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아롱테크] 신차 길들이기, 쇳가루는 옛말 바로 달려도 이상무

오토헤럴드 조회 수5,297 등록일 2018.10.08

생애 첫 차를 소유하게 된 운전자의 기분은 말로 표현하기 어려울 만큼 설렘뿐 아니라 온갖 근심과 걱정으로 머릿속이 복잡해지기 마련입니다. 첫 차뿐 아니라 신차를 새로 장만하게 된 경우에도 마찬가지입니다. 일반적으로 대부분 신차를 구입하게 되면 가장 먼저 주변 사람들로부터의 노하우는 물론 인터넷을 뒤지면서 새 차 길들이기에 대한 정보를 찾아보게 됩니다. 

하지만 새 차 길들이기에 대해서는 사람마다 의견이 제 각각이므로 초보운전자의 경우 쉽게 판단하기가 어려운 것이 사실입니다. 예를 들어 신차 구입 후에는 피스톤과 실린더가 제 자리를 잡는 과정에서 쇳가루나 이물질 등이 발생하므로 3000~5000km 주행 후 엔진오일을 교환해야 한다든지, 3000km까지 시속 80km/h 이상 고속으로 주행하면 안 된다. 코팅이나 광택, 세차 등은 출고 후 3개월 후에 해야한다는 등등 수십 여 가지의 사례들을 접하게 됩니다.

국내에 자동차가 본격적으로 보급되기 시작한 1990년대 초반의 경우 이러한 새 차 길들이기가 매우 중요하게 생각되었지만 최근 출시된 차들의 경우 과거와 달리 굳이 길들이기 과정을 심각하게 고민할 필요가 없다는 것이 전문가들의 이야기입니다. 과거와 달리 최근 출시되는 차들은 자동차의 내구성과 정밀성이 향상되었으므로 몇 가지 주의사항을 제외하고는 곧바로 일상주행을 해도 무방하므로 굳이 길들이기 과정을 해야 할 필요가 없다는 것입니다.

실제로 대부분의 자동차 취급설명서에는 신차 길들이기와 관련해 ‘반드시 신차 길들이기가 필요하지는 않지만 차량 출고 후 처음 1000km까지의 주행거리는 차량수명과 성능에 크게 영향을 미치므로 다음과 같은 점에 유의해 운전하십시오(쌍용차)’라던가, ‘차량 출력 및 경제성을 개선하고 수명을 더하기 위해 처음 몇 백킬로미터를 운행하는 동안 다음과 같은 조치를 따르십시오(쉐보레)’, ‘최초 1000km 전까지의 주행은 차량의 수명과 성능을 좌우하므로 이 기간 동안은 과속, 급가속, 급제동 등을 삼가하십시오(기아차)’ 등이라고 표현하고 있습니다.

즉, ‘급가속이나 급제동, 과속, 장시간의 고속주행 또는 공회전’ 등과 같은 운전조건을 제외하면 차량 출고 후 곧바로 일상적인 출퇴근 등 정상운행을 해도 전혀 무리가 없다는 것입니다. 다만, 연비나 엔진성능 및 엔진오일 소모량 등은 길들이기 상태에 따라 달라질 수 있고 약 6000km 주행 후 안정화되는 만큼 5000km까지는 엔진오일량을 자주 점검하고 부족한 경우 보충해 줄 것을 권장하고 있습니다.

이와 관련해 한 자동차 제조사 서비스 담당자는 “요즘 차들은 과거와 달리 신차라고 해서 초기에 쇳가루 등 이물질이 거의 발생하지 않을 정도로 재질이나 정밀도가 향상되었다”며. “급가속, 급출발, 급제동 등을 제외한 일상적인 주행만으로도 충분히 길들이기가 가능하다”고 이야기 합니다. 또 다른 관계자도 “너무 저속으로만 운행하면 나중에 고속주행에서 출력이 제대로 나오지 않으므로 가끔 고속주행을 해 주는 등 어느 정도 길들이기가 필요하기도 하지만 과거처럼 세심한 길들이기 과정은 필요없다고 해도 무방하다”고 말합니다.

코팅이나 광택의 경우에도 보수도장의 경우 클리어코팅(투명도장)의 경우 하루정도, 차체 도장의 경우도 3일에서 일주일 정도면 완전히 경화하므로 일상적인 생활에는 전혀 문제가 없다는 것이 차체수리 전문가들의 이야기입니다.


