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전기차, 한 번 충전으로 300㎞ 거뜬..쭉쭉 늘어나는 항속거리 ‘주목’

데일리카 조회 수1,277 등록일 2018.02.07
르노삼성, 2018년형 SM3 Z.E.


전기차의 관건은 주행 가능 거리다. 이는 배터리의 용량과 효율과 직결된다. 그래서 배터리 기술과 전기차의 라이프 사이클은 운명을 같이한다.

배터리 공급 업체는 셀의 용량을 늘리는데 주력하고 자동차 제조사들은 에너지 효율 관리에 초점을 맞춘다. 전기차에 있어 ‘신차’는 단순히 부분변경이나 세대교체가 아니라 얼마나 주행 거리가 늘었는지가 포인트다.

6일 업계에 따르면, 르노삼성 SM3 Z.E.는 한 번 충전으로 213km를 주행하며, BMW i3는 208km를 달릴 수 있다. 쉐보레 볼트 EV는 무려 383km의 항속 거리를 자랑한다.

■ 르노삼성 SM3 Z.E. → 213㎞

르노삼성은 작년 11월 주행거리를 늘린 2018년형 SM3 Z.E.를 선보였다. 주행 가능 거리가 최대 213㎞로 이전 대비 57% 는 것이 초점이다. 새롭게 적용한 리튬이온배터리는 무게는 그대로인데, 전력량은 63% 오른 35.9kWh에 달한다. 하루 평균 40㎞를 주행한다고 가정했을 때, 한 번 충전으로 5일을 거뜬하게 탈 수 있다.

2018년형 SM3


전력 효율은 4.5㎞/kWh로 이전보다 0.1㎞/kWh 개선됐다. 80%까지 충전할 수 있는 급속충전에 걸리는 시간은 1시간이고, 완속충전은 최대 7시간이 걸린다.

차체 색상은 ‘어반 그레이’를 추가한 것도 눈길을 모은다. 여기에 라디에이터 그릴을 고광택 크롬으로 덮어 중후한 느낌을 살렸다. 기존 앞 범퍼에 있었던 두 줄의 크롬 라인을 없애고 심플함을 더했다.

가격은 이전보다 50만원이 상승했다. SE 트림이 3950만원, RE 트림은 4150만원이다. 정부 보조금 1400만원과 지방자치단체 보조금을 적용하면 가격은 절반 가까이 떨어진다. 대구와 제주도는 보조금을 600만원 지원해주기 때문에 SE 트림의 경우 1950만원에 구매할 수 있다. 출시 전부터 사전 계약만 200대가 넘었다는 게 르노삼성 측의 설명이다.

■ 쉐보레 볼트EV → 383㎞

쉐보레 볼트EV는 크로스오버 스타일의 전기차로 2017년형은 이전 2015년형의 320㎞에서 383㎞로 주행 거리가 늘어났다. 전용 알루미늄 합금 고강성 차체에 고효율 대용량 리튬이온배터리 시스템과 고성능 싱글 모터 전동 드라이브 유닛을 탑재해 시스템 출력은 204마력을 발휘한다. 최대토크는 36.7kg.m여서 순간 가속력이 뛰어나다.

쉐보레 볼트 EV


볼트EV는 한층 다이내믹한 주행을 위해 적용된 스포츠(Sport) 모드가 적용된다. 쉐보레 최초로 볼트EV에 적용된 전자정밀 기어 시프트와 전기차에 최적화된 전자식 파워스티어링 시스템은 시속 100㎞까지 7초 이내에 주파한다.

볼트EV의 배터리 패키지는 LG전자가 공급하는 288개의 리튬이온 배터리 셀을 3개씩 묶은 96개의 셀 그룹을 10개의 모듈로 구성해 최적의 열 관리 시스템으로 운용되며, 이를 통해 효율과 배터리 수명을 극대화했다.

■BMW i3 → 208㎞

BMW i3는 94Ah 용량의 리튬이온배터리를 탑재해 완전 충전 시, 기존 모델 대비 약 50% 주행가능거리가 늘어났다. 향상된 배터리 효율을 통해 냉난방 사용조건에 따라 1회 충전에 최대 208㎞까지 주행이 가능해졌다. 모든 모델에는 8년 또는 주행거리 10만㎞까지 배터리 품질이 보증된다.

i3 94Ah는 LUX와 SOL+ 등 2가지 트림 중 선택할 수 있다. i3 94Ah LUX에는 아틀리에(Atelier) 인테리어가 적용됐다. BMW i 블루 악센트가 적용된 가죽 스티어링 휠, 뉴트로닉 아라가츠 그레이 색상의 BMW i 블루 콘트라스트 스티치가 적용된 직물 시트, 매트 앤더사이트 실버 인테리어 표면 등 고급 소재로 품격을 더했다.

