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우리 가족 안전 가장 잘 지킬 만 한 패밀리 세단은?

오토데일리 조회 수1,637 등록일 2017.12.18

패밀리 세단에서 가장 중요한 요소는 안전이다.

[M 오토데일리 임 원 민기자] 패밀리세단에서 가장 중요한 요소는 가족들이 편안하고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어야 한다는 것이다.

패밀리 세단을 선택할 때 가장 먼저 고려되는 요소가 편안함과 안전이기 때문이다.

아이들과 함께 나들이를 떠나려면 짐을 넉넉하게 실을 수 있는 적재공간이 필요하고 또, 장시간 차량 내에서 즐겁게 보낼 수 있는 여러 엔터테인먼트 기능도 고려 대상이다.

더불어 장거리 운행에도 속이 거북스럽지 않는 편안한 승차감도 갖춰야 한다.

하지만 가족을 위해 가장 중요한 요소는 바로 안전성이다. 주행 중 예기치 못한 상황이 발생할 수도 있기 때문에 패밀리 세단은 다른 어떤 차종보다 안전성이 높아야 한다.

안전성이 높으려면 차량의 뼈대인 플랫폼을 잘 만들어야 하고 고장력 강판을 많이 사용해야 하며 여기에 액티브 세이프티 기능들이 적절하게 장착돼야 한다.

패밀리 세단 중 안전성이 높은 차량으로는 르노삼성차의 중형세단 SM6가 손꼽힌다.

SM6는 지난 2016년 국토교통부가 주관한 ‘2016 올해의 안전한 차’에서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아 1위에 뽑혔다.

앞서 2015년에는 SM6의 베이스 모델인 탈리스만이 ‘유로 NCAP’에서 가장 높은 안전 등급인 별 다섯 개를 받은 바 있다.

SM6에는 초고장력 강판이 18.5%(약 76㎏)나 사용돼 뒤틀림 강성과 내구성, 충돌안전성이 탁월하다.

특히, 차체 골격 부재에 HPF(Hot Press Forming) 공법으로 성형한 초고장력 강판을 16%나 사용했다.

또, 차체를 플라스마 브레이징 용접으로 접합해 우수한 강성을 확보하는 한편, 무게도 줄여 연비까지 높아졌다.

SM6는 첨단 안전 기능도 동급 차종중 가장 많이 적용됐다.

국내 중형 세단 최초로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ACC) 기능을 포함한 반 자율주행 기능(ADAS)들을 장착했다.

ADAS에는 가속 페달을 밟지 않아도 앞 차와의 간격을 유지해주는 어댑티드 크루즈 컨트롤(ACC), 충돌 위험 시 자동으로 브레이크를 제어하는 긴급 제동 보조 시스템(AEBS), 차선 유지를 도와주는 차선 이탈 경보시스템(LDWS), 차간거리 경보시스템(DW) 등이 포함되어 있다.

국내 중형세단 중 최초로 SM6에 탑재된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ACC)은 프론트에 장착된 레이더 센서를 통해 전방 120m 범위 내에 있는 선행 차량의 속도를 감지해서 차간 거리를 유지시켜 사고를 예방해 준다.

즉, 운전자가 설정한 차량 속도와 선행차량과의 거리를 유지하기 위해 자동으로 액셀과 브레이크를 작동시켜 긴급상황에서의 피해를 최소화 시켜주는 것이다.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은 기어 레버 옆 버튼과 스티어링 휠 버튼을 이용해 활성화 시킬 수 있다.

기어 레버 옆 버튼을 켜고 스티어링 휠 버튼을 이용해 원하는 속도와 차량과의 거리를 설정할 수가 있다. 속도는 2km 단위로 조절할 수 있으며 선행 차량과의 거리는 3단계로 조절이 가능하다.

특히, 40~140km/h 범위 속도에서 작동하며 고속도로 주행이나 장거리 주행 등에서 보다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또한, 차선 이탈 경보 시스템(LDWS)은 전방의 감지카메라로 차선을 인식, 방향 지시등 조작 없이 차선을 이탈할 경우 운전자에게 경보음을 울려 알려준다.

졸음 운전 등 사고가 일어날 수 있는 상황을 사전에 방지해 주는 것이다. 여기에 측방 초음파 센서로 운전자의 시야에서 확인되지 않는 사각지대의 접근 차량을 감지해 경보해주는 사각지대 경보 시스템(BSW)도 탑재돼 있다.

이 밖에, 자동 긴급 제동 시스템(AEBS)은 차량 앞부분의 레이더가 앞 차와의 거리를 측정해 충돌의 위험이 있을 시 자동으로 제동을 걸어 속도를 줄이도록 한다.

차간거리 경보 시스템(DW)은 운행속도가 30km/h~200km/h 사이일 때 자동으로 작동되며, 앞 차량과의 간격을 수시로 체크해 계기판에 색상이나 숫자를 통해 위험도를 알려줘 사고에 대한 위험을 줄여준다.

르노삼성 관계자는“SM6는 동급 최초로 ADAS 기능들을 도입, 여러 공신력 있는 기관을 통해 안전성을 검증 받았으며, 안전을 중시하는 패밀리 세단으로서 만족도가 높다”고 말했다.


