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다나와 자동차

토요타 캠리의 상승세, 하반기에도 이어질까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수1,496 등록일 2018.07.11


이번 달 초 한국수입자동차협회가 발표한 상반기 국내 수입차 판매 실적에 따르면 전체 수입차 판매는 14만 109대로 전년 동기 11만 8152대 대비 18.6% 증가했다. 국내 제조사들의 상반기 내수 판매실적은 전년동기 대비 2.9% 감소한 757,003대를 기록한 것과는 대조적인 실적이다. 수입차의 국내 내수시장 점유율 역시 지난해 상반기 13.2%에서 올해 15.6%로 2.4% 증가했다.

글 / 원선웅 (글로벌오토뉴스 기자)

메르세데스-벤츠와 BMW 강세는 올 상반기에도 여전했다 메르세데스-벤츠는 올 1~6월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8.9% 증가한 4만1069대가 판매됐다. 상반기 판매된 수입차 3대 가운데 1대는 메르세데스-벤츠였다. 지금과 같은 판매 추이라면 올해 수입차 최초로 연 7만대 판매의 벽을 넘을 것으로 보인다. BMW는 전년 동기 대비 19.2% 증가한 3만 4568대를 기록했다. BMW 역시 현재와 같은 추세라면 올해 6만대를 무난히 넘을 전망이다.


메르세데스-벤츠와 BMW의 치열한 선두경쟁 아래 주목받을 만한 성장세를 기록한 수입업체들도 있다. 바로 토요타와 랜드로버. 토요타는 토요타 브랜드가 상반기 8350대로 전년 동기 대비 60% 증가, 렉서스 브랜드가 6276대로 전년 동기 대비 42.6% 증가했다. 랜드로버 또한 전년 동기 대비 416% 증가한 디스커버리(1394대)를 앞세워 토요타에 이어 수입차 상반기 판매 4위를 기록했다.

특히 토요타의 성장세는 올 상반기 수입차 판매실적 가운데 가장 눈에 띈다. 단순히 판매실적에 대한 내용은 아니다. 바로 캠리의 판매 증가세 때문이다. 국내 수입차 시장은 여전히 세단이 강세를 보이고 있다. E클래스와 5시리즈, C클래스와 3시리즈 등 상반기 상위 4개 차종의 점유율은 53%에 이른다. 국산차 뿐만 아니라 수입차 시장 역시 편중 현상은 더욱 심화되고 있다.

이러한 모델 편중 현상을 타개하기 위해서는 ‘좋은 제품’이 필요하다. 토요타가 지난 해 10월 선보인 신형 캠리는 ‘좋은 제품’이라는 수식어를 달기 충분한 상품성으로 출시 이후 꾸준히 인기를 얻고 있는 상황이다. 디젤 게이트로 영업이 중단되었던 폭스바겐과 아우디의 공백을 하이브리드 모델로 채우며 역대 최대 상반기 실적을 거두었다.


토요타 캠리는 올 상반기 5155대를 판매해 전년 동기 대비 146.9% 증가했다. 판매 상위 10개 차종 가운데 성장세로 보면 가장 높은 성장률이다. 이러한 성장세의 바탕에는 그동안 꾸준히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의 우수성을 알린 토요타의 노력 뿐만 아니라 디젤게이트 이후 소비자들의 하이브리드 차량 선호도가 증가한 데서 이유를 찾을 수 있다. 올 상반기 신규 등록한 신차 가운데 가솔린차량은 전년 동기 대비 2.2%, 디젤차량은 4.4% 감소한 반면 하이브리드차는 12.1% 증가한 4만2000여대가 팔렸다.

