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다나와 자동차

[하영선 칼럼] 중국차의 백화점식 한국시장 공략..대응책 마련 시급

데일리카 조회 수1,584 등록일 2018.05.14
신원CK모터스, (소형 화물밴 C35)


[데일리카 하영선 기자] 지금까지 한 수, 아니 몇 수 아래인 것으로 봐왔다. 자동차 디자인과 기술력 측면에서 중국차에 대한 우리의 인식이 그랬다. 그러나 이렇게 저평가됐던 중국차가 한국 자동차 시장을 공습하고 있다.

중국차 수입업체 신원CK모터스는 10일 한꺼번에 신차 5개 차종을 발표해 주목을 받았다. 중국 동풍소콘 브랜드의 중형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SUV ‘글로리(Glory) 580’을 비롯해 미니 트럭 ‘KO1’, 소형 트럭 싱글캡 ‘C31’, 더블캡 ‘C32’, 소형 화물밴‘C35’ 등이다. 승용에서부터 트럭, 화물밴, 친환경차에 이르기까지 대부분의 차종을 아우를 정도로 다양하다.

특히 하이브리드 모델인 글로리 580은 리튬이온배터리를 탑재해 단 한번 충전으로 무려 900km를 주행한다. 서울~부산 거리를 왕복하고도 연료가 남는 정도다. 글로리 580은 작년 중국 내에서 총 17만6000여대가 판매된 인기 차종이라는 게 회사측의 설명이다.

글로리(Glory) 580(플러그인 하이브리드. PHEV)


K01과 C31, C32, C35 등은 국내 판매 가격이 1110만~1560만원 수준으로 현대차 포터와 한국지엠 다마스, 라보 등이 주력 경쟁 모델로 꼽힌다. 르노삼성이 향후 선보일 예정인 전기 트럭도 포함된다.

이들 중국차는 각종 편의사양과 에어백, 전자식 주행 안정화 컨트롤(ESC) 등 안전장치가 대거 기본으로 적용된다는 점을 감안할 때 가격이 착하다는 분석이다. 시장에서는 당연히 가격 경쟁력이 높을 수 밖에 없다.

이강수 신원CK모터스 사장은 특히 향후 한국시장에 동풍소콘 브랜드 이외에 테슬라 창업자인 마틴 에버하드가 참여한 SF 모터스의 전기차 모델도 투입시킨다는 복안이다.

C31, C32


중국 승용차와 상용차, 화물차, 미니밴, 친환경 하이브리드차, 전기차 등 모델 라인업을 다양화 시키는 이른바 ‘백화점식 마케팅’을 펼치겠다는 얘기다. 어느 한 브랜드에 국한하지 않고 중국시장에서 경쟁력을 갖춘 차는 한국시장에 모두 투입하겠다는 의도다.

장싱옌 동풍소콘 총경리(사장)는 중국차의 품질력에도 자신감을 보였다. 중국차는 중국의 자본력과 유럽의 기술력이 합쳐져 만들어진데다, 첨단 생산기술과 선진화된 로봇기술을 통해 최고 수준의 자동차 부품을 생산할 수 있다는 게 그의 설명이다. 현대기아차도 두렵지 않다는 분위기다.

사실 중국은 연간 3000만대 가까이 판매되는 세계 최대의 자동차 시장이다. 전 세계에서 생산되는 차 중 1/3은 중국에서 팔린다. 우리나라가 연간 180만대 규모라는 점을 감안할 때 약 17배 규모다. 또 잘 알려진 국내 완성차 업체는 불과 5개사 정도인데, 중국은 무려 270개사나 된다. 중국차가 눈부시게 발전하는 밑바탕이다.

SF Motors SF5


중국차는 불과 3~4년 전까지만 하더라도 ‘짝퉁’ 논란이 끊이질 않았다. 디자인을 거의 그대로 베껴서 차를 양산한 때문이다. 그러나 이달 초 폐막된 2018 베이징모터쇼에서는 세련된 디자인과 기술력을 지닌 중국 토종 브랜드의 약진이 눈부셨다는 평가다.

이제 중국차의 한국시장에 대한 공습이 시작됐다. 이 같은 추세가 지속된다면, 국내 승용차 시장에서 수입차의 점유율도 30% 수준으로 올라갈 수 있다는 게 기자의 판단이다. 국산차 업계에서도 지금까지는 한 수 아래로만 여겨왔던 중국차를 적확히 분석하고 적절한 대응책을 마련하는 것이 시급하다.

