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혼다 신형 어코드'의 가성비는? 6000대 팔 수 있나

오토헤럴드 조회 수2,772 등록일 2018.05.15

지난해 ‘녹사태’로 곤혹을 치룬 혼다가 글로벌 베스트셀링카, 어코드로 명예 회복에 나섰다. 10세대 완전변경 신차인 만큼 혼다 코리아의 자신감이 대단한 가운데, 경쟁 모델보다 비싼 판매 가격은 걸림돌이 될 것으로 보인다. 어코드의 가격은 시작가와 최고가 모두 경쟁 모델보다 높다.

신형 어코드의 국내 판매가격은 1.5 터보 3640만 원, 2.0 터보 스포츠 4290만 원, 하이브리드 EX-L 4240만 원, 하이브리드 투어링 4540만 원이다. 신형은 어코드 42년 역사상 처음 터보 엔진을 탑재하고 개선된 혼다 센싱을 적용하면서 전체적으로 국내 판매가가 100만 원 가량 올랐다.

9세대 어코드는 2.4 모델이 3540만 원, 하이브리드 모델이 4320만 원에 판매됐다. 어코드의 직접적인 경쟁 모델은 토요타 캠리(하이브리드)와 닛산 알티마다. 캠리는 2.5 가솔린 차량이 3590만 원, 하이브리드가 4250만 원에 판매되고 있다.

수입 중형 세단 최초로 2000만 원 대의 파격적인 가격에 출시된 알티마는 시작가격이 2990만 원으로 동급 수입 모델 가운데 가장 낮게 시작한다. 최고 트림인 3.5 모델은 3880만 원이다. 시야를 넓히면 현대차 그랜저, 폭스바겐 파사트 GT(하위트림)와도 가격 경쟁이 가능하다.

1.5 터보와 2.0 하이브리드 EX-L에는 운전보조시스템인 혼다 센싱이 적용되지 않아 가성비에서 열세라는 얘기도 나온다. 레벨2 단계인 혼다 센싱은 차선 유지 보도 시스템(LKAS), 저속 추종 시스템(LSF), 자동 감응식 정속 주행 장치(ACC) 등으로 구성된다.

캠리에는 차선이탈 경고(LDA)를 비롯한 4가지 주행보조장치의 집합인 토요타 세이프티 센스가 기본 적용된다. 그랜저는 가솔린 3.3 최상위 트림(4330만 원)을 제외한 모델에 150~180만 원을 추가하면 고속도로 주행보조,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 등의 현대 스마트 센스 패키지를 탑재할 수 있다.

경쟁모델에 비해 가성비에 열세가 있지만 혼다 코리아는 "전체 가격 구조로만 판단할 것이 아니라 소비자에게 선택의 폭을 다양하게 제공한다는 측면에서 받아 들여야 한다"고 말했다. 운전보조시스템에 대한 호불호가 있는 만큼 가격을 낮추기 위해 혼다 센싱 적용 트림을 세분화했다는 설명이다. 

혼다코리아가 밝힌 어코드의 올해 목표 판매량은 6000대. 남은 8개월 동안 월 평균 약 750대를 팔아야 달성할 수 있다. 신차인 만큼 지난해보다 목표치를 공격적으로 설정했다. 작년 한 해 동안 어코드는 2.4 가솔린와 하이브리드가 각각 4498대, 2257대 판매됐다.

가장 큰 상대는 토요타 캠리다. 지난해 5709대로, 연간 판매량이 어코드를 넘지 못했지만 올해는 다르다는 것이 업계의 분석이다. 캠리는 1월 397대 이후, 2월 800대, 3월 1186대 ,4월  1076대로 판매를 늘려가고 있다. 

지난 달 10일부터 시작한 신형 어코드의 사전 예약 대수는 약 1000대. 혼다 코리아는 “가격 고지 없이 실시한 사전예약 실적"이라며 "1.5 터보와 2.0 터보 스포츠의 비중이 예상보다 높은 것이 특징"이라고 말했다. 


