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토요타 캠리의 상승세, 하반기에도 이어질까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수1,188 등록일 2018.07.11


이번 달 초 한국수입자동차협회가 발표한 상반기 국내 수입차 판매 실적에 따르면 전체 수입차 판매는 14만 109대로 전년 동기 11만 8152대 대비 18.6% 증가했다. 국내 제조사들의 상반기 내수 판매실적은 전년동기 대비 2.9% 감소한 757,003대를 기록한 것과는 대조적인 실적이다. 수입차의 국내 내수시장 점유율 역시 지난해 상반기 13.2%에서 올해 15.6%로 2.4% 증가했다.

글 / 원선웅 (글로벌오토뉴스 기자)

메르세데스-벤츠와 BMW 강세는 올 상반기에도 여전했다 메르세데스-벤츠는 올 1~6월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8.9% 증가한 4만1069대가 판매됐다. 상반기 판매된 수입차 3대 가운데 1대는 메르세데스-벤츠였다. 지금과 같은 판매 추이라면 올해 수입차 최초로 연 7만대 판매의 벽을 넘을 것으로 보인다. BMW는 전년 동기 대비 19.2% 증가한 3만 4568대를 기록했다. BMW 역시 현재와 같은 추세라면 올해 6만대를 무난히 넘을 전망이다.


메르세데스-벤츠와 BMW의 치열한 선두경쟁 아래 주목받을 만한 성장세를 기록한 수입업체들도 있다. 바로 토요타와 랜드로버. 토요타는 토요타 브랜드가 상반기 8350대로 전년 동기 대비 60% 증가, 렉서스 브랜드가 6276대로 전년 동기 대비 42.6% 증가했다. 랜드로버 또한 전년 동기 대비 416% 증가한 디스커버리(1394대)를 앞세워 토요타에 이어 수입차 상반기 판매 4위를 기록했다.

특히 토요타의 성장세는 올 상반기 수입차 판매실적 가운데 가장 눈에 띈다. 단순히 판매실적에 대한 내용은 아니다. 바로 캠리의 판매 증가세 때문이다. 국내 수입차 시장은 여전히 세단이 강세를 보이고 있다. E클래스와 5시리즈, C클래스와 3시리즈 등 상반기 상위 4개 차종의 점유율은 53%에 이른다. 국산차 뿐만 아니라 수입차 시장 역시 편중 현상은 더욱 심화되고 있다.

이러한 모델 편중 현상을 타개하기 위해서는 ‘좋은 제품’이 필요하다. 토요타가 지난 해 10월 선보인 신형 캠리는 ‘좋은 제품’이라는 수식어를 달기 충분한 상품성으로 출시 이후 꾸준히 인기를 얻고 있는 상황이다. 디젤 게이트로 영업이 중단되었던 폭스바겐과 아우디의 공백을 하이브리드 모델로 채우며 역대 최대 상반기 실적을 거두었다.


토요타 캠리는 올 상반기 5155대를 판매해 전년 동기 대비 146.9% 증가했다. 판매 상위 10개 차종 가운데 성장세로 보면 가장 높은 성장률이다. 이러한 성장세의 바탕에는 그동안 꾸준히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의 우수성을 알린 토요타의 노력 뿐만 아니라 디젤게이트 이후 소비자들의 하이브리드 차량 선호도가 증가한 데서 이유를 찾을 수 있다. 올 상반기 신규 등록한 신차 가운데 가솔린차량은 전년 동기 대비 2.2%, 디젤차량은 4.4% 감소한 반면 하이브리드차는 12.1% 증가한 4만2000여대가 팔렸다.

폭스바겐과 아우디가 판매를 재개하면서 토요타와 렉서스 브랜드의 판매가 올 하반기 어떤 변화를 겪게 될지 관심이 모이고 있다. 이에 대해 한국토요타는 하반기 볼륨 모델들을 출시하면서 수입차 시장에서의 점유율을 높여 간다는 계획이다. 지난 2018 부산모터쇼에서 공개된 아발론 하이브리드가 올 하반기 출시를 준비하고 있으며, 10월에는 렉서스의 대표 세단인 ES의 부분 변경 모델이 출시될 예정이다. 아발론 하이브리드는 2.5리터 직렬 4기통 다이나믹 포스 엔진과 2개의 모터, e-CVT를 조합한 새로운 하이브리드 시스템이 적용된 토요타의 플래그십 세단이며, 렉서스 ES 또한 상품성 향상을 통해 고객들의 요구에 대응한다는 계획이다. 신형 ES를 국내 공개하면서 렉서스의 하이브리드 라인업은 CT200h, NX300h, RX450h, ES300h, LS500h, GS450h, LC500h까지 가장 다양한 프리미엄 하이브리드 라인업을 갖추게 되었다. 여기에 올 하반기에는 소형 SUV인 UX 하이브리드 까지 더해지면서 다양한 소비자들의 요구에 대응하는 모델들을 갖추게 된다.