폭스바겐과 아우디가 판매를 재개하면서 토요타와 렉서스 브랜드의 판매가 올 하반기 어떤 변화를 겪게 될지 관심이 모이고 있다. 이에 대해 한국토요타는 하반기 볼륨 모델들을 출시하면서 수입차 시장에서의 점유율을 높여 간다는 계획이다. 지난 2018 부산모터쇼에서 공개된 아발론 하이브리드가 올 하반기 출시를 준비하고 있으며, 10월에는 렉서스의 대표 세단인 ES의 부분 변경 모델이 출시될 예정이다. 아발론 하이브리드는 2.5리터 직렬 4기통 다이나믹 포스 엔진과 2개의 모터, e-CVT를 조합한 새로운 하이브리드 시스템이 적용된 토요타의 플래그십 세단이며, 렉서스 ES 또한 상품성 향상을 통해 고객들의 요구에 대응한다는 계획이다. 신형 ES를 국내 공개하면서 렉서스의 하이브리드 라인업은 CT200h, NX300h, RX450h, ES300h, LS500h, GS450h, LC500h까지 가장 다양한 프리미엄 하이브리드 라인업을 갖추게 되었다. 여기에 올 하반기에는 소형 SUV인 UX 하이브리드 까지 더해지면서 다양한 소비자들의 요구에 대응하는 모델들을 갖추게 된다.


전 세계적으로 SUV의 인기가 지속되면서 자동차 제조사들은 SUV 모델에 더욱 집중하고 있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특히 미국 제조사들의 경우 해외시장 철수와 함께 세단 모델들의 생산 중단을 연이어 발표하고 있다. 대중의 인기와 수익성에 철저히 기인하는 판매전략을 펼치고 있는 것이다. 하지만, 세단의 판매에 소홀한 자동차 제조사들의 모습에는 걱정이 앞선다. 유가에 민감한 자동차 산업인 만큼 현재의 상황만을 고려해 SUV에만 치중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

토요타 캠리는 잘 만든 세단의 가치를 말해주는 유서깊은 차량이다. 최근 발표된 미국시장 상반기 판매실적에서도 대부분의 세단들의 판매가 감소세를 보였던 반면, 토요타 캠리는 17만 8795대가 판매되어, 전년 동기 대비 1.1% 증가했다. 시장 상황은 좋지 않지만 캠리는 선전하고 있다. 폭스바겐과 아우디가 복귀했지만, 그들이 비운 사이 토요타가 이룬 결과는 쉽게 흔들리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핫클릭

폭스바겐, 내년 초 페이스리프트 파사트 공개 예정..달라지는 점은?
폭스바겐이 2019 파사트 페이스리프트를 공개할 예정이다. 18일 해외 자동차 전문 매체 오토 익스프레스에 따르면 파사트는 이번 페이스리프트를 통해 업데…
조회수 1,216 2018-09-19
데일리카
배우 구혜선도 탄다는 경차..안 팔리는 바로 그 이유가...
국내 자동차 시장에서 경차 판매량이 20개월 연속 감소했다. 18일 한국자동차산업협회에 따르면 올해 7월 경차 판매는 1만1068대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해
조회수 1,808 2018-09-19
데일리카
평양 백화원 영빈관에 등장한 렉서스 플래그십 SUV
역사적인 남북정상회담이 열리는 평양에서 렉서스 브랜드의 대형 SUV가 18일 오전 실시간으로 포착됐다. 문재인 대통령이 김정은 위원장과 함께 후미가 오픈된 세미
조회수 1,543 2018-09-18
오토헤럴드
신분 상승 노리는 현대차, 파리모터쇼 N 라인에 주력
브랜드 가치를 높여 신분 상승을 노리고 있는 현대차의 지향점은 크게 두 가지다. 북미 시장은 제네시스 브랜드로 프리미엄 가치를 높이고 유럽에서는 N 브랜드로 고
조회수 1,333 2018-09-17
오토헤럴드

