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쫀쫀한 맛 궁금해 뉴 미니' 정통파, 3도어 쿠퍼 S

오토헤럴드 조회 수1,494 등록일 2018.08.06

2014년 완전변경모델로 출시된 3세대 미니(MINI)는 이전 클래식한 분위기를 조금은 벗어던지고 다양한 첨단 사양과 실내외 디자인 변형을 통해 보다 많은 소비자 입맛에 맞춰 개선이 이뤄졌다. 미니 라인업 중 가장 정통성을 유지하던 2도어 쿠퍼 역시 이런 미니의 의미심장한 변화에 가장 선두에 자리하며 브랜드 판매량 상승에 일조했다. 

다만, 미니의 이런 일반화된 변화는 '고-카트 필링'으로 함축되던 브랜드 고유의 특성을 잃은 듯한 느낌을 지울 수 없던 것 역시 사실이다. 놀이동산 카트를 타듯 생동감 넘치던 승차감은 어느 순간 보다 점잖게 변해 장시간 주행도 도전할 의지를 불태웠다. 운전대 무게감은 조금씩 가볍게 여겨지더니 이제는 한 손가락도 가능하다. 누군가에게는 이런 만만한 변화가 반가운 소식이겠으나 또 누구는 그러니까 미니 마니아라면 지켜주지 못해 아쉬운 부분이다.

일부에서 제기된 이런 볼멘소리가 상품개발팀 귀에 들어갔을까. 최근 부분변경모델로 출시된 뉴 미니는 지난 완전변경에서 지나치게 일반화 과정을 거쳐 고유의 특성을 잃어가던 부분들이 예전 느낌으로 돌아왔다. 특히 스티어링 휠은 보다 묵직하고 응답성은 더욱 향상됐다. 아주 쫀쫀한 고무줄을 휠 안쪽에 장착한 듯 차량의 스포티한 주행 패턴에 맞춰 핸들링 반응이 운전자에게 직접적으로 전달된다. 이러한 부분이 따라주니 달리는 맛은 보다 극대화됐다.

이런 보이지 않는 부분의 변화 외에도 뉴 미니는 디테일 측면에서 보다 완성도를 높였다. 전면부 LED 헤드라이트 부분에는 검정색 패널이 추가되어 스포티한 측면이 강화됐다. 또 가장 눈에 띄는 후면 리어램프에는 영국 국기를 상징하는 유니언 잭 디자인이 새롭게 자리하며 브랜드 정체성이 더욱 강조됐다.

이 밖에도 뉴 미니는 내외관 곳곳에 위치한 미니 로고가 새로운 브랜드 디자인으로 변경되고 차량 승하차 시 사이드 미러에서 바닥으로 'MINI' 로고를 비추는 웰컴 라이트도 적용됐다. 실내의 중앙 계기판은 8.8인치 컬러 디스플레이가 탑재됐는데 터치 기능은 물론 일부 수입차에서 가장 큰 불만으로 제기되던 내비게이션 역시 이질감이 덜해 사용이 편리하다. 3도어 쿠퍼 S의 차체는 전장, 전폭, 전고의 크기가 각각 3850mm, 1727mm, 1414mm에 휠베이스 2495mm로 여전히 콤팩트 차체에서 오는 민첩함이 자랑이다. 여기에 공차 중량 역시 1280kg에 불과한 부분도 달리는 즐거움에 중요한 요소로 작용한다.

쿠퍼 S의 파워트레인은 이전 완전변경모델의 것과 동일하다. 트윈파워 터보 기술이 적용된 2.0리터 4기통 가솔린 엔진이 탑재돼 최고출력 192마력, 최대토크 28.6kg.m, 정지 상태에서 100㎞/h까지 단 6.7초에 순발력을 자랑한다. 안전최고속도는 235km/h로 이전 보다 2km/h가 올랐다. 뛰어난 성능에도 불구하고 연비는 더욱 향상됐다. 복합연비12.6㎞/ℓ, 고속연비 14.9㎞/ℓ, 도심연비 11.3㎞/ℓ 로 높은 효율성을 달성했다. 이산화탄소 배출량은 134g/km이다.

지난주 1박2일의 시승기간 동안 주로 시내구간에서 주행성능을 경험해 봤다. 우선 그린모드의 경우 정차상태에선 스톱앤스타트 기능이 작동되는 등 전체적으로 연료 효율성을 최적화한 운전이 가능했다. 크게 출력에 대한 부족함을 느낄 수는 없었지만 이후 다른 주행모드와 비교해선 초반 가속력에서 조금 부족할 뿐이다.

여전히 뉴 미니의 강력한 힘은 스포츠 모드에서 빛을 발한다. 해당 모드에선 가속 페달을 살짝만 밟아도 차가 들썩인다. 미니 특유의 주행감이 고스란히 스티어링 휠과 시트로 전달된다. 미니는 주행모드에 따라 변속감이나 스티어링 휠의 무게감 그리고 엔진과 배기음이 차이를 보이는 것은 물론 중앙 디스플레이도 색을 달리해 시각적으로도 운전의 즐거움을 배가시켰다. 특히 가끔씩 들리는 '투두둑' 팝콘 터치는 배기음은 운전의 맛을 한층 강화시킨다. 따지고 보면 원조 팝콘 배기음이 아닐까.

