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구상 칼럼] 품위를 더욱 높이는..‘간격’ 디자인의 중요성

데일리카 조회 수1,568 등록일 2018.11.07
현대 아제라(그랜저)


세단형 승용차의 차체는 후드와 캐빈, 그리고 트렁크의 세 부분으로 구성된다. 이것은 세단형 승용차의 엔진 탑재 방식이나 구동 방식에 따른 차이와는 상관 없이 모든 세단형 승용차들에서 공통적인 구성요소이다.

그렇지만 같은 세단형 승용차라고 하더라도 차체와 바퀴의 위치에 따라 전체적인 차체 이미지는 우아한 이미지를 주기도 하고, 또 그렇지 못하기도 한다. 그렇다면 어떤 부분이 우아하지 못한 이미지를 만들어 내는 것일까?

세단의 가장 기본적인 구성요소인 후드, 캐빈, 그리고 트렁크


여기에서 우아하다 혹은 그렇지 못하다 라는 식의 표현을 썼지만, 우아하지 못하다는 것은 적절한 표현은 아닌 것 같다.

이것을 우아한 것이냐 혹은 실용적인 것이냐의 차이로 구분하는 것이 더 적절할 듯 하다. 즉 멋을 부리느냐 아니면 실용성을 추구하느냐의 차이로 대비될 수 있을 것이다.

2017년형 그랜저의 치수


그렇다면 어떤 요인들이 이 두 특징을 결정지을까? 이것을 결정짓는 대표적 요인은 구동방식에 의한 차축의 위치 차이가 큰 역할을 한다.

사실 구동방식은 차체 디자인의 우아함과는 직접적인 관련이 없는 요소로 보이기도 하지만, 차축의 위치는 사실상 차체의 이미지와 인상, 그리고 차량의 성능과 용도를 결정짓는 역할을 한다.

2015년형 G80의 치수


그림에서 2017년형 IG 그랜저의 측면뷰에서 주목해야 할 부분은 앞 바퀴의 위치이다. 어코드는 전륜 구동 방식을 채택하고 있는 중형 승용차로 엔진은 차체 폭 방향으로 가로로 탑재되면서 앞 바퀴 중심보다 앞에 위치한다. 그런 이유에서 앞 오버 행은 길어지고 펜더 후반부는 짧은 것을 볼 수 있다.

한편으로 2015년형 제네시스 G80은 후륜구동방식을 채택하면서 엔진룸에서 앞 바퀴의 위치가 거의 중앙에 오는 것을 볼 수 있다. 비례 상으로 캐빈 대비 후드의 길이 비례가 그랜저와 G80이 동일한 비율이지만, 그 공간에서 앞 바퀴의 위치는 차이를 보이고 있다.

2012년형 벤츠 S 클래스의 치수


후륜구동 방식의 정통 세단이라고 할 수 있는 S-클래스의 2012년형의 측면 비례에서 앞 바퀴의 위치는 역시 거의 엔진 룸의 정 중앙인 것을 볼 수 있다.

그런데 한편으로 1991년에 등장했던 아큐라 레전드-국내에서는 아카디아-는 앞 바퀴 굴림 방식을 가지고 있었음에도 앞 바퀴의 위치는 거의 중앙에 자리잡고 있는 것을 볼 수 있다.

1991년형 레전드, 아카디아의 치수


이것은 비슷한 시기에 등장했던 현대자동차의 L2 그랜저-미쓰비시의 뉴 데보네어-의 앞 바퀴 굴림방식의 비례와 차이를 발견할 수 있다.

이들 아카디아와 L2 그랜저는 모두 앞 바퀴 굴림방식이지만, 엔진의 탑재 방식이 아카디아는 후륜구동 방식의 승용차와 동일하게 차체 길이방향으로 탑재된 종치(縱置)인 반면, L2 그랜저는 일반적인 앞 바퀴 굴림방식의 승용차와 동일한 횡치(橫置), 즉 폭 방향으로 놓고, 그 뒤로 트랜스 액슬(transaxle)이 놓이기 때문이다.

1992년형 L2 그랜저의 치수


이에 따라 휠 아치에서 앞 문의 분할 선까지의 간격은 매우 좁은 것을 볼 수 있다. 그만큼 상대적으로 앞 오버 행, 즉 앞 바퀴 중심에서 앞 범퍼의 끝단까지의 거리가 길다는 것이다.

이후 전륜구동방식의 발전으로 앞 바퀴는 보다 더 엔진룸 중심부 방향으로 옮겨지고 오버행의 길이도 줄어들고 있는 것을 볼 수 있다.

