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올 뉴 K3, 심장을 바꿨는데 끈질김이 아쉽다.

오토헤럴드 조회 수3,497 등록일 2018.03.05

GDI를 MPI로 바꾸고 생소한 무단 변속기 IVT(Intelligent Variable Transmission)를 탑재한 올 뉴 K3의 첫 느낌은 거칠어 졌다는 것. 저속 반응은 글쎄다. 대신 중속에서 고속은 경쾌하게 연결한다. 2세대 K3의 가장 큰 변화는 G 1.6엔진과 스마트 스트림 IVT.

왜 그 좋다는 GDI를 MPI로 대체했을까. 기아차 관계자는 "엔진의 효율성은 크게 두 가지다. 얼마나 빠른 회전력을 발휘하게 할 것인지, 그러면서도 연비 만족도를 올려야 하는데 두 타입 모두 양면성이 있다"고 운을 뗐다.

그리고 "출력, 가속력 등에서 손해를 보는 것은 분명하지만 구조가 단순하고 내구성과 승차감의 우세 또 연비도 어느 정도 만족한 수준에 도달했다고 보고 MPI를 선택했다"고 말했다. 엔진룸을 살피면 두 개의 인젝터 노즐이 하나로 연결된 것을 볼 수 있다.

듀얼 인젝터로 연료 분사 시기와 분사 비율을 최적화해 기존 싱글 인젝터 대비 연소 효율을 대폭 개선했다. 덕분에 연비는 환상적이다. 17인치 타이어를 장착한 시승차의 복합 연비는 14.1km/ℓ, 편도 80km의 시승 구간에서 갈 때는 최대한 거칠게 몰았는데도 14.2km/ℓ를 기록했다.

일상적인 운전으로 올 때의 연비는 16km/ℓ를 넘었다. 19km/ℓ를 찍었다는 운전자도 꽤 있었다. 최고출력 123마력(PS), 최대토크 15.7kgf·m는 올 뉴 K3를 거칠게 몰아붙이는데 부족한 수치가 아니었다. MPI도 충분히 역동적일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준다.

고속도로에서 최대한 가속을 하면 아주 빠르게 속도를 올려준다.  시속 50km 이전보다 그 이후 더 빠르게 속도가 상승한다. 엔진의 회전 질감이 일관성을 갖고 있다는 것도 인상적이다. 고속에서 다시 한번 맥이 풀리는 것은 아쉽다. 끈질김이 부족하다.

매끄러운 가속에는 IVT도 크게 기여한다. 기아차는 무단변속기에서 맛볼 수 없는 기어 단수의 상승감을 느낄 수 있다고 말했지만 그건 아주 섬세한 감각이 있어야 알아 챌 수 있다.  

내구성도 보통의 CVT보다 좋다고 설명하지만 그건 시간을 두고 지켜봐야 할 문제다. 쇼크 업소버의 감쇠력은 단단한 편이다. 앞자리는 몰라도 2열에서는 상하 반동이 딱딱하게 이뤄진다. 좌우 롤이 심하지 않은 것이 그나마 다행이다.

조금이라도 거친 노면을 만나면 엔진 소음과 바닥 소음이 뒤섞인다. 차급의 한계가 있다고는 해도 2열은 흔들림과 소리로 꽤 혼란스럽다. 스팅어의 라인을 상당 부분 공유한 외관은 이전 세대보다 커지고 역동적으로 변했다.

기아차는 업스케일 다이내믹 세단이라고 표현한다. 전면부는 후드의 볼륨과 엑스 크로스 LED DRL, Full LED 헤드램프로 맵시있게 꾸몄다. 범퍼 하단에는 대형 인테이크 그릴과 수평형 방향지시등이 포함된 에어커튼을 배치했다.

쿠페 라인이 강조된 측면부, 화살 모양을 형상화한 애로우 라인 LED 리어 콤비 램프와 이를 연결한 트렁크 가니쉬의 후면부에도 스팅어 라인이 살짝 가미돼 있다. 

