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디젤차 청결수 '요소수' 싼 것 찾다 수리비 1000만원

오토헤럴드 조회 수1,369 등록일 2018.11.09

[아롱테크] 오는 2019년 9월부터 디젤차의 배출가스 기준이 강화됨에 따라 최근 출시되고 있는 디젤차의 배출가스 후처리장치인 선택적 촉매환원시스템(Selective Catalytic Reduction, 이하 SCR) 적용차량이 늘어나고 있는 추세입니다.

디젤 배출가스를 줄여주는 배출가스후처리장치는 크게 질소저감장치(Lean NOx Trap, 이하 LNT) 방식과 SCR방식이 사용되고 있는데 LNT는 질소산화물(NOx)을 백금(Pt)과 파라듐(Pd), 로듐(Rh), 바륨(Ba) 등으로 구성된 촉매물질에 저장했다가 일정량이 모이면 별도의 연소과정과 화학반응을 통해 질소가스(N2)로 환원하는 과정을 통해 질소산화물을 저감시키는 장치입니다. 

이와 달리 SCR은 촉매장치에 일명 요소수라 불리는 환원제(또는 디젤배출가스 용액)를 분사해 질소산화물을 질소가스와 이산화탄소(CO2), 물(H2O)로 변환시켜주는 것이 차이점입니다.

이러한 SCR 시스템은 PM 센서와 배기가스온도센서, NOx 센서, 요소수 탱크 및 요소수 인젝터 등 부수적인 장치들이 필요해 시스템이 복잡해지고 주기적으로 보충해 주어야 하는 별도의 요소수를 필요로 하기 때문에 차량가격은 물론 차량유지보수 비용이 증가하는 단점이 있습니다.

기존에는 주로 2.0리터 이하의 소형 디젤엔진에는 LNT 방식을 사용해왔지만 2.0리터 이상의 중대형 디젤엔진에는 질소산화물 배출을 줄이기 위해 기존 LNT 시스템에 추가적으로 SCR을 적용해 왔지만 2019년부터 적용될 예정인 새로운 배출가스 기준 즉 유로6-D temp 기준을 만족시키기 위해선 LNT 방식만 고집할 수 없게 되었습니다.

SCR보다 질소산화물 저감효과가 낮을 뿐 아니라 LNT 방식의 산화환원 과정에서 발생하는 이산화황(SO2) 성분이 질소산화물과 유사한 특성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질소산화물 배출기준이 강화되는 새로운 배출가스 기준을 만족시키기 어렵기 때문입니다.

따라서 최근 선보이고 있는 2019년형 디젤차들은 모두 SCR을 적용하고 있습니다. 이처럼 SCR이 대중화됨에 따라 일정 주행거리 때마다 주기적으로 보충해주어야 하는 요소수의 관리요령이 점점 중요해지고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SCR을 적용한 디젤차량들은 SUV의 경우 20~25ℓ, 대형 상용차나 버스의 경우 40~60ℓ 용량의 요소수탱크를 갖추고 있으며 차종별로 상이하지만 대부분 주행거리 6000~8000km(일부 차종은 20,000km)마다 보충해 줄 것을 권장하고 있습니다. 

또한 주행가능거리가 약 2,400km, 요소수 잔량이 대략 5ℓ정도 남았을 때부터 계기판에 경고메시지를 표출하거나 경고음(알람)을 울리고, 경고메시지와 경고음을 동시에 표출하거나, 요소수 시스템 경고등(요소수 충전램프)이 점등되고, 최악의 경우 재시동을 할 수 없도록 해 운행을 제한하는 등을 통해 단계적으로 운전자에게 요소수 부족을 알려주고 있습니다.

주유소나 대형할인마트, 자동차 정비업소 등에서 현재 리터당 평균 1,000~1,200원 정도로 유통되고 있는 요소수는 국내에서만 약 40~50여개 업체가 요소수를 생산하고 있으며, 애드블루(AdBlue), 유록스(EUROX), 녹스-K(NOX-K), 케이 디녹스(K-Dinox), 프로녹스(ProNOx), 요소컴 등 10~15개 요소수 제품이 유통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습니다.

하지만 국내에는 요소수의 주원료인 화학요소 즉 암모니아를 생산하는 공장이 없어 전량 일본이나 중국 등에서 수입하는 실정으로 주원료의 품질에 따라 성능의 차이가 발생할 수밖에 없습니다.

요소수는 32.5%의 요소와 62.5%의 탈이온화수로 구성되어 있는데 요소수의 농도가 기준값인 32.5%보나 낮으면 배출가스 정화능력이 떨어지고 이보다 농도가 높으면 요소가 결정화되어 끈적끈적해지면서 SCR 촉매나 요소수 인젝터 노즐이 막히는 등 각종 부작용이 발생합니다. 

