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렉스턴 스포츠 재탐구, 어쩌면 '짬짜면 플러스'

오토헤럴드 조회 수3,878 등록일 2018.03.12

쌍용차도 렉스턴 스포츠가 이런 반응을 얻게 될지 몰랐던 모양이다. 월 2500대 정도로 예상했는데 1월과 2월 계약 대수가 벌써 1만5000대를 넘었다. 

평택 공장이 렉스턴 스포츠 생산에 몰방하고 있지만 해외 인기가 만만치 않은 코란도 스포츠 그리고 G4 렉스턴의 혼류 라인이 발목을 잡았다. 생산의 한계로 렉스턴 스포츠의 누적 판매는 5000대 남짓한 숫자에 머물러 있다. 

쌍용차는 주간 연속 2교대가 시작되는 4월이 되면 출고 적체가 어느 정도 해소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쯤 되니 해치백, 왜건보다 더 생소한 픽업트럭에 시장의 관심이 이정도까지 쏠리고 있는 이유가 궁금해진다.

다시 만난 렉스턴 스포츠를 찬찬히 뜯어봤다. 생김새는 육중하지만 후미의 데크는 잘린 두부처럼 어색하고 돋보이는 첨단 사양도 없다. 달릴 때면 데크의 자잘한 잡소리도 제법 들리는 이 차가 왜 이렇게 잘 팔리는 것일까?

세계 최대의 픽업 시장은 북미다. 지난해 기준, 한 개의 픽업 모델이 90만대 가깝게 팔린 거대 시장이다. 자동차로 할 수 있는 모든 역할에 대응이 가능한 '무한 용도'의 이점이 픽업을 찾는 가장 큰 이유다. 

세단처럼 넉넉한 공간에 5인 탑승이 가능한 크루캡(렉스턴 스포츠도 이 부류에 속한다)이 있고 SUV보다 강력한 오프로드 성능, 웬만한 화물 전용 모델보다 많은 짐을 실을 수 있고 견인 능력을 갖춘 풀 사이즈급까지 다양한 유형이 이런 수요를 충족시켜 준다. 

렉스턴 스포츠도 데크의 화물 적재 용량(1011ℓ, VDA 기준)과 견인력(3t)이 북미 시장을 지배하는 유명 픽업에 뒤지지 않는다. 데크에는 이중 방수 처리된 파워 아웃렛(12V, 120W)이 있고 회전식 후크 2개를 모서리에 설치해 화물을 안전하게 수송할 수 있게 배려해 놨다.

매력을 찾아보기 어렵다고 했지만 노블레스(3050만원) 트림에 패션 테크랙을 달고 HID 헤드램프, 20인치 타이어, 스퍼터링 휠이 적용된 외관은 적당히 고급스러운 측면도 있다. 실내는 대시보드의 메탈릭 텍스처 그레인, 7인치 TFT LCD 슈퍼비전 클러스터, 나파 가죽 시트로 마감을 해놨다. 

e-XDi220 LET 디젤엔진과 아이신(AISIN AW) 6단 자동변속기, 그리고 4Tronic 시스템은 온로드와 오프로드를 가리지 않고 원숙한 주행 질감을 제공한다.

최고출력 181ps/4000rpm, 최대토크 40.8kg·m/1400~2800rpm의 수치로 알 수 있는 것처럼, 초반부터 육중하고 가볍지 않은 차체(렉스턴 스포츠의 공차 중량은 2100kg이다)를 가뿐하게 밀어낸다.

쌍용차 특유의 묵직한 가속력으로 출발을 하지만 무엇보다 섀시에서 스티어링 휠로 올라오는 피드백이 간결하다. 프레임 보디에 노면 충격을 흡수하는 쇼크 업소버의 적당한 감쇠력이 잔진동까지 걸러내 만족스러운 승차감을 제공한다.

4WD_High 또는 Low 모드로 구동력을 적절히 나눠 사용하면 웬만한 험로에서는 접지력을 잃지 않는다. 단, 균등한 무게 배분이 어려운 차종의 특성상 코너에서 나타나는 차체 반응은 정확하지 않다. 

재미있는 기능도 많다. 9.2인치 HD 스크린의 스마트폰 미러링, 지역을 넘어가도 같은 방송을 끊김 없이 청취할 수 있도록 라디오 주파수를 자동으로 변경해 주고 취향에 맞춰 클러스터의 배경색을 바꿀 수도 있다. 사소한 것이지만 소소한 재미다. 

<총평>

어쩌면 '짬짜면' 같은 차가 렉스턴 스포츠다. 세단 못지 않은 탑승 공간과 주행감, SUV를 능가하는 오프로드 성능, 화물차의 역할까지 충실하게 해낸다. 조금 부족한 것들이 여전하고 아쉬운 것들이 있지만 자동차의 역할에 대한 욕구가 커지면서 세단보다 SUV가 더 많이 팔리는 추세에 적합한 유일한 차가 렉스턴 스포츠다. 그래서 불티나게 팔리는 모양이다.  