전장(4640mm)은 80mm 늘어나면서 SM3(4620mm)와 아반떼(4570mm)보다 길어졌다. 쉐보레 크루즈의 전장은 4665mm다. 전장이 늘었지만 휠베이스는 2700mm 그대로다. 대신 리어오버행이 60mm 길어진 덕에 트렁크 용량이 502ℓ나 된다. 동급 최대다.

실내는 수평 크롬 가니쉬를 중심으로 플로팅 타입의 내비게이션과 생소한 디자인의 원형 사이드 에어벤트로 포인트를 줬다. 센터 콘솔에는 스마트폰 무선충전기, 사이드 브레이크, 드라이브 모드 버튼이 자리를 잡았다. 

기어 레버를 왼쪽으로 잡아당기면 스포츠 모드가 설정되고 위, 아래로 밀거나 내리면 메뉴얼 모드가 된다. 안전사양은 풍부하다.

전방 충돌방지 보조(FCA)은 전 트림에 기본 적용됐고 운전자 주의 경고(DAW), 차로 이탈방지 보조(LKA), 후측방 충돌 경고(BCW) 등 드라이브 와이즈 옵션은 105만 원을 추가해야 한다. 

시승차는 기본 가격 2220만 원 노블레스 트림에 이런 선택사양이 모두 포함됐다. 계산을 하면 2500만 원이 된다. 적당한 트림으로는 럭셔리를 추천한다. 기본 가격 1810만 원, 버튼 시동 스마트키와 드라이브 와이즈를 포함하면 1950만 원이다. 

그래도 비싸 보이기는 하지만 사전 계약자 가운데 프레스티지와 럭셔리 트림 비중이 60%를 넘어섰고 20대의 남성 비율이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나 가격 저항은 크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 또 비슷한 사양이 적용된 동급의 경쟁차보다 싸거나 비슷하다. 


김흥식 기자/reporter@autoherald.co.kr


ⓒ 오토헤럴드(http://www.autoheral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회사명
    기아
    모기업
    현대자동차그룹
    창립일
    1944년
    슬로건
    The Power to Surprise
  • 기아 기아 올 뉴 K3 종합정보
    2018.02 출시 준중형 05월 판매 : 5,024대
    휘발유 1598cc 복합연비 14.4~15.2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 danawa 2018.03.09
    기어레버를 왼손으로 잡아당기다니??
    0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1

핫클릭

현대차, 고성능 모델 ‘벨로스터 N’ 판매 돌입..가격은 2965만원
현대차가 고성능 모델 벨로스터 N을 20일 출시하고 이날부터 본격 판매에 돌입했다. 벨로스터 N은 ‘펀 투 드라이브(Fun to Drive)’라는 고성능 라인
조회수 1,492 2018-06-20
데일리카
역사상 가장 다이내믹, BMW 뉴 8시리즈 쿠페 공개
럭셔리 세그먼트에서 가장 다이내믹한 모델이자 BMW 스포츠카 역사의 새로운 장을 여는 뉴 8시리즈 쿠페가 모습을 드러냈다. 뛰어난 성능은 기본, 여기에 감성적인
조회수 900 2018-06-19
오토헤럴드
메르세데스 벤츠 CLS, 실용성과 멋을 아우르는 4도어 쿠페
‘4도어 쿠페’라는 새로운 장르를 개척한 메르세데스 벤츠 CLS가 어느덧 3세대로 진화했다. 벤츠의 디자인 철학인 ‘감각적인 순수함’을 한층 더 강조하고 선명한
조회수 1,367 2018-06-19
글로벌오토뉴스
제네시스 vs. 기아차, 5천cc급 최고급차 놓고 치열한 경쟁..과연 승자는?
‘형제 브랜드’ 제네시스와 기아차가 배기량 5000cc급 V8기통 엔진을 적용한 럭셔리 세단 시장에서 치열한 경쟁을 펼친다. 오는 17일까지 부산 벡스코에
조회수 406 2018-06-19
데일리카

