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시승기] 쉐보레 말리부 1.35T vs. 1.5T..그 의외의 결과

데일리카 조회 수4,343 등록일 2018.11.28
공유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원하는 곳에 붙여넣기(Ctrl+V)하세요.

레이어 닫기
신형 말리부 가속 성능 비교 테스트


[데일리카 박홍준 기자] 한국지엠이 새롭게 출시한 신형 말리부의 라이트사이징 파워트레인은 출력과 배기량이 낮아졌지만, 실제 가속 테스트에서는 기존의 1.5 터보 보다도 강력한 성능을 발휘했다.

지난 26일 강원도 인제 스피디움에서 진행된 신형 말리부 출시회 에서는 기존의 1.5리터 터보 모델과 전자를 대체하는 1.35리터 모델의 가속 성능을 비교해볼 수 있었다.

한국지엠은 이날 약 60~70m 구간의 인제 스피디움 패독을 활용, 동일한 수준의 컨디션을 갖춘 말리부 1.5 터보와 1.35 터보의 가속 성능 테스트를 제공했다.

■ 낮아진 출력, 아베오 보다도 낮은 배기량

더 뉴 말리부


1341cc. 신형 말리부 1.35T의 배기량이다. 유효 배기량 탓에 1.3T 혹은 1.34T라고 하는 게 더 정확할 것 같지만, 아무튼 1.35T다.

최고출력은 156마력, 최대토크는 24.1kg.m으로 기존의 1.5T 모델 대비 페이퍼스펙은 떨어진다. 1.5T는 166마력 25.5kg.m의 토크를 발휘하니. 각각 10마력과 1.4kg.m이 빠진 셈이다.

4기통 엔진은 3기통으로 줄었고, 변속기는 기존의 6단 대신 CVT로 변경됐다. 3기통에 CVT라는 점에선 쉐보레 스파크와 똑같고, 배기량은 아베오 보다도 낮으니, 의구심이 들 수 밖에 없었다.

공교롭게도, 준비된 두 차량의 주행거리는 700km 내외. 타이어의 공기압도 동일한 수준으로 세팅됐다. 최소한 구형은 컨디션이 나쁘고, 신형은 차량 상태가 좋을 것이란 색안경은 벗어도 될 듯 했다.

신형 말리부 가속 성능 비교 테스트


■ 의외의 결과

주행은 1.35T와 1.5T를 번갈아가며 시승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한국지엠 측은 객관성을 더하기 위해 스톱워치를 활용, 각각의 기록을 계측했다.

우열을 가리는 ‘드래그 레이스’가 아니기 때문에, 저단 기어에서 출발한다거나, 엔진 회전수를 띄운 채로 출발하지는 않기로 했다. 급격한 가속을 원하는 상태에서 ‘양발 운전’을 요구하는 일은 없기 때문이다.

신형 말리부의 시동을 걸고, 출발 준비를 마쳤다. 깃발이 내려가는 순간 가속 페달에 체중을 밀어 넣었고, ‘방금 스핀 난거야?’ 하는 의구심이 들 정도로 잠깐의 스핀이 스쳐갔다.

신형 말리부 가속 성능 비교 테스트


별 기대가 없어서일까. 신형 말리부 1.35T의 가속 성능은 호쾌했다. CVT 특유의 이질감도 느껴지지 않지만, 3기통 특유의 안쓰러운 회전 질감이 전해지는 건 어쩔 수 없다.

1.5T와는 거의 동시에 출발했는데, 회차 지점에 도달해 백미러를 보니, 구형 말리부는 한참을 달려오고 있는 모습이었다.

신형 말리부에서 내려 구형 말리부로 바꿔 탔다. 이번 출발은 되려 기자가 조금 더 빨랐다. 그 순간 신형 말리부는 여유롭게 기자를 스쳐갔고, 차량 한 대 분의 거리를 둔 채 회차 지점에 도달했다.

신형 말리부의 최고출력은 5600rpm에서, 기존의 1.5T는 5400rpm에서 발휘된다. 다만, 가속 성능과 직결되는 토크는 신형 말리부가 1500~4000rpm, 기존 1.5T가 2000rpm에서부터 터져 나온다. 보다 낮은 영역에서 토크가 발휘되는 만큼, 가속성능이 우위에 있다는 반증이기도 했다.