김흥식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회사명
    쌍용
    모기업
    Mahindra
    창립일
    1962년
    슬로건
    Robust, Specialty and Premium
  • 쌍용 쌍용 렉스턴 스포츠 종합정보
    2018.01 출시 픽업/밴 11월 판매 : 4,106대
    경유 2157cc 복합연비 9.8~11.0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8.03.13
    ㅋㅋㅋ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핫클릭

재규어랜드로버, 2019년형 레인지로버 이보크 1만대 판매 기념 가격 인하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는 랜드로버의 프리미엄 컴팩트 SUV 레인지로버 이보크의 국내 판매 1만대를 기념해 19년형 ‘레인지로버 이보크’의 가격을 인하한다고 밝혔다.
조회수 956 2018-12-10
글로벌오토뉴스
푸조, 프리미엄 시장 공략할
프랑스를 대표하는 자동차 브랜드 푸조가 연내 플래그십 세단 '뉴 푸조 508'을 국내 시장에 출시할 계획이다. 올해 초 제네바 모터쇼를 통해 세계
조회수 3,522 2018-12-07
오토헤럴드
르노 클리오, 120주년 한정판 STEEL 에디션 120대 판매
르노(Renault)의 소형차, ‘클리오(CLIO)’의 19년형 모델이 등장했다. 또한 르노의 120년 헤리티지를 담은 한정판 모델, 스틸(STEEL)에디션도
조회수 2,165 2018-12-05
글로벌오토뉴스
폭스바겐, 플래그십 세단 ‘아테온’ 출시..가격은 5216만~5711만원
폭스바겐이 프리미엄을 추구하는 플래그십 세단 아테온(Arteon)을 내놨다. 폭스바겐코리아(대표 슈테판 크랍)는 5일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아트&라이
조회수 3,870 2018-12-05
데일리카

최신소식 모아보기 - 국내

‘없어서 못 판다’ 1000대 클럽을 노리는 수입차는
지난 11월, 수입차 판매량이 회복세로 돌아서면서 각 브랜드 별 베스트셀러들의 판매량도 일제히 상승세를 보였다. 특히 일부 모델은 지난 달 1000대 넘는 판매
조회수 443 2018-12-10
오토헤럴드
토요타 아발론 하이브리드, 한 달에 3년치 목표 달성
토요타의 준대형 하이브리드 세단 아발론이 기대 이상의 첫 달 실적을 달성하며 이전 세대의 부진을 씻어냈다. 이에 회사 측은 출시 초기 좋은 시장 반응으로 내년도
조회수 488 2018-12-10
오토헤럴드
자동차 업계, 카셰어링 진출 박차..푸조가 재조명 받는 이유는?
자동차 제조사들이 카셰어링 및 렌터카 사업에 뛰어들고 있는 가운데, 푸조시트로엥의 국내 렌터카 사업이 재조명 받고 있다. 10일 수입차 업계에 따르면, …
조회수 104 2018-12-10
데일리카
쌍용차 렉스턴 스포츠, 올해 포털사이트서 검색 1위..그 이유는?
2018년 한 해 동안 포털에서 가장 많이 검색된 자동차는 렉스턴 스포츠인 것으로 나타났다. 10일 카카오다음이 올해 들어 지난 11월 30일까지 집계한 검색
조회수 277 2018-12-10
데일리카

최신소식 모아보기 - 해외

맥라렌 720S 스파이더 공개, 페라리 압도하는 스펙
영국 슈퍼카 브랜드 맥라렌의 플래그십 모델 720S가 컨버터블로 가치를 높였다. 공식명칭은 ‘맥라렌 720S 스파이더’로 리트랙터블 하드 톱 시스템을 갖춘 최상
조회수 111 2018-12-10
오토헤럴드
닛산, 신형
닛산의 소형 크로스오버 '쥬크(Juke)'가 내년 여름 2세대 신모델의 첫 선을 보인다. 신차는 르노-닛산의 CMF-B 플랫폼 적용과 신규 친환경
조회수 288 2018-12-10
오토헤럴드
렉서스, 고성능 ′RC F 트랙 에디션′ 티저 공개..데뷔 일정은?
렉서스가 6일(현지시각) 강력한 주행성능을 갖춘 ′RC F 트랙 에디션′의 첫 번째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렉서스 RC F 트랙 에디션은 RC의 고성능 버전
조회수 414 2018-12-07
데일리카
306마력의 메르세데스-AMG A35 4MATIC 공개
메르세데스-벤츠 (Mercedes-Benz)의 고성능 차량 부문인 메르세데스 AMG는 메르세데스 AMG 페트로나스 F1 'A35 4MATIC'을 유럽시장에 출시
조회수 1,952 2018-12-07
글로벌오토뉴스
유럽서 니로와 코나 EV 주행거리 조정
현대기아자동차의 니로와 코나 순수전기차의 주행가능거리가 하향 조정될 것으로 보인다. 앞서 기아차는 니로 전기차의 주행가능거리 오류를 인정하고 하향 조정할 것을
조회수 1,024 2018-12-07
오토헤럴드

