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임기상 칼럼] 고유가 시대, 자동차는 ‘자돈차’..공짜 주행법은?

데일리카 조회 수1,884 등록일 2018.06.11
르노삼성, SM6 19년형(보르도 레드)


연일 기름값이 상승세다. 고유가시대를 맞아 운전자들은 ‘자동차’가 아닌 ‘자돈차’를 타고 있다.

연평균 휘발유 판매 가격은 리터당 97년 838.7원, 98년 1122.6원, 2002년 1269.1원으로 격세지감을 느낀다. 중형차의 경우 가득 주유를 하면 97년에는 5만4000원(65ℓ)이던 것이 현재는 두 배 수준인인 10만 원 정도를 지불해야 한다.

우리나라는 에너지 소모형 중·대형 승용차를 선호하여 경차가 약8%, 소형승용차 22%이며, 에너지 소모형 중?대형차는 70% 수준이다. 일본이나 유럽의 경우 에너지 절약형 경? 소형차가 70% 정도이지만 우리나라는 정반대이다.

고유가에는 에너지소모형 중? 대형차는 그만큼 유가 인상으로 가계 부담은 클 수밖에 없다. 그런데 작은 습관, 하나만으로도 자동차의 연비효율을 향상시킬 수 있는 간단한 방법이 바로 ‘퓨얼컷’이다.

2000년 이후 출시되는 승용차에는 이미 적용된 오래된 기능이지만 유용하고 익숙하게 사용하는 운전자는 의외로 적다. 배출가스저감과 연료절약을 위해 컴퓨터인 ECU(Electronic Control Unit. 각종 센서부터 정보를 받아서 각종 회로와 시스템을 가동하는 반도체 장치)에 Fuel-Cut 기능이 포함되어 있다.

산과 터널이 많기 때문에 구릉지대 도로 구조인 우리나라 고속도로는 구배(Up & Down 오르막, 내리막 도로)가 심하다. 고속도로 내리막 도로에서 습관적으로 브레이크와 가속페달을 반복적으로 작동하게 된다.

쉐보레 신형 말리부


그러나 대부분의 승용차는 연료공급차단밸브( fuel cut-off valve)에 의해 내리막길에서 가속페달을 밟지 않으면 장치가 알아서 연료를 차단하는 공짜 주행을 할 수 있다.

연료공급차단밸브는 1400~1500rpm에서만 작동하며 주행 중 가속페달을 놓으면 스로틀밸브가 닫히므로 솔레노이드 코일에 전류가 흘러 밸브가 열리면서 연료의 공급이 차단된다.

요즈음에는 신차들의 엔진과 미션이 고성능화 되면서, 높은 토크를 발휘하는 흐름에 따라 Fuel-Cut이 발생하는 rpm이 낮아지면서 디젤엔진은 1300rpm 정도이다.

내리막길에서 습관적으로 가속페달을 밟으면 차량 컴퓨터가 오르막길로 오인하여 연료를 계속 분사하게 된다. 일반도로보다 고속도로에서는 Fuel-Cut 기능은 관성의 법칙을 달리는 차량에 적용한 방식으로 간단하게 배출가스와 연료를 20% 정도는 절약하고 안전운전도 실천하는 ‘두 마리 토끼를 잡는 운전법’이다.

전국 고속도로에서만 약 200 개가 넘는 구간에서 연료차단(Fuel-Cut) 주행이 가능한 내리막길 도로에서 네비게이션의 음성안내를 통해 운전자에게 무가속 구간이 가능한 지점임을 알려주는 친환경운전 서비스 기능도 있다. 전국 고속도로 207개 무가속 구간은 총 연장 약 328km에 달한다.

‘내리막길 무가속 구간 알림 서비스’를 적용할 수 있었던 것은 국내 기술로 개발한 오차 50cm 이내의 고정밀 지도 구축 데이터를 활용해 분석하기 때문에 가능하다.

쌍용차, G4 렉스턴 유라시아 에디션


무가속 구간은 1대당 약 15억 원인 차세대 고정밀 지도 구축 차량이 라이다(Lidar, Laser Rader 1초당 수십만 개의 레이저 빛을 쏴서 정밀 분석), 디지털카메라, IMU(관성측정장치) 등 최첨단 도로 조사 장비를 탑재하고 측정한 과학적인 구간이다.

