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현대차 플래그십 SUV 차명, 팰리세이드(PALISADE)로 확정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수1,376 등록일 2018.11.09


현대자동차가 완전히 새로운 개념으로 개발한 플래그십 대형 SUV(프로젝트명 LX2)의 차명을 『팰리세이드(PALISADE)』로 확정했다고 밝혔다.

‘팰리세이드’는 11월 28일(현지시간) 미국 LA오토쇼에서 전세계 최초로 공개될 예정이며, 11월 말 국내 고객을 위한 사전계약 접수를 시작한다.

현대자동차가 새롭게 선보이는 ‘팰리세이드’는 운전석에서부터 3열 승객석에 이르기까지 모든 공간에 사용자 경험(User Experience?UX)을 기반으로 개발된 디자인과 패키지, 안전?편의 기술을 적용해 대형 SUV시장에 새로운 기준과 가치를 제시한다.

특히 ‘직관적인 사용자 경험(Intuitive Usability Experience)’을 극대화하기 위해 상품 및 UX기획자, 디자이너, 엔지니어들이 선행 개발 단계에서부터 주요시장 소비자 조사와 경쟁모델 테스트를 실시해 실질적인 고객의 니즈(needs)를 확인하고, 이를 신차에 대거 반영시켰다.

‘팰리세이드’가 제공하는 공간은 운전자 위주의 편의를 넘어 운전자를 포함한 모든 탑승객이 이동하는 동안 여유로우면서 고급스러운 라이프스타일을 누릴 수 있도록 개발됐다.

이를 위해 실내 디자인은 복잡한 구성요소를 배제하고 간결하면서도 고급스러운 스타일로 마무리했으며, 운전자와 승객들의 실사용 공간을 고려해 동급 최대 수준의 공간성(헤드룸, 레그룸)을 확보했다.

또한 고객이 레저?스포츠와 여행, 쇼핑 등을 위해 2~3열 공간을 스마트하게 활용할 수 있도록 조작을 혁신적으로 간편화시킨 다양한 시트 베리에이션(Variation)과 동급 최대 수준의 적재공간을 제공한다.

특히 운전석과 2열 좌석 대비 편의성 측면에서 소외되기 쉬운 3열 승객까지 배려하는 디자인과 신기술을 대거 적용해, ‘팰리세이드’에 탑승한 모든 승객들이 편안하게 자신만의 시간을 가질 수 있도록 세심하게 배려했다.

이와 더불어 운전자와 탑승객이 차량 내부에서 다양한 첨단 안전?편의사양들을 쉽고 간편하게 조작할 수 있도록 직관적인 사용성을 극대화시켰다.

현대차 관계자는 “대형 SUV시장에서는 기본적인 주행성능을 넘어선 그 이상의 가치를 제공할 필요가 있다”며, “이를 위해 팰리세이드는 이 차급이 제공하는 넉넉한 공간에 운전자와 승객 모두 자신만의 여유로움을 누릴 수 있도록 혁신적인 안전?편의사양과 간편한 조작성 제공에 중점을 뒀다”고 말했다.

한편 차명 ‘팰리세이드’는 미국 캘리포니아 남부 해변지역 ‘퍼시픽 팰리세이즈(Pacific Palisades)’에서 영감을 받아 정했다.

이 지역은 태평양이 내려다 보이는 절벽 위에 위치한 고급 주택지구로 세계적인 스타 건축가들이 디자인한 미드 센추리 모던(mid-century modern) 스타일의 걸작 대저택들이 모여 있다.

또한 이 지역은 태평양에서 불어오는 시원한 바다 바람과 함께 태평양을 배경으로 한 장엄한 일몰로 유명하며, 3개의 대형 공원과 하이킹 및 자전거 도로, 고급 골프 코스 등 여유로운 라이프 스타일을 누릴 수 있는 곳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미국 퍼시픽 팰리세이즈는 온화한 해안 기후와 아름다운 태평양 풍경으로 인해 헐리우드 스타 등 유명인들의 대저택이 많은 지역”이라며, “이러한 이미지는 팰리세이드가 추구하는 편안하고 여유로운 이동과 다양한 라이프 스타일을 추구하는 공간과 일치한다”고 설명했다.