일반적으로 요소수는 생수처럼 맑고 투명한 상태를 유지하지만 뿌옇게 백탁현상이 생기거나 결정화 등 이물질이 보이면 사용하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대부분의 요소수 제조업체들은 환경부와 석유품질관리원으로부터 인증받은 99.9%의 고순도 요소수를 공급하고 있다고 밝히고 있지만, 요소수의 정제과정에서 콜타르나 트리우렛, 인산염, 구리, 아연, 철, 칼슘, 클레이 등 다양한 불순물이 함유될 가능성이 있습니다. 

특히 차량제작사의 권장사양과 다른 제품이나 인증을 거치지 않은 저가의 제품들의 경우 이러한 불순물로 인해 요소수 인젝터나 SCR 촉매의 막힘 또는 촉매 깨짐현상이 발생하고, 산화환원(화학반응) 과정에서 발생하는 요소수 고분자물질(멜라닌 등), 금속염 등으로 인해 SCR 내부는 물론 배기머플러 등에 쌓여 배압을 형성, 엔진 출력 및 연비를 떨어트리는 부작용이 발생합니다.

요소수 주입과정에서 요소수 주입구로 먼지나 이물질 등 불순물이 유입되어 관련시스템이 고장을 일으키거나,요소수의 누수 또는 동결, 요소수의 과다소모, 요소수 분사소음 및 이음발생하는 시스템 고장 또는 품질불량 사례도 접수되고 있습니다. 이로 인해 운전자들이 적게는 20만원에서 많게는 200~500여 만원, 최대 1000만원까지 수리비용을 지출하는 경우가 발생하고 있습니다.

한편 요소수는 영하 11℃ 이하에서 동결되어 결정화되는 물리적 특성을 가지고 있는데 가급적 햇빛이 비치지않은 그늘진 상온에서 보관하는 것이 좋으며 동결되더라도 온도가 올라가면 자연 용해되어 성능에는 지장이 없다는 것이 요소수 관련업체들의 이야기입니다.

하지만 제조일로부터 2년 이상 지나거나 25℃ 이상의 고온에 노출된 경우 암모니아가 증발되어 요소수의 농도가 떨어질 수 있으므로 사용하지 않는 것이 좋다고 합니다.

최근 출시된 SCR 적용차의 경우에는 요소수 탱크내에 필터는 물론 요소수 농도센서 등을 적용해 불량한 요소수가 투입된 경우 경고등이 점등되거나 시동이 걸리지 않도록 하고 있을 뿐 아니라, 동결방지를 위해 요소수 탱크 및 공급라인에 열선 및 히팅시스템을 적용하고 엔진시동을 끄면 요소수 연료펌프가 요소수 공급라인의 요소수를 회수하도록 설계되어 있습니다.


김아롱(카테크)/webmas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핫클릭

‘조용한 택시’ 공개 11일 유튜브 조회수 1000만 돌파
현대차그룹이 청각 장애인 택시 기사를 위해 자동차와 신기술을 접목시키는 휴먼 테크놀로지 구현 영상 '조용한 택시'가 유튜브 공개 11일만에 100
조회수 55 11:20
오토헤럴드
BMW, ‘2019년형 7시리즈’ 공개..바뀐 디자인 살펴보니
BMW가 16일 ‘2019 북미국제오토쇼’에서 새로운 모습과 기술을 담은 ‘2019년형 7시리즈’ 부분변경 모델을 공개했다. 데뷔 전 유출 이미지로 공개됐던
조회수 622 2019-01-17
데일리카
현대차, 상품성 높인 더 뉴 아이오닉 하이브리드 출시..가격은?
현대차가 상품성을 업그레이드한 아이오닉을 내놨다. 현대자동차(회장 정몽구)는 내외장 디자인을 변경하고 편의 사양을 대폭 강화한 아이오닉의 개선모델 ‘…
조회수 1,527 2019-01-17
데일리카
제네시스, 2021년 까지 SUV 3종 출시 계획..‘GV90’ 현실화 되나
제네시스가 두 대의 SUV 라인업을 추가한다. 15일 제네시스 브랜드는 GV80 외 두 종류의 SUV 라인업을 추가하고, 2021년 까지 세 종류의 세단과 S
조회수 4,189 2019-01-16
데일리카
2019 CES 7신 - 메르세데스-벤츠 2세대 CLA 최초 공개
메르세데스-벤츠는 2019 CES를 통해 2세대 CLA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전동화 모델이 아닌 일반 내연기관 차량을 CES를 통해 최초로 공개한 것이 이채
조회수 1,215 2019-01-16
글로벌오토뉴스