차세대 고정밀 지도 구축 장비를 활용해 구축된 초정밀 데이터는 미래 자동차에 적용되는 차세대 3차원 내비게이션 고정밀 지도는 물론 교통사고의 주범인 파인 곳(pot hole, 포트홀) 등 각종 도로 상태와 전선이 늘어진 곳 등 도로 주변의 상황도 세밀하게 분석도 가능하다.

‘내리막길 무가속 운전 구간’은 23개 고속도로 195개 구간, 수도권 및 부산의 6개 ‘고속화 도로’ 12개 구간에 지정됐으며, 1개 구간 평균 거리는 1583m이다. 고속도로 상의 무가속 구간은 중앙고속도로 31개 구간(53km), 무안광주-88올림픽 고속도로 22개 구간(42km), 중부고속도로 20개 구간(30km), 영동고속도로 16개 구간(35km), 중부내륙고속도로 16개 구간(23km), 경부고속도로 9개 구간(11km) 등이다.

최장 무가속운전 구간은 영동고속도로 하행선 여주→강릉 방향에 있는 횡성군 안흥면 소사리 내리막길로, 5922m에 달한다. 수도권 순환도로 는 분당~내곡간 도시고속화 도로 상행선에 있는 서울 서초구 내곡동 내리막길 1719m로 가장 길다. 무가속운전 구간이 가장 많이 있는 고속도로는 춘천과 부산을 잇는 중앙선이 31개 구간으로 가장 많다.

퓨얼컷으로 주행할 때 주의해야 할 사항은, 기어를 중립 모드(N)로 운전을 하면 1000rpm 미만으로 떨어지기 때문에 Fuel-Cut이 작동되지 않는다. 또한 Fuel-Cut은 평지에서 멀리 신호등이 보일 때도 효과적이다.

고속도로 요금소 통과시나 일반도로 주행 중에 멀리 보이는 신호등이 안전 가시권에 들어오면 적정거리에서 가속페달에서 발을 떼면서 관성으로 주행하면서 점차 속도를 줄여간다.

르노삼성, 2019년형 QM6


실천하기에 다라 안전운전에도 상당한 도움이 된다. 무가속운전 구간이 안내되는 도로는 주행속도 80~110km의 도로로, 가속페달에서 발을 떼면 연로 차단 기능이 자동으로 작동되는 곳이다.

고속도로는 경사도 3% 이상으로 1,000m 이상 지속되는 구간, 도시고속도로는 경사도 4~6%로 700m 이상 지속되는 구간을 선정한다. 운전자들이 내비게이션의 안내 멘트를 통해 연료 없이 달릴 수 있는 구간임을 알고 무가속운전을 할 수 있어 경제적이고 친환경적인 운전법이다.

대부분 자동차의 무게중심이 앞부분에 있다. 내리막도로에서는 중심 이동현상으로 속도를 줄이는 무가속운전이 정답이다. 그러나 조급운전 습관으로 무의식적으로 가속을 하면 사고시 오르막도로와는 반대로 작은 사고라도 치명적이다.

무가속 구간에는 추월을 금지하고 주행차로로 안전거리를 유지하고, 대형차나 화물차를 앞이나 뒤에 두고 주행하는 운전은 절대 피한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이상엽 디자이너가 말하는..현대차의 미래 디자인 방향성은?
실라키스 벤츠코리아 사장, “한국은 E클래스의 세계 2위 시장”
[2018 오토디자인어워드] 일반부문 최우수상 김세훈 씨..변신 로봇에서 착안
[2018 오토디자인어워드] 일반부문 우수상 서동균 씨..포르쉐 906에서 영감
푸조, 완전히 새로워진 508 SW 공개..디자인과 실용성 강화
폭스바겐 아마록, 47톤 짜리 전차 견인 성공..“견인력의 13배”
현대차가 광주시에 위탁해 생산할 신차는..경형 SUV ‘레오니스’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핫클릭

