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토요타 캠리의 상승세, 하반기에도 이어질까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수1,882 등록일 2018.07.11


이번 달 초 한국수입자동차협회가 발표한 상반기 국내 수입차 판매 실적에 따르면 전체 수입차 판매는 14만 109대로 전년 동기 11만 8152대 대비 18.6% 증가했다. 국내 제조사들의 상반기 내수 판매실적은 전년동기 대비 2.9% 감소한 757,003대를 기록한 것과는 대조적인 실적이다. 수입차의 국내 내수시장 점유율 역시 지난해 상반기 13.2%에서 올해 15.6%로 2.4% 증가했다.

글 / 원선웅 (글로벌오토뉴스 기자)

메르세데스-벤츠와 BMW 강세는 올 상반기에도 여전했다 메르세데스-벤츠는 올 1~6월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8.9% 증가한 4만1069대가 판매됐다. 상반기 판매된 수입차 3대 가운데 1대는 메르세데스-벤츠였다. 지금과 같은 판매 추이라면 올해 수입차 최초로 연 7만대 판매의 벽을 넘을 것으로 보인다. BMW는 전년 동기 대비 19.2% 증가한 3만 4568대를 기록했다. BMW 역시 현재와 같은 추세라면 올해 6만대를 무난히 넘을 전망이다.


메르세데스-벤츠와 BMW의 치열한 선두경쟁 아래 주목받을 만한 성장세를 기록한 수입업체들도 있다. 바로 토요타와 랜드로버. 토요타는 토요타 브랜드가 상반기 8350대로 전년 동기 대비 60% 증가, 렉서스 브랜드가 6276대로 전년 동기 대비 42.6% 증가했다. 랜드로버 또한 전년 동기 대비 416% 증가한 디스커버리(1394대)를 앞세워 토요타에 이어 수입차 상반기 판매 4위를 기록했다.

특히 토요타의 성장세는 올 상반기 수입차 판매실적 가운데 가장 눈에 띈다. 단순히 판매실적에 대한 내용은 아니다. 바로 캠리의 판매 증가세 때문이다. 국내 수입차 시장은 여전히 세단이 강세를 보이고 있다. E클래스와 5시리즈, C클래스와 3시리즈 등 상반기 상위 4개 차종의 점유율은 53%에 이른다. 국산차 뿐만 아니라 수입차 시장 역시 편중 현상은 더욱 심화되고 있다.

이러한 모델 편중 현상을 타개하기 위해서는 ‘좋은 제품’이 필요하다. 토요타가 지난 해 10월 선보인 신형 캠리는 ‘좋은 제품’이라는 수식어를 달기 충분한 상품성으로 출시 이후 꾸준히 인기를 얻고 있는 상황이다. 디젤 게이트로 영업이 중단되었던 폭스바겐과 아우디의 공백을 하이브리드 모델로 채우며 역대 최대 상반기 실적을 거두었다.


토요타 캠리는 올 상반기 5155대를 판매해 전년 동기 대비 146.9% 증가했다. 판매 상위 10개 차종 가운데 성장세로 보면 가장 높은 성장률이다. 이러한 성장세의 바탕에는 그동안 꾸준히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의 우수성을 알린 토요타의 노력 뿐만 아니라 디젤게이트 이후 소비자들의 하이브리드 차량 선호도가 증가한 데서 이유를 찾을 수 있다. 올 상반기 신규 등록한 신차 가운데 가솔린차량은 전년 동기 대비 2.2%, 디젤차량은 4.4% 감소한 반면 하이브리드차는 12.1% 증가한 4만2000여대가 팔렸다.

폭스바겐과 아우디가 판매를 재개하면서 토요타와 렉서스 브랜드의 판매가 올 하반기 어떤 변화를 겪게 될지 관심이 모이고 있다. 이에 대해 한국토요타는 하반기 볼륨 모델들을 출시하면서 수입차 시장에서의 점유율을 높여 간다는 계획이다. 지난 2018 부산모터쇼에서 공개된 아발론 하이브리드가 올 하반기 출시를 준비하고 있으며, 10월에는 렉서스의 대표 세단인 ES의 부분 변경 모델이 출시될 예정이다. 아발론 하이브리드는 2.5리터 직렬 4기통 다이나믹 포스 엔진과 2개의 모터, e-CVT를 조합한 새로운 하이브리드 시스템이 적용된 토요타의 플래그십 세단이며, 렉서스 ES 또한 상품성 향상을 통해 고객들의 요구에 대응한다는 계획이다. 신형 ES를 국내 공개하면서 렉서스의 하이브리드 라인업은 CT200h, NX300h, RX450h, ES300h, LS500h, GS450h, LC500h까지 가장 다양한 프리미엄 하이브리드 라인업을 갖추게 되었다. 여기에 올 하반기에는 소형 SUV인 UX 하이브리드 까지 더해지면서 다양한 소비자들의 요구에 대응하는 모델들을 갖추게 된다.