솔라리스 오렌지 메탈릭(Solaris Orange metallic), 스타라이트 블루 메탈릭(Starlight Blue metallic), 에메랄드 그레이 메탈릭(Emerald Grey metallic) 등의 새로운 컬러가 추가된 뉴 미니 쿠퍼 S의 국내 판매 가격은 4310만원이다.


김훈기 기자/hoon149@gmail.com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회사명
    미니
    모기업
    BMW AG
    창립일
    1959년
    슬로건
    Let's mini
  • 미니 미니 Hatch 종합정보 저공해3종
    2014.04 출시 소형 10월 판매 : 637대
    휘발유 1496~1998cc 복합연비 15.1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8.08.08
    여자차 게이차 ㅡ 일반성인남자는좀 자제를 ㅡ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8.08.08
    논란을 만들고 싶으셨다면 실패하셨습니다.
    타보지도 못한 사람의 말은 가치가 없거든요...
    남녀 가르긴 그렇지만 굳이 가르자면 남성향이 강한 찹니다.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핫클릭

5세대 C-클래스, 6500개 부품 바꾼 부분변경 공개
6500여 개에 이르는 부품을 변경한 메르세데스 벤츠의 5세대 더 뉴 C-클래스 부분변경 모델이 16일 국내에 출시됐다. 2018 제네바 모터쇼에서 세계 최초로
조회수 714 2018-11-16
오토헤럴드
지난 7월과 8월, 잇따라 발생한 차량 화재로 BMW 코리아가 대규모 리콜을 실시했음에도 불구하고 사태의 여파가 쉬 가라앉지 않고 있다. 판매와 서비스를 담당하
조회수 957 2018-11-15
오토헤럴드
3시리즈 역대 최강, BMW M340i xDrive가 등장했다
클래스에서 가장 주목받는 BMW 3시리즈의 가장 강력한 모델이 등장한다. 아직 국내 데뷔를 마치지 않은 3시리즈의 고성능 버전으로 M340i xDrive라는 이
조회수 4,288 2018-11-14
오토헤럴드

최신소식 모아보기 - 국내

꼿꼿해진 뒤태, 기아차 신형 쏘울의 첫 티저 공개
국내보다 해외 시장, 특히 북미 지역에서 인기가 많은 기아차 신형 쏘울의 티저 이미지가 공개됐다. 신형 쏘울은 이달 말 시작되는 2018 LA 오토쇼에서 공개될
조회수 3,227 2018-11-15
오토헤럴드
마지막 자존심 BMW의
BMW는 국내에서 내우외환을 겪고 있다. 그 중에서도 BMW 화재 이슈는 브랜드 이미지와 가치를 떨어트리며 월 5000대 이상의 판매실적을 2000대 수준으로
조회수 884 2018-11-15
오토헤럴드
THE K9 vs G90, 기함의 자존심 걸린
제네시스 기함 G90이 오는 27일 출격한다. 외관에 변화를 주고 사양을 조정한 부분변경 모델이지만 미디어 프리뷰에서 신차급 디자인 변화를 과시했다. EQ900
조회수 1,865 2018-11-14
오토헤럴드
제네시스, 내년부터 나올 신차에 ‘네 개의 눈’ 탑재..새로운 디자인 예고
제네시스는 향후 네 개의 전면 램프 구조를 갖추게 된다. ‘쿼드램프’로 명명된 이 헤드램프는 제네시스의 미래 디자인 시그니쳐가 될 전망이다. 제네시스의 …
조회수 560 2018-11-14
데일리카
현대기아차 개발 중인 직렬 6기통 디젤엔진..내년 GV80 첫 탑재 유력
현대기아차가 새로운 6기통 디젤엔진에 대한 연구를 진행 중인 사실이 확인됐다. 기존의 V6 구조가 아닌 직렬 구조를 취한다는 점은 주목된다. 14일 국내 자…
조회수 2,005 2018-11-14
데일리카

최신소식 모아보기 - 해외

BMW, 330e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공개..친환경 라인업 강화
BMW가 이틀 전 신형 3시리즈 M340i xDrive를 선보인 데 이어, 15일(현지시각)에는 330e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을 추가로 공개해 주목된다.
조회수 309 2018-11-16
데일리카
메르세데스 벤츠, 세계 최초 PHEV 연료전지차 출시
메르세데스 벤츠가 2018년 11월 13일, 수소 연료전지 전기차 GLC F-CELL을 유럽시장에 출시했다. 이는 세계 최초로 외부 충전이 가능한 플러그인 연료
조회수 891 2018-11-15
글로벌오토뉴스
애스턴마틴, 브랜드 최초 SUV 차명은
애스턴마틴은 브랜드 최초의 SUV 차명을 'DBX' (Aston Martin DBX)로 확정하고, 프로토타입 차량의 이미지를 공개했다. 애스턴마틴 최초의 S
조회수 754 2018-11-15
글로벌오토뉴스
랜드로버, 신형 이보크 티저 공개..변화된 점은?
랜드로버가 14일(현지 시각) 출시를 준비중인 2019년형 이보크의 티저 스케치를 공개해 주목된다. 지난 8년 간 전 세계적으로 75만대 이상이 판매된 랜드로
조회수 1,064 2018-11-15
데일리카
공해의 주범 vs. CO2 저감 대안..獨서도 디젤차 퇴출 놓고 혼선
주요 환경단체를 중심으로 한 독일 주요 도시의 디젤차 운행금지 소송이 이어지는 가운데, 독일 정부 당국과 자동차 제조사는 엇갈린 입장을 보이고 있어 주목…
조회수 281 2018-11-15
데일리카