김대환 기자/DH@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회사명
    혼다
    모기업
    혼다
    창립일
    1948년
    슬로건
    The power of Dreams
  • 혼다 혼다 All New Accord 종합정보 저공해2종
    2018.05 출시 준대형
    휘발유 1498~1996cc 복합연비 10.8~18.9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토요타 프리우스 C 시승기
토요타 프리우스 C를 시승했다. 프리우스의 해치백 모델로 2012년 출시됐으며 한 차례 부분 변경을 거쳤다. B세그먼트에 속하는 모델로 도심형 커뮤터라는 점을
조회수 105 2018-05-23
글로벌오토뉴스
렉서스, NX 300h ′스포트′ 트림 추가..라인업 강화
렉서스가 NX 300h ′스포트(Sport)′ 트림을 추가하는 등 라인업을 강화한다. 22일(현지시각) 렉서스가 공ㄱ4ㅐ한 NX300h 스포트는 RX 450
조회수 438 2018-05-23
데일리카
[시승기] 가족을 위한 전천후 대형 SUV..혼다 파일럿
‘연애는 필수, 결혼은 선택’ 이라는 어느 유행가의 말처럼, 근래 청년층에게 결혼이라는 건 막연하기만 하다. 그럼에도 결혼 이야기에선 자유롭지 않다. 명…
조회수 577 2018-05-21
데일리카
렉서스, 미국서
렉서스가 미국에서 'LQ'라는 이름을 상표 등록했다고 전해졌다. 미국 USPTO (특허청)이 홈페이지에 공개한 내용으로, 렉서스는 토요타 본사 명의로 LQ라는
조회수 1,761 2018-05-17
글로벌오토뉴스
렉서스 LS 500h 플래티넘 시승기
렉서스 LS가 11년 만에 풀모델 체인지 되었다. 신형 LS는 토요타의 프리미엄 브랜드인 렉서스의 플래그십 세단이다. 이번에 국내 출시된 모델은 5세대 모델로
조회수 708 2018-05-17
글로벌오토뉴스
렉서스가 선보일 플래그십 크로스오버..모델명 ‘LQ’ 유력
렉서스가 플래그십 크로스오버의 모델명으로 ‘LQ’를 채택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전해져 주목된다. 16일 해외 자동차 전문 매체 오토가이드 등 주요 외…
조회수 715 2018-05-16
데일리카
혼다 신형 어코드의 가성비는? 6000대 팔 수 있나
지난해 ‘녹사태’로 곤혹을 치룬 혼다가 글로벌 베스트셀링카, 어코드로 명예 회복에 나섰다. 10세대 완전변경 신차인 만큼 혼다 코리아의 자신감이 대단한 가운데,
조회수 2,772 2018-05-15
오토헤럴드
정통 세단, 가을 상륙 예정인 혼다
혼다 인사이트가 미국 인디애나 공장에서 생산을 시작했다. 4년 만에 부활한 혼다 인사이트는 5인승 세단 가운데 가장 높은 55mpg(23.38km/ℓ)의 도심
조회수 4,254 2018-05-15
오토헤럴드
닛산, 북미 판매 차종에 프로파일럿 탑재 확대
닛산이 북미 시장에서 판매되는 자동차에 자사의 ‘고속도로 반 자율주행 시스템’인 프로파일럿 탑재를 확대할 계획이다. 그 첫 번째는 미국과 캐나다에서 판매되는 로
조회수 384 2018-05-15
글로벌오토뉴스
마쯔다, 사장 교체
그동안 마쯔다의 사장이었던 코가이 마사미치가 물러나고 그 자리를 마쯔다 북미 지사의 사장인 마루모토 아키라가 맡게 되었다. 이 외에도 그동안 마쯔다 내에서 R&
조회수 345 2018-05-15
글로벌오토뉴스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