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르포] '히트작 렉스턴스포츠', 생산현장 직접 가보니...속도 느려도 품질은 최고

오토데일리 조회 수3,710 등록일 2018.04.25

100% 자동화된 공정에서 렉스턴 스포츠 차체 용접이 로봇에 의해 이뤄지고 있다.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쌍용자동차가 티볼리, G4렉스턴에 이어 렉스턴스포츠까지 연이어 히트를 쳤다.

렉스턴스포츠는 지난 1월에 출시된 지 넉 달 만에 2만 대의 누적 계약고를 기록할 정도로 폭발적인 인기를 얻고 있다.

이는 쌍용차의 대형 SUV G4렉스턴의 단단함에 코란도스포츠보다 높은 공간활용성과 주행성능이 더해진 것이 주효했다.

쌍용차는 렉스턴스포츠의 높은 인기를 이어가기 위해 조립품질 높이기에 주력하고 있다. 아무리 높은 상품성을 갖췄다 하더라도 조립 품질이 좋지 않으면 소용이 없기 때문이다.

이를 위해 쌍용차는 렉스턴스포츠의 생산공정을 코란도스포츠의 생산공정보다 한층 강화시켰다. 차체구조 검토, 공법계획, 생산설비 설계 시 3D 설계 및 시뮬레이션을 강화해 시험생산 기간 중 실제 공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문제를 대폭 줄였다.

로봇에 의해 용접된 렉스턴 스포츠 차체를 작업자들이 다시 한 번 점검하고 있다.

렉스턴스포츠의 고장력강이 코란도스포츠 24.1%에서 79.2%로 확대 적용됨에 따라 용접 신뢰성을 강화하고자 스팟 용접 자동화를 100% 적용했다.

또한 프론트 도어, 리어도어, 후드 등의 품질관리를 위해 차체 주요부 전수 측정시스템을 적용해 실시간으로 관리할 수 있도록 했다.

이산화탄소 용접길이를 기존 781mm(코란도스포츠)에서 778mm(렉스턴스포츠)로 줄여 환경까지 생각했다.

주요 외관 부품 장착 공정은 기존 콘베이어 라인에서 작업자가 실시하던 방식에서 자동 장착 공법을 적용해 외관 품질 신뢰성을 높였다.

3차원 정밀측정기로 650개 포인트를 측정해 차체정도를 관리하고 소음 차단, 방청 품질 향상을 위해 적용되는 바디 실러 도포 상태의 품질보증을 확보하고자 자동 도포 및 비전 센서로 품질 상태를 실시간으로 확인하고 있다.

차량 생산에서 가장 중요한 조립 품질을 향상시키기 위해 여러 설비를 구축했다.

작업자가 렉스턴 스포츠 언더보디 작업을 하고 있다.

먼저 차량에 적용된 AEBS(긴급제동보조시스템), BSD(사각지대감지시스템), AVM(Around View Monitoring)이 잘 작동하는지 확인할 수 있는 설비를 갖췄다.

이 검사장비들이 추가되면서 검사공정은 기존 11개에서 15개로 늘어났다.

제조공정 중 작업 에러가 발생할 때 컨베이어 정지 및 에러발생신호를 작업자에게 인지시켜주는 에러 프루프 시스템 적용항목을 19개로 늘려 작업자 오류를 최소화했다.

AVN 연계 시스템 자동 진단기능을 적용, 20개 항목을 진단하고 문제점을 검출해 품질보증을 강화했다.

쌍용차는 렉스턴스포츠의 품질뿐만 아니라 생산 효율성을 향상시키고자 다양한 시스템을 적용했다.

먼저 차체공장에 4면 회전방식의 MBS(Main Buck System)을 적용해 다차종 혼류 생산이 가능토록 했다.

동력계통을 비롯한 부품들이 장착된 렉스턴 스포츠 쿼드프레임의 상부에 차체를 결합하고 있다.

MBS는 차량 하부에 차량 측면, 루프가 조립되는 공정으로 차체 골격을 완성하는 중요한 역할을 한다.

부품을 해당 모델 라인으로 배분하는 지그 슬라이딩 방식을 적용해 3개차종을 함께 생산하더라도 높은 생산 효율성을 확보했다.

조립공장에는 조립할 차량과 작업자를 동시에 운반하는 컨베이어 시스템을 적용해 작업자의 이동거리를 최소화했다. 그 결과 작업자의 이동거리가 총 950m, 인원은 9명이 절감되는 효과를 얻었다.

쌍용차는 렉스턴스포츠의 생산 품질과 효율성을 향상시키고자 다양한 시스템을 구축했다.

그러나 3개 차종을 함께 생산하다보니 조립 3라인의 조립시간이 기존 4시간 반에서 6시간 반으로 늘었다. 그 결과 조립 3라인의 시간당 작업완료 대수가 기존 22대에서 16.2대로 줄었다.

렉스턴 스포츠의 쿼드프레임에 엔진을 비롯한 동력계통을 장착하고 있다.