김아롱(카테크)/webmas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naver 2018.10.10
    제목이랑 내용 엄청 헷갈리게 작성해놓으셨네요. 요지를 정확하게 적으셔야지. 결국 차량 제작사조차 차량 초기 길들이기는 중요하다고 말하고 있는데, 기자님 말투는 차량길들이기 필요없다는 식의 논지로 작성하고 계시네요.
    본문에 작성하신 '몇 가지 주의사항을 제외하고는 곧바로 일상주행을 해도 무방하므로 굳이 길들이기 과정을 해야 할 필요가 없다는 것입니다.'에서 그 몇 가지 주의사항이 바로 길들이기 입니다. 정확히 차에 대해 알고 쓰신건지 의문이네요. 본인의 뇌피셜로 작성하지 마시고, 차량 길들이기에는 몇가지 주의사항을 지켜주셔야 됩니다. 이런 식으로 써야하지 않나요?
    13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8.10.10
    최초 1000Km가 중요한 이유는...프래이크 패드나 타이어가 아직 제성능을 못내는 상태라서 급가/감속 할때 위험해서 일듯....
    게다가 변속 프로그램도 운전자의 성향에 따라 학습하게되는데, 이상하게 학습되면 변속 타이밍이 이상하게되죠....
    1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8.10.10
    기사쓸때 취재해서 쓰는게 아니라 걍 아는 사람한테 지나가다 몇마디 듣고 쓰는거 같네
    1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8.10.10
    ㅋㅋㅋ진짜 개소리 오지네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8.10.11
    1만 키로까지 ECU에서 운전자의 운전습관, 변속타이밍 등 학습하여서 길들이기 하는거 아니였남?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8.10.12
    제목과 내용의 일관성이 없습니다.
    필요없다는 제목이면 왜 필요가 없는지 적어야지 [다만, 연비나 엔진성능 및 엔진오일 소모량 등은 길들이기 상태에 따라 달라질 수 있고]
    길들이기가 필요하다는 내용 아닙니까?
    더군다나 70년대~80년대에 비해 금속 가공기술의 발달로 상대적으로 쇳가루가 적게 혹은 미세하게 발생하는것이지 아예 생기지 않는다고 기사로 내버리시면, 무책임 한 행위입니다.
    새차를 단 한번도 구입해 본 적이 없으시다면 경험이 없으므로 위와같은 기사를 내셧다고 이해 하겟습니다.
    오해의 소지가 다분한 기사를 기자로써 책임지고 정정해 주세요.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8.10.14
    제목 : 신차 길들이기, 쇳가루는 옛말 바로 달려도 이상무
    내용 : 1,000km 까지 길들이기 여부가 차량 수명에 영향을 끼치므로 권장
    결론 : ?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자동차 디자이너의 등용문”..2019 오토디자인어워드 개최
“자동차 디자이너의 꿈을 펼친다.” 글로벌 자동차 디자인 공모전 ‘2019 오토디자인어워드(Auto Design Award 2019)’가 개최된다. 오토디자
조회수 190 2019-03-22
데일리카
르노삼성이 서울모터쇼서 공개할 쇼카 ‘XM3’..르노 ‘아르카나’(?)
르노삼성이 최근 XM3 인스파이어 쇼카의 티저 이미지를 공개한 가운데, 이 콘셉트카가 지난해 르노가 공개한 콘셉트카 ‘아르카나’ 아니냐는 의혹이 커지고 있다…
조회수 3,922 2019-03-22
데일리카
PSA, 인수합병 논의 ‘신호탄’..FCA·GM ·재규어랜드로버 ‘물망‘
PSA와 FCA의 인수합병 논의가 외신을 통해 제기됐다. GM, 재규어랜드로버 등과의 협력 가능성도 언급된 상태다. 프랑스 PSA의 지주회사를 이끌고 있는 로
조회수 601 2019-03-22
데일리카
포르쉐, 단종됐던 911 GT2 RS의 부활(?)..과연 그 이유는?
지난 2월 생산을 끝으로 단종됐던 포르쉐 911 GT2 RS가 4대를 추가 생산한다. 22일 독일 매체 아우토자이퉁은 포르쉐가 911 GT2 RS의 추가로
조회수 209 2019-03-22
데일리카
볼보의 주력 모델 ‘S60’ 가격 발표..과연 한국 판매 가격은?
볼보의 중심 모델 S60이 유럽에서의 출시 가격을 발표했다. 22일 독일의 아우토자이퉁은 볼보가 콤팩트 세단 S60을 오는 여름 하반기부터 판매를 시작된다…
조회수 370 2019-03-22
데일리카
마지막을 기념하는 자동차..‘파이널 에디션’의 세계
자동차 역사의 한 획을 그은 차들이 단종되면, 그 또한 기념비적인 사건이 된다. 그래서 많은 제조사들은 그 역사를 ‘기념’하고자 한다. 기억 속으로 사라지는 …
조회수 1,156 2019-03-22
데일리카
골프의 끝판왕으로 불리는 신형 ’골프R’..출시 일정이 지연되는 이유는?
해치백의 대명사 골프가 핫해치 GTI를 넘어 끝판왕의 자리에 오를 골프R의 출시가 지연되고 있어 그 배경에 궁금증이 더해지고 있다. 22일 아우토빌트는 폭…
조회수 217 2019-03-22
데일리카
[오토포토]투싼 N의 화려한 변신
올해 말 본격 판매에 돌입하는 현대차 고성능 버전 투싼 N이 화려한 아트카로 변신해 주목을 끌었다. 현대차는 뉴 투싼 N 라인 출시를 기념하기 위해 독일 예술가
조회수 209 2019-03-22
오토헤럴드
신형 쏘나타 리뷰, 이상엽 디자이너가 울컥한 사연
현대차 신형 쏘나타(8세대)가 출시됐습니다. 디자인, 실내, 플랫폼 그리고 각종 디바이스에서 혁신적인 변화가 엿보인다는 평가를 받고 있는데요. 간략한 디자인 리
조회수 840 2019-03-22
오토헤럴드
서울모터쇼 자동차만 보면 손해 꼭 챙겨야할 컨퍼런스와 세미나
2019 서울모터쇼가 1주일 앞으로 다가왔다. 올해 모터쇼에는 국내 및 해외 브랜드에서 출품한 다양한 자동차와 부대행사가 준비돼 있지만 모터쇼 조직위는 행사 기
조회수 201 2019-03-22
오토헤럴드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