신형 말리부 가속 성능 비교 테스트 (기록지)


기록지를 살펴본 결과, 신형 말리부의 주파 시간은 6.31초, 구형 말리부는 7.46초를 나타냈다. 신형 말리부가 1초 이상 빨랐다. 출력도 줄었고 배기량도 줄었는데, 2초 가까이 기록을 벌린 기자들도 존재했다.

■ 라이트사이징..그 비결은?

차량구동시스템 부문을 담당하고 있는 황준하 한국지엠 전무는 ‘1.35리터 E-터보’ 엔진의 키워드를 효율, 전동화, 친환경으로 요약했다.

그는 “유압식으로 작동하던 부품들을 전자식으로 변경했고, CVT를 탑재해 효율을 높였으며, 국산 가솔린 중형차로선 최초로 복합연비 2등급을 달성했다”며 “이를 통해 배기량에 관계없이 충분한 퍼포먼스를 냄은 물론 연료 효율도 높다는 점을 확인시킬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더 뉴 말리부 미디어 쇼케이스


E-터보 1.35리터 엔진은 GM의 차세대 터보 엔진으로, 글로벌 최초로 말리부에 처음 적용됐다. 초정밀 가변 밸브 타이밍 기술로 불필요한 연료 낭비를 줄이는 등 성능과 효율에서 최적의 균형을 이뤘다는 점도 황 전무의 설명이다.

VT40 무단변속기(CVT)는 기존의 CVT 변속기가 사용하는 벨트 타입이 아닌, 체인 벨트 기반의 동력 전달 방식을 적용, 내구성을 높이는 한편 보다 넓은 범위의 토크를 전달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한편, 이날 출시회에 참석한 카허 카젬 한국지엠 사장은 행사 전, 신형 말리부를 직접 몰고 서킷을 주행해본 입장에 대해 “우리의 놀라운 엔지니어링 능력과 역량을 다시 한번 확신하게 된 계기가 됐다”고 자평했다.

더 뉴 말리부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피닌파리나, 1900마력급 하이퍼카 출시 계획..제로백 ′2초 이내′
[구상 칼럼] 럭셔리카로 불렸던..에쿠스의 디자인 특징은?
‘회장님’, ‘사장님’의 車..제네시스 G90이 연말에 출시된 이유는?
[TV 데일리카] 말리부 1.5T vs.1.35T 가속 테스트...과연 승자는?
기아차, ‘살롱 드 K9’ 연장 운영..“연말 방문 증가 수요 대응”
르노삼성, ‘LH행복카’에 초소형 전기차 트위지 공급 ‘눈길’
GM, 美서 1만4천명 구조조정·5개 공장 폐쇄 가닥..9년만 최대규모
  • 회사명
    쉐보레
    모기업
    General Motors
    창립일
    1955년
    슬로건
    Find New Roads
  • 쉐보레 쉐보레 말리부 종합정보 저공해2종
    2018.11 출시 중형 09월 판매 : 602대
    휘발유, 경유 1341~1998cc 복합연비 10.8~17.1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핫클릭

뉴 미니 클럽맨 출시..가격은 3640만~4980만원
미니가 플래그십 모델인 ‘클럽맨’의 부분변경 모델을 선보혔다. 미니는 21일 서울 합정동에 위치한 카페 ‘포비 베이직’에서 출시회를 열고, 이날부터 ‘뉴 미…
조회수 1,085 2019-10-21
데일리카
현대차, 그랜저 IG 부분변경 디자인 유출, 역대급 파격
다음달 초 현대자동차 준대형 세단 그랜저의 부분변경모델이 출시될 예정인 가운데 국내 한 커뮤니티와 소셜미디어를 통해 그랜저 IG 부분변경모델의 실내외가 담긴 사
조회수 17,461 2019-10-18
오토헤럴드
현대차 그랜저, 부분변경 앞두고 10% 할인 공세..K7에 ‘견제구’
현대차가 사실상 그랜저에 대한 ‘재고 처리’에 돌입했다. 17일 국내 자동차 업계에 따르면, 현대자동차는 이달 그랜저에 최대 10% 할인과 1%대의 저금리 혜
조회수 2,286 2019-10-17
데일리카