최신소식 모아보기 - 국내

벨로스터 N, 퍼포먼스 패키지 선택 비중 90% 육박..이례적인 결과
벨로스터 N이 누적 계약 500건을 넘어선 가운데, 구매자의 대부분은 퍼포먼스 패키지를 선택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국산차 시장에서는 이례적인 기록이라는 …
조회수 799 2018-06-20
데일리카
한국지엠, 이쿼녹스에 국내 전용 사양 적용..현지화 전략 ‘강화’
한국지엠이 국내 시장에서 판매를 시작한 중형 SUV 이쿼녹스는 미국 내에서 판매되는 모델과는 사양 구성에서 차이를 보이는 것으로 전해져 주목된다. 20일 …
조회수 838 2018-06-20
데일리카
포르쉐 신형 카이엔 국내 첫 공개
포르쉐코리아가 브랜드 창립 70주년을 기념하는 자리에서 국내서 처음으로 3세대 신형 카이엔을 공개했다. 신차는 올 하반기 국내시장에 출시될 예정이다.15일 포르
조회수 1,049 2018-06-19
오토헤럴드
기아차 니로 충돌안전성, IIHS 탑 세이프티 픽 플러스
기아차 친환경 전용 모델 니로가 미국 고속도로안전보험협회(IIHS) 충돌안전테스트에서 최고 안전 등급인 탑 세이프티 픽 플러스(TOP SAFETY PICK+,
조회수 917 2018-06-19
오토헤럴드
한국지엠, 이쿼녹스 출시 하루 만에 200대 판매..초도 물량 완판 자신
쉐보레 이쿼녹스가 시판 하루 만에 200대 이상의 판매고를 올렸다. 한국지엠은 다음 달 경엔 초도 물량이 완판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한국지엠의 영업서…
조회수 1,283 2018-06-19
데일리카

최신소식 모아보기 - 해외

포드·폭스바겐그룹, 파트너십 관계 구축..상용차 라인업 강화
포드와 폭스바겐그룹이 협업을 통해 상용차 라인업을 강화한다. 포드와 폭스바겐그룹은 19일(현지 시각) 전략적 파트너십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
조회수 122 2018-06-20
데일리카
폭스바겐이 컨버터블 SUV ‘티록 카브리올레’ 생산을 결정한 이유는...
컨버터블 SUV 모델이 시장에서 큰 주목을 받지는 못하고 있는 가운데, 폭스바겐이 티록 카브리올레 생산을 결정하게 된 배경에 관심이 모아진다. 20일 해외 …
조회수 466 2018-06-20
데일리카
디젤게이트로 곤혹 치른 포르쉐..친환경차 라인업 확대에 집중
포르쉐가 국내 시장에서 친환경차 라인업 확장에 박차를 가한다. 15일 포르쉐코리아는 서울 양재동 일원에서 브랜드 70주년 기념 행사 ‘스포츠카 투게더’를 …
조회수 243 2018-06-19
데일리카
환경부, 벤츠 등 경유차 요소수 조작 여부 조사 착수
환경부는 최근 독일 정부가 결함시정(이하 리콜)명령 조치한 벤츠와 아우디 유로6 경유차를 대상으로 불법 소프트웨어 설치 등 임의설정 여부 조사에 착수했다고 밝혔
조회수 284 2018-06-19
글로벌오토뉴스
이제는 만나고 싶다. 기아차 3세대 씨드 공개
기아자동차가 유럽전략차종으로 개발한 C세그먼트 차량 '씨드(Ceed)'의 3세대 완전변경모델을 유럽시장에 공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한다. 신차
조회수 869 2018-06-19
오토헤럴드

최신 시승기

제네시스 G70 스포츠, 기본기는 좋은데 울림이 없다
브랜드 가치를 높이기 위해 현대차는 프리미엄과 고성능 시장 진출을 선택했다. 제네시스와 N, 성과를 논하기는 아직 이르지만 두 브랜드의 존재감에는 차이가 있다.
조회수 236 2018-06-19
오토헤럴드
[시승기] 중형 SUV 쉐보레 이쿼녹스..현대차 싼타페에 맞설 해법은?
쉐보레 이쿼녹스가 드디어 국내 시장에 출시됐다. 노익장을 과시하던 캡티바는 드디어 은퇴할 수 있게 됐다. 그런데 시장의 상황이 녹록치는 않아 보인다. …
조회수 578 2018-06-19
데일리카
폭스바겐 티구안 시승기
2015년 가을, 폭스바겐의 배출가스 조작사건 이른바 디젤게이트는 지금까지도 자동차 산업에 영향을 주고 있는 사건이었다. 이후 폭스바겐 그룹 뿐만 아니라 디젤
조회수 2,252 2018-06-18
글로벌오토뉴스