최신 시승기

제네시스 G70
심장이 뛰었다. 그동안 BMW3 시리즈가 최고였는데 막 나온 이 차 제네시스 G70이 더 낫다. 인피니티 G35보다 더 고급스럽고, 벤츠 C클래스에 없는 뭔가가
조회수 208 2018-12-10
오토헤럴드
[시승기] 최고급차의 여건을 두루 갖춘 ‘팔방미인’..기아차 THE K9
그간 고급 세단을 선택하며 K9이 선택지에 오르지 못했던 건 사실이다. 근래의 상황은 조금 다르다. 비록 제네시스에 미치진 못하지만, 출시 이후 부터는 월…
조회수 570 2018-12-07
데일리카
르노 마스터 시승기
르노의 상용 밴 마스터를 시승했다. 승합차, 즉 미니버스와 같은 구조이지만 화물 탑재를 위한 밀폐된 공간이 있는 모델이다. 유럽시장에서 LCV(Light Com
조회수 1,372 2018-12-07
글로벌오토뉴스
페라리 GTC4 루쏘 T, 강하고 부드러운
페라리 'GTC4 루쏘 T'는 페라리 브랜드 중에서도 그랜드투어링(GT) 콘셉트에 맞춰 개발된 만큼 장거리 여행에도 적합한 4인승 구조와 어느 좌
조회수 253 2018-12-07
오토헤럴드

전기차 소식

테슬라, 람보르기니보다 빠른
올 가을 국내서 처음으로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모델 X'의 본격적인 고객 인도를 실시한 테슬라코리아가 모델 X 100D와 75D에 이어 최
조회수 416 2018-12-10
오토헤럴드
폭스바겐 ID R, 뉘르부르크링 전기차 기록 수립에 도전
진보적인 기술을 담은 레이스카의 경쟁은 자동차 기술 개발결과를 대중에게 알리고 시판차의 신뢰를 쌓는 데 여전히 중요한 덕목이다.폭스바겐의 전기차 기술의 총아인
조회수 49 2018-12-10
오토헤럴드
아이오닉은 되고 니로는 안되는..전기차에 대한 LH·SH의 ‘불편한 진실’
공공임대주택 거주자의 전기차 선택권에 제약이 있는 것으로 나타나 논란이다. 10일 한국토지주택공사 LH의 ′고가차량 등록 제한을 위한 차량등록 지침′에 …
조회수 469 2018-12-10
데일리카

이런저런 생각, 자동차 칼럼

BMW 8 시리즈 쿠페가 온다
역사는 반복되고 유행 역시 어느 새 돌아온다. 한 때 6 시리즈(E24)와 M635CSi로 그랜드 투어러 쿠페 시장을 공략했던 BMW는 양산차에서는 쉽게 볼 수
조회수 287 2018-12-10
글로벌오토뉴스
[김필수 칼럼] 소비자 중심으로 재편되는 자동차 정책..과연 실효성은?
국내 경기가 점차 어려워지고 있다. 모든 지수가 하강 국면이고 더욱이 가장 대표적인 바로미터인 자동차 산업의 하강국면이 이어지면서 내리막 길을 계속 내려…
조회수 155 2018-12-10
데일리카
[구상 칼럼] 차별화 강조한..제네시스 G90의 디자인 특징은?
국산 최고급승용차의 타이틀을 지닌 EQ900가 제네시스 브랜드 명명법에 따라 G90이라는 이름으로 바뀌면서 페이스 리프트 모델이 출시됐다. 1999년에 미쓰
조회수 449 2018-12-06
데일리카

테크/팁 소식

푸조·시트로엥, 겨울철 무상점검 실시..부품 10~30% 할인
프랑스 푸조와 시트로엥을 국내에 소개하고 있는 한불모터스(대표 송승철)는 ‘2018 푸조 윈터 서비스 캠페인’ 무상점검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10일 밝혔다. …
조회수 65 2018-12-10
데일리카
로봇카 시대 열렸다, 구글 웨이모 세계 첫 상용서비스
로봇카 시대가 열렸다. 알파벳 구글 자율주행차 사업을 담당하는 웨이모(Waymo)는 5일(현지시각)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에서 세계 최초의 상용 서비스 '
조회수 339 2018-12-07
오토헤럴드
단 돈 99유로, 시트로엥 자동차 멀미 해결 안경 출시
개성 넘치는 디자인과 기발한 아이디어로 실용성 높은 자동차를 생산하는 프랑스 PSA그룹의 시트로엥이 자동차 멀리를 해결해주는 안경을 개발해 직접 판매에 들어간다
조회수 326 2018-12-07
오토헤럴드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