전 세계적으로 SUV의 인기가 지속되면서 자동차 제조사들은 SUV 모델에 더욱 집중하고 있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특히 미국 제조사들의 경우 해외시장 철수와 함께 세단 모델들의 생산 중단을 연이어 발표하고 있다. 대중의 인기와 수익성에 철저히 기인하는 판매전략을 펼치고 있는 것이다. 하지만, 세단의 판매에 소홀한 자동차 제조사들의 모습에는 걱정이 앞선다. 유가에 민감한 자동차 산업인 만큼 현재의 상황만을 고려해 SUV에만 치중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

토요타 캠리는 잘 만든 세단의 가치를 말해주는 유서깊은 차량이다. 최근 발표된 미국시장 상반기 판매실적에서도 대부분의 세단들의 판매가 감소세를 보였던 반면, 토요타 캠리는 17만 8795대가 판매되어, 전년 동기 대비 1.1% 증가했다. 시장 상황은 좋지 않지만 캠리는 선전하고 있다. 폭스바겐과 아우디가 복귀했지만, 그들이 비운 사이 토요타가 이룬 결과는 쉽게 흔들리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핫클릭

외신을 통해 사실상 완전 공개된 제네시스 G90 디자인
오는 27일 국내 공식 출시가 예정된 제네시스 플래그십 세단 'G90'의 디자인이 대부분 드러났다. 앞서 제네시스 측은 신차의 헤드램프 정도만 보
조회수 1,763 2018-11-21
오토헤럴드
쉐보레 볼트EV, 2018년 판매 마감
쉐보레(Chevrolet)가 11월 20일 전기차 볼트EV(Bolt EV)의 올해 국내 도입 물량에 대한 판매를 공식 완료하고, 2019년형 볼트EV 계약 준비
조회수 709 2018-11-20
글로벌오토뉴스
인피니티, QX30 사전계약 개시..가격은 4360만~4810만원
인피니티코리아는 20일 전국 인피니티 전시장을 통해 QX30의 사전계약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QX30은 올해 부산모터쇼 당시 인피니티가 밝힌 SUV 라인업 확
조회수 2,029 2018-11-20
데일리카
[오토포토]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가 5세대 부분변경모델로 연내 출시를 앞둔 콤팩트 세단 '더 뉴 C 클래스'를 16일 인천 파라다이스 시티 호텔에서 국내서 처
조회수 1,476 2018-11-19
오토헤럴드

최신소식 모아보기 - 국내

한국지엠, 스포츠카 ‘카마로SS’ 내달 출시 계획..2.0 버전은?
2019년형 더 뉴 카마로SS(The New Camaro SS)가 다음달 국내 시장에서 출시 된다. 20일 한국지엠에 따르면, 디자인이 한층 업그레이드 된 더
조회수 1,506 2018-11-21
데일리카
현대자동차, 팰리세이드에
현대자동차는 곧 출시될 대형 SUV, 팰리세이드에 새롭게 장착될 '스노우 모드' 실험 영상을 자사 미디어 채널인 HMG TV와 공식 SNS를 통해 20일 공개했
조회수 342 2018-11-20
글로벌오토뉴스
쌍용차 티볼리 테스트카, 서울 도심에서 포착..그 정체는?
주행 테스트를 실시하고 있는 쌍용차 티볼리가 서울 도심에서 포착됐다. 20일 데일리카는 쌍용자동차 티볼리 시험주행 차량이 서울 양천구 인근 한 주택가에…
조회수 908 2018-11-20
데일리카
사납금 없는 ‘마카롱 택시’ 12월 시동..카풀 논란속 ‘눈길’
새로운 택시 서비스가 론칭된다. 사납금 없이 기사를 월급제로 고용한다는 점은 눈길을 끈다. 20일 택시 기반의 모빌리티 서비스 제공업체 KST모빌리티(KSTM
조회수 1,140 2018-11-20
데일리카

최신소식 모아보기 - 해외

스마트폰 등장한 볼보의 티저..LA오토쇼 앞두고 의문 증폭
볼보가 LA오토쇼를 앞두고 의문의 티저 이미지를 공개해 관심이 증폭되고 있다. 21일 볼보는 미디어 페이지와 공식 SNS등을 통해 ‘#FutureIsMobil
조회수 217 2018-11-21
데일리카
스바루 최초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크로스 트랙’ 연내 미국서 판매
일본 스바루가 자사 최초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인 크로스 트랙 하이브리드를 미국에서 발표했다. 실제 모델은 LA 모터쇼에 등장할 것으로 알려졌으며, 연내 판
조회수 212 2018-11-21
오토헤럴드
내년 출시가 예상되는 르노의 완전변경
내년 글로벌 시장 출시가 예상되는 르노의 소형 해치백 '클리오'의 신모델이 본격적인 테스트 작업에 돌입했다. 5세대 완전변경모델로 출시될 신형 클
조회수 541 2018-11-21
오토헤럴드
미니, LA오토쇼서 ′JCW 나이츠에디션′ 공개 계획..특징은?
미니가 미국에서 열리는 ‘2018 LA국제오토쇼’에서 JCW 나이츠 에디션을 선보인다. 미니는 30일(현지 시각) 미국 라스베가스에서 개막하는 ‘2018 L
조회수 186 2018-11-21
데일리카

