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포르쉐, 신형 911 카브리올레 공개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수402 등록일 2019.01.10


포르쉐 AG(Dr. Ing. h.c. F. Porsche AG)가 8세대 신형 911 쿠페에 이어911 카레라 S와 4S 카브리올레를 공개한다.

6기통 터보 박서 엔진(2,981cm³)을 탑재한 신형 911 카브리올레는 6,500rpm에서 최고 출력 450마력(PS), 2,300-5,000rpm 사이에서 최대 토크 54.1kg?m를 발휘한다. 향상된 연료분사 프로세스로 구동 효율성과 배기 가스 배출량이 개선됐다. 터보차저 및 인터 쿨러 냉각 시스템도 새로운 레이아웃으로 최적화되었으며, 새롭게 개발된 8단 듀얼 클러치 변속기(PDK)가 탑재되었다. 카레라 S 카브리올레는 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는 가속하는데 3.9초(스포츠 크로노 패키지 장착 시 3.7초), 카레라 4S 카브리올레는 3.8초(스포츠 크로노 패키지 장착 시 3.6초)가 소요된다. 최고 속도는S와 4S 모델 각각 306km/h, 304km/h에 달한다.

또한, 엔진 마운트의 위치가 새롭게 변경되어 이전 모델 대비 비틀림 강성이 훨씬 더 견고해졌다. 911 카브리올레 모델에서는 최초로 포르쉐 액티브 서스펜션 매니지먼트(PASM) 스포츠 섀시가 적용되었으며, 짧고 단단한 스프링, 더 견고해진 전·후면 안티 롤 바, 10mm 낮아진 섀시는 정교한 무게 배분과 함께 중립성을 더욱 강화시켜준다.

특히, 신형 911 카브리올레는 쿠페의 모든 혁신 요소뿐 아니라 새로운 유압 장치로 지붕 개폐가 더욱 빨라지는 등 카브리올레만의 진보된 기능까지 갖췄다. 완전 자동화된 소프트 탑은 후면창과 통합된 통합 글래스 형태로, 마그네슘 표면 요소가 포함되어 고속에서도 루프가 팽창되지 않도록 방지한다. 소프트 탑은 최대 50km/h의 속도에서 개폐 가능하며, 새로운 유압 장치 덕분에 개방 시간이 12초로 단축되었다. 전자식으로 확장 가능한 윈드 디플렉터는 바람의 영향으로부터 탑승자를 보호한다.

신형 911 카브리올레는 포르쉐 특유의 카브리올레 디자인 형태를 유지하면서도 쿠페의 현대적 라인을 반영하고 있다. 외관은 이전 모델보다 더 넓어졌으며 보다 확고하고 강인한 모습이 돋보인다. 20인치 프런트 휠과 21인치의 리어 휠로 더 넓어진 휠 아치가 인상적이며, 44mm 늘어난 리어 엔드로 이제 후륜 구동 모델도 사륜 구동 911과 동일한 너비를 갖게 되었다. 차량 전면의 45mm 더 넓어진 차체 폭과 앞으로 확장된 보닛 등의 요소로 더욱 다이내믹한 모습이 강조되었으며, 이는 초기 911의 전통적인 특징을 연상시키기도 한다. 차량 후면은 훨씬 더 넓어진 폭과 가변 리어 스포일러, 매끄럽고 우아한 라이트 라인으로 독보적인 존재감을 드러낸다. 프런트와 리어 엔드를 제외한 모든 외관은 알루미늄으로 제작된다.

완전히 새로워진 인테리어는 오목한 계기판과 직선 라인이 강조된 대시보드가 특징이다. 오리지널 911과 마찬가지로 새로운 대시보드는 두 개 윙 사이의 전체 너비를 완전히 덮고 있다. 중앙에 위치한 타코미터와 함께 두 개의 얇고, 프레임이 없는 디스플레이는 운전자에게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며, 10.9인치의 포르쉐 커뮤니케이션 매니지먼트(PCM) 센터 스크린은 운전에 방해 없이 더욱 신속하게 작동된다.

이 밖에도, 신형 911은 정교한 보조 시스템을 새롭게 선보이며 차량의 안전성과 편의성을 강화했다. 신형 911에는 세계 최초로 개발한 웻(Wet) 모드가 기본사양으로 탑재된다. 웻 모드는 노면 위 물을 감지, 제어 시스템을 사전 설정하고 운전자에게 경고하는 기능으로, 버튼을 누르거나 스티어링 휠(스포츠 크로노 패키지)의 모드 스위치를 통해 활성화시킬 수 있다. 또한, 기본 사양으로 제공되는 카메라 기반의 경고 및 브레이크 지원 시스템은 차량, 보행자 그리고 자전거 운전자와의 충돌 위험을 감지하고, 필요한 경우 비상 제동을 시작한다. 후방 카메라를 장착한 파크 어시스트 시스템은 기본 사양으로 제공되며, 열 화상 카메라를 장착한 나이트 비전 어시스트와 자동 거리 제어 시스템 및 스탑 앤 고(stop-and-go) 기능, 리버시블 탑승자 보호 기능을 포함한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은 옵션으로 선택 가능하다.