르노삼성 vs. 기아차, LPG차 시장서 ‘격돌’..소비자 선택은?
LPG 차량의 일반 판매가 허용된 이후 르노삼성에 이어 기아차도 이 시장에 본격 가세했다. 19일 업계에 따르면, 기아자동차는 중형세단 K5 LPI와 준대형
조회수 94 11:58
데일리카
2019 뉴욕오토쇼 - 제네시스 ‘민트 콘셉트’는 어떤 차?
2019 뉴욕모터쇼에서 공개될 제네시스 민트 콘셉트카의 언베일링 행사가 16일(현지시각) 뉴욕 허드슨 야드에서 진행됐다. 공식적인 공개 행사에 앞서, 패션쇼와
조회수 359 2019-04-18
글로벌오토뉴스
2019 뉴욕오토쇼 - 현대 베뉴 최초 공개
현대자동차 '베뉴(VENUE)'가 뉴욕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됐다. 현대자동차(주)는 17일(현지시각) 미국 뉴욕 제이콥 재비츠 센터(Jacob Javits Ce
조회수 354 2019-04-18
글로벌오토뉴스
[뉴욕 오토쇼] 800대 한정판, 기아차 스팅어 GTS
기아자동차는 17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제이콥 재비츠 센터에서 개막한 '2019 뉴욕 국제 오토쇼(New York International Auto S
조회수 1,311 2019-04-18
오토헤럴드
[오토포토] 쉐보레, 트랙스 후속의 미리 보기
쉐보레가 현지시각으로 18일 개막한 '2019 상하이 국제 모터쇼'를 통해 '트랙커'와 '트레일블레이저' 등 2대의
조회수 609 2019-04-18
오토헤럴드
2019 상하이쇼 8신 - 렉서스 최초의 미니밴과 토요타 최초의 EV
이번 상하이모터쇼에서 토요타와 렉서스는 그간 중국 시장에서 볼 수 없었던 새로운 차량들을 소개해 눈길을 끌었다. 오랫동안 하이브리드 기술을 갈고 닦은 토요타지만
조회수 417 2019-04-18
글로벌오토뉴스

최신소식 모아보기 - 국내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더 뉴 C 350 e’ PHEV 국내 공식 출시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대표이사 사장 디미트리스 실라키스)가 C-클래스에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구동 시스템의 효율성을 더한 더 뉴 C 350 e(The New
조회수 74 11:58
글로벌오토뉴스
재규어 뉴 XE, 하반기 국내 상륙한다.
재규어의 컴팩트 세단 XE 부분변경 모델이 국내 상륙을 앞두고 있다. 2014년 출시된 이래 5년만에 내외장을 일신하고 파워트레인을 개량해 주행성을 강화한 것이
조회수 61 12:22
글로벌오토뉴스
르노삼성 CEO “한국 시장에 투자 계속될 것”
르노삼성자동차(대표이사 도미닉시뇨라)는 도미닉 시뇨라 사장이 16일 오후 부산시청에서 오거돈 부산시장과 만남을 갖고 르노삼성차의 한국 시장에 대한 지속적인 투자
조회수 539 2019-04-17
글로벌오토뉴스
지프, 궁극의 레인지 완성
지프(Jeep)가 SUV의 아이콘인 ‘올 뉴 랭글러’의 풀 라인업을 선보이며, 궁극의 레인지를 완성한다.올 뉴 랭글러 풀 라인업은 2도어 모델인 스포츠와 루비콘
조회수 577 2019-04-17
오토헤럴드
현대 신형 쏘나타 LPG 일반인 판매 시작
신차 출시와 함께 LPG 차량 규제 완화로 일반인 구매가 가능해지면서 많은 기대를 모았던 신형 쏘나타 LPG 모델의 일반인 판매가 시작되었다.
조회수 5,475 2019-04-16
다나와자동차

