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람보르기니, 수퍼 스포츠카 신형 ‘우라칸 EVO’ 공개..640마력 파워

데일리카 조회 수399 등록일 2019.01.10
람보르기니, 2019년형 우라칸 Evo (출처 람보르기니)


[데일리카 김현훈 기자] 람보르기니가 10일 신형 우라칸 EVO를 공개했다.

차세대 10기통 수퍼 스포츠카인 람보르기니 우라칸 EVO는 우라칸 퍼포만테의 탁월한 성능에 최첨단 차량 동역학 제어기술과 공기 역학 기술을 통합하고, 커넥티비티 기능을 갖춘 새로운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을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신형 우라칸 EVO는 배기량 5.2L 자연흡기 10기통 엔진이 탑재됐다. 최고출력은 640마력(8000rpm), 최대토크 61.2kg.m의 엔진 파워를 지닌다. 1422kg의 공차중량을 가진 우라칸 EVO는 2.22kg/hp의 무게당 마력비를 제공하고,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까지 가속하는데 단 2.9초, 시속 200km까지 9초만에 도달한다. 여기에 최고 속도는 325km/h에 달한다.

신형 우라칸 EVO는 람보르기니 통합 시스템 제어기술(LDVI. Lamborghini Dinamica Veicolo Integrata)을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이 기술은 람보르기니의 센서 시스템인 LPI(Lamborghini Piattaforma Inerziale)와 트랙션 제어 시스템, 다이나믹 스티어링(LDS), 액티브 서스펜션과 사륜구동 그립 센서 등을 포함한 차량에 모든 시스템을 분석하고 처리하여 차량 동역학 시스템을 구동하기 위한 정확한 신호로 변환해 차량에 적용시켜 최적의 드라이빙을 선사한다.

람보르기니, 2019년형 우라칸 Evo (출처 람보르기니)


신형 우라칸 EVO의 프론트 스플리터는 윙을 통합하여 기존 대비 높은 에어로다이나믹 효율성을 제공한다. 또 하부 바디는 에어로다이나믹 효율성이 극대화되도록 설계됐다. 우라칸 EVO의 새로운 통합 에어로다이나믹 스타일링은 1세대 우라칸보다 5배 이상 향상된 다운포스와 에어로다이나믹 효율을 제공한다.

신형 우라칸 EVO는 8.4인치 HMI 터치 스크린을 적용했다. 스크린은 엔진 시작 버튼 센터 콘솔에 위치해 있으며, 운전자는 멀티 핑거 제스쳐 컨트롤 (Multi-finger gesture control)을 통해 차량을 제어할 수 있다. 여기에 터치 스크린을 통해 좌석, 기후, LDVI 시스템의 상태 등 자동차 기능을 실시간으로 관리할 수 있으며, 스마트폰과 연결되는 애플카플레이(Apple CarPlay)와 같은 인포테인먼트 기능은 동승자도 제어가 가능하다.

멀티미디어 시스템은 내비게이션과 웹, 라디오, 비디오 플레이어 등 엔터테인먼트를 관장하며, 직관적인 인터페이스는 음성 명령과 시리(Siri)를 통한 조작을 용이하게 한다.

신형 우라칸 EVO는 아란치오 산토(Arancio Xanto) 색상이 새롭게 제공된다. 우라칸 EVO 전용 20인치 에지르(Aesir) 림은 피렐리 피제로(Pirelli P Zero) 타이어가 적용됐다.

람보르기니, 2019년형 우라칸 Evo (출처 람보르기니)


신형 우라칸 EVO의 실내는 알칸타라(Alcantara)와 합성 가죽으로 된 새로운 트림이 추가됐고, 여기에 신규 색상인 아란치오 드리오페(Arancio Dryope) 색상도 선택이 가능하다.