최신소식 모아보기 - 국내

현대차 대박, 수소전기트럭 1000대 스위스 공급 계약
현대차가 심혈을 기울이고 있는 수소 전기차 분야에서 괄목할 성과를 낼 것으로 보인다. 국제상용차 박람회가 열리고 있는 독일 하노버에서 현대차가 스위스 H2 En
조회수 96 11:31
오토헤럴드
현대차, 증강현실 내비 개발...스위스 웨이레이 전략 투자
스마트 모빌리티에 광폭 행보를 보이고 있는 현대차가 이번에는 스위스 홀로그램 전문 업체인 웨이레이에 전략 투자를 단행했다. 2012년 설립된 웨이레이는 전체 직
조회수 182 2018-09-19
오토헤럴드
북미 올해의 차 후보에  G70,  벨로스터, K3 선정
북미 올해의 차 선정 주최측은 '2019 북미 올해의 차' 승용차 부분의 후보를 발표했다. 북미 올해의 차는 올해로 26회째로 미국과 캐나다에 거주하는 약 50
조회수 603 2018-09-18
글로벌오토뉴스
치열해지는 준중형세단 시장..르노삼성 SM3의 틈새 전략은?
르노삼성이 SM3의 차별화 전략을 강조하고 있어 눈길을 모은다. 18일 르노삼성에 따르면, 준중형세단 SM3는 경차나 소형차 수준의 판매 가격으로 동급 대비
조회수 1,157 2018-09-18
데일리카
캠리 잡겠다던 신형 어코드의 선전포고는 엄포였나
혼다코리아는 10세대 신형 어코드를 출시하면서 경쟁모델인 토요타코리아 캠리와의 정면승부를 예고했다. 하지만 지난 5월 출시 이후, 3개월 간의 성적표를 살펴보니
조회수 1,450 2018-09-18
오토헤럴드

최신소식 모아보기 - 해외

[프리뷰] 메르세데스 AMG A35
메르세데스 AMG가 자사의 라인업을 확장하면서 새롭게 만들고 있는 35라인업의 첫 번째 타자인 A35 4매틱이 모습을 드러냈다. 트윈스크롤 터보차저를 적용한 2
조회수 51 10:05
글로벌오토뉴스
MINI, 브렉시트(Brexit) 이후 한 달간 영국 공장 패쇄 결정
안팎으로 단종설에 휘말리고 있는 미니가 이번에는 한달여 간 공장을 패쇄하기로 결정했다. 미니의 정신적 고향이자 주요 생산기지인 영국에서 벌어지는 일이다. 최근
조회수 146 2018-09-19
오토헤럴드
복고의 부활, 페라리 SP1 & SP2 한정판 모델의 새로운 등장
페라리가 바로 어제 새로운 두 가지 한정판 모델을 공개했다. 이름은 'SP1'과 'SP2'. 두 모델은 페라리의 가장 강력한 812
조회수 328 2018-09-19
오토헤럴드
람보르기니, 에어로다이나믹 강화
람보르기니 모터스포츠 담당 부서 스콰드라 코르세가 람보르기니 슈퍼 트로페오 유럽 뉘르부르크링 라운드에서 새로운 우라칸 GT3 에보를 선보였다.해당 모델은 우라칸
조회수 155 2018-09-19
오토헤럴드
메르세데스-AMG가 공개한 핫해치 A 35..골프 R과 경쟁
메르세데스-AMG가 18일(현지시각) A-클래스에 추가되는 새로운 고성능 모델 AMG A 35를 공개했다. AMG A 45 아래에 포지셔닝 되는 A 35는 AM
조회수 274 2018-09-19
데일리카

최신 시승기

[시승기] 야성적이면서도 매력적인 스포츠 쿠페..인피니티 Q60S
인피니티(Infiniti)는 일본차 닛산의 고급 브랜드에 속하는데, 처음으로 선보인 건 지난 1989년의 일이다. 대중차 이미지가 강한 닛산이 북미시장을 공략하
조회수 358 2018-09-19
데일리카
[시승기] 사륜구동의 진가를 알 수 있는 SUV..르노삼성 QM6
SUV 하면 그 주력은 디젤 엔진이지만, QM6는 가솔린이 주력이다. 물론, 디젤도 있지만 말이다. 때문에 QM6 디젤은 그 빛이 강하게 드러나지 않는 게 사
조회수 353 2018-09-18
데일리카
쉐보레 스파크 페이스리프트 시승기
경차가 갖고 있는 이미지는 어떤 것일까를 진지하게 고민해 본 적이 있다. 국내에 처음으로 경차인 티코가 등장했을 때, 이 차를 비하하는 여론도 있었고 어떤 이들
조회수 443 2018-09-17
글로벌오토뉴스