최신소식 모아보기 - 국내

한·일 갈등 유탄 맞은 일본차..대박할인에 소비자 마음 돌아설까(?)
국내 자동차 판매량이 8개월 만에 증가세로 돌아섰지만 일본 자동차 브랜드만큼은 예외다. 한일 갈등으로 야기된 일본 제품 불매 운동 때문이다. 일본 자동차는…
조회수 1,225 2019-10-21
데일리카
40억짜리 슈퍼카 코닉세그..국내 딜러십 보유한 의외의 기업은...
스웨덴 슈퍼카 브랜드 코닉세그(Koenigsegg)의 국내 딜러십은 누가 보유하고 있을까. 정답은 의외로 안마의자 브랜드 바디프랜드다. 바디프랜드가 코닉세그…
조회수 430 2019-10-21
데일리카
쉐보레 말리부 시동꺼짐 등 32개 차종 2만1452대 리콜
국토교통부는 한국지엠, 캐딜락, 인피니티, 메르세데스-벤츠, 다임러트럭, BMW 등에서 제작 및 수입 판매한 32개 차종 2만1452대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되어
조회수 425 2019-10-21
오토헤럴드
국토부, 미래 도로상 반영한
도로의 조립식 건설, 시설물 점검 작업의 무인화, 지하와 지상을 넘나드는 입체 도로망(3D), 상상에서나 접해봤던 도로의 모습이 2030년에 우리의 눈 앞에 펼
조회수 216 2019-10-21
글로벌오토뉴스
DS3 크로스백, 11월 국내 출시..프리미엄 소형차 시장 공략
올해 국내 시장에 진출한 PSA의 프리미엄 브랜드 DS가 라인업을 확대한다. 21일 수입차업계에 따르면, DS의 공식 수입원인 한불모터스는 오는 11월 소형차
조회수 378 2019-10-21
데일리카
폭스바겐 티구안 이달 말 본격 인도 개시, 베스트셀링 따논 당상
폭스바겐의 간판급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티구안이 최근 국내 인증을 통과하며 이달말 본격적인 고객 인도에 돌입한다. 지난 9월부터 사전 예약을 실시한 202
조회수 1,275 2019-10-18
오토헤럴드
E클래스 vs. 5시리즈 vs. A6, 시장 경쟁 후끈..소비자 선택은?
이달 국내 시장에 출시되는 신형 아우디 A6는 메르세데스-벤츠 E클래스, BMW 5시리즈 등과 시장에서 직접적인 경쟁을 펼칠 것으로 전망된다. 18일 국내 수
조회수 2,900 2019-10-18
데일리카

최신소식 모아보기 - 해외

최강의 2시리즈 그란쿠페, BMW M235i 공개
BMW는 2시리즈 그란 쿠페 (BMW 2 Series Gran Coupe) 최상위 모델인 'M235i xDrive'를 공개했다. 파워트레인은 직분사 2.0리터
조회수 228 2019-10-21
글로벌오토뉴스
르노, 소형 SUV 캡처(QM3) 유럽 판매 가격 공개..‘주목’
국내에선 QM3로 불리는 르노의 소형 SUV, 2세대 캡처가 현지 판매 가격을 공개하고 올해 말부터 본격 인도에 나선다. 지난 7월 르노는 커진 차체와 강화된
조회수 281 2019-10-21
데일리카
中, 친환경차 시장 성장세 주춤..위기론 고개드는 배경은?
북미시장과 함께 전세계 자동차 시장을 이끌고 있는 중국내 전기차 시장의 조짐이 심상치 않다. 17일 중국 자동차 협회(CAAM)에 따르면 지난 9월까지 중국에
조회수 298 2019-10-18
데일리카
드리프트도 가능한..현대차가 공개한 고성능 ‘스타렉스 N’
현대차가 만우절 이벤트로 선보인 이른바 ‘스타렉스 N'을 현실화 시켰다. 18일 현대자동차는 스타렉스 기반의 드리프트 차량 ‘i맥스 N 드리프트버스’
조회수 4,760 2019-10-18
데일리카
애스턴마틴 고성능 SUV ‘DBX’..실내 스파이샷 살펴보니
영국 스포츠카 제조사인 애스턴마틴이 올 12월 공개를 예고한 고성능 SUV DBX의 실내 스파이샷이 포착됐다. 사진 속 DBX의 실내는 커다란 2개의 디스플레
조회수 505 2019-10-18
데일리카
GM, 파업 31일만에 노·사 극적 합의..공장 일부 폐쇄 철회
최근 미국에서 총파업으로 갈등에 휩싸여있던 GM이 잠정 합의에 성공했다. 17일 전미자동차노조(UAW)는 GM 사측과의 잠정 합의와 함께 이에 관련한 세부 사
조회수 462 2019-10-18
데일리카
NHTSA, 2020년 보다 강화된 신차평가 프로그램 업데이트 계획
미국 도로교통안전국(NHTSA)이 현지시간으로 16일 2020년 보다 업그레이드된 신차평가 프로그램을 계획 중이라고 발표했다. NHTSA는 보다 다양한 충돌 실
조회수 271 2019-10-18
오토헤럴드