BMW, 뉴 i3 94Ah


상위 트림인 i3 94Ah SOL+에는 스위트(Suite) 인테리어 옵션이 적용되어 시트 등에 천연 마감 처리된 가죽을 활용해 더욱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연출했다. 글래스 루프와 함께 유칼립투스 나무로 제작된 인테리어 트림으로 넓은 개방감과 전기차의 친환경적 특색이 강조됐다.

여기에 레이더를 이용해 교통 상황에 맞춰 설정 속도를 자동으로 조절해주는 액티브 크루즈 컨트롤 기능, 차선유지 보조 기능 등 반자율주행 기술이 포함된 ‘드라이빙 어시스턴트 플러스’ 기능도 추가된 것도 눈길을 모은다.

클래스가 다른; 자동차 뉴스 데일리카 http://www.dailycar.co.kr
본 기사를 이용하실 때는 출처를 밝히셔야 하며 기사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

[ 관련기사 ]
‘평택항 에디션’ 판매한 아우디..인피니티·캐딜락 제치고 4계단 ‘껑충’
제네시스에만 썼던 사륜구동 ‘HTRAC’, 신형 싼타페에 적용된 배경은...
고급세단 주력인 벤틀리, 소형차 주력인 푸조..SUV로 ‘선수교체’
신형 싼타페=움직이는 스마트폰..적용된 첨단 기술 살펴보니...
[TV 데일리카] 패밀리 세단의 정석..폭스바겐 신형 파사트 GT
수입차 1월 판매..벤츠 1위·BMW 2위·E클래스는 3위(?)..‘눈길’
포르쉐, 전기차?하이브리드에 8조원 투자..전동화 전략에 ‘올인’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핫클릭

‘조용한 택시’ 공개 11일 유튜브 조회수 1000만 돌파
현대차그룹이 청각 장애인 택시 기사를 위해 자동차와 신기술을 접목시키는 휴먼 테크놀로지 구현 영상 '조용한 택시'가 유튜브 공개 11일만에 100
조회수 1,404 2019-01-18
오토헤럴드
진짜? 현대차 3월 출시
현대차가 오는 3월 출시 예정인 신형 쏘나타(코드명 DN8) 택시를 판매하지 않을 것으로 알려졌다. 영업용보다는 자가용 판매에 집중하겠다는 계획이지만, 이전에도
조회수 7,210 2019-01-18
오토헤럴드
[TV 데일리카] BMW가 공개한 신형 7시리즈..실내 디자인 특징은?
BMW가 최근 공개한 ‘2019년형 7시리즈’는 부분변경 모델에 속한다. 뉴 7시리즈의 실내는 넓은 공간과 엄선된 소재, 그리고 다양한 디자인 요소들이 어우러져
조회수 2,287 2019-01-18
데일리카
현대차, 상품성 높인 더 뉴 아이오닉 하이브리드 출시..가격은?
현대차가 상품성을 업그레이드한 아이오닉을 내놨다. 현대자동차(회장 정몽구)는 내외장 디자인을 변경하고 편의 사양을 대폭 강화한 아이오닉의 개선모델 ‘…
조회수 2,765 2019-01-17
데일리카

최신소식 모아보기 - 국내

주목받는 대형 SUV, 팰리세이드 vs. 텔루라이드..과연 소비자 선택은?
국내 소비자들의 라이프 스타일 변화로 SUV 시장이 확대되고 있는 가운데, 대형 SUV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기아차는 최근 미국 디트로이트에서 열…
조회수 12,929 2019-01-18
데일리카
혼다, 첨단 안전장치 적용한 신형 CR-V 터보 출시..가격은 3690만~4300만원
혼다코리아(대표 정우영)는 차세대 운전자 보조 시스템인 혼다 센싱(Honda SENSING)을 탑재한 2019년형 CR-V 터보의 사전계약을 시작했다고 18일
조회수 2,484 2019-01-18
데일리카
MINI, 브랜드 탄생 60주년 기념 ‘MINI 60주년 에디션’ 공개
MINI가 브랜드 탄생 60주년을 기념해 영국의 감성과 MINI만의 레이싱 정체성을 반영한 ‘MINI 60주년 에디션’을 선보였다. MINI 60년의 역사와 감
조회수 1,353 2019-01-18
글로벌오토뉴스

최신소식 모아보기 - 해외

맥라렌 600LT 스파이더 공개
맥라렌의 공식 수입원인 맥라렌 서울(기흥인터내셔널)이 맥라렌 오토모티브의 트랙 25 비즈니스 플랜에 따라 공개되는 세 번째 모델인 600LT 스파이더가 영국 시
조회수 192 2019-01-18
글로벌오토뉴스
2019 디트로이트쇼  폭스바겐 파사트
폭스바겐이 북미형 파사트를 새로 공개했다. 정확히는 두 번째 페이스리프트 모델로, 본래대로라면 새로운 플랫폼을 사용해야 하지만 기존 플랫폼을 그대로 사용하고 있
조회수 305 2019-01-17
글로벌오토뉴스
에디션 부자 미니 쿠퍼, 이번에는 60주년 한정모델 등장
미니가 수 많은 에디션 모델에 또 하나의 한정생산 모델을 추가했다. 바로 미니 출시 60주년을 축하하기 위해 만든 ‘미니 쿠퍼 S 60주년 에디션(Cooper
조회수 490 2019-01-17
오토헤럴드
쌍용차 G4 렉스턴, 英 4X4 ‘최고 가치상’ 2년 연속 수상
쌍용차가 영국에서 G4 렉스턴과 렉스턴 스포츠가 제품력을 인정받아 ‘올해의 사륜구동’ 어워즈에서 잇달아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고 17일 밝혔다.G4 렉스턴은 지난
조회수 551 2019-01-17
오토헤럴드

