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르노삼성 QM6 GDe '마법의 양탄자에 오른 듯 고요'

오토헤럴드 조회 수3,087 등록일 2018.11.01

시종일관 '무음무동(無音無動)'의 차체는 마법의 양탄자에 오른 듯 도로를 부드럽게 달려 나간다. 반듯하게 포장된 아스팔트는 물론 울퉁불퉁 콘크리트 도로에서도 좀처럼 노면 소음은 차체로 유입되지 않았다. 이 때 서스펜션 세팅 역시 적당히 무른 승차감을 전달하며 앞뒤 어디에 앉아도 편안하다.

달린다는 느낌 보다는 물 위를 두둥실 떠다니는 기분이다. 노면 정보를 고스란히 몸으로 체감할 수 있도록 세팅된 자동차가 꼭 정답은 아님을, 상황 그리고 운전자 취향 따라 이런 부분들이 다르게 전달 될 수 있음을 다시 한 번 이번 시승을 통해 떠올랐다.

특히 시승차의 착좌감이 우수한 시트는 허리 부위를 안정적으로 감싸고 비행기 이코노미석의 그 것을 훔쳐온 듯 꼭 닯은 헤드레스트는 장시간 주행에도 부담을 한결 덜어 주었다. 기름통을 꽉 채운 뒤 서울 시내와 경기도 일대를 1박 2일 간 달리며 계기판 연비는 줄곧 13.5~15.2km/ℓ를 유지했으니 차체 크기와 무게를 감안하면 꽤 만족스러운 연료효율성까지 발휘했다.

물론 모두가 만족스럽지는 못했다. 가속 성능 특히 고속 추월 성능은 분명 아쉽다. 고속과 저속에서 스티어링 휠은 좀 더 무게감을 더한다면 보다 안정적인 느낌을 전달할 수 있겠다. 또 센터페시아에 자리한 디스플레이는 보다 직관적인 구조 변경과 다양한 활용성을 보여줄 UI 도입이 절실해 보였다.

이러한 몇 가지 단점에도 불구하고 르노삼성 QM6 GDe는 국내 시장에서 출시 후 줄곧 인기몰이 중이다. 2017년 9월 첫 출시 후 1년여 만에 중형 가솔린 SUV 최초로 누적 판매 대수 2만대를 돌파한데 이어 현재도 월 평균 1600여대가 팔리며 뛰어난 존재감을 발휘한다. 국내 SUV 인기와 맞물린 측면도 있으나, 기존 디젤 SUV의 고질적 약점이던 소음과 진동으로 인해 등돌린 소비자들에게 새로운 대안을 제시한 부분이 효과를 발휘한 것으로 보인다.  

르노삼성 상품전략팀에는 분명 눈치 빠른 대리 급 인재가 존재하는게 분명하다. 르노삼성은 QM6 GDe를 출시하며 전트림 앞유리에 열차단 기능이 추가된 차음 윈드쉴드 글라스를 기본 적용하고 소음 유입 가능성이 있는 차체 곳곳에 다양한 흡차음재를 사용했다. 디젤 엔진과 비교해 가솔린 엔진이 기본적으로 소음과 진동이 낮음에도 디젤차 이상 수준으로 이런 부분에 신경을 쓴 탓에 경쟁 모델은 물론 세단 수준의 N.V.H. 성능을 실제로 느낄 수 있다. 이런 부분이 소비자들의 흥미를 자극한 것.

여기에 전트림 기본 적용된 안전 및 편의사양도 풍부해 운전자 피로도 경보 시스템, 차체에서 약 2미터 떨어지면 자동으로 문이 잠기는 오토클로징 시스템, 자동 긴급제동, 전방추돌 경보, 차선 이탈 경보, 사각지대 경보 등 다양한 첨단 안전시스템이 탑재됐다. 또한 이를 비롯해 동급 최초로 센터포인트 2가 적용된 보스 서라운드 시스템과 애플 카플레이를 지원하는 8.7인치 S-링크 내비게이션 시스템이 적용된 부분도 눈에 띈다.

QM6 GDe의 외관 디자인은 LED 퓨어 비전 헤드램프와 19인치 투톤 알로이 휠을 특징으로 실내는 가죽시트, 앰비언트 라이트, 사각지대 경보 시스템, 360도 주차 보조 시스템 등이 기본 적용됐다. 차체 크기는 전장 4675mm, 전폭 1845mm, 전고 1680mm에 휠베이스 2705mm로 콤팩트 SUV급 투싼과 스포티지에 비해 전장이 최대 195mm 길고 전폭은 10mm 넓으며 실내공간을 좌우하는 휠베이스 역시 이들 보다 35mm 더 여유롭다. 싼타페와 비교할 경우에는 전장과 휠베이스가 각각 95mm, 60mm 차이를 보이고 있어 도심형 SUV 콘셉트에 최적화된 모습이다.

QM6 GDe의 매력은 무엇보다 가격 측면에서 기존과 동일하게 디젤 모델 대비 290만원 낮게 책정한 부분이 매력이다. 개별소비세 인하가 적용될 경우 2995만원에 판매된다. 이는 최근 부분변경모델로 출시된 투싼과 기아차 스포티지와 비슷한 수준으로 차체 기준 싼타페급 가까운 차량임을 감안하면 콤팩트 SUV 수준 가격에 중대형 차량을 구매 할 수 있는 셈이다.