2017년형 IG그랜저의 치수


물론 아카디아는 엔진의 탑재 방식이 전혀 달랐기에 가능한 일이다. 앞 오버행은 짧고, 앞 바퀴 중심에서 앞 문의 분할선까지의 거리는 긴 것을 볼 수 있다.

L2 그랜저의 길이와 비교해본다면 그 차이를 명확하게 볼 수 있다. 바꾸어 말하면 앞 펜더(fender)에서 앞 바퀴의 위치가 아카디아는 L2 그랜저보다 앞쪽으로 이동돼 있는 셈이다.

2017년형 어코드의 치수


이렇게 해서 만들어지는 상대적으로 긴 펜더 후반부의 길이는 클래식하면서도 역동적인 이미지를 주는데, 서구에서는 이 치수를 고급승용차의 상징으로 품위 간격(prestige distance) 이라고 구분해서 부르고 있다.

물론 이러한 구조는 단지 엔진의 탑재 방향만을 바꾸는 개념만으로 바뀌는 것은 아니지만, 아름다운 차체 비례를 위해 차량 구조를 적극적으로 바꾸었다는 점에서 매우 특이한 사례이다.

극히 짧은 앞 오버행처럼 보이는 아카디아


실제로 아카디아는 극도로 짧은 앞 오버행과 긴 ‘품위 간격’에 의한 차체의 비례에 의해 매우 아름다운 모습을 볼 수 있다.

한대의 승용차의 디자인 이미지는 다양한 디테일과 부품의 형태에 의해 만들어지지만, 아름다운 차체의 비례는 그 무엇보다도 그 차의 이미지를 좌우하는 중요한 요소임에 틀림 없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독일차의 역습 ″경쟁자가 없다″
타케무라 토요타코리아 사장, “아발론은 캠리와 시장 간섭 없을 것”..왜?
포르쉐, 신형 911 주행 테스트 공개..내년 초 글로벌 출시 계획
신차급 중고차 싼타페, 온라인서 구매하면 642만원 할인..‘찬스’
시트로엥, ‘C5 에어크로스‘ 하이브리드 공개..반자율주행 기술 적용
폐막한 대구미래차엑스포..관람객 관심 모은 전기차는?
푸조, ‘디젤차 혹한기’에도 승승장구..“WLTP 인증 속도 낼 것”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핫클릭

‘조용한 택시’ 공개 11일 유튜브 조회수 1000만 돌파
현대차그룹이 청각 장애인 택시 기사를 위해 자동차와 신기술을 접목시키는 휴먼 테크놀로지 구현 영상 '조용한 택시'가 유튜브 공개 11일만에 100
조회수 50 11:20
오토헤럴드
BMW, ‘2019년형 7시리즈’ 공개..바뀐 디자인 살펴보니
BMW가 16일 ‘2019 북미국제오토쇼’에서 새로운 모습과 기술을 담은 ‘2019년형 7시리즈’ 부분변경 모델을 공개했다. 데뷔 전 유출 이미지로 공개됐던
조회수 613 2019-01-17
데일리카
현대차, 상품성 높인 더 뉴 아이오닉 하이브리드 출시..가격은?
현대차가 상품성을 업그레이드한 아이오닉을 내놨다. 현대자동차(회장 정몽구)는 내외장 디자인을 변경하고 편의 사양을 대폭 강화한 아이오닉의 개선모델 ‘…
조회수 1,504 2019-01-17
데일리카
제네시스, 2021년 까지 SUV 3종 출시 계획..‘GV90’ 현실화 되나
제네시스가 두 대의 SUV 라인업을 추가한다. 15일 제네시스 브랜드는 GV80 외 두 종류의 SUV 라인업을 추가하고, 2021년 까지 세 종류의 세단과 S
조회수 4,151 2019-01-16
데일리카
2019 CES 7신 - 메르세데스-벤츠 2세대 CLA 최초 공개
메르세데스-벤츠는 2019 CES를 통해 2세대 CLA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전동화 모델이 아닌 일반 내연기관 차량을 CES를 통해 최초로 공개한 것이 이채
조회수 1,203 2019-01-16
글로벌오토뉴스

