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쌍용차, 코란도 C 후속에 디젤 하이브리드 추가요

오토헤럴드 조회 수1,413 등록일 2018.07.10

쌍용자동차가 내년 상반기 출시를 앞둔 콤팩트 스포츠유틸리티차량 '코란도 C' 후속 모델(개발명 C300)에 디젤 하이브리드 파워트레인 추가를 검토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최근 쌍용차는 해당 파워트레인을 얹은 프로토타입을 제작해 테스트를 진행 한 것으로 확인됐으며 실제 출시는 현재로써는 미지수다.

9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쌍용차는 내년 완전변경모델로 선보일 코란도 C 후속에 친환경 파워트레인을 추가할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쌍용차는 제네바모터쇼를 통해 콤팩트 SUV 차체의 전기 콘셉트카 'e-SIV(electric-Smart Interface Vehicle)'를 공개한 바 있어 해당 기술이 향후 출시될 신차에 반영될 것이란 게 관련 업계의 중론이다.

2013년 선보인 SIV-1, 2016년 SIV-2의 디자인 정체성을 계승, 발전시킨 e-SIV 콘셉트는 쿠페 스타일 외관에 공기역학성을 고려한 디자인이 특징이다. 여기에 실버 컬러의 차체와 블랙 그릴의 조화, 커다란 에이인테이크홀과 슬릭(sleek)한 형태의 LED 헤드램프 등 과감한 디자인 요소가 반영됐다. 또 해당 콘셉트카의 파워트레인은 188마력의 전기모터와 61.5kWh급 배터리가 탑재돼 최대 280마일(450km)를 달릴 수 있다.

당시 쌍용차 관계자는 "쌍용차는 지속적인 기술 개발 노력을 통해 친환경 파워트레인과 커넥티드카/자율주행기술을 더욱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며, 이번 e-SIV를 통해 쌍용차의 미래 모빌리티(Mobility) 패러다임 변화에 대한 비전을 확인할 수 있다"라고 밝힌 바 있다.

최근 쌍용차의 한 영국 수입사 CEO 닉 레어드는 현지 매체와 인터뷰를 통해 "신차는 기존 차량과 완전히 다른 형태의 파워트레인을 사용하고 있음에도 오프로드가 가능한 사륜구동 시스템을 유지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전기차 전략은 현재 판매되는 차량들에게도 큰 변화를 가져올 것이며 SUV와 사륜구동 차량을 생산하는 브랜드 정체성은 그대로 유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레어드는 또한 쌍용차가 가솔린과 전기 하이브리드의 대안으로 디젤 하이브리드를 연구 중에 있으며 쌍용차가 판매하는 차량 대부분이 견인용으로 사용되고 있기 때문에 높은 토크를 발휘해야 하는데 디젤 하이브리드는 이러한 대안으로 훌륭한 선택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다만 그는 현재 해당 파워트레인이 개발 중인 것은 확인되지만 최종적으로 실제 출시 될지는 언급하지 않았다.

또 다른 쌍용차 영국 수입사 대변인은 "쌍용차가 코란도와 티볼리를 기반으로 한 전기차와 친환경차 기술을 개발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그는 또한 쌍용차가 티볼리와 렉스턴 플랫폼을 기반으로 한 신모델을 가까운 시일 내에 출시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국내 쌍용차 관계자는 "내년 출시를 예정으로 C300 프로토타입 차량이 국내 및 해외에서 테스트 중 목격되고 있는 것 같다"라며 "프로토타입의 특성상 다양한 장비의 검토가 연구되고 있으나 해당 차량을 코란도 C 후속으로 단정할 수 없으며 앞서 모터쇼를 통해 콤팩트 SUV급 e-SIV를 선보여 친환경 파워트레인 이야기가 나오고 있는 것 같다"라고 말했다.

 


김훈기 기자/hoon149@gmail.com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회사명
    쌍용
    모기업
    Mahindra
    창립일
    1962년
    슬로건
    Robust, Specialty and Premium
  • 쌍용 쌍용 코란도 C 종합정보
    2017.01 출시 소형SUV 06월 판매 : 286대
    경유 2157cc 복합연비 11.8~14.3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프리뷰] 현대 i30 N 라인
현대 i30 N은 현재 유럽 지역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으며 인기를 얻고 있는 핫해치이다. 그러나 만약 i30 N의 고성능이 부담스러운 운전자가 있다면? 일반 i
조회수 1,075 2018-07-20
글로벌오토뉴스
이 차 진짜 나온다, 현대차-마블
마블 캐릭터를 적용한 전세계 최초의 양산형 자동차 ‘코나 아이언맨 에디션’이 공개됐다. 코나 아이언맨 에디션은 내년 초 1회 한정으로 주문 생산해 글로벌 동시
조회수 6,427 2018-07-19
오토헤럴드
이름 빼고 다 바꿔본 8세대 쏘나타..그 4년간의 변화는?
올해로 출시 33년을 맞은 쏘나타는 지난 1985년 ‘스텔라’의 고급형 모델로 선보여진 이후 현대차는 물론, 국내 자동차 산업의 상징적인 모델로 자리 잡고 있다
조회수 8,511 2018-07-19
데일리카
[모트라인] 기아의 플래그십, K9 하체 살펴보기
[모트라인] 기아의 플래그십, K9 하체 살펴보기
조회수 189 2018-07-19
모트라인
기아차 니로 EV 출시, 1회 충전에 385km...4780만원
1회 완전 충전 주행가능 거리가 385km인 국산 전기차가 출시됐다. 기아차는 19일, 64kWh 배터리 기준 385km 주행이 가능한 니로 EV의 모든 인증
조회수 2,674 2018-07-19
오토헤럴드
기아차 텔루라이드, 자유로 외곽서 포착..국내 출시 가능성은?
기아차가 북미 전략형 모델로 개발 중인 SUV ‘텔루라이드’가 수도권 외곽에서 포착됐다. 18일 데일리카는 기아자동차 텔루라이드가 경기도 파주에 위치한 자…
조회수 2,086 2018-07-18
데일리카
“놓치면 끝!”..한정판에서만 볼 수 있는 특별한 ‘매력’
‘한정판’이라는 단어는 늘 달콤하다. 평범한 제품도 ‘한정판’, ‘리미티드’, ‘스페셜 에디션’ 등의 이름을 달게되면 곧바로 특별한 제품으로 탈바꿈 한다.
조회수 896 2018-07-18
데일리카
기아차 최준영 부사장, 대표이사 내정..박한우 사장과 공동대표 체제
기아자동차는 18일 경영지원본부장 최준영 전무를 부사장으로 승진, 대표이사에 내정했다고 밝혔다. 이번 인사는 지원 부문의 책임경영 체제를 강화하고, 급…
조회수 218 2018-07-18
데일리카
쌍용차, 2018년 협력사 분과위원회 개최
쌍용자동차는 협력사의 품질 및 기술경쟁력 제고를 통한 상생협력과 동반성장 도모를 위해 협력사를 대상으로 분과위원회를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지난 4일 전장 부
조회수 166 2018-07-17
글로벌오토뉴스
쌍용차, 상생협력 및 동반성장 도모 협력사 분과위원회 개최
쌍용차가 협력사의 품질 및 기술경쟁력 제고를 통한 상생협력과 동반성장 도모를 위해 협력사를 대상으로 분과위원회를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지난 4일 전장 부문
조회수 216 2018-07-17
오토헤럴드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