최신 시승기

2019 현대 아반떼 스마트스트림 G1.6 시승기
현대 아반떼의 부분 변경 모델을 시승했다. 내외장을 일신하고 파워트레인을 바꾸었으며 안전장비도 추가하는 등 풀 체인지에 가까운 변화가 포인트다. 커넥티비티와 A
조회수 753 2018-11-21
글로벌오토뉴스
2019 토요타 시에나 7인승 시승기
토요타의 미니밴 시에나 2019년형을 시승했다. 현행 시에나는 2011년 데뷔해 2015년 부분 변경 모델을 선 보인데 이어 2017년에는 파워트레인을 업그레이
조회수 3,283 2018-11-16
글로벌오토뉴스
[시승기] ‘보스’가 음악으로 디자인한 감성 SUV..르노삼성 ‘QM6 GDe’
르노삼성이 최근 QM6 GDe를 대상으로 시티 드라이빙 스쿨&씨네마라는 이색 행사를 펼쳤다. 이는 국내 고객을 대상으로 한 체험마케팅이라는 점에서 주목을
조회수 1,185 2018-11-15
데일리카

전기차 소식

테슬라, 중국에서 모델 3 주문 시작
세계 최대 전기차 업체 테슬라가 중국에서 콤팩트 세단 '모델 3'의 주문을 받기 시작했다. 실제 고객 인도는 이르면 내년 3월부터 시행될 것으로
조회수 510 2018-11-20
오토헤럴드
폭스바겐, 獨 내 3개 공장 전기차 생산체계로 전환..1조5천억 투자
폭스바겐이 기존의 공장 세 곳을 전기차 생산 시설로 전환한다고 밝혀 주목된다. 16일 폭스바겐에 따르면, 엠덴, 하노버, 츠비카우 공장 등 세 개의 생산 시…
조회수 197 2018-11-19
데일리카
현대차 미국법인, 코나 일렉트릭 공급 확대 요구..그 배경은 ?
미국 캘리포니아주에서 시범 운영중인 ZEV 정책에 따라 현대차 북미법인이 코나 일렉트릭의 공급 확대를 요구하고 나섰다. 16일 미국 자동차 전문 매체 워즈…
조회수 488 2018-11-19
데일리카

이런저런 생각, 자동차 칼럼

[김필수 칼럼] 엠블럼·패밀리룩에 대한 기대감..기아차의 숙제는?
기아차는 현대차 그룹에 합병되었으나 독자적인 디자인 철학을 가지고 독립적인 역할에 노력하여 왔다. 같은 차종의 경우 동일 플랫폼을 이용하지만 겉으로는 …
조회수 434 2018-11-20
데일리카
[기자수첩] 재난 수준 미세먼지, 주범 놓친 저감 대책
오늘도 미세먼지는 '나쁨' 수준이다. 미세먼지보다 더 나쁜 '초미세먼지'도 내륙을 중심으로 '나쁨' 수준이다. 미세먼
조회수 351 2018-11-19
오토헤럴드
현대 에쿠스의 디자인 변화
국산 최고급승용차의 타이틀을 지닌 EQ900의 시작은 1999년에 일본 미쯔비시와 공동개발로 등장한 각진 디자인의 에쿠스(EQUUS) 였다. 물론 지금은 3세대
조회수 2,543 2018-11-19
글로벌오토뉴스

테크/팁 소식

현대기아차, 6대 로봇 이용
현대기아자동차가 전장 집중검사 시스템을 세계 최초로 개발하고 처음으로 해당 기술을 공개했다. 이번 공개된 전장 집중검사 시스템은 6대의 로봇을 이용하여 5가지의
조회수 181 2018-11-21
오토헤럴드
유류세 인하, 국제유가 하락.. 2주째 유가 하락
정부의 유류세 인하와 함께 국제유가까지 하락하고 있지만, 아직 유류세 인하가 모두 반영되지 않은 주유소는 33%인 것으로 나타났다. 주유소 종합정보 모바일 앱
조회수 245 2018-11-20
글로벌오토뉴스
기아차가 당장 버려야 할 것
현대차 그룹에 합병이 된 이후 기아차는 독자적인 디자인 철학과 역할을 갖기 위해 노력했다. 같은 차급이나 차종이 같은 플랫폼을 공유하면서도 전혀 다른 색깔과 특
조회수 542 2018-11-19
오토헤럴드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