최신 시승기

인피니티 QX30 2.0T AWD 시승기
인피니티의 소형 크로스오버 QX30을 시승했다. 억양이 강한 인피니티 고유의 디자인 언어를 계승하면서 크로스오버로서의 성격을 실린 모델이다. Q30과 마찬가지로
조회수 790 2019-01-18
글로벌오토뉴스
폭스바겐 아테온 2.0TDI 시승기
폭스바겐의 새로운 플래그십 모델 아테온을 시승했다. 5도어 쿠페를 표방하는 모델로 파사트를 베이스로 차체 크기를 키웠다. 루프라인을 패스트백 형상으로 처리해 스
조회수 999 2019-01-16
글로벌오토뉴스
푸조 3008 GT, 프랑스 감성으로 제주도 렌터카 체험하기
제주 하늘은 변화무쌍했다. 오후 느지막한 시간, 공항을 빠져나올 때만 해도 미세먼지까지 더해져 음침했다. 그것도 잠시, 한라산 정상부근으로 햇빛 한줄기가 수줍은
조회수 472 2019-01-15
오토헤럴드

이런저런 생각, 자동차 칼럼

로터리? 2019년에 모두 회전교차로로 다시 태어나라!
행정안전부는 2019년, 그동안 형태가 유사하지만 통행방법이 서로 달라 구분하기 어려웠던 로터리를 회전교차로로 일원화한다고 밝혔다. 2018년 5월 기준 전국에
조회수 571 2019-01-17
카룻
브랜드 역사의 시작 #12 유럽 최초의 완성차
제1차 세계대전이 끝난 뒤, 프랑스에서 자동차를 만드는 곳은 수 백 개에 이르렀다. 그러나 그들의 만드는 차들은 대부분 여전히 산업의 산물이라기보다는 공방에서
조회수 223 2019-01-17
오토헤럴드
그린하우스의 디자인과 유리창
‘그린하우스(greenhouse)’라는 영어 단어는 ‘온실’을 의미하는 명사이지만, 자동차 디자인에서는 벨트라인(belt line), 즉 차체의 측면에서 유리창
조회수 332 2019-01-17
글로벌오토뉴스

전기차 소식

캐딜락, 동급 최장거리 주행하는 전기차 출시 계획..“내연기관 수준 될것”
캐딜락이 동급 최고 수준의 주행거리를 갖춘 전기차를 내놓을 것이라 공언했다. 18일 스티브 칼라일(Steve Carlisle) 캐딜락 사장은 GM 관련 소식을
조회수 1,035 2019-01-18
데일리카
캠시스, 초소형 전기차 쎄보(CEVO)-C 3월 출시..가격은 1500만원
캠시스가 오는 3월 초소형 전기차를 출시한다. 캠시스(대표 박영태)는 오는 3월 개막되는 ‘2019 서울국제모터쇼’를 통해 초소형 전기차 쎄보(CEVO)-C
조회수 674 2019-01-17
데일리카
수소차, 2022년까지 8만대 확대…점유율 1위 목표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지난 16일 서울 서초구 양재 R&CD 혁신허브에서 ‘제1차 혁신성장전략회의 겸 2019년 제3차 경제관계장관회의’를 주재한
조회수 468 2019-01-17
오토헤럴드

테크/팁 소식

현대차, 전기차 무선충전 기술 선도 박차
현대자동차는 15일(화)부터 18일(금)까지 현대모터스튜디오 고양 오디토리움(일산서구 소재)에서 ‘ISO[i] 전기차 무선충전 국제표준화 회의’를 개최했다.‘I
조회수 301 2019-01-18
글로벌오토뉴스
국토부·서울시, 상암동에 5G 자율주행 시험장 조성..‘세계 최초’
국토부가 서울시와 협력해 5G 기반 자율주행 전용 시험장을 조성한다. 18일 국토교통부는 서울 상암동 일대에 5G 자륭주행 전용 시험장을 조성하고 5G 자륭…
조회수 456 2019-01-18
데일리카
현대모비스ㆍKT, 5G시대 커넥티드카 기술 개발 박차
현대모비스와 KT가 충남 서산에 위치한 현대모비스 주행시험장에 5G 통신을 개통하고, 이를 활용한 커넥티드카 기술 개발에 본격 착수했다고 17일 밝혔다. 현대모
조회수 177 2019-01-17
오토헤럴드
리스트광고

비교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