 2019-10-18
데일리카
GM, 파업 31일만에 노·사 극적 합의..공장 일부 폐쇄 철회
최근 미국에서 총파업으로 갈등에 휩싸여있던 GM이 잠정 합의에 성공했다. 17일 전미자동차노조(UAW)는 GM 사측과의 잠정 합의와 함께 이에 관련한 세부 사
조회수 253 2019-10-18
데일리카
애스턴마틴 고성능 SUV ‘DBX’..실내 스파이샷 살펴보니
영국 스포츠카 제조사인 애스턴마틴이 올 12월 공개를 예고한 고성능 SUV DBX의 실내 스파이샷이 포착됐다. 사진 속 DBX의 실내는 커다란 2개의 디스플레
조회수 300 2019-10-18
데일리카
E클래스 vs. 5시리즈 vs. A6, 시장 경쟁 후끈..소비자 선택은?
이달 국내 시장에 출시되는 신형 아우디 A6는 메르세데스-벤츠 E클래스, BMW 5시리즈 등과 시장에서 직접적인 경쟁을 펼칠 것으로 전망된다. 18일 국내 수
조회수 1,005 2019-10-18
데일리카
퇴출 위기 디젤차, 수입차 여전히 디젤차 잔존가치 높아
국내 신차 시장에서 디젤 차종이 줄어들고 있다. 현대차는 지난해 쏘나타와 그랜저 등 주요 세단 디젤 모델 판매를 중단했고 업계에 따르면 연말에 신형 출시를 앞둔
조회수 176 2019-10-18
오토헤럴드
드리프트도 가능한..현대차가 공개한 고성능 ‘스타렉스 N’
현대차가 만우절 이벤트로 선보인 이른바 ‘스타렉스 N'을 현실화 시켰다. 18일 현대자동차는 스타렉스 기반의 드리프트 차량 ‘i맥스 N 드리프트버스’
조회수 1,674 2019-10-18
데일리카
NHTSA, 2020년 보다 강화된 신차평가 프로그램 업데이트 계획
미국 도로교통안전국(NHTSA)이 현지시간으로 16일 2020년 보다 업그레이드된 신차평가 프로그램을 계획 중이라고 발표했다. NHTSA는 보다 다양한 충돌 실
조회수 149 2019-10-18
오토헤럴드
오프로더로 변신한 벨로스터 그래플러, 美 SEMA쇼 전시 예정
대형 사이즈의 타이어를 장착하고 지상고를 높여 오프로드 성능을 강조한 현대차 벨로스터가 등장했다. 현대차가 내달 열리는 미국 SEMA쇼 전시를 목적으로 개발한
조회수 204 2019-10-18
오토헤럴드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