전기차 소식

폭스바겐 ID 버즈 전기차로 변신, 레벨4에 550km 달려
폭스바겐을 상징하는 레트로 ID 버즈가 30분 급속 충전으로 최대 550km를 달릴 수 있는 전기차로 변신했다. 독일 하노버에서 개막한 국제상용차전시회에서 세계
조회수 41 11:06
오토헤럴드
폭스바겐, 전차종에 전기차 구축 2022년까지 10만대 보급
폭스바겐 그룹이 바로 어제(17일, 현지시각) 향후 2022년까지 전기차 10만대를 보급하겠다고 선언했다. 간혹 인터뷰를 통해 자사의 전동화 계획을 암시한 바는
조회수 291 2018-09-18
오토헤럴드
닛산, 고급형 배터리 전기차 2020년 출시 예정
닛산자동차가 2020년부터 고급형 배터리 전기차를 양산한다고 발표했다. 해외시장에서는인피니티 브랜드로, 일본에서는 닛산 브랜드로 판매된다. 2010년리프를 출시
조회수 523 2018-09-17
글로벌오토뉴스

이런저런 생각, 자동차 칼럼

[불란서 자동차#8] 트럭에서 킥보드
서울의 1/6에 해당하는 105㎢의 면적을 지닌 프랑스의 수도 파리는 1950년대 인구수가 약 290만명으로 절정에 달한 이후 계속 감소 추세를 보이다 최근 몇
조회수 262 2018-09-19
오토헤럴드
[구상 칼럼] 반란의 디자인일까?..현대차 ‘더 뉴 아반떼’ 특징은...
새로 등장한지 3년째가 되는 아반테가 페이스 리프트(face lift)를 통해 더 뉴 아반떼(The New Avante)라는 이름으로 나왔다. 신차로 등장한
조회수 417 2018-09-19
데일리카
[김필수 칼럼] 실마리 못찾는 자동차 급발진 사고..과연 해결 방안은?
자동차 급발진 문제는 어제오늘의 일이 아니다. 지난 1980년 초에 자동차에 전자제어장치가 포함되면서 동시 발생하기 시작한 문제로 핵심 원인 중의 하나로 지…
조회수 822 2018-09-17
데일리카

테크/팁 소식

혼다 서스펜션에 대한 이야기 (2)
앞서 1부에서는 좋은 서스펜션의 조건 중 첫 번째인 ‘확실히 진동을 흡수할 것에 대해서 설명했었다. 이번에는 두 번째인 ‘리어 서스펜션이 제대로 능력을 발휘할
조회수 40 10:57
글로벌오토뉴스
현대엠엔소프트, 내비게이션 소프트웨어 9월 정기 업데이트 시행
현대엠엔소프트(대표 홍지수)가 추석 연휴를 앞두고 ‘지니’, ‘지니넥스트’, ‘맵피’ 등 주요 내비게이션 소프트웨어의 9월 정기 업데이트를 시행한다고 18일 밝
조회수 103 2018-09-19
뉴스탭
르노 닛산 미쓰비시 얼라이언스, 구글과 제휴... 인포테인먼트 강화
르노 닛산 미쓰비시 얼라이언스는 구글과의 제휴를 통해 안드로이드 기반의 인포테인먼트 시스템과 차량용 어플리케이션을 개발한다고 발표했다. 3개사는 2021년부터
조회수 116 2018-09-19
글로벌오토뉴스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