한편, 스페파노 도메니칼리(Stefano Domenicali) 오토모빌리 람보르기니 CEO는 “우라칸 EVO는 우라칸 퍼포만테의 뛰어난 성능에 최첨단 차량 동역학 제어 장치를 결합해 일상의 드라이빙 경험을 크게 개선시켰다"며 "우라칸 EVO는 슈퍼 스포츠카 세그먼트를 재정의했으며, 모든 주행 환경에서 가장 민첩하고 정교한 드라이빙 경험을 제공하는 동시에 운전 용이성 또한 향상시켰다"고 강조했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BMW, 신형 7시리즈 온라인 공개..X7 빼닮은 스타일
내비게이션도 홀로그램 증강현실 기술 적용..2020년 양산차에 탑재
아우디가 전기차 e-트론에 적용한 엔터테인먼트 신기술..특징은?
미니, 6개 차종 동시에 렌탈 가능한 구독 서비스 실시..시장 차별화
포르쉐가 공개한 신형 911 카브리올레..판매 가격은?
하만, 삼성전자 빅스비 가상 비서 적용한 커넥티드카 기술 공개..‘눈길’
이윤모 볼보코리아 사장이 올해 1만대 판매를 자신하는 이유는?
  • 회사명
    람보르기니
    모기업
    Volkswagen AG
    창립일
    1963년
    슬로건
    Always different
  • 람보르기니 람보르기니 Huracan 종합정보
    2014.07 출시 스포츠카 12월 판매 : 1대
    휘발유 5204cc 복합연비 6.6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현대차 노조, “광주형 일자리 반대..한국지엠 군산공장 재가동 필요”
현대차노조가 광주형 일자리 반대 입장을 밝혔다. 대신 한국지엠 군산공장 재가동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금속노조 현대자동차지부는 최근 발행한 공식 입…
조회수 392 2019-01-18
데일리카
[TV 데일리카] BMW가 공개한 신형 7시리즈..실내 디자인 특징은?
BMW가 최근 공개한 ‘2019년형 7시리즈’는 부분변경 모델에 속한다. 뉴 7시리즈의 실내는 넓은 공간과 엄선된 소재, 그리고 다양한 디자인 요소들이 어우러져
조회수 2,215 2019-01-18
데일리카
국토부·서울시, 상암동에 5G 자율주행 시험장 조성..‘세계 최초’
국토부가 서울시와 협력해 5G 기반 자율주행 전용 시험장을 조성한다. 18일 국토교통부는 서울 상암동 일대에 5G 자륭주행 전용 시험장을 조성하고 5G 자륭…
조회수 439 2019-01-18
데일리카
美, 무역확장법 232조 발효 임박..유럽차 최대 25% 관세 부과되나
미국 정부가 유럽차에 고관세를 부과할 수 있는 무역확대법 232조에 대한 검토가 임박했다. 18일 로이터통신은 찰스 그래슬리(Charles Grassley)
조회수 263 2019-01-18
데일리카
메르세데스-벤츠, 더 뉴 EQC 스타필드 하남 전시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EQ 브랜드 최초의 순수 전기차 ‘더 뉴 EQC(The new EQC)’를 18일부터 20일까지 3일간 스타필드 하남 1층에 전시한다고
조회수 727 2019-01-18
글로벌오토뉴스
Tesla, 설 맞이 ‘Drive Me Home’ 시승 이벤트 실시
Tesla Korea는 민족 최대의 설 연휴를 맞아 Tesla의 대표 차량을 체험할 수 있는 시승 이벤트 ‘Drive Me Home’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
조회수 632 2019-01-18
글로벌오토뉴스
혼다 센싱 탑재, 2019년형 CR-V 터보 사전계약
혼다코리아가 차세대 운전자 보조 시스템인 혼다 센싱을 탑재한 2019년형 CR-V 터보의 사전 계약을 18일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2019년형 CR-V 터보는
조회수 277 2019-01-18
오토헤럴드
현대차, 저주파 안테나 기반 무선충전 위치정렬 기술 공개
현대차가 15일부터 18일까지 현대모터스튜디오 고양 오디토리움(일산서구 소재)에서 ‘ISO 전기차 무선충전 국제표준화 회의’를 개최했다. ISO 전기차 무선충전
조회수 384 2019-01-18
오토헤럴드
캐딜락, 동급 최장거리 주행하는 전기차 출시 계획..“내연기관 수준 될것”
캐딜락이 동급 최고 수준의 주행거리를 갖춘 전기차를 내놓을 것이라 공언했다. 18일 스티브 칼라일(Steve Carlisle) 캐딜락 사장은 GM 관련 소식을
조회수 992 2019-01-18
데일리카
현대차, 전기차 무선충전 기술 선도 박차
현대자동차는 15일(화)부터 18일(금)까지 현대모터스튜디오 고양 오디토리움(일산서구 소재)에서 ‘ISO[i] 전기차 무선충전 국제표준화 회의’를 개최했다.‘I
조회수 292 2019-01-18
글로벌오토뉴스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