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볼보 S90, 메이드 바이 차이나, 그리고 중국시장

글로벌오토뉴스 조회 수1,770 등록일 2018.06.14


볼보의 슬로건인 ‘메이드 바이 스웨덴’. 하지만, 국내 수입되는 볼보 S90은 더 이상 슬로건의 차량이 아니다. 국내 출시된 2019년형 볼보 S90은 중국 다칭 공장에서 생산된 차량이다. 한마디로 ‘S90, 메이드 바이 차이나’이다. 왜 볼보는 해외시장에 중국산 S90을 판매하는 것인지 그 이유를 알아본다.

글 / 원선웅 (글로벌오토뉴스 기자)

볼보는 새로운 글로벌 생산 전략의 일환으로, 플래그십 세단인 S90을 모두 중국 다칭 공장에서만 생산하기로 했다. 볼보가 중국산 차량을 다른 시장에 판매한 것은 이번이 처음은 아니다. 볼보는 2015년부터 중국 청두공장에서 만드는 준중형 세단 S60을 미국에 수출하고 있다. 그리고, 2017년부터 볼보는 중국에서 생산된 S90을 유럽시장에 판매하기 시작했다. 유럽 프리미엄 브랜드의 중국산 차량이 처음으로 유럽시장에 수출된 사례이기도 하다.


볼보는 스웨덴에서는 SUV 모델들을 생산해 수출하고, 세단은 중국시장에서 주로 생산하려는 계획이다. 중국에서 세단을 생산하는 가장 큰 이유는 포화상태에 이른 스웨덴 코텐버그 공장의 부담을 줄이고, S90의 판매량이 전 세계 시장에서 가장 높은 중국 현지에서 직접 생산하려는 의도이다. 2016년부터 중국 시장에서 판매된 S90의 누적 판매량은 약 25,700대로 전 세계 판매의 50%를 넘는 실적이다. 특히 롱휠베이스 세단에 대한 수요가 높은 중국인 만큼 S90 만큼은 중국에서 생산해 수익을 높이는 것이 볼보의 전략이다.


해외시장 가운데 가장 마지막으로 중국산 S90의 국내 판매에 대해 비판의 목소리도 있다. 그간 메이드 바이 스웨덴을 강조하면서 스칸디나비아 감성과 높은 품질을 강조한 볼보의 브랜드 이미지를 퇴색시킨다는 의견이나 중국산 차량의 품질에 대한 불안감을 토로하는 목소리도 들린다. 물론 중국 현지에서 생산하는 만큼 중국산 부품들이 대거 포함되고 이로 인해 제품의 품질이 떨어질 것이라는 우려도 있을 수 있겠지만, 이것은 볼보에 국한된 것이 아닌 자동차 산업의 패러다임이 변하고 있음을 인식해야 본질을 이해할 수 있다.

한 예로 포드는 북미 시장용 중형 세단 '퓨전'과 유럽 시장용 세단인 '몬데오'의 생산을 2020년 멕시코와 스페인에서 중국으로 옮길 방침이라고 발표했다. 이어 중국에서 생산된 차량을 유럽에 수출할 계획은 없다고 전하며, 멕시코와 스페인에 위치한 생산공장의 향후 운영 계획은 밝히지 않았다. 포드의 퓨전과 몬데오 2개 차종은 모두 판매 부진을 겪고 있다. 미국에서 퓨전의 판매는 지난 해 22% 감소, 유럽시장에서 몬데오의 판매는 21% 감소했다. 부진한 시장에서 벗어나 새로운 판로를 개척하고자 하는 의도이다.