SF Motors SF7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한국지엠, 5년간 신차 15대 투입..신형 스파크 ‘포문’
위기 넘긴 한국지엠..서버번·트레버스 한국시장 투입 ‘저울질’
AMG 라인업 확대하는 벤츠..올해 들여올 5대 차종 살펴보니...
중고차 구입 ‘적기’..렉서스 ES 2000만원대 하락
[TV 데일리카] 한국시장 공습하는 중국차..과연 소비자 선택은?
현대차 vs. 기아차 vs. 르노삼성..연간 4만대 택시시장 놓고 ‘격돌’
혼다 어코드, 사전계약 한 달 만에 1천대 돌파..‘흥행’ 예고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핫클릭

남다른 차, 르노삼성 QM6 가솔린 국내 최초 연간 2만대 돌파
르노삼성 중형 가솔린 SUV QM6 GDe가 동급차로는 국내 최초로 2만대 판매의 벽을 돌파했다. 르노삼성차에 따르면 QM6 GDe가 지난해 9월 출시 이후 8
조회수 3,656 2018-09-21
오토헤럴드
아우디, 최초의 전기 SUV e-트론 공개..내년 국내 투입 계획
아우디 최초의 전기차가 공개됐다. 주행거리는 400km 수준이다. 아우디는 17일(현지 시각)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브랜드 최초의 양산형 순수전기차 e-트론…
조회수 1,387 2018-09-20
데일리카
폭스바겐, 내년 초 페이스리프트 파사트 공개 예정..달라지는 점은?
폭스바겐이 2019 파사트 페이스리프트를 공개할 예정이다. 18일 해외 자동차 전문 매체 오토 익스프레스에 따르면 파사트는 이번 페이스리프트를 통해 업데…
조회수 3,030 2018-09-19
데일리카
배우 구혜선도 탄다는 경차..안 팔리는 바로 그 이유가...
국내 자동차 시장에서 경차 판매량이 20개월 연속 감소했다. 18일 한국자동차산업협회에 따르면 올해 7월 경차 판매는 1만1068대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해
조회수 4,608 2018-09-19
데일리카

최신소식 모아보기 - 국내

쌍용차 쌍가락지, G4렉스턴과 티볼리의 재무장
쌍용차가 주력 브랜드인 G4 렉스턴과 티볼리의 진용을 새로 짰다. 상품성을 크게 강화한 2019년형 모델을 차례로 등장시켰고 이에 맞춰 국내는 물론 해외 판매에
조회수 1,727 2018-09-21
오토헤럴드
기아차, 하도급 근로자 1300명 직접 고용 결정..노사 갈등 종식
기아차가 노사 갈등으로 남아있던 사내 하도급 근로자 직접 고용을 실시한다. 기아자동차 노사는 21일 ‘사내하도급 특별합의’를 통해 내년까지 사내 하도급 …
조회수 530 2018-09-21
데일리카
현대차 대박, 수소전기트럭 1000대 스위스 공급 계약
현대차가 심혈을 기울이고 있는 수소 전기차 분야에서 괄목할 성과를 낼 것으로 보인다. 국제상용차 박람회가 열리고 있는 독일 하노버에서 현대차가 스위스 H2 En
조회수 483 2018-09-20
오토헤럴드
현대차, 증강현실 내비 개발...스위스 웨이레이 전략 투자
스마트 모빌리티에 광폭 행보를 보이고 있는 현대차가 이번에는 스위스 홀로그램 전문 업체인 웨이레이에 전략 투자를 단행했다. 2012년 설립된 웨이레이는 전체 직
조회수 380 2018-09-19
오토헤럴드
캠리 잡겠다던 신형 어코드의 선전포고는 엄포였나
혼다코리아는 10세대 신형 어코드를 출시하면서 경쟁모델인 토요타코리아 캠리와의 정면승부를 예고했다. 하지만 지난 5월 출시 이후, 3개월 간의 성적표를 살펴보니
조회수 2,140 2018-09-18
오토헤럴드

최신소식 모아보기 - 해외

푸조, e-레전드 콘셉트 공개..레드로한 디자인 ‘주목’
푸조가 20일 레트로한 인상을 지닌 자율주행 전기차 콘셉트 ′e-레전드(e-LEGEND)′를 공개했다. 푸조의 대표작인 504 쿠페에서 영감을 받아 탄생한 e
조회수 286 2018-09-21
데일리카
핫해치의 정수, 메르세데스-AMG A 35 4MATIC 최초 공개
메르세데스 벤츠가 새로운 엔트리급 AMG 모델을 공개했다. 정식명칭은 ‘메르세데스-AMG A 35 4MATIC’이다. 기존보다 더 날렵한 핸들링과 디자인 그리고
조회수 1,309 2018-09-20
오토헤럴드
[프리뷰] 메르세데스 AMG A35
메르세데스 AMG가 자사의 라인업을 확장하면서 새롭게 만들고 있는 35라인업의 첫 번째 타자인 A35 4매틱이 모습을 드러냈다. 트윈스크롤 터보차저를 적용한 2
조회수 1,171 2018-09-20
글로벌오토뉴스
2018 파리모터쇼 - BMW 뉴 X5 /  M5 컴페티션 공개
BMW는 오는 10월 4일부터 14일까지 개최되는 ‘2018 파리 모터쇼’에서 이전 세대보다 한층 더 진보된 4세대 뉴 X5와 새로운 차원의 운전 재미를 제공하
조회수 275 2018-09-20
글로벌오토뉴스
MINI, 브렉시트(Brexit) 이후 한 달간 영국 공장 패쇄 결정
안팎으로 단종설에 휘말리고 있는 미니가 이번에는 한달여 간 공장을 패쇄하기로 결정했다. 미니의 정신적 고향이자 주요 생산기지인 영국에서 벌어지는 일이다. 최근
조회수 288 2018-09-19
오토헤럴드