최신소식 모아보기 - 국내

주목받는 대형 SUV, 팰리세이드 vs. 텔루라이드..과연 소비자 선택은?
국내 소비자들의 라이프 스타일 변화로 SUV 시장이 확대되고 있는 가운데, 대형 SUV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기아차는 최근 미국 디트로이트에서 열…
조회수 51 11:24
데일리카
혼다, 첨단 안전장치 적용한 신형 CR-V 터보 출시..가격은 3690만~4300만원
혼다코리아(대표 정우영)는 차세대 운전자 보조 시스템인 혼다 센싱(Honda SENSING)을 탑재한 2019년형 CR-V 터보의 사전계약을 시작했다고 18일
조회수 40 11:20
데일리카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신년 기자간담회를 개최했다. 지난해를 돌아보고 2019년부터 펼펴질 새로운 미래 모빌리티 전략 등 계획 발표를 위한 자리였다. 특히 올
조회수 281 2019-01-17
글로벌오토뉴스
현대차, ‘설 명절 7박 8일 렌탈 시승 이벤트’실시
현대자동차는 설 명절을 맞아 총 250대의 귀성 차량을 설 연휴 기간 동안 무상 대여해주는 '설 명절 7박 8일 렌탈 시승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16일(수) 밝
조회수 757 2019-01-16
글로벌오토뉴스
지난해 독일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된 메르세데스-벤츠의 상용밴 '스프린터'의 3세대 완전변경모델이 국내 시장에 출시됐다.16일 다임러 트럭 코리아는
조회수 457 2019-01-16
오토헤럴드
혼다, 최첨단 안전사양 적용한 어코드 터보 출시..가격은 3690만원
혼다가 최첨단 운전자보조시스템을 적용해 안전성을 높인 어코드 터보를 내놨다. 혼다코리아(대표 정우영)는 15일 차세대 운전자보조시스템으로 불리는 혼…
조회수 2,824 2019-01-15
데일리카

최신소식 모아보기 - 해외

2019 디트로이트쇼  폭스바겐 파사트
폭스바겐이 북미형 파사트를 새로 공개했다. 정확히는 두 번째 페이스리프트 모델로, 본래대로라면 새로운 플랫폼을 사용해야 하지만 기존 플랫폼을 그대로 사용하고 있
조회수 153 2019-01-17
글로벌오토뉴스
에디션 부자 미니 쿠퍼, 이번에는 60주년 한정모델 등장
미니가 수 많은 에디션 모델에 또 하나의 한정생산 모델을 추가했다. 바로 미니 출시 60주년을 축하하기 위해 만든 ‘미니 쿠퍼 S 60주년 에디션(Cooper
조회수 265 2019-01-17
오토헤럴드
쌍용차 G4 렉스턴, 英 4X4 ‘최고 가치상’ 2년 연속 수상
쌍용차가 영국에서 G4 렉스턴과 렉스턴 스포츠가 제품력을 인정받아 ‘올해의 사륜구동’ 어워즈에서 잇달아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고 17일 밝혔다.G4 렉스턴은 지난
조회수 318 2019-01-17
오토헤럴드
토요타 수프라를 향한 반감
최근 열린 북미국제오토쇼를 통해 데뷔한 토요타의 대표 스포츠카 수프라에 대한 모터팬들의 반감이 커지고 있다. 지난 20여년간 젊은 층을 대변하는 2도어 스포츠카
조회수 689 2019-01-16
오토헤럴드

최신 시승기

인피니티 QX30 2.0T AWD 시승기
인피니티의 소형 크로스오버 QX30을 시승했다. 억양이 강한 인피니티 고유의 디자인 언어를 계승하면서 크로스오버로서의 성격을 실린 모델이다. Q30과 마찬가지로
조회수 23 11:24
글로벌오토뉴스
폭스바겐 아테온 2.0TDI 시승기
폭스바겐의 새로운 플래그십 모델 아테온을 시승했다. 5도어 쿠페를 표방하는 모델로 파사트를 베이스로 차체 크기를 키웠다. 루프라인을 패스트백 형상으로 처리해 스
조회수 516 2019-01-16
글로벌오토뉴스
재규어의 미래 - 재규어 I-PACE 시승기
고성능 프리미엄 전기차를 표방하고 있는 재규어 브랜드의 첫 번째 EV, I-PACE가 국내 출시되었다. 신차발표와 함께 영종도 일대에서 진행된 시승을 통해 앞으
조회수 351 2019-01-15
글로벌오토뉴스
푸조 3008 GT, 프랑스 감성으로 제주도 렌터카 체험하기
제주 하늘은 변화무쌍했다. 오후 느지막한 시간, 공항을 빠져나올 때만 해도 미세먼지까지 더해져 음침했다. 그것도 잠시, 한라산 정상부근으로 햇빛 한줄기가 수줍은
조회수 314 2019-01-15
오토헤럴드
렉스턴 스포츠 칸, 확실한 목적 그리고 목표
작년 초 등장한 렉스턴 스포츠는 그 동안 세대교체 없이 액티언 스포츠부터 이어져 오던 쌍용차의 픽업트럭을 대체하며 인기를 얻었다. 국내 브랜드들 중에서 픽업트럭
조회수 816 2019-01-14
글로벌오토뉴스