조립3라인의 생산속도가 늦어지면서 렉스턴스포츠를 인도 받으려면 약 3개월은 기다려야 한다.

송승기 쌍용자동차 생산본부장은 “지난 2일부터 조립3라인의 근무형태를 주간 연속2교대(8+9)로 전환하고 추가 복직을 통해 인력을 충원했다"면서  "그 결과 조립3라인의 생산성이 이전보다 7.6% 향상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무엇보다 연간 생산량이 1만 대 이상 증대될 수 있는 만큼 렉스턴 스포츠 적체 문제를 조기에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송승기 쌍용자동차 생산본부장이 생산현장을 설명하고 있다.


박상우 기자/uncle8712@naver.com


ⓒ 오토데일리(http://www.auto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회사명
    쌍용
    모기업
    Mahindra
    창립일
    1962년
    슬로건
    Robust, Specialty and Premium
  • 쌍용 쌍용 렉스턴 스포츠 종합정보
    2018.01 출시 픽업/밴 12월 판매 : 4,257대
    경유 2157cc 복합연비 9.8~11.0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핫클릭

제네시스, 2021년 까지 SUV 3종 출시 계획..‘GV90’ 현실화 되나
제네시스가 두 대의 SUV 라인업을 추가한다. 15일 제네시스 브랜드는 GV80 외 두 종류의 SUV 라인업을 추가하고, 2021년 까지 세 종류의 세단과 S
조회수 1,172 2019-01-16
데일리카
2019 CES 7신 - 메르세데스-벤츠 2세대 CLA 최초 공개
메르세데스-벤츠는 2019 CES를 통해 2세대 CLA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전동화 모델이 아닌 일반 내연기관 차량을 CES를 통해 최초로 공개한 것이 이채
조회수 401 2019-01-16
글로벌오토뉴스
현대차 코나, 아큐라·재규어 제치고 ‘북미 올해의 차’로 선정..‘주목’
현대차 코나가 북미 올해의 차로 선정됐다. 현대차(회장 정몽구)는 미국 디트로이트 코보 센터에서 열린 ‘2019 북미 국제오토쇼(NAIAS. North Am
조회수 524 2019-01-15
데일리카
제네시스 G70이 해 냈다, 2019 북미 올해의 차 선정 쾌거
제네시스 G70이 '2019 북미 올해의 차(NACTOY, The North American Car and Truck of the Year)'로
조회수 252 2019-01-15
오토헤럴드
쉐보레, 디트로이트서 공개할 신차 티저 공개..트랙스 후속(?)
쉐보레가 디트로이트에서 공개될 새로운 SUV에 대한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쉐보레는 11일 공식 채널을 통해 ‘2019 북미국제오토쇼’에서 공개될 신차의 티
조회수 2,179 2019-01-14
데일리카

최신소식 모아보기 - 국내

현대차, ‘설 명절 7박 8일 렌탈 시승 이벤트’실시
현대자동차는 설 명절을 맞아 총 250대의 귀성 차량을 설 연휴 기간 동안 무상 대여해주는 '설 명절 7박 8일 렌탈 시승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16일(수) 밝
조회수 340 2019-01-16
글로벌오토뉴스
지난해 독일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된 메르세데스-벤츠의 상용밴 '스프린터'의 3세대 완전변경모델이 국내 시장에 출시됐다.16일 다임러 트럭 코리아는
조회수 214 2019-01-16
오토헤럴드
혼다, 최첨단 안전사양 적용한 어코드 터보 출시..가격은 3690만원
혼다가 최첨단 운전자보조시스템을 적용해 안전성을 높인 어코드 터보를 내놨다. 혼다코리아(대표 정우영)는 15일 차세대 운전자보조시스템으로 불리는 혼…
조회수 1,956 2019-01-15
데일리카
운전 재미 더한 ‘쏘울 부스터’, 가솔린 vs. 전기차..소비자 선택은?
기아차가 14일부터 쏘울 부스터 사전계약을 실시한다. 쏘울 부스터는 이달 말 공식 출시될 계획이다. 쏘울 부스터는 3세대 모델로 파워풀한 주행성능과 새…
조회수 1,686 2019-01-14
데일리카
재규어, 전기 SUV ‘I-PACE’ 출시..“이젠 SUV도 전기차 시대!”
재규어가 첫번째 순수 전기 SUV를 내놨다. 재규어코리아(대표 백정현)는 14일 인천 영종도 파라다이스시티에서 전기 SUV 아이페이스(I-PACE)를 출시하
조회수 341 2019-01-14
데일리카