전기차 소식

메르세데스-벤츠, EQC 프로토타입 공개
메르세데스-벤츠는 2019년부터 생산을 시작하는 자사 최초의 양산 EV인 'EQC'의 프로토타입 차량을 공개했다. EQ는 메르세데스-벤츠가 시작한 전동화 전문
조회수 174 2018-06-20
글로벌오토뉴스
아우디 E-트론, 와이파이 이용한 지능형 충전 시스템..‘눈길’
아우디가 SUV 전기차 E-트론 출시에 앞서 운전자가 더 쉽게 전기차 라이프를 즐길 수 있도록 해결책을 내놓았다. 19일 해외 자동차 전문매체 카스쿱에 따르…
조회수 391 2018-06-19
데일리카
벤츠, SUV 전기차 ‘EQC’ 주행 테스트..내년 출시 계획
벤츠가 SUV 전기차 EQC 출시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메르세데스-벤츠는 18일(현지 시각) 스페인에서 진행되고 있는 SUV 전기차 EQC의 테스트
조회수 306 2018-06-19
데일리카
[모트라인] 진짜 383km 가능? 쉐보레 볼트 EV 리뷰
[모트라인] 진짜 383km 가능? 쉐보레 볼트 EV 리뷰
조회수 201 2018-06-18
모트라인

이런저런 생각, 자동차 칼럼

[구상 칼럼] 하드코어 오프로더로 불리는 ‘지프’..디자인의 진화는?
전 세계 4륜구동 SUV의 시조라고 할 수 있는 지프(Jeep) 브랜드의 랭글러(Wrangler)가 풀 모델 체인지 됐다. 2018년형으로 나온 6세대 랭글러는
조회수 129 2018-06-20
데일리카
[하영선 칼럼] 자동차 디자이너 등용문으로 평가받는..오토디자인어워드
오는 17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18 부산국제모터쇼’에서는 ‘2018 오토디자인어워드‘ 수상작 31개 작품이 전시되고 있어 관람객들의 주목을 받고
조회수 189 2018-06-19
데일리카
한국GM 군산공장 폐쇄, 살 길은 있은가?
한국GM 군산공장이 실질적으로 폐쇄되었다. 막상 폐쇄되니 현실이 되어 고민이 많다고 할 수 있다. 군산 지역은 피폐되고 정부는 손을 놓고 있다. 나머지 한국GM
조회수 153 2018-06-19
글로벌오토뉴스
[임기상 칼럼] 당선과 낙선, 미세먼지가 최고의 선거공약으로 떠오른 이유?
“미세먼지, 마스크를 벗겨 드리겠습니다.” 이번 6·13 지방선거에 출마한 9300여 명의 후보자들은 약 20만개에 이르는 선거공약을 제시하며 표심을 호소했다
조회수 332 2018-06-19
데일리카

테크/팁 소식

자동세차 후 스월마크 막으려면 도장면 관리 필수
자동세차를 이용하는 운전자 10명 중 7명은 자동세차 시 발생할 수 있는 차량 외관 손상에 무관심한 것으로 나타났다.자동차 용품 전문 기업 불스원이 지난 5월,
조회수 213 2018-06-20
오토헤럴드
미래 자율주행차..가격보다는 신뢰성·안전성이 ‘우선’
국내 대학생 10명 중 7명은 자율주행 기술의 가격보다는 신뢰성을 더 중요시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자율주행 업그레이드를 위해 평균 약 500만원 정도 추가로…
조회수 140 2018-06-19
데일리카
여름철 급증하는 자동차 화재
한낮 기온이 30도를 웃돌며 여름철 자동차 화재가 증가 추세에 있다. 특히 여름철에는 차량 내부 온도가 90도 가까이 상승하기 때문에 블랙박스와 내비게이션 등
조회수 286 2018-06-19
오토헤럴드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