최신소식 모아보기 - 해외

캐딜락, 중형세단 CT5 공개..5시리즈·E클래스와 정면승부
캐딜락은 오는 2019 뉴욕오토쇼를 통해 중형세단 CT5를 공개했다. 발표와 동시에 미국 언론들은 BMW의 5시리즈와 벤츠의 E클래스 등과 대등하게 경쟁할 수
조회수 30 11:21
데일리카
스팅어 GTS 800대 한정 판매..미국시장에 투입하는 이유는?
기아자동차는 17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제이콥 재비츠 센터(Jacob Javits Convention Center)에서 개막된 ‘2019 뉴욕국제오토쇼’에서
조회수 18 11:22
데일리카
2019 상하이쇼 5신 - 중국에 올인하는 폭스바겐그룹, 그리고 제타 (JETTA)
폭스바겐이 중국시장에서 대대적인 신차 공세를 예고했다. 2020년까지 SUV 라인업을 2배 이상 늘린다는 계획이다. 2019 상하이 오토쇼에서 폭스바겐은 다양한
조회수 303 2019-04-18
글로벌오토뉴스
2019 상하이 쇼 - 미니 클럽맨 부분변경 모델 공개
프리미엄 소형차 브랜드 MINI가 2019 상하이 모터쇼에서 새롭게 진화한 뉴 MINI 클럽맨을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뉴 MINI 클럽맨은 정교하게 향상된 디자
조회수 355 2019-04-18
글로벌오토뉴스
벤츠, ‘2020 메르세데스 GLS’ 데뷔..마이바흐도 출시 ′예고′
메르세데스-벤츠가 17일(현지시각) ‘2019 뉴욕 오토쇼’에서 풀사이즈 럭셔리 SUV ‘2020 신형 메르세데스 GLS′의 모습을 선보여 주목된다. 제 3세
조회수 552 2019-04-18
데일리카
[오토포토] 중국서 만난 쉐보레 신형 올란도
지난해 한국지엠 군산공장 폐쇄와 함께 국내서 단종 수순을 밟은 쉐보레의 대표적 MPV 모델 '올란도'의 중국형 버전이 모터쇼를 통해 전시됐다.쉐보
조회수 575 2019-04-18
오토헤럴드

최신 시승기

[시승기] 정의하기 어려운 SUV..캐딜락 에스컬레이드 플래티넘
도대체 이 폭군같은 차를 어떻게 정의해야 할까. 솔직히 ‘무지막지하다’란 표현 외엔 별다른 표현 방법이 떠오르지 않는다. 캐딜락 에스컬레이드를 두고 하…
조회수 24 11:19
데일리카
쌍용 코란도 1.6 디젤 시승기
쌍용의 상징적인 모델 코란도를 시승했다. 차명만으로는 37년의 역사를 갖고 있으나 중간에 단종됐다가 2011년 부활해 다시 풀 체인지한 모델이다. 프레임 온 보
조회수 272 2019-04-18
글로벌오토뉴스
[시승기] 우아함 속에 숨은 야성적 성능..레인지로버 벨라 P380
“레인지로버가 좋은 차야? 랜드로버가 좋은 차야?” 소위 ‘차알못’ 이라고 하는 친구들에게 가장 많이 받는 질문이다. “레인지로버가 랜드로버야” 라고 애매…
조회수 292 2019-04-17
데일리카
[시승기] “달라 달라 난 달라!”..DS의 야심작 DS7 크로스백
지난 2007년 한 자동차 광고 음악으로 유명했던 곡이 있다. 달라 달라 난 달라 내가 타는 차가 바로 그차 라는 중독석 있는 후렴구로 화제를 모았던 곡이다.
조회수 388 2019-04-15
데일리카

이런저런 생각, 자동차 칼럼

텔루라이드는 정말 화중지병(畵中之餠)인가?
SUV의 세계적인 인기와 더불어 국내에서도 불고 있는 대형 SUV에 대한 관심과 인기는 우리나라 소비자들의 변화를 보여주는 현상이라고도 말할 수 있을 것 같다.
조회수 71 14:06
글로벌오토뉴스
[르포] 이제는 두려워지는 중국차..한산했던 국산차 부스에 ‘씁쓸’
지난 16일 오전 8시40분. 중국 상하이에 위치한 국영전시컨벤션센터. 주최측에 따르면, 이틀간 예정된 20개국 1000여개 브랜드가 진행하는 프레스 컨퍼런스
조회수 26 15:39
데일리카
79. 파워트레인의 미래- 19. 중국 전기차 시장, 본격 시험무대에 서다.
2019 상하이오토쇼에서 가장 주목을 끈 것은 여전히 SUV였다. 당장에 판매되는 모델에서는 크로스오버와 SUV가 중심을 잡고 있다는 얘기이다. 그런 한편으로
조회수 178 2019-04-18
글로벌오토뉴스
갈등 끊이지 않는 한국 자동차 업계... 생산 지표 줄줄이 곤두박질
국내 자동차 업계에서 노사갈등이 끊이지 않으면서 생산실적도 곤두박질치고 있다. 실제로 지난 3월 국내 자동차 생산량은 34만3327대를 기록하면서 전년 동기 …
조회수 398 2019-04-17
데일리카
교차로 차로변경 이대로 괜찮을까?
다음 중 주황색 차량이 교차로 통과 후 진입해야 하는 차로는 어디일까요? 1. 유도선을 따라 알맞은 차로로 진입한다. 2. 다른 차량에 방해되지 않는다면 어떤
조회수 456 2019-04-15
카룻