임원민 기자/lwm1988@naver.com


ⓒ 오토데일리(http://www.auto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회사명
    르노삼성
    모기업
    르노그룹
    창립일
    2000년
    슬로건
    새로운 10년, 세계로의 비상
  • 르노삼성 르노삼성 SM6 종합정보 저공해3종
    2016.03 출시 중형 05월 판매 : 2,022대
    휘발유, 경유, LPG 1461~1998cc 복합연비 9.0~17.0 ㎞/ℓ
다나와나 네이버, 카카오, 페이스북 계정으로 로그인 하신 후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핫클릭

르노 클리오, 출시 첫 달 만에 756대 판매 기록..소형차 1위 ‘등극’
르노 클리오의 지난 달 판매량이 756대를 기록했다. 이는 국내 소형차 세그먼트에선 월별 최고 판매 기록이라는 점에서 주목된다. 14일 르노삼성자동차에 따…
조회수 2,545 2018-06-14
데일리카
쉐보레 중형 SUV 이쿼녹스..높은 연비의 비결은 ‘경량화’
쉐보레가 부산모터쇼를 시작으로 시판을 시작한 중형 SUV 이쿼녹스는 차체 강성은 높이면서도 동급 최고 수준의 경량화를 달성한 것이 특징이다. 14일 한국…
조회수 6,428 2018-06-14
데일리카
볼보, 소형 SUV
볼보자동차의 첫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XC40'이 오는 26일 국내시장에 출시된다. 볼보 XC40은 앞서 지난 3월 제네바 모터쇼를
조회수 8,822 2018-06-14
오토헤럴드
현대차, 스타렉스 리무진 출시..가격은 4062만~5950만원
현대차가 스타렉스 리무진으로 프리미엄 리무진 시장을 공략한다. 현대자동차는 더 뉴 그랜드 스타렉스 리무진의 가격을 공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돌입한…
조회수 2,977 2018-06-11
데일리카

최신소식 모아보기 - 국내

특이 발화 사례로 찾은 기아차
기아자동차 그랜드 카니발 일부 차량에서 내부 전기장치의 쇼트로 인한 화재 발생 가능성이 확인됐다. 이들 약 21만대의 차량은 전량 리콜 조치가 내려졌다.14일
조회수 1,062 2018-06-14
오토헤럴드
고급화 전략부터 안전까지..성향에 맞는 국산 중형 SUV 선택은?
국산 중형 SUV 시장이 다시 치열해지고 있어 주목된다. 14일 국산차 업계에 따르면, 현대자동차는 신형 싼타페의 고급감을 높인 ‘인스퍼레이션’을 출시했으…
조회수 651 2018-06-14
데일리카
아우디폭스바겐, EA189 디젤 차량 리콜 향상 프로그램 실시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가 EA189 디젤 엔진을 장착한 폭스바겐 및 아우디 전 차종에 대한 리콜률을 높이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신뢰 회복 프로그램(TBM)을 실
조회수 391 2018-06-12
오토헤럴드
400kg의 경량 차체에 100km/h까지 3.6초의 폭발적 순간 가속력을 자랑하는 트랙 전용 레싱카가 국내 공식 출시된다.12일 (주)유로 모터스포츠는 서울
조회수 739 2018-06-12
오토헤럴드
익스플로러·그랜드 체로키, 충돌테스트서 최하점 기록..‘굴욕’
포드 익스플로러와 지프 그랜드 체로키가 미국 고속도로안전보험협회(IIHS)에서 실시한 스몰 오버랩 충돌테스트에서 최하점을 기록했다. IIHS는 12일(현지…
조회수 2,419 2018-06-12
데일리카

최신소식 모아보기 - 해외

中 바이튼, 전기차 세단 콘셉트 ‘K-바이트’ 공개..출시 계획은?
중국의 전기차 스타트업 브랜드 바이튼(Byton)이 13일(현지시각) 자사의 두번째 콘셉트 모델인 ′K-바이트(K-Byte)′ 세단을 공개해 주목된다. 올해
조회수 402 2018-06-14
데일리카
아니라던 벤츠, 꼼수부린 디젤차 77만대 리콜
배출가스 조작 프로그램을 사용하지 않았다고 주장한 메르세데스 벤츠가 유럽에서 77만4000대의 차량을 리콜한다. 이번 리콜로 다임러는 1272억원에 달하는 비용
조회수 1,662 2018-06-14
오토헤럴드
폭스바겐, 獨 검찰 벌금 12억 달러
독일 검찰이 폭스바겐에 12억 달러, 우리 돈 1조3000억 원의 벌금을 부과했다. 2015년 불거진 디젤 스캔들에 대한 처분이다. 폭스바겐은 지난 2017년
조회수 541 2018-06-14
오토헤럴드
테슬라 오토 파일럿, 앞 차를 보고도 그대로 돌진
선행 차량과 일정한 간격을 유지하며 달리던 테슬라 모델 S. 도로에 정차해 있는 모형 자동차를 발견한 선행 차량이 빠르게 차선을 변경하고 난 후 무슨 일이 벌어
조회수 1,874 2018-06-14
오토헤럴드
테슬라 모델 3, 美서 대거 예약 취소 사태..원인은 ‘생산 지연’
두터운 팬층을 보유한 테슬라가 보급형 전기차인 모델 3의 예약 취소를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모델 3 생산 지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된다. 12일
조회수 1,393 2018-06-12
데일리카