전 세계적으로 SUV의 인기가 지속되면서 자동차 제조사들은 SUV 모델에 더욱 집중하고 있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특히 미국 제조사들의 경우 해외시장 철수와 함께 세단 모델들의 생산 중단을 연이어 발표하고 있다. 대중의 인기와 수익성에 철저히 기인하는 판매전략을 펼치고 있는 것이다. 하지만, 세단의 판매에 소홀한 자동차 제조사들의 모습에는 걱정이 앞선다. 유가에 민감한 자동차 산업인 만큼 현재의 상황만을 고려해 SUV에만 치중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

토요타 캠리는 잘 만든 세단의 가치를 말해주는 유서깊은 차량이다. 최근 발표된 미국시장 상반기 판매실적에서도 대부분의 세단들의 판매가 감소세를 보였던 반면, 토요타 캠리는 17만 8795대가 판매되어, 전년 동기 대비 1.1% 증가했다. 시장 상황은 좋지 않지만 캠리는 선전하고 있다. 폭스바겐과 아우디가 복귀했지만, 그들이 비운 사이 토요타가 이룬 결과는 쉽게 흔들리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핫클릭

기아차 니로 EV 출시, 1회 충전에 385km...4780만원
1회 완전 충전 주행가능 거리가 385km인 국산 전기차가 출시됐다. 기아차는 19일, 64kWh 배터리 기준 385km 주행이 가능한 니로 EV의 모든 인증
조회수 1,831 2018-07-19
오토헤럴드
이 차 진짜 나온다, 현대차-마블
마블 캐릭터를 적용한 전세계 최초의 양산형 자동차 ‘코나 아이언맨 에디션’이 공개됐다. 코나 아이언맨 에디션은 내년 초 1회 한정으로 주문 생산해 글로벌 동시
조회수 2,857 2018-07-19
오토헤럴드
정부, 연말까지 자동차 개별소비세 인하 5→3.5%
정부가 고용을 늘리고 소비심리를 살리기 위해 자동차에 부과되는 개별소비세를 오는 연말까지 한시적으로 내린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현행 5%인 개별소비세가 3.5
조회수 1,131 2018-07-18
오토헤럴드

최신소식 모아보기 - 국내

車 구매 적기, 개소세 인하에 추가할인...노후차 지원까지
오늘(19일)부터 올 연말까지 자동차 가격이 낮아진다. 정부의 개별소비세 인하에 따라 국산차는 차종에 따라 20만 원에서 300만 원까지 싸진다. 개소세는 자동
조회수 1,015 2018-07-19
오토헤럴드
“놓치면 끝!”..한정판에서만 볼 수 있는 특별한 ‘매력’
‘한정판’이라는 단어는 늘 달콤하다. 평범한 제품도 ‘한정판’, ‘리미티드’, ‘스페셜 에디션’ 등의 이름을 달게되면 곧바로 특별한 제품으로 탈바꿈 한다.
조회수 791 2018-07-18
데일리카
지프, 랭글러 픽업 국내 출시 계획..수입 픽업트럭 시장 ‘급부상’
FCA가 국내 시장에 픽업트럭 출시를 준비한다. 파블로 로쏘 FCA코리아 사장은 17일 경기도 파주에서 개최된 신형 컴패스 출시회에서 램(RAM) 브랜드로 대
조회수 509 2018-07-18
데일리카
기아차 텔루라이드, 자유로 외곽서 포착..국내 출시 가능성은?
기아차가 북미 전략형 모델로 개발 중인 SUV ‘텔루라이드’가 수도권 외곽에서 포착됐다. 18일 데일리카는 기아자동차 텔루라이드가 경기도 파주에 위치한 자…
조회수 1,849 2018-07-18
데일리카