최신소식 모아보기 - 해외

폭스바겐 & 포드, 글로벌 얼라이언스 구축
폭스바겐과 포드가 경쟁력을 강화하고 업계의 빠른 변화에 대응하면서 고객에게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얼라이언스 첫 번째 공식 계약을 발표했다. 폭스바겐의
조회수 67 2019-01-16
글로벌오토뉴스
딱 17년 만에 돌아온 ‘전설’..토요타 수프라가 주목받는 이유
토요타가 ‘2019 북미국제오토쇼’를 통해 세계 최초로 공개한 5세대 수프라는 닛산 GTR, 혼다 NSX 등과 함께 일본 스포츠카의 상징적인 존재로 꼽힌다.
조회수 200 2019-01-16
데일리카
토요타 수프라를 향한 반감
최근 열린 북미국제오토쇼를 통해 데뷔한 토요타의 대표 스포츠카 수프라에 대한 모터팬들의 반감이 커지고 있다. 지난 20여년간 젊은 층을 대변하는 2도어 스포츠카
조회수 324 2019-01-16
오토헤럴드
[프리뷰] 기아 텔루라이드
기아자동차는 2019 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 텔루라이드를 세계 최초로 공개했다. 텔루라이드는 미국 캘리포니아에 위치한 ‘기아 미국 디자인 센터(Kia Design
조회수 2,991 2019-01-15
글로벌오토뉴스

최신 시승기

폭스바겐 아테온 2.0TDI 시승기
폭스바겐의 새로운 플래그십 모델 아테온을 시승했다. 5도어 쿠페를 표방하는 모델로 파사트를 베이스로 차체 크기를 키웠다. 루프라인을 패스트백 형상으로 처리해 스
조회수 158 2019-01-16
글로벌오토뉴스
재규어의 미래 - 재규어 I-PACE 시승기
고성능 프리미엄 전기차를 표방하고 있는 재규어 브랜드의 첫 번째 EV, I-PACE가 국내 출시되었다. 신차발표와 함께 영종도 일대에서 진행된 시승을 통해 앞으
조회수 228 2019-01-15
글로벌오토뉴스
푸조 3008 GT, 프랑스 감성으로 제주도 렌터카 체험하기
제주 하늘은 변화무쌍했다. 오후 느지막한 시간, 공항을 빠져나올 때만 해도 미세먼지까지 더해져 음침했다. 그것도 잠시, 한라산 정상부근으로 햇빛 한줄기가 수줍은
조회수 229 2019-01-15
오토헤럴드
렉스턴 스포츠 칸, 확실한 목적 그리고 목표
작년 초 등장한 렉스턴 스포츠는 그 동안 세대교체 없이 액티언 스포츠부터 이어져 오던 쌍용차의 픽업트럭을 대체하며 인기를 얻었다. 국내 브랜드들 중에서 픽업트럭
조회수 713 2019-01-14
글로벌오토뉴스

이런저런 생각, 자동차 칼럼

브랜드 역사의 시작 #11 스타트 모터 첫 적용
1911년부터 자동차 역사에 등장한 쉐보레는 GM을 창업한 윌리엄 듀런트(William C. Durant)가 투자자들에 의해 퇴출된 뒤에 세운 회사다. 듀런트는
조회수 44 2019-01-16
오토헤럴드
[임기상 칼럼] 시속 100km에서 사고 피할 수 있는 주행 안전거리는?
우리나라 전체 교통사고 통계(e-나라지표)를 분석한 자료를 보면 사망자 1위는 안전운전 의무 위반이다. 지난 2014년에는 70.8%, 2015년 68.5%,
조회수 125 2019-01-16
데일리카
[2019년 신년기획] 상반기 쏘나타 하반기 GV80
2019년 국내 완성차 업체에서 출시 예정인 신차 목록 중 가장 기대되는 모델을 고르자면 현대차 완전변경 '쏘나타'와 제네시스 라인업에 새롭게 투
조회수 707 2019-01-15
오토헤럴드

전기차 소식

폭스바겐, 美서 2022년 부터 전기차 생산..총 8천억원 투자
폭스바겐이 미국에 판매할 전기차 생산 지역으로 테네시주를 확정했다. 16일 폭스바겐에 따르면, 테네시주 채터누가(Chattanooga) 공장은 오는 2022년
조회수 34 2019-01-16
데일리카
폭스바겐, 미국에 배터리 전기차 공장 건설한다.
폭스바겐이 미국 테네시주 차타누가에 배터리 전기차 생산을 위한 공장을 건설한다고 발표했다. 차타누가 공장에서는 파사트와 아틀라스가 생산되고있다. 폭스바겐은 모듈
조회수 140 2019-01-15
글로벌오토뉴스

테크/팁 소식

2019 CES 8신 - 아우디, 자동차를 가상현실 플랫폼으로
아우디는 2019 CES에서 자동차에 탄 승객들에게 즐거움을 줄 수 있는 다양한 엔터테인먼트 시스템을 선보였다. 자동차의 움직임에 맞춰 영상이 바뀌거나, 영상에
조회수 72 2019-01-16
글로벌오토뉴스
사고 날 것 같아도 차가 알아서 달리는..토요타가 선보인 신기술은?
자동차가 사고를 감지해서 미리 피할 수 있다면? 영화 같은 신기술을 토요타가 2020년까지 선보인다. 데일리카 기자가 2019 소비자가전쇼(CES)에서 목격한
조회수 591 2019-01-15
데일리카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