신형 911 카레라 S 카브리올레와 911 카레라 4S 카브리올레의 부가세 및 국가별 특별 사양을 포함한 독일 시장 판매 가격은 각각 134,405유로, 142,259유로부터 시작한다.

포르쉐는 지난 1981년 프랑크푸르트 국제 모터쇼(IAA)에서 최초의 911 카브리올레 프로토타입을 공개해 전 세계 팬들을 열광시킨 바 있으며, 이후 카브리올레는 포르쉐의 아이코닉 오픈 탑 스포츠카로서 수십 년 동안 전통을 이어오고 있다.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명
    포르쉐
    모기업
    Volkswagen AG
    창립일
    1930년
    슬로건
    There is no substitute
  • 포르쉐 포르쉐 The New 911 종합정보
    2019.05 출시 스포츠카
    휘발유 2981cc 복합연비 미정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렉서스, 상하이오토쇼서 고급 미니밴 LM 공개..특징은?
지난 주 개막한 2019 상하이오토쇼를 통해 처음 선보인 렉서스의 프리미엄 미니밴 LM은 세단으로만 구성된 쇼퍼드리븐의 정의를 바꾸고자 한다. 쇼퍼드리븐(…
조회수 100 16:32
데일리카
아우디, 신형 RS7 공개 계획..BMW M5·AMG E63과 ‘정면승부’
아우디가 S7에 이어 공개할 A7 라인업의 최상위 고성능 모델 RS7이 뉘르부르크링 서킷에서 포착됐다. 22일 독일 아우토모토운트스포트에 따르면, 올해 중 선
조회수 178 16:32
데일리카
ID.R로 ‘도장깨기’ 나선 폭스바겐..다음 타깃은 뉘르부르크링
파이크스피크 등 악명 높은 코스에서의 신기록을 쓰고 있는 폭스바겐이 새 도전 코스로 ‘녹색 지옥’을 지목했다. 폭스바겐은 19일(현지 시각) 전기 레이스카…
조회수 39 16:32
데일리카
[오토포토] 제네시스, 도시 감성의 씨티카
제네시스 브랜드가 ‘2019 뉴욕 국제 오토쇼’에서 전기차 기반 콘셉트카 ‘민트 콘셉트(Mint Concept)’를 세계 최초로 선보였다. 제네시스사업부장인 맨
조회수 31 16:31
오토헤럴드
한국토요타자동차, ‘2019 토요타 주말농부’ 시작
한국토요타자동차는 4월 20일(토) 수원시 팔달구에 위치한 농민회관에서 ‘2019 토요타 주말농부’를 실시하며 올해의 첫 농사를 알리는 씨앗 뿌리기를 진행했다고
조회수 30 15:51
글로벌오토뉴스
시트로엥, 뉴 C5 에어크로스 SUV 공식 출시
시트로엥은 컴포트 SUV ‘뉴 C5 에어크로스 SUV(New C5 Aircross SUV)’를 22일 공식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나선다. 뉴 C5 에어크로스
조회수 226 15:50
글로벌오토뉴스
쌍용차 노동조합, 전주에서 가족과 함께 하는 역사기행 실시
쌍용자동차는 노동조합 주관으로 조합원과 조합원 가족들이 함께 하는 역사기행 행사를 실시했다고 22일 밝혔다. 지난 20일 전라북도 전주시 한옥마을에서 진행된 이
조회수 26 15:50
글로벌오토뉴스
현대자동차그룹, 제9회 ‘글로벌 탑 탤런트 포럼’ 개최
현대자동차그룹이 미래 모빌리티 기술을 선점하고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주도할 해외 우수인재 발굴과 영입을 위해 제9회 ‘현대자동차그룹 글로벌 탑 탤런트 포럼(Hy
조회수 25 15:50
글로벌오토뉴스
토요타, 중 베이징자동차와 연료전지 기술 제휴
토요타자동차가 2019년 4월 22일 중국 베이징자동차 그룹과 연료전지 전기차 부문에서 제휴하기로 했다고 발표했다. 토요타가 중국기업과 연료전지 전기차 분야에서
조회수 29 15:50
글로벌오토뉴스
2019 상하이쇼 - 쉐보레, 트랙커와 트레일블레이저 공개
SAIC-GM의 쉐보레 브랜드는 2019 상하이모터쇼에서 쉐보레 트랙커와 트레일블레이저를 공개했다. 쉐보레 트랙커는 트랙스, 트레일블레이저는 블레이저를 떠오르게
조회수 41 15:48
글로벌오토뉴스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