전기차 소식

재규어 전기 SUV I-PACE..‘2019 월드카 어워드’ 수상 ‘주목’
재규어 브랜드의 순수 전기 SUV I-PACE가 2019 월드카 어워드(2019 World Car Awards)에서 3관왕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18일 재
조회수 8 11:21
데일리카
제네시스가 공개한 전기 시티카 ‘민트 콘셉트’..디자인 차별점은?
고급브랜드 제네시스는 ‘2019 뉴욕국제오토쇼’에서 전기차 기반 콘셉트카 ‘민트 콘셉트(Mint Concept)’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제네시스는 ‘민트
조회수 17 11:23
데일리카
2019 상하이쇼 7신 - 중국 지리차의 새로운 도전, 지오메트리 A
대부분의 중국 브랜드들이 자국 시장에 집중하고 있는 가운데 지리(Geely)자동차는 세계시장 진출을 위한 야심찬 계획을 실현해가고 있다. 2019 상하이오토쇼에
조회수 304 2019-04-18
글로벌오토뉴스
[최초 보도] 쉐보레, 새로운 SUV 전기차 (BOLT EUV) 선보인다
쉐보레가 미국에서 ‘BOLT EUV’를 상표로 등록하고 특허를 출원했다. 볼트 EUV의 개념은 국내에서 판매중인 쉐보레 볼트 EV + SUV가 결합된 형태로,
조회수 1,679 2019-04-17
글로벌오토뉴스
애스턴마틴, 순수 전기차 ′라피드 E′ 공개..602마력 파워
애스턴마틴은 2019 상하이국제모터쇼에서 자사의 첫 양산형 순수 전기 자동차 ′라피드 E′를 선보였다. 라피드 E는 윌리엄 어드밴스드 엔지니어링과 함께 개발됐…
조회수 363 2019-04-17
데일리카
30분이면 충전 안 되나요? 전기차에 대한 상식부터 높여야
전기차의 수요와 관심이 급증하고 있지만 이와 관련한 일반 소비자의 상식이 매우 부족한 것으로 나타났다. 2020년 순수 전기차의 출시를 준비하고 있는 미니(MI
조회수 469 2019-04-15
오토헤럴드

테크/팁 소식

메르세데스-벤츠, 수소연료전지차 개발 25주년 맞아
메르세데스-벤츠가 자사의 전기 구동화 전략을 이끄는 한 축인 수소연료전지차 개발이 올해로 25주년을 맞이했다고 밝혔다. 메르세데스-벤츠는 다양한 미래 모빌리티
조회수 288 2019-04-16
글로벌오토뉴스
일론 머스크, 테슬라 완전자율주행 옵션 가격 크게 올릴 것
테슬라의 CEO 일론 머스크가 트위터를 통해 테슬라의 완전자율주행(FSD: Full Self-Driving) 옵션의 가격을 향후 큰 폭으로 인상하겠다고 밝혔다.
조회수 423 2019-04-15
글로벌오토뉴스
아우디, 자율주행 레벨4 AI:me 콘셉트카 ‘공개’..A2의 부활?
아우디가 이번 2019 상하이오토쇼에서 공개할 AI:me 콘셉트가 지난 1998년 출시 후 2005년에 단종된 A2의 후속모델이 될 가능성이 있다는 소식이다.
조회수 317 2019-04-15
데일리카
현대차, 시간당 5대 완충 고속도로 수소충전소 공식 오픈
현대차가 12일 안성휴게소(경기도 안성시 소재)에서 수소충전소 개소식을 갖고 본격적인 운영을 시작했다.이날 개소식은 현대차가 구축한 경부고속도로 서울 방향 안성
조회수 1,183 2019-04-12
오토헤럴드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