한편 QM6 GDe의 핵심인 파워트레인은 2.0 가솔린 직분사 엔진이 탑재되어 최고출력 144마력, 최대토크 20.4kg.m을 발휘한다. 여기에 7단 수동모드를 지원하는 일본 자트코(JATCO)사의 엑스트로닉 무단변속기가 맞물렸다. 디젤과 달리 전륜 구동 방식만 제공하는 부분도 이색적이다. 전륜과 후륜은 각각 맥퍼슨 스트럿, 멀티링크 서스펜션이 적용되고 브레이크는 벤틸레이티드 디스크가 사용됐다.


김훈기 기자/hoon149@gmail.com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회사명
    르노삼성
    모기업
    르노그룹
    창립일
    2000년
    슬로건
    새로운 10년, 세계로의 비상
  • 르노삼성 르노삼성 QM6 종합정보
    2016.09 출시 중형SUV 12월 판매 : 4,819대
    휘발유, 경유 1995~1997cc 복합연비 11.2~12.2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핫클릭

푸조,
푸조가 21일(월) 프리미엄 5도어 패스트백 스타일로 변화한 자사의 플래그십 세단 ‘New 푸조 508’을 국내 공식 출시했다.New 푸조 508은 8년만에 완
조회수 1,157 2019-01-21
글로벌오토뉴스
‘조용한 택시’ 공개 11일 유튜브 조회수 1000만 돌파
현대차그룹이 청각 장애인 택시 기사를 위해 자동차와 신기술을 접목시키는 휴먼 테크놀로지 구현 영상 '조용한 택시'가 유튜브 공개 11일만에 100
조회수 1,954 2019-01-18
오토헤럴드
진짜? 현대차 3월 출시
현대차가 오는 3월 출시 예정인 신형 쏘나타(코드명 DN8) 택시를 판매하지 않을 것으로 알려졌다. 영업용보다는 자가용 판매에 집중하겠다는 계획이지만, 이전에도
조회수 13,567 2019-01-18
오토헤럴드
[TV 데일리카] BMW가 공개한 신형 7시리즈..실내 디자인 특징은?
BMW가 최근 공개한 ‘2019년형 7시리즈’는 부분변경 모델에 속한다. 뉴 7시리즈의 실내는 넓은 공간과 엄선된 소재, 그리고 다양한 디자인 요소들이 어우러져
조회수 3,024 2019-01-18
데일리카
현대차, 상품성 높인 더 뉴 아이오닉 하이브리드 출시..가격은?
현대차가 상품성을 업그레이드한 아이오닉을 내놨다. 현대자동차(회장 정몽구)는 내외장 디자인을 변경하고 편의 사양을 대폭 강화한 아이오닉의 개선모델 ‘…
조회수 3,066 2019-01-17
데일리카

최신소식 모아보기 - 국내

주목받는 대형 SUV, 팰리세이드 vs. 텔루라이드..과연 소비자 선택은?
국내 소비자들의 라이프 스타일 변화로 SUV 시장이 확대되고 있는 가운데, 대형 SUV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기아차는 최근 미국 디트로이트에서 열…
조회수 14,663 2019-01-18
데일리카
혼다, 첨단 안전장치 적용한 신형 CR-V 터보 출시..가격은 3690만~4300만원
혼다코리아(대표 정우영)는 차세대 운전자 보조 시스템인 혼다 센싱(Honda SENSING)을 탑재한 2019년형 CR-V 터보의 사전계약을 시작했다고 18일
조회수 2,918 2019-01-18
데일리카
MINI, 브랜드 탄생 60주년 기념 ‘MINI 60주년 에디션’ 공개
MINI가 브랜드 탄생 60주년을 기념해 영국의 감성과 MINI만의 레이싱 정체성을 반영한 ‘MINI 60주년 에디션’을 선보였다. MINI 60년의 역사와 감
조회수 1,920 2019-01-18
글로벌오토뉴스

최신소식 모아보기 - 해외

英, 전기차 보조금 대폭 축소..PHEV 보조금은 ‘전액 삭감’
영국 정부가 지급할 전기차 보조금이 작년 대비 감소한 것으로 타나났다. 플러그인 하이브리드의 지원금은 사실상 없어졌다. 21일 해외 전기차 전문 매체 인…
조회수 74 2019-01-21
데일리카
현대기아차, 美서 390만대 리콜 실시..엔진 화재 가능성
현대기아차가 미국에서 화재 위험성에 따른 리콜과 무상수리를 실시한다. 대상 차량 규모는 약 390만대에 달한다. 21일 현대기아차 북미법인은 쏘나타, 싼타…
조회수 115 2019-01-21
데일리카
현대차가 만드는 가장 작은 차
현대차가 만드는 가장 작은 차, i10의 새로운 버전 위장막 사진이 해외에서 포착됐다. 최근 해외 매체들이 앞다퉈 공개한 신형 i10은 2007년 1세대가 처음
조회수 665 2019-01-21
오토헤럴드
17년만에 소개된 토요타 수프라 1호차..美 버렌잭슨 쇼에서 23억원에 낙찰
‘수프라 1호차’가 경매를 통해 23억원에 낙찰됐다. 20일(현지 시각) 미국 애리조나 스캇테일에서 진행된 버렛-잭슨(Barrett-Jackson) 쇼에서는
조회수 119 2019-01-21
데일리카