최신소식 모아보기 - 해외

영국에 집결한 토요타 수프라 패밀리
토요타가 영국 굿우드 스피드 페스티벌에서 위장 스티커로 전신을 감싼 신형 A90 수프라를 공개했다. 굿우드 무대를 주행한 신형 수프라는 그 뒤 영국 서섹스(Su
조회수 296 2018-07-19
글로벌오토뉴스
아우디, TT 페이스리프트 공개..한정판도 출시 계획
아우디가 18일(현지시각) 티저를 공개한 지 하루만에 TT 페이스리프트의 모습을 공식 공개했다. 2014년부터 이어진 제 3세대 아우디 TT는 올해 내외관
조회수 674 2018-07-19
데일리카
사와 렉서스 회장, “전기차는 아직 시기상조”..그의 발언 배경은?
렉서스 브랜드가 전기차에 대한 의견을 밝혔다. 렉서스는 전기차가 대중화되기까진 시간이 조금 더 소요될 것으로 전망했다. 19일 해외 자동차 전문 매체 …
조회수 357 2018-07-19
데일리카
볼보 XC40, 유로앤캡 충돌테스트 별 다섯 최고 등급
가장 까다로운 테스트로 알려진 유로앤캡(EURO NCAP)에서 더 뉴 볼보 XC40가 가장 안전한 차로 인정을 받았다. XC40은 최근 실시된 유로앤캡 신차 충
조회수 526 2018-07-19
오토헤럴드

최신 시승기

2019 쉐보레 스파크 시승기
쉐보레 스파크의 부분 변경 모델을 시승했다. 앞 얼굴을 중심으로 내외장을 일신하고 안전 사양 등 상품성을 높인 것이 포인트다. A, B 세그먼트의 모델들이 크게
조회수 754 2018-07-19
글로벌오토뉴스
단숨에 순위권! 폭스바겐 티구안 시승기 실내외편 [카랩/CARLAB]
단숨에 순위권! 폭스바겐 티구안 시승기 실내외편 [카랩/CARLAB]
조회수 274 2018-07-19
카랩

전기차 소식

포르쉐 전기차 ‘타이칸’, 고객 반응 폭발적..테슬라 모델 S와 경쟁
포르쉐가 순수 전기차 모델 ‘타이칸’에 대한 반응이 ‘환상적’이라고 전했다. 19일 해외 자동차 전문 매체 카스쿱에 따르면, 알렉산더 폴락 포르쉐 영국지사 …
조회수 771 2018-07-19
데일리카
볼보, XC60 전기차 출시 가능성..그 배경은?
볼보가 XC60 전기차를 선보일 것으로 전망돼 주목된다. 18일 해외 자동차 전문 매체 카스쿱 등 주요 외신들에 따르면, 볼보는 최근 유럽에서 ‘XC60 B
조회수 245 2018-07-18
데일리카
폴스타, 전기차 ‘2’ 주행거리는 563km..가격은 테슬라 모델 3 수준
볼보의 고성능 전기차 브랜드 폴스타가 브랜드 두 번째 모델인 ‘2’의 예상 가격과 주행거리를 공개해 주목된다. 18일 해외 자동차 전문 매체 인사이드EV 등
조회수 327 2018-07-18
데일리카

이런저런 생각, 자동차 칼럼

[임기상 칼럼] 미세먼지 주범, 경유차 판매가 오히려 증가하는 이유
경제와 산업이 최우선이던 개발도상국 시절에는 매연을 뿜고 다녀도 돈만 잘 벌면 되었고 그것은 문제가 되지도 안했다. 이번 6·13 지방선거를 통해서 환경이 …
조회수 506 2018-07-19
데일리카
이름 빼고 다 바꿔본 8세대 쏘나타..그 4년간의 변화는?
올해로 출시 33년을 맞은 쏘나타는 지난 1985년 ‘스텔라’의 고급형 모델로 선보여진 이후 현대차는 물론, 국내 자동차 산업의 상징적인 모델로 자리 잡고 있다
조회수 4,130 2018-07-19
데일리카

테크/팁 소식

철보다 10배 강한
슈퍼카 등 고급차량에 적용되는 탄소섬유가 최근 다양한 자동차 부품으로 출시되면서 튜닝 마니아들이 주목하고 있다. 카본으로도 불리는 탄소섬유는 탄소함량이 92%
조회수 556 2018-07-19
오토헤럴드
타이어, 도로까지 솟구치는 역대급 폭염 대처법
고속도로 노면이 솟구쳐 오를 정도의 무더위가 전국을 강타하고 있다. 자동차의 여러 부품 가운데 계절 변화에 가장 민감한 것이 타이어. 부족한 공기압은 뜨거운 아
조회수 2,033 2018-07-17
오토헤럴드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