최신 시승기

[시승기] ‘좌로 3보 이동’..지프 랭글러 오버랜드
지프 랭글러와 로터스 엑시지는 결국 같은 차라고 생각한다. ‘어디를’의 차이만 있을 뿐, 눈 앞에 직면한 것들을 헤쳐나가기 위한 차라는 점은 똑같다. 그래…
조회수 146 2019-10-21
데일리카
수퍼 SUV-람보르기니 우루스 시승기
람보르기니의 수퍼 SUV 우루스를 시승했다. 그룹 내 MLB에보 플랫폼을 공유하고 있으며 람보르기니 최초로 엔진을 앞쪽에 탑재한 고성능SUV를 추구하고 있는 것
조회수 304 2019-10-21
글로벌오토뉴스
[시승기] ‘승승장구’ 하는 가솔린 SUV..르노삼성 QM6 GDe
SUV 강세 속에서 눈에띄는 모델이 있다. SUV는 디젤이다는 공식을 깨트리고 가솔린 엔진을 탑재하고 승승장구 중인 QM6 이야기다. 소형 SUV는 가솔린
조회수 258 2019-10-21
데일리카
그 들이 만든 세 번째 스포츠카
2005년 다임러 그룹에서 자회사로 독립한 내용을 몰랐다면 메르세데스-AMG는 그동안 단순히 벤츠의 고성능차를 제작하는 서브 브랜드로 인식됐을지 모른다. 하지만
조회수 625 2019-10-17
오토헤럴드
[시승기] 가솔린의 실질적 대안..K7 프리미어 하이브리드
널찍한 실내공간, 편안한 승차감, 풍부한 편의사양 등을 갖춘 국산 준대형 세단은 SUV 강세 속에서도 꾸준한 인기를 넘어 세단 시장의 중심으로 자리잡고 있다.…
조회수 681 2019-10-17
데일리카
현대 8세대 쏘나타 하이브리드 시승기
현대자동차 8세대 쏘나타의 하이브리드버전을 시승했다. 진화한 하이브리드 시스템과 더불어 세계 최초로 능동 변속 제어기술 채용한 것이 포인트다. 솔라 패널로 전기
조회수 932 2019-10-16
글로벌오토뉴스

이런저런 생각, 자동차 칼럼

아우디 A5 시리즈의 디자인
아우디의 아이덴티티는 콰트로(Quattro)라고 불리는 상시4륜구동방식에 의한 전천후 주행성능이 가장 큰 역할을 하고 있다고 할 수 있지만, 다른 한편으로는 바
조회수 352 2019-10-21
글로벌오토뉴스
스팅어에 물들다, 인제 스피디움 그리고 한계령의 가을꽃
제대로 가는 길을 두고 에둘러 갔다. 인제 원대리 자작나무 숲을 지나고 내린천을 따라가느라 19일 인제 스피디움에서 오전 9시에 시작하는 스팅어 서킷 챌린지는
조회수 211 2019-10-21
오토헤럴드
2차 대전이 안겨 준 4륜구동 오프로드 스테이션 왜건 시대
*1946년 윌리스 오버랜드 왜건 스테이션 왜건을 전지형(全地形) 주파용으로 혁신시킨 것은 2차 세계대전이었다. 2차 세계대전은 속전속결의 전투로 그 주역을 담
조회수 332 2019-10-16
글로벌오토뉴스