다임러와 중국 베이징자동차(BAIC) 또한 메르세데스-벤츠 차량의 중국 현지 생산을 확대한다고 발표했다. 다임러와 베이징자동차는 2005년 8월 합작사를 설립하고, 2006 년에 'E 클래스'의 현지 생산을 시작으로 2008 년에는 'C 클래스'도 현지에서 생산하고 있다. 2010년 5월에는 E 클래스 기반의 중국 전용 차량, 'E 클래스 L'의 현지 생산을 시작했으며, 2011년 12월에는 'GLK', 2015년 4월에는 'GLA'를 생산하고 있다. 양사는 중국 베이징에 설립한 새로운 합작 BBAC에 추가 투자를 진행하고 새로운 생산공장을 건설하게 된다. 또한 다임러와 베이징자동차는 메르세데스-벤츠의 전기차 브랜드인 'EQ'의 첫 양산차 'EQ C'를 2019년부터 중국에서 현지 생산할 계획이다. 전기자동차를 포함한 NEV (신에너지차) 자동차의 개발도 강화해 나간다.



다임러의 경우는 현지 생산된 차량을 중국 시장에서 소화하기도 버거운 상황이지만, 볼보의 경우 아직 다임러 수준의 중국 현지 판매량을 기록하고 있진 못하다. 볼보는 중국 현지 생산을 통해 중국 시장에서의 수요에 대응하고, 해외시장에도 적극 수출을 진행하고 있다. 특히 전 세계적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S90의 수요를 맞추기 위한 방편이기도 하다.

중국산 볼보에 대한 가장 큰 우려는 역시 품질 문제이다. 하지만, 차량의 품질에 대해서 유럽 생산 차량보다 중국 생산 차량이 더 우수한 품질을 보인다는 관계자의 인터뷰가 전해지기도 했다. 호주의 자동차 매체인 고오토에서 볼보의 디자인 담당 수석 부사장, 로빈 페이지 (Robin Paige)와 진행한 인터뷰에 따르면, 그는 중국산 차량의 품질은 유럽 생산 차량보다 우수하며 자동화로 인해 세밀한 조정이 어려운 유럽과 달리 중국의 경우 오히려 숙련된 인력을 통해 상황에 따른 대처와 세심한 조율이 가능하다는 설명이다. 큰 차이는 없지만, 중국에서 생산된 차량의 품질이 유럽 평균치를 상회한다는 의견을 전했다.


지난 2016년 한국을 방문한 하칸 사무엘슨 CEO는 한국시장에는 스웨덴에서 생산된 S90만 들여올 것이라고 공언했었다. 하지만, 자동차 산업은 급변하고 있고 이러한 변화에 유연하게 대처하는 것이 글로벌 자동차 기업들이 살아남는 법이다. 특히 중국시장에서 탄탄한 입지를 다지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한 과제가 되었다.

볼보는 지난 해 중국시장에서 연간 판매 실적이 10만대를 돌파했다. 지난 3년간 볼보의 중국 판매 실적은 가파르게 증가했다. 2015년 81,588대, 2016년 90,930대를 판매하며 올해 11월 말 연간 누적 판매 10만대를 기록했다. 2010년 중국시장에서 22,000대의 판매 실적을 기록했던 볼보는 7년만에 5배 가까운 성장을 기록했다. 이러한 판매 증가는 2010년 볼보를 인수한 지리그룹의 지원에서 비롯된 것으로 중국 제조 산업의 강력한 지원, 그리고 중국의 비교적 저렴한 노동력이 판매 증가에 크게 기여했다.



