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미세먼지 덕분에 빗장 푼 LPG차 누구나 살 수 있다.

오토헤럴드 조회 수4,334 등록일 2019.03.13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장애인, 택시, 렌터카 등에만 허용됐던 LPG 자동차를 일반인 누구나 구매해 탈 수 있게 된다. 정부와 정치권이 미세먼지를 줄이기 위한 대책의 하나로 배출가스가 상대적으로 적은 LPG 자동차를 허용하기로 방침을 정하면서 이르면 이달 일반인 구매가 가능해질 전망이다.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는 12일 전체회의를 열거 일반인의 LPG 자동차 구매를 허용하는 내용을 골자로 한 '액화석유가스의 안전관리 및 사업법 일부 개정 법률안'을 의결했다. 개정안은 오늘(13일) 국회 본회의에서 다른 미세먼지 관련법과 함께 통과될 것이 확실하다.

개정안은 LPG 수급과 관리를 위해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LPG를 자동차 연료로 사용하는 것을 제한할 수 있도록 하는 근거조항을 삭제하는 것을 골자로 하고 있다. 이전까지 LPG 자동차는 택시와 렌터카, 장애인, 국가유공자에게만 허용돼 왔으며 일반인은 배기량 1000㏄ 미만 경차와 5년 이상 된 중고차 구매만 가능했다. 

LPG 자동차 전면 허용으로 미세먼지가 크게 줄어 들 것이라는 전망도 나왔다. 산업부는 2030년까지 질소산화물(NOx) 최대 7363t, 초미세먼지 최대 71t 감소를 예상했다. 한편 LPG 자동차는 2010년 245만9000대에서 지난해 말 205만2870대로 감소했다. 

기아차 카렌스, 쉐보레 올란도 등 LPG 사용 신차가 단종된 것이 가장 큰 원인이다. 현재 일반 승용차 가운데 LPG 모델은 기아차 레이와 모닝 등으로 제한돼 있지만 장애인, 택시, 렌터카용으로 판매되는 중대형 모델이 제법 많아 시장이 열리면 수요가 크게 몰릴 것으로 전망된다. 


김흥식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3.14
    연비가 안나오는데 가스비 올리면 곤란함
    3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3.17
    가스값은 안올리꺼임. 왜냐면 lng는 음식점 택시가 쓰는 연료이기때문에 올렸다간 그정권 남아 살아 남을수 없음.. 택시 음식점 투표권을 무시할수는 없으니.
    1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naver 2019.03.17
    가스차량이 LPG 아닌가요?
    그리고, 올리게 되면 차량용 LPG 가격을 올리겠지요.
    어떻게든 명칭 만들어서.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naver 2019.03.18
    아마 그런경우를 대비해서 택시기사에 한해서 뭔가 대책을 만들어 둘 수도 있을거라 생각합니다.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naver 2019.03.17
    휘발유가격이랑 경유가격을 조금만 내리고, 유류세를 안 걷으면 해결 될 문제를 정부는 세금 덜 걷힐까봐 걱정입니다. 지들이 못 걷고 체납되고 있는 세금들을 걷을 생각은 없고.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9.03.17
    몇년전까지 까스차 타고 댕겼는데 은근 귀찮음 자주 충전해야하고(휘발류나 경유차대비) 연비기대하고 구매했는데 막상 타보니 경유보다 연비 안좋음 그런데 과연 헛똑똑이 아니면 아무도 안탈듯 차 힘도 없고
    애초애 LPG를 제한을 둔게 생산량이 한정되서 그렇다는데 그문제는 해결됐는지 몰것네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스테이션 왜건 - 유럽은 실리적인 소형, 미국은 크고 안락형으로 판가름
*1948년 시트로엥 2CV 스테이션 왜건이 일반화되기 시작한 것은 미국이 1930년대, 유럽은 1940년대 후반부터였다. 유럽의 스테이션왜건은 경제적인 중소형
조회수 157 2019-10-22
글로벌오토뉴스
메르세데스-벤츠, 신형 AMG C63에 4기통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 탑재
전동화의 흐름에 대응하기 위해 메르세데스-AMG는 향후 출시될 예정인 3세대 AMG C63에 오랫동안 사용했던 V8 엔진 대신 최신 4기통 가솔린 엔진과 전기모
조회수 241 2019-10-22
글로벌오토뉴스
국토부, 향후 5년간 800억 투입 국도변 졸음쉼터 50개 신설
정부가 국도변에 화장실과 대형차 주차공간, CCTV, 여성안심벨 등 방범시설도 갖춘 졸음쉼터를 향후 5년간 50개소 신설될 예정이다.국토교통부는 향후 5년간 일
조회수 165 2019-10-22
오토헤럴드
아우디, A6 55 TFSI e 콰트로 공개..전동화 라인업 강화
아우디의 중형세단 A6 라인업에 새로운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이 추가됐다. 21일(현지시간) 아우디는 A6 55 TFSI e Quattro를 공개하며, Q5
조회수 219 2019-10-22
데일리카
정부, 수소 인프라 구축에 노력
산업부, 국토부, 환경부 등 정부 관계부처는 수소경제 활성화 로드맵 및 미래자동차 산업 발전 전략의 후속조치로 '수소 인프라 및 충전소 구축 방안'
조회수 164 2019-10-22
오토헤럴드
현대차, 수소전용 대형트럭 콘셉트
현대자동차가 ‘2019 북미 상용 전시회(North American Commercial Vehicle Show)’를 앞두고 현대자동차의 미래 상용차의 새로운 비
조회수 186 2019-10-22
글로벌오토뉴스
볼보, 영국에서 S60 · V60 · XC60 폴스타 엔지니어드 출시
볼보자동차가 영국에서 S60 V60 그리고 XC60의 '폴스타 엔지니어드(Polestar Engineered)'버전을 공개하고 공식 판매에 돌입했
조회수 175 2019-10-22
오토헤럴드
현대차, 그랜저 페이스리프트 티저 공개
내달 초 현대자동차 준대형 세단 '그랜저'의 페이스리프트모델이 출시될 예정인 가운데 현대차는 공식 소셜미디어 채널을 통해 신차의 주요 디자인 변화
조회수 307 2019-10-22
오토헤럴드
[시승기] ‘승승장구’ 하는 가솔린 SUV..르노삼성 QM6 GDe
SUV 강세 속에서 눈에띄는 모델이 있다. SUV는 디젤이다는 공식을 깨트리고 가솔린 엔진을 탑재하고 승승장구 중인 QM6 이야기다. 소형 SUV는 가솔린
조회수 411 2019-10-21
데일리카
메르세데스-벤츠,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메르세데스-벤츠의 전기차와 관련 기술 브랜드 EQ의 첫 번째 순수 전기차,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EQC(The new Mercede
조회수 527 2019-10-21
글로벌오토뉴스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