전기차 소식

포르쉐 타이칸 vs. 테슬라 모델S..드래그·무스 테스트 승자는?
독일 뉘르부르크링 서킷 기록으로 고성능 전기차 시장의 경쟁을 뜨겁게 달궜던 테슬라 모델S와 포르쉐 타이칸이 이번에는 드래그 레이스와 무스 테스트로 맞붙…
조회수 192 2019-10-21
데일리카
테슬라, 중국에서 자동차제조업체 승인
테슬라가 중국 정부로부터 자동차제조업체의 승인을 받았다. 복수의 중국 미디어 따르면 중국 산업정보기술부가 테슬라를 정부의 승인된 자동차 제조업체 목록에 추가됐다
조회수 111 2019-10-21
글로벌오토뉴스
MINI EV, 브레이크 조작 없이 뉘르부르크링 완주
MINI는 MINI의 EV 모델인 '쿠퍼 SE'(MINI Cooper SE)가 독일 뉘르부르크링 북쪽 코스에서 브레이크 페달을 조작하지 않고 20.8km를 주행
조회수 176 2019-10-21
글로벌오토뉴스
메르세데스-벤츠,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메르세데스-벤츠의 전기차와 관련 기술 브랜드 EQ의 첫 번째 순수 전기차,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EQC(The new Mercede
조회수 242 2019-10-21
글로벌오토뉴스
출시 앞서 리콜 먼저, 메르세데스-벤츠의 첫 순수전기차 EQC
이달 국내 출시가 예정된 메르세데스-벤츠의 첫 순수전기차 EQC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되어 자발적 리콜이 실시된다. 당연히 고객 인도에 앞서 미판매된 물량 중 극소
조회수 149 2019-10-21
오토헤럴드
포드, 머스탱 기반 전기 SUV 출시 계획..티저 이미지 살펴보니
포드가 머스탱을 기반으로 하는 전기 SUV의 개발 과정 일부를 공개했다. 16일(현지시간) 포드는 머스탱을 기반으로 개발 중인 전기 SUV의 테스트 과정을 공
조회수 399 2019-10-17
데일리카
전기차 폴스타2, 테슬라 모델3 직접 겨냥..막바지 개발 과정!
볼보의 고성능 브랜드 폴스타는 오는 2020년 6월 출시할 폴스타2 순수 전기차 개발 막바지에 들어섰다고 밝혔다. 이달 초 판매 가격까지 공개한 폴스타2는 …
조회수 524 2019-10-18
데일리카

테크/팁 소식

현대차·기아차, 인공지능 기반의 부분 자율주행 기술 최초 개발해 양산적용
현대자동차와 기아자동차는 21일(월) 운전자의 주행성향에 맞는 부분 자율주행을 구현하는 기술인 SCC-ML(Smart Cruise Control-Machine
조회수 161 2019-10-21
글로벌오토뉴스
2리터 터보 엔진의 전성 시대
전동화가 대세로 굳어가는 분위기 속에서 내연기관에 대한 관심은 상대적으로 줄어 든 것처럼 보인다. 하지만 그것은 어디까지나 소비자의 입장에서이고 자동차회사들은
조회수 613 2019-10-21
글로벌오토뉴스
‘터보랙’을 해결하기 위한 솔루션..전자식 터보 시스템
최근 배기가스와 연료효율을 높이기 위한 방법으로 각 제조사들은 전동화 파워트레인 전략과 함께 다운사이징 엔진을 탑재하고 있다. 그러나 줄어든 배기량의 …
조회수 208 2019-10-21
데일리카
불청객 미세먼지, 현명한 에어컨·히터 필터 선택법
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리는 가을이다.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미세먼지·초미세먼지는 호흡기, 폐 질환은 물론 심리 건강에도 영향을 미친다. 자동차 실내도 안전 지대가
조회수 120 2019-10-21
오토헤럴드
애스턴마틴, 맥라렌 등 슈퍼카 업체들의 신기술 쟁탈전
일반 승용차 보다 월등한 성능을 자랑하는 스포츠카는 많은 사람이 '드림카'로 꼽으며 그 명성을 이어가고 있다. 억대를 호가하는 가격과 차체 소재부
조회수 234 2019-10-18
오토헤럴드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