한편 현대자동차는 지난 6일부터 “당신만의 영역을 찾아서”라는 메시지의 티저광고를 서울 종로구 세종문화회관(대형 미디어 파사드 광고)과 서울 시내버스 정류장 40곳에서 진행하고 있다. 이를 통해 팰리세이드가 앞으로 제공할 혁신적인 공간성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현대차 관계자는 “팰리세이드는 동급 최대 수준의 공간과 사용자 직관성을 강화시킨 안전?편의사양에 간편한 조작성까지 갖춰 고객들이 여유로운 라이프스타일을 즐기는 데 최적화된 SUV라며, “차량 내부 공간성을 최우선으로 고려한 만큼 앞으로 공간으로서 팰리세이드가 주목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명
    현대
    모기업
    현대자동차그룹
    창립일
    1967년
    슬로건
    New Thinking New Possibilities
  • 현대 현대 팰리세이드 종합정보
    2018.12 출시 대형SUV 03월 판매 : 6,377대
    휘발유, 경유 2199~3778cc 복합연비 8.9~12.6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BMW 그룹 코리아, 봄맞이 카 액세서리 &라이프스타일 캠페인 실시
BMW 그룹 코리아(대표 한상윤)가 4월 22일부터 5월 19일까지 한 달간 전국 BMW·MINI 공식 서비스 센터 및 라이프스타일 샵에서 ‘빌드 유어 드라
조회수 57 2019-04-18
글로벌오토뉴스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 ‘제4회 기브앤레이스’ 참가자 모집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의장 디미트리스 실라키스)가 내달 26일 개최하는 제4회 메르세데스-벤츠 ‘기브앤레이스(GIVE ’N RACE)’의 참가자를 오늘
조회수 36 2019-04-18
글로벌오토뉴스
2019EV트렌드코리아, 5월2일부터 코엑스에서 개최
친환경자동차에 대한 높은 관심이 반영됐던 서울모터쇼가 폐막하고, 친환경자동차 전시에서 시승, 구입정보까지 확인할 수 있는 대한민국 대표 친환경자동차 전시회인 '
조회수 36 2019-04-18
글로벌오토뉴스
브리지스톤, JAXA·토요타와 손잡고 국제 우주 탐사 프로그램 참여한다
브리지스톤이 일본 우주항공연구개발기구(JAXA: Japan Aerospace Exploration Agency), 토요타와 함께 국제 우주탐사 프로그램에 참여한
조회수 43 2019-04-18
글로벌오토뉴스
콘티넨탈 MK C1 브레이크 시스템, 하이브리드 차량의 CO2 배출량 약 5g 저감
콘티넨탈(http://www.continental-corporation.co.kr)이 오는 25일까지 개최되는 중국 상하이 모터쇼에서 최근 진행한 MK C1 브
조회수 48 2019-04-18
글로벌오토뉴스
79. 파워트레인의 미래- 19. 중국 전기차 시장, 본격 시험무대에 서다.
2019 상하이오토쇼에서 가장 주목을 끈 것은 여전히 SUV였다. 당장에 판매되는 모델에서는 크로스오버와 SUV가 중심을 잡고 있다는 얘기이다. 그런 한편으로
조회수 97 2019-04-18
글로벌오토뉴스
2019 상하이쇼 8신 - 렉서스 최초의 미니밴과 토요타 최초의 EV
이번 상하이모터쇼에서 토요타와 렉서스는 그간 중국 시장에서 볼 수 없었던 새로운 차량들을 소개해 눈길을 끌었다. 오랫동안 하이브리드 기술을 갈고 닦은 토요타지만
조회수 202 2019-04-18
글로벌오토뉴스
현대모비스, 미래 꿈나무 육성을 위한 공학교실 ‘개최’
미래의 꿈나무 육성을 위해 다양한 재능기부를 펼치고 있는 현대모비스는 이번 주니어 공학교실을 통해 4차산업을 대비한 과학 인재 육성에 힘을 쏟는다는 계획…
조회수 38 2019-04-18
데일리카
메르세데스-벤츠, 특별판 ′EQC 에디션 1886′ 공개..고객친화 서비스 ′눈길′
메르세데스-벤츠는 2019 뉴욕국제모터쇼에서 17일(현지시각) 순수 전기 SUV의 특별판을 공개했다. 이 모델은 벤츠에서 만든 세계 최초 가솔린 3륜 자동차 파
조회수 62 2019-04-18
데일리카
벤츠, ‘2020 메르세데스 GLS’ 데뷔..마이바흐도 출시 ′예고′
메르세데스-벤츠가 17일(현지시각) ‘2019 뉴욕 오토쇼’에서 풀사이즈 럭셔리 SUV ‘2020 신형 메르세데스 GLS′의 모습을 선보여 주목된다. 제 3세
조회수 210 2019-04-18
데일리카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