최신 시승기

인피니티 QX30 2.0T AWD 시승기
인피니티의 소형 크로스오버 QX30을 시승했다. 억양이 강한 인피니티 고유의 디자인 언어를 계승하면서 크로스오버로서의 성격을 실린 모델이다. Q30과 마찬가지로
조회수 1,098 2019-01-18
글로벌오토뉴스
폭스바겐 아테온 2.0TDI 시승기
폭스바겐의 새로운 플래그십 모델 아테온을 시승했다. 5도어 쿠페를 표방하는 모델로 파사트를 베이스로 차체 크기를 키웠다. 루프라인을 패스트백 형상으로 처리해 스
조회수 1,166 2019-01-16
글로벌오토뉴스
푸조 3008 GT, 프랑스 감성으로 제주도 렌터카 체험하기
제주 하늘은 변화무쌍했다. 오후 느지막한 시간, 공항을 빠져나올 때만 해도 미세먼지까지 더해져 음침했다. 그것도 잠시, 한라산 정상부근으로 햇빛 한줄기가 수줍은
조회수 532 2019-01-15
오토헤럴드

이런저런 생각, 자동차 칼럼

전기차·수소차보다 더 중요한 미래차 산업 트렌드의 핵심은?
향후 10여년간 미래차 트렌드에 대한 심도 있는 분석 보고서가 등장했다. 이 보고서는 ′연결성(connectivity)′이 미래차 산업의 트렌드를 이끌 것이라고
조회수 129 2019-01-21
데일리카
브랜드 역사의 시작 #12 유럽 최초의 완성차
제1차 세계대전이 끝난 뒤, 프랑스에서 자동차를 만드는 곳은 수 백 개에 이르렀다. 그러나 그들의 만드는 차들은 대부분 여전히 산업의 산물이라기보다는 공방에서
조회수 272 2019-01-17
오토헤럴드
그린하우스의 디자인과 유리창
‘그린하우스(greenhouse)’라는 영어 단어는 ‘온실’을 의미하는 명사이지만, 자동차 디자인에서는 벨트라인(belt line), 즉 차체의 측면에서 유리창
조회수 416 2019-01-17
글로벌오토뉴스

전기차 소식

캐딜락, 동급 최장거리 주행하는 전기차 출시 계획..“내연기관 수준 될것”
캐딜락이 동급 최고 수준의 주행거리를 갖춘 전기차를 내놓을 것이라 공언했다. 18일 스티브 칼라일(Steve Carlisle) 캐딜락 사장은 GM 관련 소식을
조회수 1,221 2019-01-18
데일리카
캠시스, 초소형 전기차 쎄보(CEVO)-C 3월 출시..가격은 1500만원
캠시스가 오는 3월 초소형 전기차를 출시한다. 캠시스(대표 박영태)는 오는 3월 개막되는 ‘2019 서울국제모터쇼’를 통해 초소형 전기차 쎄보(CEVO)-C
조회수 735 2019-01-17
데일리카
수소차, 2022년까지 8만대 확대…점유율 1위 목표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지난 16일 서울 서초구 양재 R&CD 혁신허브에서 ‘제1차 혁신성장전략회의 겸 2019년 제3차 경제관계장관회의’를 주재한
조회수 542 2019-01-17
오토헤럴드

테크/팁 소식

보쉬, 스마트한 미래 공장을 위한 커넥티비티 기술 공개..특징은?
보쉬는 이달 25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9 세미콘 코리아’에서 “미래의 공장. 현재, 다음, 그 너머(Factory of the future. N
조회수 67 2019-01-21
데일리카
현대기아차가 신차에 적용할 ‘복합충돌 에어백’..기존 에어백과 다른 점은?
현대기아차가 새로운 에어백 시스템을 개발해 주목된다. 현대기아차는 1차 충돌과 복합충돌 상황까지 고려한 에어백 시스템을 세계 최초로 개발했다고 21일 …
조회수 62 2019-01-21
데일리카
현대차, 전기차 무선충전 기술 선도 박차
현대자동차는 15일(화)부터 18일(금)까지 현대모터스튜디오 고양 오디토리움(일산서구 소재)에서 ‘ISO[i] 전기차 무선충전 국제표준화 회의’를 개최했다.‘I
조회수 374 2019-01-18
글로벌오토뉴스
국토부·서울시, 상암동에 5G 자율주행 시험장 조성..‘세계 최초’
국토부가 서울시와 협력해 5G 기반 자율주행 전용 시험장을 조성한다. 18일 국토교통부는 서울 상암동 일대에 5G 자륭주행 전용 시험장을 조성하고 5G 자륭…
조회수 567 2019-01-18
데일리카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