최신소식 모아보기 - 국내

주목받는 대형 SUV, 팰리세이드 vs. 텔루라이드..과연 소비자 선택은?
국내 소비자들의 라이프 스타일 변화로 SUV 시장이 확대되고 있는 가운데, 대형 SUV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기아차는 최근 미국 디트로이트에서 열…
조회수 57 11:24
데일리카
혼다, 첨단 안전장치 적용한 신형 CR-V 터보 출시..가격은 3690만~4300만원
혼다코리아(대표 정우영)는 차세대 운전자 보조 시스템인 혼다 센싱(Honda SENSING)을 탑재한 2019년형 CR-V 터보의 사전계약을 시작했다고 18일
조회수 42 11:20
데일리카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신년 기자간담회를 개최했다. 지난해를 돌아보고 2019년부터 펼펴질 새로운 미래 모빌리티 전략 등 계획 발표를 위한 자리였다. 특히 올
조회수 289 2019-01-17
글로벌오토뉴스
현대차, ‘설 명절 7박 8일 렌탈 시승 이벤트’실시
현대자동차는 설 명절을 맞아 총 250대의 귀성 차량을 설 연휴 기간 동안 무상 대여해주는 '설 명절 7박 8일 렌탈 시승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16일(수) 밝
조회수 759 2019-01-16
글로벌오토뉴스
지난해 독일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된 메르세데스-벤츠의 상용밴 '스프린터'의 3세대 완전변경모델이 국내 시장에 출시됐다.16일 다임러 트럭 코리아는
조회수 461 2019-01-16
오토헤럴드
혼다, 최첨단 안전사양 적용한 어코드 터보 출시..가격은 3690만원
혼다가 최첨단 운전자보조시스템을 적용해 안전성을 높인 어코드 터보를 내놨다. 혼다코리아(대표 정우영)는 15일 차세대 운전자보조시스템으로 불리는 혼…
조회수 2,837 2019-01-15
데일리카

최신소식 모아보기 - 해외

2019 디트로이트쇼  폭스바겐 파사트
폭스바겐이 북미형 파사트를 새로 공개했다. 정확히는 두 번째 페이스리프트 모델로, 본래대로라면 새로운 플랫폼을 사용해야 하지만 기존 플랫폼을 그대로 사용하고 있
조회수 156 2019-01-17
글로벌오토뉴스
에디션 부자 미니 쿠퍼, 이번에는 60주년 한정모델 등장
미니가 수 많은 에디션 모델에 또 하나의 한정생산 모델을 추가했다. 바로 미니 출시 60주년을 축하하기 위해 만든 ‘미니 쿠퍼 S 60주년 에디션(Cooper
조회수 271 2019-01-17
오토헤럴드
쌍용차 G4 렉스턴, 英 4X4 ‘최고 가치상’ 2년 연속 수상
쌍용차가 영국에서 G4 렉스턴과 렉스턴 스포츠가 제품력을 인정받아 ‘올해의 사륜구동’ 어워즈에서 잇달아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고 17일 밝혔다.G4 렉스턴은 지난
조회수 325 2019-01-17
오토헤럴드
토요타 수프라를 향한 반감
최근 열린 북미국제오토쇼를 통해 데뷔한 토요타의 대표 스포츠카 수프라에 대한 모터팬들의 반감이 커지고 있다. 지난 20여년간 젊은 층을 대변하는 2도어 스포츠카
조회수 692 2019-01-16
오토헤럴드

최신 시승기

인피니티 QX30 2.0T AWD 시승기
인피니티의 소형 크로스오버 QX30을 시승했다. 억양이 강한 인피니티 고유의 디자인 언어를 계승하면서 크로스오버로서의 성격을 실린 모델이다. Q30과 마찬가지로
조회수 23 11:24
글로벌오토뉴스
폭스바겐 아테온 2.0TDI 시승기
폭스바겐의 새로운 플래그십 모델 아테온을 시승했다. 5도어 쿠페를 표방하는 모델로 파사트를 베이스로 차체 크기를 키웠다. 루프라인을 패스트백 형상으로 처리해 스
조회수 521 2019-01-16
글로벌오토뉴스
재규어의 미래 - 재규어 I-PACE 시승기
고성능 프리미엄 전기차를 표방하고 있는 재규어 브랜드의 첫 번째 EV, I-PACE가 국내 출시되었다. 신차발표와 함께 영종도 일대에서 진행된 시승을 통해 앞으
조회수 351 2019-01-15
글로벌오토뉴스
푸조 3008 GT, 프랑스 감성으로 제주도 렌터카 체험하기
제주 하늘은 변화무쌍했다. 오후 느지막한 시간, 공항을 빠져나올 때만 해도 미세먼지까지 더해져 음침했다. 그것도 잠시, 한라산 정상부근으로 햇빛 한줄기가 수줍은
조회수 314 2019-01-15
오토헤럴드
렉스턴 스포츠 칸, 확실한 목적 그리고 목표
작년 초 등장한 렉스턴 스포츠는 그 동안 세대교체 없이 액티언 스포츠부터 이어져 오던 쌍용차의 픽업트럭을 대체하며 인기를 얻었다. 국내 브랜드들 중에서 픽업트럭
조회수 816 2019-01-14
글로벌오토뉴스