이런저런 생각, 자동차 칼럼

로터리? 2019년에 모두 회전교차로로 다시 태어나라!
행정안전부는 2019년, 그동안 형태가 유사하지만 통행방법이 서로 달라 구분하기 어려웠던 로터리를 회전교차로로 일원화한다고 밝혔다. 2018년 5월 기준 전국에
조회수 162 2019-01-17
카룻
그린하우스의 디자인과 유리창
‘그린하우스(greenhouse)’라는 영어 단어는 ‘온실’을 의미하는 명사이지만, 자동차 디자인에서는 벨트라인(belt line), 즉 차체의 측면에서 유리창
조회수 121 2019-01-17
글로벌오토뉴스
브랜드 역사의 시작 #12 유럽 최초의 완성차
제1차 세계대전이 끝난 뒤, 프랑스에서 자동차를 만드는 곳은 수 백 개에 이르렀다. 그러나 그들의 만드는 차들은 대부분 여전히 산업의 산물이라기보다는 공방에서
조회수 47 2019-01-17
오토헤럴드
브랜드 역사의 시작 #11 스타트 모터 첫 적용
1911년부터 자동차 역사에 등장한 쉐보레는 GM을 창업한 윌리엄 듀런트(William C. Durant)가 투자자들에 의해 퇴출된 뒤에 세운 회사다. 듀런트는
조회수 77 2019-01-16
오토헤럴드

전기차 소식

캠시스, 초소형 전기차 쎄보(CEVO)-C 3월 출시..가격은 1500만원
캠시스가 오는 3월 초소형 전기차를 출시한다. 캠시스(대표 박영태)는 오는 3월 개막되는 ‘2019 서울국제모터쇼’를 통해 초소형 전기차 쎄보(CEVO)-C
조회수 421 2019-01-17
데일리카
수소차, 2022년까지 8만대 확대…점유율 1위 목표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지난 16일 서울 서초구 양재 R&CD 혁신허브에서 ‘제1차 혁신성장전략회의 겸 2019년 제3차 경제관계장관회의’를 주재한
조회수 265 2019-01-17
오토헤럴드
폭스바겐, 美서 2022년 부터 전기차 생산..총 8천억원 투자
폭스바겐이 미국에 판매할 전기차 생산 지역으로 테네시주를 확정했다. 16일 폭스바겐에 따르면, 테네시주 채터누가(Chattanooga) 공장은 오는 2022년
조회수 65 2019-01-16
데일리카
폭스바겐, 미국에 배터리 전기차 공장 건설한다.
폭스바겐이 미국 테네시주 차타누가에 배터리 전기차 생산을 위한 공장을 건설한다고 발표했다. 차타누가 공장에서는 파사트와 아틀라스가 생산되고있다. 폭스바겐은 모듈
조회수 163 2019-01-15
글로벌오토뉴스

테크/팁 소식

2019 CES 9신 - 보쉬와 콘티넨탈이 선보인 모빌리티의 미래
대표적인 자동차 부품사이자 전장기업인 보쉬와 콘티넨탈은 올해 CES에서도 다양한 신기술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보쉬는 자율주행과 커넥티드, 전동화의 최신 기술
조회수 144 2019-01-17
글로벌오토뉴스
현대모비스ㆍKT, 5G시대 커넥티드카 기술 개발 박차
현대모비스와 KT가 충남 서산에 위치한 현대모비스 주행시험장에 5G 통신을 개통하고, 이를 활용한 커넥티드카 기술 개발에 본격 착수했다고 17일 밝혔다. 현대모
조회수 45 2019-01-17
오토헤럴드
2019 CES 8신 - 아우디, 자동차를 가상현실 플랫폼으로
아우디는 2019 CES에서 자동차에 탄 승객들에게 즐거움을 줄 수 있는 다양한 엔터테인먼트 시스템을 선보였다. 자동차의 움직임에 맞춰 영상이 바뀌거나, 영상에
조회수 167 2019-01-16
글로벌오토뉴스
사고 날 것 같아도 차가 알아서 달리는..토요타가 선보인 신기술은?
자동차가 사고를 감지해서 미리 피할 수 있다면? 영화 같은 신기술을 토요타가 2020년까지 선보인다. 데일리카 기자가 2019 소비자가전쇼(CES)에서 목격한
조회수 666 2019-01-15
데일리카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