최신 시승기

[시승기] “고성능 N이 아니어도 즐겁다”..현대차 벨로스터 1.6T
아직까진 아버지의 그랜저를 벗어나지 못한 나이라서 그럴까. ‘내 차’에 대한 욕심이 유독 짙어지는 시기다. 친구들이 속속들이 자기 차를 갖기 시작하면서 부…
조회수 883 2018-06-14
데일리카
재규어 E-페이스 시승기
재규어의 컴팩트 SUV E-Pace를 시승했다. 치열해지는 SUV시장에서 퓨어 스포츠카 F타입을 모티브로 해 재규어만의 독창성을 살리는 데 비중을 두고 있는 모
조회수 809 2018-06-12
글로벌오토뉴스
[시승기] 운전의 재미가 돋보이는 소형 SUV..푸조 2008 SUV GT라인
해치백과 왜건이 판매의 주력이던 것과 달리, 요즘은 SUV가 더 익숙하다. 푸조를 두고 하는 말이다. 실제로도 그렇다. 과거 푸조는 308이 주력 모델에 속했
조회수 959 2018-06-12
데일리카
[시승기] BMW M760Li xDrive..다이내믹한 럭셔리 세단의 ‘정수’
배기량 6592cc, V12기통, 무려 609마력, 81.6kg.m. BMW의 최고급 럭셔리 세단 BMW M760Li xDrive의 엔진 파워다. 단순히 수
조회수 783 2018-06-07
데일리카

전기차 소식

테슬라, 신형 로드스터에 소형 로켓 장착한다
테슬라의 CEO 일론 머스크가 향후 출시될 예정인 신형 EV 스포츠카 '로드스터'에 스페이스 X 패키지를 추가한다고 발표했다. 테슬라의 2세대 로드스터는 1세
조회수 1,386 2018-06-14
글로벌오토뉴스
포르쉐, 내년 출시할 전기 스포츠카 미션 E..모델명은 ‘타이칸’
포르쉐가 미션 E의 공식 모델명을 ‘타이칸’으로 확정하고 전기차 시장 공략에 나선다. 11일 포르쉐에 따르면, 포르쉐는 최근 창립 70주년을 기념해 브랜드
조회수 516 2018-06-11
데일리카
정부...친환경차 협력금제 추진, 전기차 35만대 보급
정부가 오는 2022년 전기차 35만대, 수소차 1만5000대 보급을 목표로 충전 인프라 구축과 보급 확산을 위한 제도 개선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 가운데 수
조회수 1,696 2018-06-08
오토헤럴드

이런저런 생각, 자동차 칼럼

하드코어 오프로더 지프 디자인의 진화
전 세계 4륜구동 SUV의 시조라고 할 수 있는 지프(Jeep) 브랜드의 랭글러(Wrangler)가 풀 모델 체인지 됐다. 2018년형으로 나온 6세대 랭글러는
조회수 324 2018-06-14
글로벌오토뉴스
볼보 S90, 메이드 바이 차이나, 그리고 중국시장
볼보의 슬로건인 ‘메이드 바이 스웨덴’. 하지만, 국내 수입되는 볼보 S90은 더 이상 슬로건의 차량이 아니다. 국내 출시된 2019년형 볼보 S90은 중국 다
조회수 896 2018-06-14
글로벌오토뉴스
BMW X시리즈의 비밀
지난주 BMW그룹이 4세대 완전변경 '뉴 X5'를 세계 최초로 공개하며 단번에 업계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그도 그럴것이 BMW X5는 BMW &#
조회수 355 2018-06-12
오토헤럴드
[구상 칼럼] 거대해진 아우디 모노프레임..디자인 밸런스 측면에서는...
아우디의 플래그 십 A8의 풀 모델 체인지 차량이 등장했다. 코드 네임이 D5로 명명된, 그야말로 5세대 모델인 셈이다. 외관상의 변화는 크다. 아니, 매우
조회수 1,082 2018-06-12
데일리카

테크/팁 소식

기아차, 졸리면 신나는 음악 들려주는 시스템 개발
음성 인식만으로 원하는 음악을 재생해주는 ‘음악 스트리밍 기능’이 선보일 예정이다. 기아차는 13일 개막한 아시아 최대 전자 박람회 ‘CES ASIA 2018&
조회수 333 2018-06-14
오토헤럴드
운전자가 성가시다고 생각하는 자동차 첨단 기능
자동차는 이제 기계로 불리지 않는다. 안전성 또는 연료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또는 좀 더 편안하고 안락한 공간, 의미 있는 시간을 보내기 위한 엔터테인먼트 등
조회수 1,588 2018-06-11
오토헤럴드
리스트광고

비교하기