최신 시승기

2019 토요타 시에나 7인승 시승기
토요타의 미니밴 시에나 2019년형을 시승했다. 현행 시에나는 2011년 데뷔해 2015년 부분 변경 모델을 선 보인데 이어 2017년에는 파워트레인을 업그레이
조회수 1,178 2018-11-16
글로벌오토뉴스
[시승기] ‘보스’가 음악으로 디자인한 감성 SUV..르노삼성 ‘QM6 GDe’
르노삼성이 최근 QM6 GDe를 대상으로 시티 드라이빙 스쿨&씨네마라는 이색 행사를 펼쳤다. 이는 국내 고객을 대상으로 한 체험마케팅이라는 점에서 주목을
조회수 568 2018-11-15
데일리카
[시승기] ‘뭔가 보여주는’ 북유럽 SUV 트리오..볼보 XC레인지
‘물 들어올 때 노 젓는다’라는 말이 딱 볼보를 두고 하는 말인 것 같다. 가격대와 차급을 떠난, 모든 세그먼트에서 SUV가 득세하고 있고, 그런 와중에 볼보
조회수 1,413 2018-11-14
데일리카
렉서스 7세대 ES 300h 시승기
렉서스 ES 7세대 모델을 시승했다. TNGA를 기반으로 하는 GA-K플랫폼을 유용한 렉서스 유일의 앞바퀴 굴림방식 모델이다. 렉서스의 DNA인 승차감과, 정숙
조회수 806 2018-11-13
글로벌오토뉴스

전기차 소식

시트로엥, 2020년 칵투스 전기차 출시 계획..레벨2 반자율주행 탑재
올해 9월 페이스리프트를 입은 시트로엥 C4 칵투스가 2020년에는 전기동력을 지닌 차세대 모델로 출시될 예정이다. 자동차 전문매체 오토익스프레스는 11일…
조회수 525 2018-11-12
데일리카
BMW, 25개 친환경차 출시 계획..전기차 시장 공략 강화
BMW가 향후 자사의 전기차 개발계획에 관한 로드맵을 추가적으로 공개해 주목된다. 7일(현지시각) 전기차 전문매체 일렉트렉(Electrek)은 하랄드 크루거(H
조회수 698 2018-11-08
데일리카

이런저런 생각, 자동차 칼럼

[구상 칼럼] 글로벌 시장 트렌드..전성기 찾아온 럭셔리 SUV
거의 모든 메이커들이 SUV를 앞다투어 개발하고 있으니, 이제는 가히 SUV의 전성시대가 틀림 없다. 특히 럭셔리 메이커들까지도 이 대열에 합류하고 있는 것이
조회수 709 2018-11-14
데일리카
현대차의 연료전지차가 패착이라고?
현대기아차에 큰 위기가 왔다고 한다. 그 동안 현대기아차에 위기가 없었던 것은 아니지만, 이번만큼은 그 규모가 다르다고 이곳저곳에서 떠들고 있다. 기업의 실적이
조회수 1,262 2018-11-13
글로벌오토뉴스
르노삼성, 라인업 확대 다음 단계는 시장과의 소통이다
르노삼성의 라인업이 10개로 늘었다. 20년 전 SM5 하나로 시작했었으나 지금은 세단 다섯 개, SUV 두 개, 배터리 전기차 두 개 모델이 있고 소형 상용차
조회수 662 2018-11-13
글로벌오토뉴스

테크/팁 소식

보쉬, 신형 투아렉에 곡면 디스플레이 적용
보쉬는 양산차량으로는 세계 최초로 곡면 패널을 사용한 디지털 계기판을 개발했다고 발표했다. 이 곡면 디지털 계기판은 폭스바겐의 신형 투아렉에 적용될 예정이다.
조회수 357 2018-11-16
글로벌오토뉴스
전방충돌방지, 사고 확률 43% 감소
최근 미국의 한 연구결과에 따르면 전방충돌방지 시스템을 장착한 자동차가 사고 확률을 약 43%까지 감소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 전방충돌방지 시스템은 감지센서를
조회수 210 2018-11-16
오토헤럴드
보험사기 부추길 흰색 실선 침범
도로상 각종 교통사고는 다른 사람의 생명을 담보로 한다는 측면에서 엄격해야 할 필요가 있다. 그러나 우리나라는 운전면허 취득 절차와 관리적인 측면에서 심각한 문
조회수 261 2018-11-14
오토헤럴드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