볼보의 하칸 사무엘슨 CEO는 중국이 글로벌 제조 전략에서 점점 더 중요한 역할을 수행 할 것이라고 전했다. 볼보가 지리 그룹의 지원을 통해 지속적으로 혁신을 꾀하는 동안 지리그룹 또한 변화를 겪으며 대표적인 중국 자동차 제조사로서의 입지를 다지고 있다. 모기업이 중국을 기반으로 하고 있는 만큼 볼보의 중국생산은 피할 수 없는 변화이다. 다른 자동차 제조사들 역시 중국시장에서의 생산을 확대하고 있는 만큼 향후 중국산 자동차들의 수입은 피할 수 없을 것으로 보인다.
<저작권자(c) 글로벌오토뉴스(www.global-autonew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명
    볼보
    모기업
    Zhejiang Geely Holding Group
    창립일
    1927년
    슬로건
    Design around you
  • 볼보 볼보 S90 종합정보
    2016.09 출시 대형 07월 판매 : 9대
    휘발유, 경유 1969cc 복합연비 11.0~13.2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BMW, 7세대 완전변경 3시리즈
7년만에 완전변경모델로 선보이는 BMW 7세대 3시리즈가 '녹색지옥'으로 불리는 뉘르부르크링 노르트슐라이페에서 최종 섀시 튜닝을 완료했다. 17일
조회수 86 17:12
오토헤럴드
아우디 Q8, 유럽 시장 출시
아우디는 신형 SUV인 Q8을 유럽 시장에서 출시했다. 이와 함께 마일드 하이브리드 차량의 라인업을 확대한다는 계획도 발표했다. 아우디 Q8은 아우디의 최상위
조회수 21 17:07
글로벌오토뉴스
아우디 A6 냉각수 유출, 선 수리비 한 푼도 못받아
"다른 리콜 건으로 아우디 센터에 갔다가 냉각수가 유출되는 것을 발견했다. 센터 담당자는 별도로 수리 예약을 잡아야 한다고 했고 지금 예약을 하면 2개월 후 수
조회수 51 15:48
오토헤럴드
폭스바겐, 볼프스부르크 공장에서 100만대 생산 예정
폭스바겐이 자사의 주요 공장인 볼프스부르크 공장의 생산 능력을 연간 100만대로 늘릴 예정이다. 폭스바겐의 생산 및 물류 담당 이사인 안드레아스 토스트만(And
조회수 62 09:59
글로벌오토뉴스
애스턴 마틴, 제임스 본드의 DB5 재생산 예정
1대 제임스 본드인 숀 코네리는 영화 ‘007 골드핑거’에서 당시 신형이었던 애스턴 마틴 DB5를 운전했다. 이 차는 사출되는 좌석과 회전하는 번호판, 기관총
조회수 80 09:59
글로벌오토뉴스
포르쉐, 단 한대뿐인 911 ′프로젝트 골드′ 티저 공개..금빛 외관 ′눈길′
포르쉐가 20일(현지시각) 단 한대만 제작되는 911 모델인 ′프로젝트 골드(Project Gold)′의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코드네임 993으로 불리는
조회수 72 09:58
데일리카
BMW 코리아, 8월 20일부터 리콜 실시
BMW 코리아는 8월 19일 0시 기준으로 리콜대상 차량 약 106,000대 중 약100,000대가 안전진단을 완료했고, 약 4,300대가 예약 대기 중으로 총
조회수 45 2018-08-20
글로벌오토뉴스
10만6천대 EGR 리콜 시작하는 BMW..우선 조치하는 차량은?
BMW가 차량 화재의 원인으로 지목된 EGR 모듈의 리콜을 본격적으로 시작한다. BMW코리아는 20일 320d, 520d 등 리콜 차량 약 10만6000여대의
조회수 41 2018-08-20
데일리카
BMW차량 화재사건의 시작과 마지막은?
2000년대 중반, 독일 BMW본사 엔진 연구소에서 주력 신형모델 중형 520d의 양산형 모델을 제작하면서 다양한 의견이 오간다. 컴팩트하면서 고성능인 미래 지
조회수 192 2018-08-20
글로벌오토뉴스
한국여성이 벤츠 E클래스를 가장 선호하는 이유는?
올해 수입차 구매자 중 특정 연령대·성별이 특정 제품을 집중 구매한 것으로 확인됐다. 중앙일보가 올해 1~6월 국내 시장에서 팔린 수입자동차 구매자의 연령과…
조회수 906 2018-08-20
데일리카
2년 전 뉴스 목록보기 보기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