최신 시승기

[시승기] 야성적이면서도 매력적인 스포츠 쿠페..인피니티 Q60S
인피니티(Infiniti)는 일본차 닛산의 고급 브랜드에 속하는데, 처음으로 선보인 건 지난 1989년의 일이다. 대중차 이미지가 강한 닛산이 북미시장을 공략하
조회수 2,147 2018-09-19
데일리카
[시승기] 사륜구동의 진가를 알 수 있는 SUV..르노삼성 QM6
SUV 하면 그 주력은 디젤 엔진이지만, QM6는 가솔린이 주력이다. 물론, 디젤도 있지만 말이다. 때문에 QM6 디젤은 그 빛이 강하게 드러나지 않는 게 사
조회수 658 2018-09-18
데일리카
쉐보레 스파크 페이스리프트 시승기
경차가 갖고 있는 이미지는 어떤 것일까를 진지하게 고민해 본 적이 있다. 국내에 처음으로 경차인 티코가 등장했을 때, 이 차를 비하하는 여론도 있었고 어떤 이들
조회수 923 2018-09-17
글로벌오토뉴스

전기차 소식

전기차 e-트론 공개한 아우디..국내에도 충전소 400개 설치 계획
아우디가 글로벌 시장에서의 전기차 충전 인프라를 확충한다. 국내 또한 400개의 충전소 확충이 예고됐다. 아우디는 17일 (현지 시각) 미국 샌프란시스코에…
조회수 1,296 2018-09-21
데일리카
폭스바겐 ID 버즈 전기차로 변신, 레벨4에 550km 달려
폭스바겐을 상징하는 레트로 ID 버즈가 30분 급속 충전으로 최대 550km를 달릴 수 있는 전기차로 변신했다. 독일 하노버에서 개막한 국제상용차전시회에서 세계
조회수 389 2018-09-20
오토헤럴드
폭스바겐, 전차종에 전기차 구축 2022년까지 10만대 보급
폭스바겐 그룹이 바로 어제(17일, 현지시각) 향후 2022년까지 전기차 10만대를 보급하겠다고 선언했다. 간혹 인터뷰를 통해 자사의 전동화 계획을 암시한 바는
조회수 410 2018-09-18
오토헤럴드

이런저런 생각, 자동차 칼럼

[불란서 자동차 #12] 악삼메가? 이 정도 알면 자동차
르노삼성자동차를 통해 한국 시장에 소개된 '르노(Renault)'를 비롯해 자동차에 조금 관심을 기울이면 한불모터스에서 수입·판매하는 푸조·시트로
조회수 141 2018-09-21
오토헤럴드
[흑역사 #3] 못생긴차 단골, 쿠페형 SUV 쌍용차 액티언
전 세계 여러 매체가 선정하는 못생긴 차 순위에 매번 빠지지 않고 등장하는 국산 대표 모델은 쌍용차 로디우스와 액티언이다. 이 가운데 액티언은 중국 상하이자동차
조회수 387 2018-09-21
오토헤럴드
[임기상 칼럼] 사고시 가장 안전한 자리는 중앙 뒷좌석..왜?
추석과 같은 명절에는 교통정체와 통행이 집중되고 장시간 운전으로 피로도가 증가되고 집중력이 떨어지기 때문에 상대적으로 사고 발생 위험이 높다.명절 연휴…
조회수 1,528 2018-09-20
데일리카

테크/팁 소식

메르텐스 아우디 기술 총괄, “현대차와의 수소차 협력..이제 막 논의단계”
현대차와 아우디의 수소차 협력에 대한 로드맵이 나오기 까지는 시간이 걸릴 것으로 전망된다. 피터 메르텐스(Dr. Peter Mertens) 아우디AG 기술개발
조회수 346 2018-09-21
데일리카
현대모비스, 후측방 단거리 레이더 독자 개발 성공..2020년 공급 계획
현대모비스는 21일 자율주행 차량용 단거리 레이더를 개발하는 데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이는 합자개발 에 의존하지 않은 국내 순수 기술로만 개발된 최초의…
조회수 360 2018-09-21
데일리카
혼다 서스펜션에 대한 이야기 (2)
앞서 1부에서는 좋은 서스펜션의 조건 중 첫 번째인 ‘확실히 진동을 흡수할 것에 대해서 설명했었다. 이번에는 두 번째인 ‘리어 서스펜션이 제대로 능력을 발휘할
조회수 206 2018-09-20
글로벌오토뉴스
추석 장거리 안전 운전, 가장 신경 쓰이는
운전자들이 장거리 운전 시 가장 신경을 많이 쓰는 요소는 ‘차선 변경’인 것으로 나타났다. 불스원이 추석 연휴를 앞두고 20대부터 40대 남녀 350명을 대상으
조회수 139 2018-09-20
오토헤럴드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