이런저런 생각, 자동차 칼럼

로터리? 2019년에 모두 회전교차로로 다시 태어나라!
행정안전부는 2019년, 그동안 형태가 유사하지만 통행방법이 서로 달라 구분하기 어려웠던 로터리를 회전교차로로 일원화한다고 밝혔다. 2018년 5월 기준 전국에
조회수 163 2019-01-17
카룻
그린하우스의 디자인과 유리창
‘그린하우스(greenhouse)’라는 영어 단어는 ‘온실’을 의미하는 명사이지만, 자동차 디자인에서는 벨트라인(belt line), 즉 차체의 측면에서 유리창
조회수 123 2019-01-17
글로벌오토뉴스
브랜드 역사의 시작 #12 유럽 최초의 완성차
제1차 세계대전이 끝난 뒤, 프랑스에서 자동차를 만드는 곳은 수 백 개에 이르렀다. 그러나 그들의 만드는 차들은 대부분 여전히 산업의 산물이라기보다는 공방에서
조회수 48 2019-01-17
오토헤럴드
브랜드 역사의 시작 #11 스타트 모터 첫 적용
1911년부터 자동차 역사에 등장한 쉐보레는 GM을 창업한 윌리엄 듀런트(William C. Durant)가 투자자들에 의해 퇴출된 뒤에 세운 회사다. 듀런트는
조회수 77 2019-01-16
오토헤럴드

전기차 소식

캠시스, 초소형 전기차 쎄보(CEVO)-C 3월 출시..가격은 1500만원
캠시스가 오는 3월 초소형 전기차를 출시한다. 캠시스(대표 박영태)는 오는 3월 개막되는 ‘2019 서울국제모터쇼’를 통해 초소형 전기차 쎄보(CEVO)-C
조회수 433 2019-01-17
데일리카
수소차, 2022년까지 8만대 확대…점유율 1위 목표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지난 16일 서울 서초구 양재 R&CD 혁신허브에서 ‘제1차 혁신성장전략회의 겸 2019년 제3차 경제관계장관회의’를 주재한
조회수 270 2019-01-17
오토헤럴드
폭스바겐, 美서 2022년 부터 전기차 생산..총 8천억원 투자
폭스바겐이 미국에 판매할 전기차 생산 지역으로 테네시주를 확정했다. 16일 폭스바겐에 따르면, 테네시주 채터누가(Chattanooga) 공장은 오는 2022년
조회수 65 2019-01-16
데일리카
폭스바겐, 미국에 배터리 전기차 공장 건설한다.
폭스바겐이 미국 테네시주 차타누가에 배터리 전기차 생산을 위한 공장을 건설한다고 발표했다. 차타누가 공장에서는 파사트와 아틀라스가 생산되고있다. 폭스바겐은 모듈
조회수 163 2019-01-15
글로벌오토뉴스

테크/팁 소식

2019 CES 9신 - 보쉬와 콘티넨탈이 선보인 모빌리티의 미래
대표적인 자동차 부품사이자 전장기업인 보쉬와 콘티넨탈은 올해 CES에서도 다양한 신기술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보쉬는 자율주행과 커넥티드, 전동화의 최신 기술
조회수 145 2019-01-17
글로벌오토뉴스
현대모비스ㆍKT, 5G시대 커넥티드카 기술 개발 박차
현대모비스와 KT가 충남 서산에 위치한 현대모비스 주행시험장에 5G 통신을 개통하고, 이를 활용한 커넥티드카 기술 개발에 본격 착수했다고 17일 밝혔다. 현대모
조회수 46 2019-01-17
오토헤럴드
2019 CES 8신 - 아우디, 자동차를 가상현실 플랫폼으로
아우디는 2019 CES에서 자동차에 탄 승객들에게 즐거움을 줄 수 있는 다양한 엔터테인먼트 시스템을 선보였다. 자동차의 움직임에 맞춰 영상이 바뀌거나, 영상에
조회수 167 2019-01-16
글로벌오토뉴스
사고 날 것 같아도 차가 알아서 달리는..토요타가 선보인 신기술은?
자동차가 사고를 감지해서 미리 피할 수 있다면? 영화 같은 신기술을 토요타가 2020년까지 선보인다. 데일리카 기자가 2019 소비자가전쇼(CES)에서 목격한
조회수 667 2019-01-15
데일리카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